바로가기

즐겨찾기 

[감상평]

폭풍 속으로 [왕 스포.231121]

rank himurock 2023-11-29 (수) 00:22 조회 : 1621 추천 : 10  



https://movie.daum.net/moviedb/main?movieId=1720



은행을 털고 90초만에 사라지는 4인조 무장 강도


"서퍼"란 결정적인 단서를 잡고 쿼터백 출신 fbi 신참


남자가 신분을 숨긴채 그 무리 속으로 들어가는데...






예전에 감상했는데 갑자기 떠올라서 재감상


기억나는건 서핑 보드 무리에 잠입하는거 정도


기대를 많이 했는데


초중반은 그런대로 볼만했지만


후반이 늘어지는 편


연기도 딱 90년대 스타일



처음 봤을때 주인공들도 멋있고


서핑에 스카이 다이빙에 완전 미국뽕 제대로 맞아서


저렇게 살고 싶다고 얼마나 생각했는지


지금 다시 보니 그냥 영화일뿐인데


그 당시에는 어쩜 그리 멋있게 보였나 몰라



다시 보니 은행 털면서 날리는 대사나


마스크 쓴거나 방식이 개명작 '히트'랑 유사


본 작품이 4년 더 일찍 개봉했다는게 쇼킹


간만에 히트나 재감상해야겠음







엔딩에 은행강도이자 살인자인 범인이


버젓이 해변가에 서핑하러 온다는게


캐릭터상으로는 이해 가지만 좀 깨긴 함



원제가 "Point Break"인데 뜻이 


"해안가에서 이어진 수몰된 지점으로 파도가 굽이져


나타날 때, 해안가에 비스듬하게 도달하는 파도"


대충 서퍼들이 좋아하는 파도란 뜻인데


한국 제목이 훨씬 간지나게 잘 지었음



제작비 2천4백만불에 흥행 1억3백만불


910712 미국 개봉


911221 한국 개봉


패트릭형은 '사랑과 영혼'으로 뜬 상태고


키아누형은 젊은층에게 인기 폭발인 상태여서


흥행도 짭짤한 편


오히려 약하지 않나 느낌



키아누 리브스[1964]-fbi 신참


이때만해도 얼굴에 어린끼가 남아있음


개명작 '스피드'로 완전 뜨기전이지만


이 영화로 팬이 된 사람 많았을듯


음성이 안 좋아서 연기 못 하는거 같지만 잘 함



故 패트릭 스웨이지[1952-2009]-갱단 리더


패트릭형하면 대부분 수작 '더티 댄싱'을 떠올리지만


개인적으로 수작 '로드 하우스'가 더 생각나는 형


바로 전년에 '사랑와 영혼'이 대히트해서


아마도 패트릭형 팬들이 더 많이 봤을듯


여기서도 살짝 격투 액션 보여주는데


몸동작이 그 당시 안 하던 스타일이라 기억에 남았음


그리고 왜 이리 작아보이나[178cm]했는데


키아누형[186cm]이 큰거였음






로리 페티[1963]-키아누 여친


여친이 등장하는지 전혀 기억에 없었는데


키아누 형보다 나이 들어 보이길래


워낙 동안이니까 그런줄 알았는데 진짜 누나


눈매가 시고니 위버 닮은 꼴


영화는 별 볼일없고 주로 티비쪽에서 활동


삭발까지 하는걸 보면 평범한 성격은 아닌듯



게리 부시[1944]-키아누 선배


90년대 영화에서 자주 보던 배우


한번 보면 안 잊혀지는 특유의 마스크와 


열정적인 연기는 여전



캐서린 비글로우[1951]-감독


수작 '허트 로커','제로 다크 서티'의 감독


여성 감독인데 특이하게 스릴러를 가미한


액션물을 자주 찍는데 대부분 히트했다는게 대단



안 봤다면 그런대로 볼만한 편이라 추천


재감상이라면 두 배우 보는 맛이 있어서 반정도 추천



댓글 2
댓글쓰기
rank킨킨 2023-11-29 (수) 00:30


추천 0
rank고수진 2023-11-29 (수) 10:30
2010년대에 리메이크했지만 그야말로 망하면서 사라졌죠
추천 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영화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rankeToLAND 01-24 4
[보험상담실]  운전자 보험 설계 주세요 익명
57012 [정보]  건국전쟁 vs 파묘 근황  이미지 rank포이에마 21:38 5 184
57011 [감상평]  (스포) 파묘 - 그냥 저냥 보통 ★★★☆☆  (2) rank다른고릴라 17:33 6 184
57010 [감상평]  (스포주의) 파묘 후반부가 정말 그렇게 이상한가? ★★★★★  (11)   rank울피 17:06 19 1314
57009 [예고편]  정통 무협 액션 ‘검치호’ 3월 개봉 ,,,  (1) 이미지 rankyohji 15:22 9 446
57008 [자유]  엠마 스톤이 놓친 대작 '10편' 공개됐다  이미지 rankyohji 15:15 7 443
57007 [자유]  티모시 샬라메 ‘웡카2’ 나올까? ,, 감독 “한 편 더 만들고 싶어”  (1) 이미지 rankyohji 15:06 8 184
57006 [예고편]  기타 환불 원정대의 유쾌한 케미 [은하수] 메인 예고편  (4) rankWIZARD① 12:48 10 274
57005 [자유]  지금 보면 사귄지 몰랐던 유명 커플들  (4) 이미지 rank뽕끼 12:03 10 805
57004 [자유]  촌철살인, 짧고 강렬한 해외 단편영화 5편.jpg  (1) 이미지 rank천프로 12:00 10 251
57003 [질문]  옛날 영화인데 아시는 분 계신가요?  (3) rankcamel6 10:20 11 276
57002 [정보]  장르를 완전히 재정의한 공포영화 10편.jpg  (12) 이미지  rank흑돌개 09:55 41 5556
57001 [자유]  연기력 개쩔었지만 배우가 아니었던 사람.mp4  (3) 이미지 rank커트앵글 08:24 26 2625
57000 [자유]  조선 사극 영화 레전드 장면.gif  (24) 이미지  rank또로잉 07:46 66 12097
56999 [자유]  이제훈,구교환 [탈주] 스틸 사진  (4) 이미지 rank뽕끼 05:58 12 642
56998 [정보]  비프 성난 사람들 시즌2 제작  (2) 이미지 rank뽕끼 05:49 11 374
56997 [추천]  OST 한곡의 여유  (2) 이미지 rank널지운다 02:41 10 117
56996 [자유]  엠마 스톤 전라노출로 화제됐던 영화 <가여운 것들> 근황  (2) 이미지 rank두아리 02:15 13 1915
56995 [자유]  2월 26일 박스오피스  (8) 이미지 rank두아리 01:14 12 1201
56994 [감상평]  간만에 할 말이 많은 파묘(강스포 있음) ★★★☆☆ [자필]  (2) rank출발꼰대탈출 01:04 16 409
56993 [감상평]  파묘 알바들 많네 ☆☆☆☆☆  (22) rank맛있는꽁치 00:01 14 1088
56992 [자유]  간만에 곡성을 다시봤습니다  (2) rank동그라미 02-26 12 241
56991 [질문]  전남광주에서 듄2보려면 극장 어디로 가야 음향이 좋나요  (1) rank삶은연어 02-26 12 128
56990 [자유]  [뉴스]‘파묘’ 무서운 흥행…‘서울의 봄’보다 이틀 먼저 200만  (2) rank기후위기 02-26 13 191
56989 [예고편]  공포영화 [사운드 오브 사일런스] 메인 예고편  (1) rankWIZARD① 02-26 14 269
56988 [감상평]  파묘 감상평 (스포 있음) ★★★★★  (2) rank타타부타 02-26 16 542
56987 [정보]  스포) 장재현 감독 파묘 제작 의도 추가 인터뷰  (2) rank스트롱에그 02-26 13 284
56986 [감상평]  (스포)파묘 : 슬픈역사를 오컬트로 봉합하려는 시도 ★★★☆☆  (1) rank우유맛곰탕 02-26 16 258
56985 [감상평]  파묘 보고 왔습니다. ★☆☆☆☆  (6) rank시리우스A 02-26 13 605
56984 [질문]  돈 내고 합법적으로 다운 받는 곳 중에 김씨표류기 고화질 받을 수 있는 곳…  (1) rank오롤롤 02-26 11 298
56983 [자유]  파묘 후기 ★★★☆☆  (5) rankzipu 02-26 12 430
56982 [감상평]  영화 '파묘' - 여러 방법으로 접근한 우리의 한에 대해 ★★★★☆  (1) rank요단강크루즈 02-26 15 312
56981 [자유]  이제 곧 죽습니다 보신분 질문이요.  (3) rank냥이사모 02-26 12 515
56980 [예고편]  당첨금 2,000억 복권을 차지하라! [유어 럭키 데이] 메인 예고편  (1) rankWIZARD① 02-26 13 346
56979 [자유]  듄2 예매는 전쟁이네요  (4) 이미지 rank엘렉트라 02-26 10 593
56978 [질문]  파묘 보신분말 질문있어요  (14) rank가치있는벼룩 02-26 13 775
56977 [감상평]  [별이 네개 반 ★★★★☆) 파묘 후기 약스포 ★★★★☆ [자필]  (10) 이미지  rank☆구리구리통통통 02-26 54 2775
56976 [자유]  이정재가 속편 찍자고 이야기 한다는 영화.jpg  (31) 이미지  rank커트앵글 02-26 67 16561
56975 [자유]  야쿠자로 교도소 복역 14년 후.jpg  (29) 이미지  rank빵과스프 02-26 114 23301
56974 [자유]  역대 베를린영화제 홍상수 감독 수상 기록  (15) 이미지  rank흑돌개 02-26 54 3621
56973 [정보]  정재현 감독이 생각한 파묘,사바하 초기 제목들 [정보글]  (2) 이미지 rank욱낙이연0313 02-26 13 511
56972 [정보]  파묘..4일만에 229만 돌파 [정보글]  (4) 이미지 rank욱낙이연0313 02-26 17 550
56971 [정보]  홍상수 감독, 베를린영화제 심사위원대상  (1) 이미지 rank장쓰 02-26 16 257
56970 [추천]  OST 한곡의 여유  (6) 이미지 rank널지운다 02-26 14 212
56969 [정보]  장재현 감독이 상상해본 '파묘' 헐리웃 캐스팅  (1) 이미지 rank뽕끼 02-26 14 546
56968 [자유]  20년전 범죄도시4 감독 ㄷㄷ  (7) 이미지 rank뽕끼 02-26 14 1618
56967 [정보]  ‘해리포터’ TV 시리즈, 2026년 공개 ,,,  (1) 이미지 rankyohji 02-26 12 302
56966 [자유]  장재현 감독 “어렸을 때 본 무덤 파는 모습 충격‥그 기억으로 만든 ‘파…  (1) 이미지 rankyohji 02-26 11 297
56965 [자유]  "비범한 배우 잃었다"…미국배우조합상, 故 이선균 추모  (3) 이미지 rankyohji 02-26 21 617
56964 [정보]  존윅 액션이 진짜 같은 이유  (23) 이미지  rank휴지끈티팬티 02-26 79 7324
56963 [자유]  나홍진 감독이 연출 제안 받았던 의외의 영화  (4) 이미지 rank뽕끼 02-26 11 689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 위로
맨 아래로

공유하기

이토랜드 로고

계정 찾기 회원가입
소셜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