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득점왕 경쟁에 뛰어든 무고사 "이 골을 인천 팬들에게 바친다" [댓글수 ]
뉴스    2024-05-25 (토) 22:57   조회 : 43   공감수 : 1  

극적 PK 골로 광주전 무승부 이끌어…"빨리 팬들 앞에서 뛰고파"

무고사
[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인천=연합뉴스) 이의진 기자 = 프로축구 K리그1 인천 유나이티드를 패배의 위기에서 건져낸 스트라이커 무고사는 경기 종료 직전에 터뜨린 극적인 페널티킥 골을 구단 팬들에게 헌정했다.

인천은 25일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은행 K리그1 2024 14라운드 광주FC와 홈 경기에서 막판에 나온 무고사의 득점 덕에 1-1로 어렵게 비겼다.

최경록에게 후반 1분 실점한 후 만회 골을 내지 못해 패색이 짙었던 인천은 후반 추가 시간 상대 핸드볼 반칙에 따른 행운의 페널티킥을 얻었고, 무고사가 이를 침착하게 마무리해 안방 패배를 면했다.

경기 후 공동취재구역에서 만난 무고사는 이번 골은 홈 응원석을 채우지 못하게 된 인천 팬들에게 바치는 득점이었다고 밝혔다.

이날 인천의 홈 응원석은 경기가 끝날 때까지 텅 비어 있었다.

지난 11일 열린 FC서울과 12라운드 홈 경기에서 인천 팬들이 상대 선수들을 향해 물병을 대거 투척, 큰 파문이 일면서 한국프로축구연맹이 '홈 응원석 폐쇄' 징계를 내렸기 때문이다.

인천은 집단 응원도 금지돼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는 광주 원정 팬들의 응원가와 북소리만 일방적으로 울렸다.

안방인데도 상대 팬들의 적대적 응원 속에서 뛰어야 했던 무고사는 "슬픈 일이다. 우리 팬들은 '12번째 선수'였고, 그들이 보고 싶다"며 "빨리 (징계 대상인) 5경기가 지나가서 팬들 앞에서 경기를 뛰고 싶다"고 말했다.

무고사는 몬테네그로 출신이다. 몬테네그로를 포함한 발칸반도의 프로축구리그는 특히 팬들이 과격하기로 널리 알려져 있다.

텅 빈 인천 유나이티드 홈 응원석
(인천=연합뉴스) 이의진 기자 = 25일 오후 인천 유나이티드와 광주FC의 경기가 열린 인천축구전용경기장의 홈 응원석이 텅 비어 있다. 2024.5.25 [email protected]

'물병 투척 사태'에 관련, 무고사는 "한국에서는 이런 일도 대단히 충격적인 일임을 알고 있다. 나도 한국 문화를 안다"며 "어쨌든 우리는 (팬들과) 함께 가야 한다. 팬 이미지 개선 등 나름의 결과를 내기 위해 노력해야 한다"고 짚었다.

이번 페널티킥 골로 무고사는 득점 선두를 달리던 강원FC의 이상헌(8골)과 어깨를 나란히 했다.

2022시즌 일본 J리그로 떠나기 전까지 압도적 격차로 득점 선두를 달렸던 무고사는 올 시즌 득점왕에 욕심을 낸다.

그는 "난 내 실력을 알고 있다. 득점왕을 노리지 않을 이유가 없다"며 "득점왕에 너무 얽매이지 않고, 자연스럽게 경기하면 좋은 결과가 있을 것이라 본다"고 말했다.

막판에 경기를 뒤집은 무고사가 항상 웃기만 했던 건 아니었다. 경기 종료 휘슬이 막 울린 직후 무고사는 광주의 풀백 김진호와 신경전을 펼쳤다.

'좋은 경기를 펼쳤다'는 의미에서 선수들끼리 악수해야 하는 상황인데도 김진호가 악수를 거부했다는 게 무고사의 주장이다.

무고사는 "그 선수가 내 악수를 피했고, 그래서 내가 왜 '나를 존중하지 않느냐'고 따졌다"며 "경기에서 이기든, 지든 서로 존중하는 자세가 필요하다. 그게 내가 하고픈 말"이라고 밝혔다.

[email protected]

연합뉴스

전체공감수1
댓글 0
댓글쓰기
오늘의 HIT 뉴스
대통령 부부 명품 수수 신고 종결처리 이의신청서 제출
4분전 0 0 [포토]
與장동혁 "한동훈, 주말이나 내주초에 대표 출마 선언"
4분전 0 0 [정치]
롯데이노베이트, 아비바코리아와 플랜트 디지털 플랫폼 협력
4분전 0 0 [경제]
사망 훈련병 모친 "수료생 중 우리 아들만 없어…누가 책임지나"
4분전 0 0 [정치]
SK매직 환경분석센터, 먹는물 평가 6년째 '최우수 분석기관'
13분전 1 0 [사회]
검찰총장, 고용노동부 장관 만나 '근로감독 협력강화' 논의
14분전 2 0 [사회]
서울시 '약자동행지수' 첫 발표…주거·안전 등 민생분야 상승
14분전 1 0 [사회]
"휴식 의무화·차양막 설치"…폭염 예보에 건설사 현장관리 강화
14분전 2 0 [사회]
공정위, '집단 휴진 주도' 대한의사협회 현장조사(종합)
14분전 1 0 [경제]
우리은행장, 횡령 사고에 "진심으로 죄송…재발 방지하겠다"
14분전 1 0 [경제]
'데드풀과 울버린' 라이언 레이놀즈·휴 잭맨 내달 한국 온다
14분전 1 0 [연예]
한총리 "'제복 입은 영웅' 예우하는 나라 만들겠다"
14분전 1 0 [정치]
이지스자산운용, ESG 성과 담은 보고서 첫 발간
14분전 2 0 [경제]
미래에셋증권, ELW 175개 종목 신규 상장
14분전 1 0 [경제]
이복현 "ELS사태·횡령 등 은행 존립 위협…조직문화 개선해야"
21분전 2 0 [경제]
정부, 캐나다 5개 연기금에 밸류업 지원 방안 설명
21분전 2 0 [경제]
LG전자, 전기차 충전사업 가속화…'북미 1위' 차지포인트와 맞손
21분전 2 0 [경제]
역전골 성공후 골 세리머니하는 호날두
24분전 7 0 [포토]
마가 모자 쓰고 연설하는 트럼프
24분전 6 0 [포토]
최상목 부총리, 공공기관운영위원회 주재
24분전 9 0 [포토]
'크래시' 권선징악 통쾌한 결말…6%대 자체 최고 시청률로 종영
24분전 7 0 [연예]
올해 외화 휴대 밀반출입 적발 금액 48%↑…관세청, 단속 강화
24분전 5 0 [경제]
검찰, '김정숙 여사 인도 방문 의혹' 고발 與시의원 조사
24분전 11 0 [사회]
종로구, 7월부터 무인민원발급기 수수료 면제
24분전 11 0 [사회]
연준 인사들, '신중론' 합창…"금리 인하에 추가 증거 필요"
24분전 6 0 [경제]
온라인에 있던 軍 고위급 장성 정보 삭제…보안 강화
33분전 11 0 [정치]
거래소 '코스피 고배당 위클리 커버드콜 ATM 지수' 24일 발표
33분전 8 0 [경제]
"비오는날 타설해도 OK"…삼표산업, 특수 콘크리트 국내 첫 개발
33분전 8 0 [경제]
뉴욕증시 전산오류에…거래소, 전산장애 대응 TF 구성
33분전 6 0 [경제]
이종배 서울시의원, '김정숙 여사 인도 방문 의혹' 고발인 조사 출석
38분전 9 0 [포토]
 1  2  3  4  5  6  7  8  9  10  다음

공유하기

이토랜드 로고

계정 찾기 회원가입
소셜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