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유머
  • 정보
  • 게임
  • 컴퓨터
  • 동물
  • 시사
  • 영화
  • 자동차
  • 연예
  • 회원
   
[뉴스]

한은 “수요측 물가압력 점차 높아질 것”…하반기 2% 내외 등락

 
글쓴이 : 기후위기 날짜 : 2021-06-10 (목) 17:15 조회 : 414 추천 : 7    

한은 “수요측 물가압력 점차 높아질 것”…하반기 2% 내외 등락
이윤주 기자 [email protected]

한국은행이 향후 물가 여건에 대해 “수요 측 물가 압력이 점차 높아질 것”이라고 전망했다. 국제유가가 높은 수준을 유지하고, 코로나19로 억눌렸던 소비가 살아나는 이른바 ‘펜트업(pent-up) 소비’(지연소비·보복소비)도 늘면 물가 상승 압력이 더 세질 가능성도 있다고 본 것인데, 한은 내부에서도 인플레이션(지속적 물가 오름세)에 대한 경계감이 한층 높아진 것으로 풀이된다. 또 한은은 지난해 이후 가파르게 증가한 가계부채가 금융불균형을 키워 장기적으로 성장을 제약하는 요인으로 작용할 수 있다고 우려했다.

■소비자물가, 하반기 2% 안팎 등락

한국은행이 10일 국회에 제출한 ‘통화신용정책 보고서’를 보면 한은은 “올해 소비자물가는 하반기 중 2% 내외 수준에서 등락하면서 작년보다 오름세가 상당폭 확대될 것”이라고 밝혔다. 올 4~5월 국내 소비자물가는 각각 전년 동월대비 2.3%, 2.6% 상승해 한은의 물가안정목표 수준인 2%를 웃돌았다.

가격 변동성이 큰 식료품·에너지를 제외한 근원인플레이션도 지난 2년 동안 0%대에 그쳤지만, 올해는 1%를 웃돌 것으로 예상됐다. 최근 물가가 가파르게 오른 것은 농축산물 및 국제유가 상승 등 주로 공급 측면 요인이 크게 작용한 영향을 받았다. 다만 내년에는 유가, 농축산물가격 등 공급측 물가 압력이 줄면서 소비자물가 상승세도 올해보다 약해질 것으로 한은은 내다봤다.

공급측 가격 요인이 내년 이후 안정을 되찾을 것으로 예상되는 반면 수요측 요인이 물가 상승 압력을 키울 가능성이 높아진 것으로 한은은 분석했다. 경기 회복세가 강해지면서 인플레이션 기대심리가 높아지고, 백신 접종 가속화로 억눌렸던 소비가 살아날 경우 수요 측면에서 시차를 두고 물가를 끌어올리는 요인으로 작용할 수 있어서다.

실제 통계청 집계를 보면 소매판매와 소비자심리지수 등은 이미 코로나19 확산 이전 수준을 회복했다. 보고서는 “특히 코로나19 확산 이후 가계 지원을 위해 재정지출 규모가 크게 늘어난 가운데, 가계저축 증가로 가계 구매력이 축적된 상황”이라며 “경제활동 제약이 완화되면 펜트업 소비가 분출될 수 있고, 이 경우 수요측 물가 압력이 예상보다 빠르게 확대될 가능성도 있다”고 밝혔다.

■주택가격, 소득과 상당폭 괴리

한은은 가계대출 급증세가 당분간 이어질 것으로 예상하면서, 원리금 상환 부담이 커져 장기적으로 소비가 위축되고 성장 잠재력을 낮출 수 있다고 우려했다. 2019년 이후 주택가격 오름세와 가계대출 증가세가 같이 커지면서 GDP(국내총생산) 대비 가계부채비율은 2018년 말 91.8%에서 2020년 말 103.8%로 뛰었다. 이는 OECD(경제협력개발기구) 37개 나라 가운데 6번째로 높은 수준이고, 2019년 이후 비율 상승 폭(12%포인트)도 노르웨이(15.4%포인트)에 이어 2위다.

한은은 가계부채 증가의 주요 원인으로 주택 가격 상승을 꼽았다. 보고서는 “최근 주택가격이 빠르게 오르면서 소득 등 기초 구매력과 상당 폭 괴리된 모습”이라고 진단했다. 예를 들어 올해 1분기 기준 수도권의 소득 대비 주택가격 비율(PIR)은 10.4배로, 글로벌 금융위기 이전 고점(2007년 1분기·8.6배)을 크게 웃돌고 있다. 연소득을 한 푼도 쓰지 않고 10년 넘게 저축해야 수도권의 집을 장만할 수 있다는 얘기다. ‘주택수급 부족에 대한 우려’가 주택가격 상승의 가장 큰 원인으로 꼽힌다.

한은은 가계부채 증가, 주택가격 상승 등 ‘금융 불균형’ 상태가 장기적으로 성장을 제약할 것으로 우려했다. 다만 현재 시점에서는 금융불균형 상태가 금융시스템 전반의 안정성을 훼손할 정도는 아니라는 게 한은의 진단이다.

적정 수준의 부채는 소비를 늘리지만, 적정 수준을 넘어서면 원리금 상환 부담 등 때문에 소비 감소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이다. IMF(국제통화기금)가 주요국을 분석한 결과 GDP 대비 가계부채 비율이 1%포인트 높아지면 3∼4년 뒤 소비증가율이 0.3%포인트 가까이 떨어지는 것으로 조사됐다. 한국도 2014년 이후 가계부채 증가율이 소득증가율을 지속적으로 상회하면서, 가계부채와 민간소비 간의 정의 관계가 약화됐다. 한은은 “금융불균형이 누증되는 과정에서 나타나는 부동산 등 특정 부문으로의 자금 쏠림은 경기 변동성을 확대하고 성장 잠재력을 떨어뜨리는 요인으로 작용할 수 있다”고 밝혔다.


정치의 다양한 의미
정치는 사회적 희소 가치 즉 권력 돈 명예 건강 사랑 우정 등을 누가 더 많이 차지하고 덜 차지하는가에 대해 사람들이 납득할 수 있는 방법과 과정으로 결정해 주는 것을 의미한다.
좁은 의미: 정치 권력을 획득유지하며 행사하는 일과 관련된 인간의 활동
넓은 의미: 개인들 간의 이해관계 대립이나 갈등을 조정하면서 공동체의 목표를 달성하기 위한 활동
기후위기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gkssmdrk 2021-06-10 (목) 18:57
소비가 회복되고 인플레이션 압박..

소비재쪽이 힘을 받을려나요.
   

주식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필독] 주식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1-24 4
[렌탈상담실] [이토랜드 공식렌탈] LG렌탈/코웨이/SK렌탈/웰스 이토회원 최고혜택지원 렌탈상담실
16591 [일반]  지울거에요...  (6) 이미지 고맙습니다 10:25 15 239
16590 [뉴스]  6/17 목요일 상승중인 주식뉴스를 취합해보았습니다  한라봉매니아 10:20 1 63
16589 [일반]  5월 수익이라던데  이미지 준이양양 10:18 2 173
16588 [뉴스]  이 무슨 코인도 아니고  이미지 K525 09:58 1 218
16587 [일반]  06월 17일 오늘의 주식뉴스모음  쭈이즈 08:19 4 182
16586 [일반]  하나금융지주 6  (7) 이미지 고맙습니다 07:24 12 511
16585 [시황]  테이퍼링 관련글  삼뒤 06-16 6 475
16584 [일반]  자동매매와 호가창매매 어느게 더 빠른가요?  (2) 오후3시 06-16 7 446
16583 [질문]  아.. 주린이 도와주세요 ㅠㅠ  (9) 토트넘팬 06-16 10 681
16582 [질문]  신주인수권증서 거래일정 안내?  (6) 가고파구푸 06-16 6 390
16581 [일반]  사조오양  (19) 이미지 고맙습니다 06-16 24 1032
16580 [일반]  야.. 뭐해.. 진짜 놀아?  (21) 이미지 고맙습니다 06-16 20 1298
16579 [정보]  6/16 수요일 급등 이후에도 상승이 예상되는 주식 뉴스를 취합 분석해 보았습니다.  (1) 한라봉매니아 06-16 7 351
16578 [기타]  부채표 활명수 동화약품  (6) 상숙달림이 06-16 8 556
16577 [뉴스]  한국투자증권 "판매책임 사모펀드 투자금 100% 전액 보상"  기후위기 06-16 4 286
16576 [일반]  두산 중공업에 계속 머물러 지켜보는중...  (8) 석포감자 06-16 11 746
16575 [일반]  잠시 개돼지가 되겠습니다  (2) 별빛1 06-16 6 886
16574 [정보]  한전산업 두산중공업  (8) 이미지 우롱티 06-16 8 934
16573 [일반]  흠.. 어제 서울식품 추천주로  (4) 한우 06-16 13 707
16572 [뉴스]  6/16 수요일 상승중인 주식뉴스를 취합해보았습니다  (2) 한라봉매니아 06-16 9 275
16571 [일반]  06월 16일 오늘의 주식뉴스모음  (1) 쭈이즈 06-16 11 328
16570 [일반]  하루의 시작, 낚시줄  (19) 이미지 고맙습니다 06-16 29 1093
16569 [일반]  우리산업  (2) 이미지 고맙습니다 06-16 19 855
16568 [일반]  스튜디오드래곤  (8) 이미지 고맙습니다 06-15 16 1333
16567 [뉴스]  1·2인 가구 전기요금, 2000원 오른다  기후위기 06-15 6 581
16566 [질문]  코리아나  (9) 이미지 중흥리주민 06-15 10 922
16565 [질문]  한국금융지주  (3) 브라운7 06-15 8 776
16564 [정보]  주린이 경험담 및 포트폴리오 관리에 대하여  (15) 이미지 신부장 06-15 11 767
16563 [기타]  다른주식은 하지말고 hmm만 매매해야하는것 같네요..  (7) 이미지 깡통찬일반 06-15 11 1233
16562 [일반]  오늘을 마감하며..  (19) 이미지 고맙습니다 06-15 28 1397
16561 [일반]  대성창투 ㅅㅅ  (2) 별빛1 06-15 8 904
16560 [일반]  현대로템은 뭔 일 있나요 -7프로네  (1) 강생이똥꼬 06-15 10 905
16559 [일반]  쌍방울 조심조심  (3) 6DWorld 06-15 12 841
16558 [일반]  ㅇㅇ엔지 감사합니다.  (3) 에어리얼 06-15 15 890
16557 [일반]  아이 다시 가네요  (4) kdjlw 06-15 12 984
16556 [뉴스]  6/15 화요일 상승중인 주식뉴스를 취합해보았습니다  (1) 한라봉매니아 06-15 8 444
16555 [일반]  06월 15일 오늘의 주식뉴스모음  쭈이즈 06-15 10 388
16554 [일반]  장투의 딜레마...  (6) 나룻터뱃사공 06-14 8 1119
16553 [일반]  저출산 관련주 다시 관심!  (1) 人先 06-14 7 1002
16552 [일반]  Mto 추천 종목 분석 6  (22) 이미지 고맙습니다 06-14 29 1566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