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IT인기 [자유]

범죄도시1편이 몰입도가 높았던 이유

rank 뽕끼 2024-05-01 (수) 04:52 조회 : 11079 추천 : 85  



첫 씬은 아니지만

어떤 사람들인지 보여주는 첫 장면이

임팩트가 강함




그리고 중요한게 잔인하다보다

어떤 행동을 할지 예측이 안돼서 무서움






그래서 공포영화 에서 귀신이

나올까 말까 조마조마한 것처럼

긴장하면서 몰입하게됨





계속해서 관객 생각대로 흘러가지 않고

몰입하다 보니 이 두사람을 까먹음 그래서

아..진짜 나쁜놈 잡아야되는데 이게 무슨일이야..

하고 관객들도 같이 속아버림




영화 내내 마석도가 쎄다는 알고있는데

장첸도 강한데..이 밸런스도 중요한 요소였다고봄




한국사람들 좋아하는 새벽감성








마석도가 슈퍼맨처럼

나혼자 다 해 보다는

옵티머스프라임 같은느낌에

다른 경찰들도 든든함

“Eventually everything fails me, but when I look at the sunset or the sky, I'm reminded what it's like to be alive.”
-- Jon Foreman

"결국 모든 것이 나를 실망시키지만 석양이나 하늘을 보면 살아있다는 것이 어떤 것인지 떠올리게 됩니다."

image
댓글 40
댓글쓰기
rank풀리는인생 2024-05-01 (수) 13:50
1편 이후론, 히어로물처럼 주인공이 너무 쎄다보니, 긴장이 안됨...
goodgoodgoodgoodgoodgood
추천 32
nogood
반대 0
ranknamjil 2024-05-01 (수) 14:23
2편이후는 너무 패턴이 똑같아서 재방송 보는 느낌
4보고는 이제는 놔줘야할듯 아무느낌없음
goodgoodgood
추천 19
nogood
반대 0
rank삼오공 2024-05-01 (수) 08:50
호쾌한 본편 좋았었죠~!^^
추천 3
rank크랙잭 2024-05-01 (수) 12:49
각 배역마다 너무좋았죠
추천 1
rank풀리는인생 2024-05-01 (수) 13:50
베플로 선택된 댓글입니다
1편 이후론, 히어로물처럼 주인공이 너무 쎄다보니, 긴장이 안됨...
goodgoodgoodgoodgoodgood 추천 32
rankarchi 2024-05-01 (수) 14:00
추억보정
추천 0
rank강생이똥꼬 2024-05-01 (수) 14:04
공감
지금은 마석도 외엔 쩌리가 되어버림.
추천 1
작성자가 삭제한 댓글입니다
rank돌탱아 2024-05-01 (수) 14:20
역시 1편..개그코드도..
추천 0
ranknamjil 2024-05-01 (수) 14:23
베플로 선택된 댓글입니다
2편이후는 너무 패턴이 똑같아서 재방송 보는 느낌
4보고는 이제는 놔줘야할듯 아무느낌없음
goodgoodgood 추천 19
rankDispenre 2024-05-01 (수) 14:43
1편은 인물들의 이야기, 지역적 배경과 얽힌 이야기
경찰서 내부의 이야기, 깡패들간에 구도등 다양한 이야기가 엮여있었는데
2편부터는 메인빌런과 마동석 이외의 인물은 없어도 상관없고, 배경이 어디라도 상관없는 스토리라 느꼈습니다
1편이 런닝타임에 비해 낭비되는 장면도 확실히 적었구요
추천 2
rank주먼이 2024-05-01 (수) 15:22
1편은 마석도가 약간은 비리도 있으면서 그걸 사건에 사용할땐 하고...이런 인간적(?) 인 부분이 더 좋았슴
추천 0
rank롤플 2024-05-01 (수) 15:34
2편 보고 그 이후론 안봄
1편은 인정
추천 0
rank오늘은메롱 2024-05-01 (수) 15:55


장첸이 연기를 잘했죠
추천 0
rank비오는어느저녁 2024-05-01 (수) 15:59
1편은 실화 바탕!!
추천 0
rank호랑이형님 2024-05-01 (수) 16:58
1편은 청불이라 자극적인게 많지만

나머지는 천만의 맛을 보기위해

관람 연령대를 낮추고

코믹요소를 넣어서 그런거임
추천 3
     
       
rank아이언쏭 2024-05-02 (목) 14:52
@호랑이형님

500% 공감합니다~~!!
관객수 끌어 모으려고 등급 낮추면서 코믹물로 전가함...
추천 0
작성자가 삭제한 댓글입니다
rank잘빠진수달류 2024-05-01 (수) 19:26
착하고 순진한 배역을 자주하던 윤계상이
맘먹고 악역하면 저렇게 무섭구나하고
배우 윤계상을 다시 발견해서 신선했습니다.
추천 3
rank드림catcher 2024-05-01 (수) 19:30
3편보고 실망스러워 4는 볼 생각없음
추천 0
     
       
rank아이언쏭 2024-05-02 (목) 14:53
@드림catcher

3편은 망작인데 4편은 그나마 나음~~
개인 호불호 인정~~!!
1탄>2탄>4탄>3탄 순 입니다
추천 1
rank호에에에엥 2024-05-01 (수) 19:39
1편은 개봉후 뒤늦게 입소문타고 흥행 했었죠
추천 0
rank섬광의앤해서웨이 2024-05-01 (수) 19:44
이제는 완전 다른 영화가 됨.
추천 0
rank제노제로 2024-05-01 (수) 20:26
4편은 장이수가 반은 끌고온듯....FDA..
추천 0
rank처형자 2024-05-01 (수) 21:18
M.C.U
마동석 시네마틱 유니버셜...
추천 1
rank냉초코 2024-05-01 (수) 21:30
그냥 빌런의 매력도 차이라고 생각함. 어차피 마석도 원맨쇼라는걸 알면서도 1, 2편이 좋았던 이유는 빌런이 매력적이였기 때문이라고 생각함. 그래서 지금도 범죄도시 생각하면 장첸이 생각나고 그 다음 생각나는게 강해상임. 3편은 아예 이름조차 기억이 안나고 4편은 아직 보질 않아 판단이 서질 않지만 과연 1편 2편을 넘는 빌런을 만들 수 있을까란 의문이 듬. 1편 2편을 뛰어넘는 빌런까지 기대하지 않지만 비슷한 정도의 매력이 있는 캐릭터면 좋겠으나.... 1편이 워낙 임팩트가 강해서... 사실 강해상도 장첸에 비하면 뭐....
추천 1
rankWalther 2024-05-01 (수) 21:41
분석 좋다.
왜 1씨즌만 여러 번 봐도 안 질렸는지 이해가 되네.
추천 0
rank덴마크모카라떼 2024-05-01 (수) 22:35
1편 보고 안봤습니다

2편부터는 그냥 자가복제 킬링타임이라
추천 0
rankfive1986 2024-05-01 (수) 23:07
1편은 중국애들이 ㅈㄴ게 살벌하게 몰아가는 분위기 지역깡패로 나오는 박지환 허성태를 관객들이 잘 모를때라 진짜짱깨로 착각할 정도 영화가 전반적으로 한국영화에 어울리지 않는 불편한 장면이 많았음 그러다 2편부터는 보통의 한국영화로 바뀜
추천 0
rank벡숑 2024-05-01 (수) 23:10
1편은 재밌었는데 2편은 실망이었고 3, 4 편은 그냥 딱히 다른거 볼게 없다보니 보는 정도일뿐.....
추천 0
rank미라젠트 2024-05-01 (수) 23:17
2편까지는 그래도 나름 악역을 잘 살렸다 생각합니다.
자기가 누군지 관객들에게 정확히 어필하는 느낌.
근데 3편부터는 범죄가 조금 더 부각되는 느낌이 강한거 같아요.
그러면서 코믹적인 요소가 많이 가미되었고요.
4편 오늘 보고왔는데 전작보다 코믹요소가 증가.
의외로 같은 형사들은 싸움을 못함. (마석도에게 의지)
의외의 장이수 캐리.
전편보단 악역의 느낌이 잘 사는데 등장씬은 상대적으로 적음.
악역을 확실히 어필해주고 그 악역을 마석도가 어떻게 때려잡느냐를 보여줘야하는데
3편은 그게 좀 약했던거고 이번 편에선 어느정도 잘 드러났다고 봅니다.
혹평이 너무 많아서 별 기대안하고 봤는데 그래서 그랬나 재밌게 봤습니다.
추천 0
rank토렌트신봉 2024-05-01 (수) 23:30
이런 영화는 악역이 악할수록...
추천 0
익명 2024-05-01 (수) 23:32
8편까지 간다는데 그래도 다른 볼 게 없어서 흥행은 할 듯...
추천 0
rankGracias7 2024-05-01 (수) 23:37
"밥 먹었늬?" 대사 디테일부터가 다르니...
추천 0
rank과일대장 2024-05-01 (수) 23:53
저는 순딩한 역할을 주로 했던 윤계상의 변신이 가장 눈에 띄었습니다... 저 사람이 악역을?? 했는데..와~~~~ 굉장했죠...
추천 0
rank겨울나그네 2024-05-02 (목) 00:30
저는 어제 1일날 범죄4 봤는데 그냥 저냥 볼만 하긴 하더군요.
5 나오면 또 극장 가서 볼 듯 하네요.
전 범죄 보려고 1년에 한번씩 극장 가는 편인지라 ㅎㅎ
애초 큰 기대 안하니 적당히 볼만한 것 같습니다.
추천 0
rank왜뭐또왜뭐또 2024-05-02 (목) 02:08
덧붙이자면 1편 장첸의 범죄행동은 관객 입장에서도 패죽이고 싶을만큼 악한 행동이 몰입이 됨. 같은 깡패들부터 시민들한테까지 피해를 주고 그 행동들이 예측이 안되는 무자비함 때문에 마동석이 아무리 쎄고 주인공이 이길거라는걸 알지만 긴장감을 계속해서 끌고 가는 연출이 좋았음. 2,3,4는 확실히 그런 몰입감이 없이 자기들끼리 싸우는 스토리라 몰임감도 없고 그런가보다....하면서 보게 됨.
추천 0
rank즐겁게살자 2024-05-02 (목) 04:40
뭐 엄청 대단하고 의미있는 영화만 나와야하는것도 아니고 액션 킬링 영화로썬 최고라 생각함
누구말대로 분노의질주 시리즈 계속 나오는거랑 같다고 보면 된다는 말이 딱이라고봄
추천 0
rank슬래쉬 2024-05-03 (금) 08:49
마블 영화가 유치하고 초딩용처럼 보이는
이유가 바로 이런이유 때문임 자극적이고
잔인한 연출을 하지 않으면 임팩트가 없다고 함
추천 0
rank아우구스토 2024-05-03 (금) 17:24
초창기 원펀맨처럼 "아주 강한 악역이 나와서 마석도 아님 막을수 없는데 우연이 겹쳐 못와서 아군이 괴멸직전에 마석도 도착해서 카타르시스" 이런거 나올듯.
추천 0
rank워드맵 2024-05-03 (금) 18:57
앞으로는 마석도 정도 되는 빌런이 나오면 긴장감 오를 듯.
추천 0
익명 2024-05-05 (일) 12:49
걍 킬림타임용으로 보는 영화지 뭘 자꾸 의미부여를 하나 개저씨들아
추천 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영화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rankeToLAND 01-24 4
[비밀상점]  5차입고 춘천달수닭갈비 1kg특가! (1379) 비밀상점
58942 [정보]  강동원도 못 살린 '설계자', 52만에서 IPTV & VOD 서비스 시작  (2) 이미지 rankyohji 20:34 2 48
58941 [정보]  ‘해리포터’ 다니엘 레드클리프, 연극계 오스카 ‘토니상’ 수상  이미지 rankyohji 20:18 2 47
58940 [자유]  ‘김흥국 제작’ 박정희-육영수 다큐 영화 공식 포스터 공개  (1) 이미지 rankyohji 20:15 2 69
58939 [자유]  요즘 마동석 유니버스 영화 보는중 ㅎㅎ  rank동그라미 18:57 5 91
58938 [자유]  관객수보다 많은 리뷰조회수가 많은 영화들.  이미지 rank에이아이 17:35 4 191
58937 [자유]  내일 하이재킹 볼라고 했는데  rank락매냐 14:24 5 165
58936 [정보]  상류사회 배우 김규선 최신 근황  이미지 rank뽕끼 11:53 12 1017
58935 [정보]  영화 역사상 OST가 가장 많이 팔린 영화 7.jpg  (29) 이미지 rank천프로 11:24 28 4583
58934 [자유]  다음주 개봉하는 병맛 영화.youtube  (15) rank순환고리 06:55 26 3552
58933 [자유]  정준호 vs 신현준 앙숙이 된 사건 ㅋㅋㅋ (청룡영화제)  (2) 이미지 rank뽕끼 04:50 13 1204
58932 [자유]  크리스토퍼 놀란 감독이 영화관에서 가장 좋아하는 자리  (2) 이미지 rank뽕끼 04:45 10 758
58931 [자유]  역대급이라던 2008년 영화 개봉작들  (23) 이미지 rank개Dog 01:43 27 4564
58930 [감상평]  범죄도시4 (2024) ★★★☆☆  (2) 이미지 rankAnimal 00:40 12 302
58929 [자유]  미션 임파서블 최근작(스포 있음)  (6) rank피터파커 06-17 13 1131
58928 [자유]  ‘소지섭 픽’…‘존 오브 인터레스트’ 극찬 속 10만 돌파 저력  (12) 이미지 rankyohji 06-17 27 3522
58927 [자유]  여장하고 '파일럿'으로 취직한 조정석 '미친 변신'  (15) 이미지 rankyohji 06-17 20 3431
58926 [정보]  롯데시네마, 볼빨간사춘기 콘서트 실황 영화 7월 단독 개봉  (1) 이미지 rankyohji 06-17 13 294
58925 [감상평]  인사이드 아웃2 - 40대 아저씨를 울림(약스포) ★★★★★ [자필]  (15) 이미지 rank베트남아수라다 06-17 31 4325
58924 [자유]  쿵푸허슬(2005)속 숨겨진  (33) 이미지 ranktrader 06-17 73 11154
58923 [추천]  극장에서 봤어야 하는 영화.gif  (11) 이미지 rank커트앵글 06-17 30 7239
58922 [자유]  곧 애 아빠 되는 헨리 카빌 근황  (9) 이미지 rank뽕끼 06-17 30 6534
58921 [자유]  영화 신세계에서 삭제 잘했는지 의견 갈리는 장면  (16) 이미지 rank뽕끼 06-17 41 7738
58920 [자유]  이영애, 최지우, 장동건, 안재욱이 같이 나온 영화  (3) 이미지 rank뽕끼 06-17 14 978
58919 [자유]  인사이드 아웃2  (3) rank강생이똥꼬 06-17 14 761
58918 [정보]  붉은수수밭 '장예모'감독이 영화판 '삼체' 제작발표  (2) 이미지 rank거스기 06-17 14 744
58917 [감상평]  (스포주의) 애콜라이트 1,2편 감상 ★★★☆☆  (1) rank참바라 06-17 12 295
58916 [자유]  복수혈전: 진지하지만 모두 웃었던 영화  (12) rank전설의왕게 06-17 24 4001
58915 [자유]  오프닝에서 빌런 서사 납득시킨 영화  (45) 이미지 rank또로잉 06-16 90 17600
58914 [자유]  CG였던 장면.  (14) 이미지 rank에이아이 06-16 43 7991
58913 [자유]  넷플릭스에서 "그놈이다" 를 보다가 한국 영화에 대해 드는 생각 (음슴체)  (20) rank얄미운사람 06-16 35 7126
58912 [자유]  ‘하이재킹’, 배우 하정우에게서 알 파치노가 보인다  (6) 이미지 rankyohji 06-16 14 1260
58911 [자유]  밀양 성폭행 사건 다룬 '한공주', 그리고 천우희..대국민 관심 집중 10년만…  (1) 이미지 rankyohji 06-16 21 435
58910 [정보]  255편 선보일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주목할 만한 작품들  (1) 이미지 rankyohji 06-16 13 210
58909 [자유]  기독교인에게 충격 그 이상을 안겨준 영화  (58) 이미지 rank뽕끼 06-16 71 14002
58908 [자유]  기네스북 선정 가장 감동적인 영화  (12) 이미지 rank뽕끼 06-16 32 5225
58907 [자유]  픽사가 앞으로 속편 제작에 집중하는 이유  (6) rank뽕끼 06-16 17 1724
58906 [자유]  "한국 최초의 극장, 이렇게 소중한데 왜 보전 못하나"  (1) 이미지 rankyohji 06-15 20 1184
58905 [자유]  한국영화 여름 개봉예정작 손익분기점 추정치 [정보글]  (3) 이미지 rank욱낙이연0313 06-15 16 893
58904 [정보]  JND스튜디오...파묘 주연진 4인 피규어 제작하기로 [정보글]  (15) 이미지 rank욱낙이연0313 06-15 32 5086
58903 [감상평]  아비게일 ★☆☆☆☆  (9) 이미지 rank디아블로하고싶다 06-15 15 1039
58902 [자유]  연구소에 가둬둔 괴물들이 한꺼번에 나오면 벌어지는 일  (33) 이미지 rank또로잉 06-15 40 11681
58901 [자유]  007 음악이 저는 존 배리인지 알았습니다..헌데 아니더군요  (9) 이미지 rank고수진 06-15 29 3149
58900 [자유]  핸섬가이즈,, ‘터커&데일 VS 이블’ 리메이크 였네요  (6) 이미지 rankyohji 06-15 15 944
58899 [정보]  ‘인사이드 아웃2’ 개봉 4일째 100만 돌파…올해 외화 중 최단  (2) 이미지 rankyohji 06-15 13 313
58898 [정보]  BBC에서 선정한 21세기 영화 1위부터 10위.jpg  (25) 이미지 rank낙락장송 06-15 38 7857
58897 [자유]  73년전 영화 연출  (14) 이미지 rank뽕끼 06-15 45 8139
58896 [감상평]  더 씬 그리고 뒤주 ★☆☆☆☆  (3) 이미지 rankPacifica 06-15 16 536
58895 [자유]  한국 범죄 느와르 영화 캐릭터 전투력 top 5  (6) 이미지 rank뽕끼 06-15 18 1625
58894 [자유]  할리우드 배우들의 배역을 따내기 위한 거짓말들  (3) 이미지 rank뽕끼 06-15 19 1907
58893 [감상평]  퓨리오사 ★★★☆☆  (1) rank최철기입니다 06-15 12 318
 1  2  3  4  5  6  7  8  9  10  다음

공유하기

이토랜드 로고

계정 찾기 회원가입
소셜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