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토랜드 파트너 스폰서 입니다.
1일1번 랜덤포인트를 지급해드리며
희박한 확률로 황금오징어 30일기간제
계급아이콘 획득이 가능합니다.
오징어랜드  [문의]

앱코 쿠팡특가 코인육수 탑툰 녹스무광고 준비중

   
[일반]

“모멸감 느껴…일자리 잃었다” 옥주현, 스태프 증언 또 나왔다

마운드 2022-06-26 (일) 21:46 조회 : 7856 추천 : 29  
이미지 원본보기

뮤지컬 배우 옥주현을 둘러싼 스태프들의 폭로가 이어지고 있다.

앞서 지난 25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옥주현 배우님 오랜만이에요, 팬들 적당히 하라고 해주세요’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글쓴이는 자신을 뮤지컬 ‘황태자 루돌프’ 스태프라고 주장하며 옥주현의 갑질 의혹을 제기해 논란이 일었다.

이 가운데 또 다른 스태프의 증언글이 등장했다. 25일 연극과 뮤지컬에서 스태프로 일했다는 누리꾼 A씨는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뮤지컬 성공 여부는 오직 캐스팅에 달려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무엇보다 초연 공연일 경우 더욱 어떤 스타가 나오느냐에 따라 공연의 성패 여부가 결정된다”며 “제가 말씀드리고 싶은 것은 작품을 대하는 태도에 대한 부분”이라고 입을 열었다.

A씨는 먼저 “배우가 본인과 직접 대면해 연기해야 하는 배우들의 캐스팅에 관여한다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으며 배우의 영역도 아니라고 생각한다”며 “조연급까지 다양한 역할의 후보 배우들에 대해 본인이 모르는 배우거나 싫어하는 배우가 있으니 교체를 요청하거나 회차를 조정해달라는 경우는 드물다고 할 수 있다”고 꼬집었다.

이어 잦은 지각을 문제점으로 지적했다. A씨는 “주인공이 등장하는 신은 당연히 많기 때문에, 주연배우가 지각할 경우 연습 진행이 어려운 것 또한 당연하다. 그리고 이에 따르는 희생은 더블 캐스팅 배우들이 모두 떠안을 수밖에 없는 상황이 된다. 프로필 촬영 때도 같은 경우로 몇 시간 지각해 배우들 포함 전 스태프들을 기다리게 하고, 도착 후에는 미리 도착하셔서 대기하고 계시던 다른 배우님들의 촬영 순서였음에도 불구하고 본인이 먼저 촬영을 해서 참 당황스럽고 곤혹스러웠다”고 주장했다.

겨울에 히터를 못 틀게 한 것도 언급됐다. A씨는 “공연 연습이 한 겨울에 진행된 적이 있었는데, 어떠한 연습실에서든 본인의 목이 건조해지면 안 된다고 히터를 못 틀게 하셨다”며 “다른 댄서들의 경우, 고난도의 안무를 수행해야 하는 포지션이었기 때문에, 연습실이 따뜻하지 않으면 몸이 언 상태에서 연습하다가 크게 다칠 우려도 있었다. 그런데 그때 히터는 틀면 안 되니, 댄서들이 패딩을 입고 춤을 추라는 요구를 하셨는데,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방법이 그런 무리한 요구밖에 없었던 것인지 그때도 지금도 저는 납득이 가질 않는다”고 말했다.

또한 “함께 무대에 서는 그 어떤 배우도 문제를 제기한 적이 없었던 상황에서, 먼지가 많으니 물청소를 해 달라는 말을 꼭 스태프들이 인격적으로 모멸감이 들 정도로 소리를 치며 해야 하는 걸까? 그렇게 소리를 치면서 청소를 요구했어야 할 만큼 스태프들이 무대 관리를 소홀히 해서 쾌적하지 못한 극장 컨디션을 만들어놨다면, 왜 함께 공연을 올리는 다른 배우들의 컴플레인은 단 한 번도 없었을까”라고 지적했다.

끝으로 A씨는 “개인적으로는 해당 배우가 어떤 이유에서 저를 싫어했는지 정확히 모르겠습니다만, 제작사에 저와는 같이 일하지 못하겠다고 말씀을 하셨다고 들었다. 그리고 저는 공연이 종료되기 전 제 의지와 무관하게 일을 그만두게 되었고, 프리랜서로 일하던 저는 한순간에 일자리를 잃게 되어 버렸다”고 털어놨다.

이처럼 스태프들의 증언글이 이어지는 가운데, 옥주현을 옹호하는 반박 입장도 존재한다. 뮤지컬 스태프라고 밝힌 누리꾼 B씨는 ‘꼭 말해야겠습니다, 옥주현 인성’이라는 제목으로 글을 올리며 “스태프와 배우는 동등한 입장이며 같이 공연을 만들어간다”, “‘황태자 루돌프’ 때의 대부분의 스태프는 지금까지도 같이 작업하고 배우들과 소통한 지 10년이 넘는 스태프들이 많다, 한마디로 가족 같은 분위기”라고 반박했다.

자기소개가 없습니다
댓글 19댓글쓰기
리더111 2022-06-27 (월) 16:16
가... 족같은 분위기 겠지 ~~
추천 0
신미래 2022-06-27 (월) 16:21
이거 반박 기사도 났던데 그 기사보면 A씨는 외주 프로듀서고 이 A가 완전 쓰레기였다고 함. 만만한 댄서들한테는 반말찍찍하고 막대했다고 하던데. 갑질 장난 아니었다고...
추천 0
범죄율제로까… 2022-06-27 (월) 16:27
마녀사냥이려나
추천 0
고라니꿈 2022-06-27 (월) 16:32
적을 많이 만들면 피곤하지
추천 0
옹느랑 2022-06-27 (월) 16:36
실력도 인정 못받는데 인성까지...
추천 0
우릉이 2022-06-27 (월) 16:54
옥주현을 좋아하진않지만..
너무 사람 한명 죽일때까지 안좋은 부분만 찾아내서
사람하나 매장시킬려고하는게 참... 씁쓸해서 한마디 하자면

A씨는 먼저 “배우가 본인과 직접 대면해 연기해야 하는 배우들의 캐스팅에 관여한다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으며 배우의 영역도 아니라고 생각한다”

현실에서 회사에서 협업할 때도 본인이 일하기 편한 사람을 찾아서 일을 맡기기 마련인데..
본인이 저런거 관여하는 직책이 아니더라도
저번에 XX괜찮던데 이번에도 거기 어떻습니까? 정도 의견 말하는거
현실에서도 충분히 많고
아무도 문제 삼지 않는데

배우처럼 연기로 감정을 드러내야하는 직업에서는
이런 부분에서 케미가 잘 맞는 상대 배우가 당연히 있을거고
"강요"를 하면 문제겠지만..
"난 XX랑 하는게 연기하기 편하더라" 정도의 추천은 충분히 가능한 부분 아닌가..

솔직히 이거 안하는 사람이 있을까..?;;
그렇게치면 강호동, 유재석 등등 전부 본인 라인 사람 챙기고
오디션 최종 선발에서 상대 배우의 입김이 들어가는 경우 정말 많을텐데..


저번에 라디오스타에서 옥주현 발언도 찾아내서 안좋게 까이던데..
그 내용을 보면 옥주현이 직접가서
AA, BB, CC 뽑아! 이런 것도 아니고...
감독이 찾아가서 배우들리스트 보여주고
누구누구 뽑을지 같이 의논한 것 같더만..
이게 그렇게 까지 까일 일인가....

유재석, 강호동등에게는 이런 논란 없고
옥주현에게만 이러는건
평상시에 쌓아온 이미지의 차이일지..
참..
추천 0
     
       
벌크베브 2022-06-28 (화) 07:51
@우릉이

유재석 강호동 다 자기 라인이 있는데 이걸 예능할때 관여를 한다고 해야하나 안한다고 해야하나...
추천 0
이순신장군 2022-06-27 (월) 17:13
인터넷 글을 둘다 의견들어봐야 되고 문제될경우 3자대면이 아니면 일단 둘리 배를 만지고 있겠습니다. ㅎㅎㅎ
추천 0
키엌키읔키엌 2022-06-27 (월) 21:08
뭔일이래 또 암튼 좋용한 날이 없어요 인터넷 샤끼들은 기냥
추천 0
고하늘 2022-06-28 (화) 02:06
한국방문할때, 옥주현 공연을 보고싶어서 예매하려고하면 매진되어서 볼 기회가 좀 처럼 없었는데... 정말 볼 기회가 없어질것 같다....
추천 0
벌크베브 2022-06-28 (화) 07:49
저인간 지가 못된짓해서 짤린 인간이란 소리도 있던데...
추천 0
헬메스 2022-06-28 (화) 16:14
양쪽 말 다 들어봐야 함.
추천 0
posmall 2022-06-28 (화) 19:47
예전 별명 옥주발
옛날 옛적
혈기가 끓어 아줌마를 봐도 서던 군인들이
20대초반 옥주발 때문에 욕설이 난무했다던...
추천 0
갑구 2022-07-01 (금) 08:29
그냥 옥주현이 미움받는 캐릭터인 것 같음
추천 0
구우울 2022-07-01 (금) 10:25
핑클맴버면접 볼때 옥주현이 심사위원에 있었다는 이야기 듣고

좀 그르네 싶었슴

활동할때도 고음이 먼가 막힌듯한 소리고 비쥬얼이 좋은것도 아니었고

열등 의식이 있었나
추천 0
별꼬리 2022-07-01 (금) 14:56
졸못생이 성형하더니 진짜 미인인줄 기고만장하더니 ㅋㅋ
추천 0
듀포른 2022-07-01 (금) 19:03
일단은 중립 기어 박아야지.. 다른 스태프 증언 더 나오는걸 봐야 할듯.. 악의적인 스태프 한명의 말만 들을수 도 없고..
추천 0
듀포른 2022-07-01 (금) 19:04
미리 나서서 선동 당해서 맨날 악플 쳐 달면서 악플러가 어쩌구 저쩌구 떠들어 대는 네티즌들은

일단은 성급하게 비난 댓글 달다간 자신이 바로 그 악플러가 되는 것이여..
추천 0
nervous 2022-07-02 (토) 23:45
지각 밥먹듯이 하는것들중 정상인은 없음
추천 0
이미지
0 / 1000
   

OTT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일반]  [필독] OTT/방송 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1-24 3
[휴대폰상담]  신뢰할 수 있는 곳에서 휴대폰 변경하고 오징어장패드 득하자!! 렛츠폰
5740 [일반]  불가살.. 볼수록..  (6) 태바리우스 08-05 13 1812
5739 [쿠팡플]  시트콤 <유니콘> 1차 예고편  (5) 이미지 PzGren 08-05 13 1646
5738 [종편]  '미생' 김원석 감독, '동백꽃' 임상춘 작가와 손잡는다  이미지 PzGren 08-05 11 253
5737 [케이블]  퇴사 직후 <여고추리반>, <대탈출> 관련 글 올린 정종연 PD.jpg  (18) 이미지 욱낙이연0313 08-05 12 1975
5736 [일반]  피토한 강기영 죽을 병인가..강태오, 안사귄다 ♥박은빈에 "너무 섭섭하네요"(우영우)  (1) 이미지 마운드 08-05 13 2029
5735 [일반]  근데 우영우 12화에서 숙모?  (11) 스카웃짤짤이 08-05 16 2592
5734 [넷플릭스]  근데 이번 우영우 xx 사태와 별개로  (28) 이미지 캬캬캬ㅋ 08-05 13 2805
5733 [지상파]  ‘시청률 여왕’ 장서희, 친정 MBC 일일극 컴백.news  욱낙이연0313 08-05 11 280
5732 [케이블]  다시 시청률 상승한 우영우 [자필]  (4) 욱낙이연0313 08-05 18 2000
5731 [쿠팡플]  은은한 광기 신하균 시트콤  치킨맥주 08-05 11 336
5730 [케이블]  백패커 동심파괴 주의 지옥에서 온 강아지  친절한석이 08-05 10 365
5729 [지상파]  '징크스의 연인' 서현♥나인우, 역경 딛고 해피 엔딩  이미지 마운드 08-05 12 218
5728 [일반]  '우영우' 이봉련 출연에 "오늘 회차 주인공" 연기와 캐릭터 극찬 쏟아져  (3) 이미지 마운드 08-05 20 4192
5727 [일반]  키아누 리브스의 첫 tv 주연 The Devil in the White City  (3) 이미지 디아블로하고… 08-05 10 428
5726 [일반]  아직도 생각나고 그리운 명장면과 명대사들 [스토브리그]  이미지 낚시광 08-05 10 234
5725 [일반]  심리적으로 쫄리는 맛으로 보는 4부작 단막극 "멧돼지사냥" 1화 7컷 요약  이미지 PzGren 08-05 11 332
5724 [일반]  우영우 연출이나 작가역량이 좀 의심이 드네요  (10) 면봉 08-05 14 2876
5723 [지상파]  [오늘의 웹툰 메이킹] 강철 체력+주량 만렙 김세정! 첫 회식부터 뒤집어 놓으셨다 (ft. 깨알 본업 모먼트)  (1) PzGren 08-04 12 151
5722 [일반]  봄 여름 가을 겨울 계절마다 떠오르는 드라마  (1) 이미지 낚시광 08-04 11 240
5721 [쿠팡플]  인간과 똑같이 생긴 가정부 로봇이 개발되자 세상에 벌어진 대참사.youtube  용왕 08-04 12 290
5720 [일반]  코믹 드라마의 최고봉 '샐러리맨 초한지'  (1) 이미지 낚시광 08-04 12 414
5719 [일반]  불가살.. 뭐 이런...  (2) 태바리우스 08-04 11 372
5718 [케이블]  어제 우영우 11회 나온 사건...실제는 이랬다...(스포주의) 💡정보글  (2) 이미지 욱낙이연0313 08-04 17 1888
5717 [케이블]  '펜트' 김순옥 막장극 귀환…이지아·이상윤, tvN '레이디' 주연.news  욱낙이연0313 08-04 12 166
5716 [지상파]  오정세, 김은희 작가와 또 만난다…'악귀' 출연  (1) 이미지 PzGren 08-04 14 1564
5715 [종편]  소시탐탐 소녀시대 고요 속의 외침  (1) 친절한석이 08-04 12 226
5714 [일반]  ‘우영우’도 못 피한 ‘그 멀티밤’… PPL에 시청자 당혹·시청률 하락  (12) 이미지 마운드 08-04 14 2615
5713 [일반]  유해진→윤균상 첫 만남, 악천후 캠핑에도 낭만…최고 5.1% (텐트밖은유럽)  이미지 마운드 08-04 12 342
5712 [지상파]  최여진 "5년 만난 남친과 이유 없이 헤어져, 결혼 원했는데" 고백 ('연애는 직진')  이미지 마운드 08-04 12 373
5711 [지상파]  2화 만에 당황스러운 전개 속도 보여준 MBC 드라마  이미지 PzGren 08-04 16 4035
5710 [일반]  보면 힐링되는 예능 리틀포레스트  (1) 이미지 낚시광 08-04 13 1132
5709 [케이블]  우영우 드라마 16회 중 총 12회가 실화 바탕 사건 [자필]  (4) 욱낙이연0313 08-03 14 2135
5708 [케이블]  우영우 본방보고 왔는데....txt  (4) 개CU리 08-03 11 1479
5707 [일반]  ‘안나’ 편집 논란에 쿠팡플레이 “감독판 8월 중 공개”  (3) 이미지 아이언엉아 08-03 13 1701
5706 [일반]  시즌2 했으면 좋겠는 갓 띵작 드라마  (8) 이미지 낚시광 08-03 22 5396
5705 [애플TV]  모든 인류가 멸망한 지구에서 홀로 살아가는 남자  (4) 용왕 08-03 13 2373
5704 [넷플릭스]  "넷플릭스 세계1위" SF 영화...  (7) 용왕 08-03 19 7752
5703 [지상파]  '골때녀' FC탑걸vsFC발라드림, 불꽃튀는 가수 더비 매치  이미지 마운드 08-03 13 294
5702 [넷플릭스]  죽은 시체였던 소녀에게 "신의 무기"를 이식하자 벌어진 놀라운 변화.youtube  (1) 용왕 08-03 13 3034
5701 [케이블]  역전다방53 유고슬라비아전쟁ep1. 유고전쟁의 비극을 잉태한 제2차 세계대전  이미지 PzGren 08-03 11 109
처음  1  2  3  4  5  6  7  8  9  10  다음
M게임
동물
컴퓨터
사회
자유
캠핑
인플
연예인
게임
자동차
감상평
시사
베스트
키덜트
고민
유머
주식
코스프레
음식
상담실
[휴대폰] 갤 21울트라 [법률] 쓰래기장에 버린 개인정보 취득하면 불법일까요? [신차] 셀토스 (1) [리조트] 대명리조트 소노호텔&리조트 7월 17일~ 23일 까지 확보분 정리 (1) [인터넷] LG 인터넷개통알아보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