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토랜드 파트너 스폰서 입니다.
1일1번 랜덤포인트를 지급해드리며
희박한 확률로 황금오징어 30일기간제
계급아이콘 획득이 가능합니다.
오징어랜드  [문의]

럭키찬스 앱코 쿠팡특가 탑툰 채굴기정보 준비중

   
[배구]

JT 니시카와 유키 "김연경과 경기하고, 떡볶이와 삼겹살도 먹고 돌아갑니다"

마운드 2022-09-23 (금) 06:26 조회 : 210 추천 : 13    

니시카와 유키. (C)흥국생명



흥국생명핑크스파이더스와 자매결연 관계인 일본 JT마블러스가 한국방문 일정 마지막 경기를 펼친 21일 용인 흥국생명 체육관.

흥국생명이 슈퍼스타 김연경(192cm)과 새 외국인선수 옐레나 므라제노비치(195cm)의 활약 속에 경기를 풀어내며 시즌 기대감을 높였다.

반대 코트에선 JT 선수들이 다져진 기본기와 특유의 탄력을 뽐내며 조직적인 플레이를 펼쳤다. 특히 아웃사이드히터 니시카와 유키(180cm)의 활약은 단연 눈에 들어왔다.

니시카와 유키는 2000년생으로 입단 4년째인 올해 처음 일본 대표팀 확대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VNL(발리볼네이션스리그)과 월드챔피언십에 나서는 14인 명단에는 들지 못했지만 분명 일본 대표팀의 차세대 유력주자다.

니시카와 유키. (C)용인, 홍성욱 기자

흥국생명과의 마지막 친선전에서 니시카와 유키는 팀내 최다인 18점(공격성공률 53%)을 올렸고, 가장 많은 리시브를 받아내며 활약했다. 리시브 성공률은 36%로 수치는 높은 편이 아니었지만 전체적으로는 안정감이 확실했다.

경기 후 니시카와 유키는 "한국에 와서 김연경(연경상이라 불렀다)이라는 톱클래스 선수와 경기를 펼쳐 정말 좋은 경험이 됐습니다. 또한 경기를 해보니 블로킹 높이가 달랐습니다. 높은 블로킹을 상대하면서 과제도 얻었습니다. 지금까지는 때리기만 했다면, 페인트 공략을 해야겠다는 생각을 했습니다"라고 말했다.

그는 초등학교 2학년 때 배구를 시작했다. 클럽팀이었다. 이후 고향인 도쿠시마를 떠나 오사카에서 활약하려 마음 먹고 시험을 쳐 긴난카이고등학교(金蘭会高校)에 진학했다. 이 때부터 엘리트 팀에서 뛰며 실력이 일취월장했다.

니시카와 유키에게 이번 한국전지훈련 일정은 강행군이었다. 전체 6박 7일 일정 가운데 가고 오는 날을 뺀 5일 동안 4경기를 펼쳤다. 흥국생명과 3경기, 현대건설과 1경기를 마쳤다. 입국한 선수 12명 가운데 부상선수 1명을 제외하면 가용인원은 11명 뿐이었다. 하지만 코트에서 보여준 의지와 열정은 감탄을 자아냈다. 특히 니시카와 유키는 공수에서 팀을 견인했다. 강하고 빠른 스윙은 물론이고, 어려운 볼을 처리하는 능력도 탁월했다.

니시카와 유키는 "제 목표는 팀의 우승입니다. 또한 개인적으로는 일본 최고의 팀에 꼭 필요한 선수가 되고 싶다는 목표를 가지고 있습니다. 아직 해외진출은 생각해보지 않았습니다"라고 말했다.

한국음식을 좋아한다는 그는 "떡볶이, 삼겹살, 치킨, 김밥을 특히 좋아합니다. 한국에 와서 아주 잘 먹었습니다"라며 특유의 미소를 보였다.


자기소개가 없습니다
댓글 0댓글쓰기
이미지
0 / 1000
   

스포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축구 및 야구게시판이 새롭게 신설되었습니다.  eToLAND 05-31 16
[공지]  ※ 스포츠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12-03 19
[휴대폰상담]  신뢰할 수 있는 곳에서 휴대폰 변경하고 오징어장패드 득하자!! 렛츠폰
102311 [농구]  징계받은 우도카 보스턴 감독, 더 큰 문제는 '언어 폭력'  이미지 yohji 00:19 0 22
102310 [배구]  여자배구 리그 경기수 줄이고 선수에게 부담이 없도록 경기 일정도 조정해야 한다.  ke23w3t5 10-01 5 66
102309 [골프]  LPGA 티티클 ; 최혜진의 경쟁자가 아니과 고진영이 경쟁자급  이미지 상숙달림이 10-01 6 31
102308 [농구]  입단 첫해 클러치타임 접수하는 루카 돈치치  이미지 낚시광 10-01 8 98
102307 [농구]  '허재 구단' 캐롯·필리핀 선수 첫선...KBL 컵대회 10월1일 점프볼  이미지 마운드 10-01 9 150
102306 [기타]  [ATP] 조코비치, 텔아비브 오픈 4강행…'영건' 시너, 소피아 오픈 준결승 진출  이미지 마운드 10-01 9 74
102305 [기타]  차준환, 올 시즌 첫 국제대회 쇼트 2위..이해인, 女 싱글 쇼트 2위  이미지 꽃다지 10-01 8 80
102304 [골프]  이민지, 김효주에 송가은까지..충격의 컷오프  이미지 꽃다지 10-01 8 180
102303 [골프]  PGA 정규투어 재도전 선언 최경주 "열정과 노력 바쳐보고파"  이미지 꽃다지 10-01 8 75
102302 [기타]  '도깨비 당구' 하나카드, 세트마다 역전극 벌이며 결국 4-2 역전승. 단독1위 고수-PBA팀리그  이미지 꽃다지 10-01 8 127
102301 [기타]  '이노닉스' 나희주 "중국 팀, 저력 무섭지만 재밌어..팀 결단력 보완해야 돼" [PCS7]  이미지 꽃다지 10-01 8 87
102300 [격투기]  [UFC]헨리 세후도 : 보 닉칼이 함잣 치마예프를 쉽게 넘어뜨릴 것이라고 100% 장담함  이미지 대왕참치 10-01 9 72
102299 [격투기]  [UFC]AKA 코치 하비에르 멘데즈 : 이슬람 마카체프는 역대 라이트급 선수 중 가장 다방면으로 출중함  이미지 대왕참치 10-01 10 64
102298 [농구]  '나 직장 구했어요!' 일자리 찾던 그리핀, 보스턴과 1년 계약 ,,  이미지 yohji 10-01 8 97
102297 [배구]  세계선수권 4연패 여자배구... 예견된 시련  이미지 마운드 10-01 11 129
102296 [격투기]  '정찬성의 애제자' 박재현, AFC 20에서 '강철부대' 김상욱 물리치고 초대 라이트급 챔피언에 올라  이미지 마운드 10-01 11 138
102295 [농구]  2만 관중 앞에서 열린 NBA 일본 시범경기…BTS 멤버 슈가 관전  이미지 마운드 10-01 10 137
102294 [농구]  조던 농락하는 페니 하더웨이 쇼타임 패스  이미지 낚시광 10-01 8 193
102293 [농구]  올림픽 농구 역대 최고의 덩크  이미지 낚시광 10-01 12 419
102292 [배구]  무기력증 빠진 '16연패' 女배구.."웃음거리다" 반박불가 차가운 시선  (3) 이미지 꽃다지 09-30 12 1435
102291 [배구]  [FIBA WWC] 월드컵 역사 새로 쓴 강이슬 "기록 있는 줄도 몰랐다"  이미지 꽃다지 09-30 11 112
102290 [농구]  [FIBA WWC] 정선민 감독이 돌아본 월드컵 "나도 성장한 대회였다"  이미지 꽃다지 09-30 11 73
102289 [골프]  필드 떠나는 홍란 "행복하게 마무리 할 수 있어 감사하다"  이미지 꽃다지 09-30 11 82
102288 [골프]  '홀인원' 이제영, 1억3000만원 상당의 벤츠 받아.."내가 타고 싶어"(종합)  이미지 꽃다지 09-30 11 140
102287 [격투기]  컨텐더 시리즈 올 아메리칸 레슬러 보 닉칼 활약  이미지 낚시광 09-30 12 90
102286 [기타]  일반 남성의 5배 골밀도 수치를 가진 남자  (4) 이미지 낚시광 09-30 18 1853
102285 [배구]  V리그, 2023~24시즌부터 아시아쿼터 전격 도입... 女외인 연봉 인상 [공식발표].news  욱낙이연0313 09-30 12 107
102284 [기타]  오직 무하마드 알리만 가능했던 복싱  (1) 이미지 낚시광 09-30 17 1120
102283 [배구]  처참한 여자배구 국대 성적수준 22연패  (5) 이미지 낚시광 09-30 17 1038
102282 [농구]  스티브 내쉬의 주장 “벤 시몬스, 점프슛 시도 한 개도 안 해도 돼”  (1) 이미지 yohji 09-30 11 136
102281 [기타]  러시아 정부...자국 남자피겨선수들 상대로 징집령 발표.news  (1) 이미지 욱낙이연0313 09-30 10 169
102280 [농구]  [NBA] 스테픈 커리, 성덕 됐다…BTS 슈가 만남에 ‘행복’  이미지 마운드 09-30 12 207
102279 [배구]  4연패→中언론 "이재영-다영 복귀시켜라"→'충격' 조언  (6) 이미지 마운드 09-30 17 2135
102278 [기타]  상남자들의 화해  (1) 이미지 낚시광 09-30 17 1274
102277 [기타]  또 2회전 징크스… 테니스 권순우 ‘고배’  이미지 마운드 09-30 14 121
102276 [배구]  '동네북 신세' 한국 여자배구, 같은 아시아 태국에도 참패...16연패  이미지 마운드 09-30 14 145
102275 [농구]  '부럽다' 일본에서는 NBA 경기가 또 열리는데...KBL은 뭐하나?  이미지 마운드 09-30 13 152
102274 [배구]  세자르 곤잘레스 감독이 이끄는 한국 여자 배구대표팀 태국에 패, 4연속 0-3 패배 기록  (1) 이미지 ke23w3t5 09-30 12 128
102273 [기타]  토토판매반납?  (1) 또웃다또 09-29 12 148
102272 [배구]  여자배구 오늘 처음 봤습니다.  접근이 09-29 13 183
 1  2  3  4  5  6  7  8  9  10  다음
감상평
베스트
코스프레
자동차
키덜트
캠핑
사회
음식
고민
시사
인플
컴퓨터
연예인
동물
M게임
자유
게임
주식
유머
상담실
[휴대폰] 플립4 SKT 기변 문의드려요 [렌탈] 정수기 렌탈 견적 (3) [중고차] 인천 오토베이 라는 곳 가려고 하는데요 (1) [컴퓨터] 단순 사무용 노트북 (1) [신차] 쌍용 렉스턴 스포츠 신차 문의 드립니다.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