좌측 배너
  • 회원
  • 연예
  • 영화
  • 유머
  • 동물
  • 자동차
  • 컴퓨터
  • 정보
  • 게임
  • 시사
  • 사회
<
   
[농구]

케빈 러브, 포틀랜드에서 뛰는 것에 관심 표명 ,,,

 
글쓴이 : yohji 날짜 : 2021-05-04 (화) 12:46 조회 : 119 추천 : 8    

 



클리블랜드 캐벌리어스의 케빈 러브(포워드-센터, 203cm, 114kg)가 다른 팀을 언급했다.
 

『Yahoo Sports』의 크리스 헤인즈 기자에 따르면, 러브가 포틀랜드 트레일블레이저스에서 뛰는 데 관심을 보였다고 전했다.
 

러브는 데미언 릴라드를 칭찬하면서도 자신의 농구 고향인 만큼, 포틀랜드행에 대한 관심을 표출한 것으로 보인다. 러브는 캘리포니아주 샌터모니카에서 태어나 유년시절을 보냈으나, 오리건주에서 고교시절을 보낸 만큼, 포틀랜드에 남다른 추억을 갖고 있다. 여기에 포틀랜드가 릴라드를 중심으로 선전하고 있는 만큼, 포틀랜드에 대한 생각을 밝힌 것으로 이해된다.
 

러브도 “제게 포틀랜드는 늘 특별한 곳”이라고 말하면서 “6개월이라도 선수생활 막판에 머무를 수 있다면 특별하다”고 밝혔다. 이어 “만약에 포틀랜드 유니폼을 입게 된다면, 고향에 머무르는 것과 같다”면서 대한 자신의 바람을 드러내기도 했다. 이적 및 트레이드 가능성을 떠나 단순 포틀랜드에 대한 자신의 의사를 표출한 것으로 짐작된다.
 

그는 아직 계약이 상당한 기간 동안 남아 있다. 2022-2023 시즌까지 계약이 되어 있다. 그는 지난 2018년 여름에 계약기간 4년 1억 2,000만 달러의 연장계약을 체결했다. 해당 계약은 지난 시즌부터 적용되고 있으며, 연간 3,000만 달러 상당의 대형계약이다. 그러나 러브는 지난 시즌에도 56경기 출장에 그쳤으며, 이번 시즌에도 부상으로 대부분의 경기를 결장했다.
 

더 큰 문제는 이번 시즌 경기력이다. 지난 시즌까지 평균 17점 이상을 꾸준히 책임졌으나 이번 시즌 들어서는 기대 이하의 성적에 그치고 있다. 그는 21경기에서 경기당 23.9분을 소화하며 11.5점(.404 .349 .805) 6.8리바운드 2.4어시스트를 기록하고 있다. 슛이 잘 들어가지 않으면서 전반적인 기록이 뒤처져 있으며, 부상에서 돌아온 여파도 적지 않아 보인다.
 

관건은 몸값 대비 활약은 상당히 저조하며, 최근에는 불성실한 모습을 보이며 팀을 대표하는 이 답지 않은 모습을 보였다. 클리블랜드는 어린 선수 중심으로 재건에 돌입해 있다. 러브는 이들을 이끌어야 하나 부상으로 많은 경기에 출장하지 못했고, 이제 호흡을 본격적으로 점검하고 있는 만큼, 불만을 표출했던 것으로 보인다.
 

한편, 포틀랜드가 직접적으로 러브를 데려갈 일은 없다고 봐야 한다. 트레이드로 그를 영입하는 것은 성사가 어렵다. 현실적으로 그가 클리블랜드와 계약을 해지한다면 관심을 보일만하다. 그러나 러브는 수비에서 문제가 많은 편에 속하는 만큼, 현재 포틀랜드가 막상 러브와의 계약에 관심을 가질 지는 의문이다.


https://sports.news.naver.com/news.nhn?oid=351&aid=0000052738


클블의 저 계약은 이해할수 없었던 ,,,

내 기억속의 무수한 사진들처럼 사랑도 언젠가 추억으로 그친다는 것을 난 알고 있습니다...

그러나 당신만은 추억이 되질 않았습니다...

사랑을 간직한 채 떠날수 있게 해준 당신께 고맙단 말을 남깁니다...
yohji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스포츠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스포츠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12-03 18
[비밀상점]  [이토회원단독] 3채널 송가인 블랙박스 싹찍어 라이트 3종 특가행사 (544) 메디프론디비티
91683 [야구]  이게 추격조여? 격추조여?  설악무박종주… 21:57 2 42
91682 [야구]  오늘 삼성-LG 마지막엔 정말 쫄깃했네요  (1) 이미지 수리진 21:20 3 66
91681 [해외야구]  유격수 옆 뜬금 3루타.gif  (1) 이미지 참된자아 17:53 4 271
91680 [농구]  '감독 교체도 효과 없다' 뉴올리언스 3년 연속 PO 좌절  이미지 BabyBlue 17:23 4 49
91679 [농구]  새크라멘토, 15년 연속 PO 진출 실패...NBA 최장 기록과 타이  이미지 BabyBlue 17:01 5 45
91678 [해외야구]  올해 류현진의 특이한 기록이 하나 있네요 ,,  yohji 16:26 8 231
91677 [해외야구]  볼넷 내주자 홈팬 기립박수, MLB 128년 역사에 남을 신기록의 순간 ,,  이미지 yohji 16:21 7 161
91676 [농구]  NBA 커리 vs 빌, 뜨거운 득점왕 경쟁  이미지 yohji 12:51 7 121
91675 [농구]  골든스테이트, 게리 페이튼 Ⅱ와 계약 예정  이미지 BabyBlue 12:40 5 87
91674 [농구]  수술 마친 제일런 브라운, 3개월 후 농구 재개 ,,,  이미지 yohji 12:03 7 65
91673 [해외야구]  '웨이버 통과' 푸홀스, 잔여연봉 보전 받는다...본격 새출발  (1) 이미지 yohji 11:17 9 159
91672 [농구]  보스턴의 끝없는 몰락...14연패-11연패 탱킹팀들에게도 패배  이미지 yohji 11:14 8 103
91671 [농구]  예상외 성과 거둔 깜짝 영입...BKN, 마이크 제임스과 잔여 시즌 계약  이미지 yohji 11:12 7 46
91670 [농구]  성적 빼고 모든 것이 다 있었던 뉴욕...마침내 플레이오프 간다!  이미지 yohji 11:11 8 70
91669 [농구]  디트로이트, 최하위 성적 감독과 계약 연장한 이유는?  이미지 yohji 11:09 7 47
91668 [야구]  [프로야구] 14일 선발투수  (1) ciel1004 10:35 4 92
91667 [해외축구]  [루나의 리버풀 이야기] 맨유 vs 리버풀 - 리그 경과 입니다…  (4) 이미지 봄의요정루나 06:11 6 154
91666 [기타]  통산 10승 기록한 최혜진…이번엔 '타이틀 방어' 할까  이미지 상숙달림이 03:50 5 136
91665 [해외축구]  [루나의 리버풀 이야기] 맨유 vs 리버풀 - 리그 라인업 입니다..  (5) 이미지 봄의요정루나 03:17 5 105
91664 [해외축구]  포칼컵 결승전 라이프치히vs도르트문트 라이납 황희찬 선발~  (1) 이미지 참다랑어 03:16 6 93
91663 [해외축구]  [루나의 리버풀 이야기] 맨유 리버풀 - 스카이 스포츠 트위터…  (2) 이미지 봄의요정루나 02:37 5 93
91662 [해외축구]  [루나의 리버풀 이야기] 맨유 리버풀전에 앞서.. OT 근황…  (8) 이미지 봄의요정루나 02:29 6 92
91661 [야구]  '야구방망이가 뭐길래' 오재원 사건으로 돌아본 부정배트 논란,,  이미지 yohji 02:15 7 181
91660 [해외축구]  [루나의 리버풀 이야기] 맨유 팬들이 리버풀 버스를 막았네요;;  (1) 이미지 봄의요정루나 02:11 5 92
91659 [해외축구]  [루나의 EPL 이야기] 한국시간, 토요일 새벽경기 프리뷰!!!  봄의요정루나 01:30 5 57
91658 [야구]  KIA 당췌 스윕은 언감생신 기대하지 않았는데요  (1) 흰혹등고래 05-13 5 139
91657 [해외야구]  메이저리그 이젠 못보나요?  (2) 폭풍속으로65… 05-13 5 313
91656 [야구]  중계 중에 단장 비꼬는 양삼문 해설...  (5) 참된자아 05-13 7 354
91655 [해외축구]  “손흥민, 케인 이적하면 토트넘 새로운 에이스” 홀로서기 전망  (1) 이미지 헌병대 05-13 6 200
91654 [기타]  초등학생들 5~6명이서 같이 즐길수있는 운동 뭐가 있을까요??  (2) 이미지 좋은사람만나 05-13 6 132
91653 [야구]  [프로야구] 13일 선발투수  (2) ciel1004 05-13 8 153
91652 [야구]  “그 많던 좌타자는 다 어디로 갔을까?” 청소년대표팀 최재호 감독의 고민  (1) 이미지 yohji 05-13 9 157
91651 [농구]  KBL 감독들은 왜 선수들에게 현란한 기술을 '하지 말라'고 할까  이미지 yohji 05-13 8 184
91650 [농구]  프로농구 DB 김태술 은퇴…14년 프로 생활 마감  이미지 yohji 05-13 9 99
91649 [농구]  "내 몸의 일부"라며 울었던 조던, 코비와의 마지막 문자 메시지 공개  이미지 BabyBlue 05-13 8 201
91648 [농구]  디트로이트, 드웨인 케이시 감독과 연장계약  이미지 BabyBlue 05-13 6 45
91647 [농구]  빅터 올라디포, 결국 수술대 오른다... 시즌 아웃  이미지 yohji 05-13 7 81
91646 [해외야구]  (05.13) MLB 류현진 7이닝 7K 1실점 하이라이트  맹수짱 05-13 7 244
91645 [해외야구]  이번주 투수들은 다 좋네요.  천재미남 05-13 6 132
91644 [해외야구]  류현진 7이닝 1자책, ERA 2점대로 복귀  (2) 참된자아 05-13 7 276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