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손흥민 400경기째 출전한 날, 토트넘은 웨스트햄과 1-1 무승부 [댓글수 ]
뉴스    2024-04-03 (수) 06:36   조회 : 850   공감수 : 5  

토트넘 EPL 4위 탈환 실패…3월 뜨거웠던 손흥민은 침묵

손흥민
[로이터=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이의진 기자 = 한국 축구 간판 손흥민이 토트넘 홋스퍼 유니폼을 입고 공식전 400경기째 출전해 풀타임을 뛰었으나 팀은 무승부에 그쳐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4위 탈환에 실패했다.

토트넘은 3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런던스타디움에서 열린 2023-2024 EPL 31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웨스트햄 유나이티드와 1-1로 비겼다.

직전 30라운드 루턴 타운과 홈 경기에서 2-1 승리를 이끄는 결승 골을 터뜨린 손흥민은 이날은 침묵했다.

원톱으로 선발 출격해 경기가 끝날 때까지 그라운드를 누볐으나 공격포인트는 없었다.

손흥민은 올 시즌 15골 8도움을 기록 중이다. 3월 한달 소속팀과 국가대표팀을 합친 6경기에서 5골 2도움을 쓸어 담을 정도로 기세가 좋았으나, 4월 첫 경기에는 득점포를 가동하지 못했다.

17승 6무 7패가 된 토트넘(승점 57)은 이번 라운드에서 4위로 올라서지 못했다.

현재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진출의 마지노선인 4위에 자리한 팀은 애스턴 빌라(18승 5무 7패·승점 59)다.

애스턴 빌라가 이번 라운드에서 디펜딩 챔피언 맨체스터 시티를 만나는 만큼 토트넘으로서는 승점 3이 필요했으나 웨스트햄이 안방에서 승리를 내주지 않았다.

토트넘과 승점 1을 나눠 가진 웨스트햄(12승 9무 10패·승점 45)도 7위에 머물렀다. 6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승점 48)와 격차는 승점 3이다.

손흥민
[AFP=연합뉴스]

토트넘은 킥오프 5분 만에 선제골을 터뜨리며 손쉽게 경기를 풀어가는 듯했다.

티모 베르너가 페널티지역 왼 측면 깊숙한 지역까지 파고든 후 문전으로 넘긴 땅볼 패스를 브레넌 존슨이 마무리해 골망을 흔들었다.

그러나 전반 19분 세트피스 상황에서 실점하며 리드도 사라졌다. 웨스트햄의 코너킥 상황에서 문전으로 올라온 크로스를 수비수 퀴르트 주마가 토트넘 수비진과 경합을 이겨낸 후 헤딩골을 터뜨렸다.

이후 토트넘이 주도권을 쥔 가운데 웨스트햄이 역습에 치중하는 흐름이 경기가 끝날 때까지 이어졌지만 양 팀 다 추가 골은 없었다.

안지 포스테코글루 토트넘 감독은 후반 37분 스트라이커 히샤를리송을 투입하면서 손흥민을 윙어로 배치하는 승부수를 뒀으나 웨스트햄의 견고한 수비는 뚫리지 않았다.

최전방과 측면을 넘나든 손흥민은 이날 두 차례 슈팅을 찼다. 이 가운데 하나가 유효슈팅이었다.

경기 종료 직전 손흥민이 하프라인 아래 지점부터 공을 몰고 역습을 전개했으나 패스를 받은 데얀 쿨루세브스키의 크로스가 막혀 마지막 기회도 무산됐다.

한편, 손흥민은 토트넘 소속으로 공식전 400경기 출전을 달성했다.

토트넘은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50초 분량의 애니메이션을 게재해 손흥민의 발자취를 팬들과 공유했다.

손흥민
[AP=연합뉴스]

[email protected]

연합뉴스

전체공감수5
댓글 0
댓글쓰기
오늘의 HIT 뉴스
미 유엔대사 7년만에 방한…대북제재 패널 대체제 등 논의
56분전 48 0 [정치]
"오징어게임 나왔냐?" 한지민이 호주 공항 검색대에 걸린 이유
2시간전 1018 1 [연예]
"여자친구 계탔네" 금수저 조세호 신혼집 준비까지 완료했다. (1)
2시간전 987 2 [연예]
"드디어 장인 어른 됐다" 큰딸 결혼 소식 전한 최양락-팽현숙 부부
2시간전 370 0 [연예]
"탈덕수용소처럼 당하겠네" 뉴진스 등 루머 유포 유튜브 채널, 복귀 소식 전했지만...
2시간전 159 1 [연예]
김수현, 키우지도 않은 친부(?)가 새어머니와 결혼 소식 알렸다.
2시간전 145 0 [연예]
'손흥민 58분' 토트넘, 뉴캐슬에 0-4 완패…EPL 5위로 밀려나
2시간전 186 0 [스포츠]
관악구 난곡사거리서 오토바이·승용차 부딪혀 2명 중상
2시간전 433 0 [사회]
"돈들여 키웠다" 박명수가 딸을 파리로 유학까지 보내려는 충격적인 이유 (2)
3시간전 1250 4 [연예]
"염치는 어디에?" 백지영 공짜로 80평대 리모델링 받자 비난 확산 (8)
3시간전 1564 5 [연예]
15경기 만에 작년 홈런 돌파한 키움 이형종 "직구 예상했다"
4시간전 186 1 [스포츠]
1위 KIA 5연승·2위 NC 4연승…3위 키움도 3연승 신바람(종합)
4시간전 74 1 [스포츠]
[그래픽] 이란, 이스라엘 연관 선박 나포 (2)
4시간전 1362 6 [그래픽]
"어머니와 남자친구 언급까지" 박보람 죽음에 기이한 루머 확산 중 (1)
4시간전 992 2 [연예]
"부모님도 돌아가셨는데" 박보람 사망에 안타까운 가정사 재조명
4시간전 440 0 [연예]
SSG, kt에 21안타 폭격…선발 박종훈은 시즌 첫 승
4시간전 55 1 [스포츠]
[날씨] 일요일 맑은 초여름 날씨…서울 낮 최고 30도
4시간전 69 1 [사회]
김선기 호투에 이형종·송성문 연속타자 홈런…키움 3연승 행진
5시간전 41 1 [스포츠]
두산, 하남시청과 비겨…핸드볼 정규 1위 확정 '다음 기회에'
5시간전 37 1 [스포츠]
한동훈 "내가 부족…우리가 국민 사랑 더 받을 길 찾기를 희망"(종합) (5)
5시간전 427 2 [정치]
"세월 지나도 잊은 적 없다"…서울 도심서 세월호 10주기 추모
5시간전 83 3 [사회]
근대5종 '장애물 세대'도 밝다…2000년대생 유망주 아시아 제패
5시간전 45 1 [스포츠]
한국 여자테니스, 국가대항전 빌리진킹컵 2년 연속 PO 진출
5시간전 52 1 [스포츠]
SSG 김창평, 퓨처스리그서 12타석 연속 안타 신기록(종합)
5시간전 42 1 [스포츠]
FC서울에서만 20년…은퇴식 치른 고요한 "감독으로 복귀가 꿈'
5시간전 72 0 [스포츠]
산불 '경계' 단계 속 경기·충남·경북·전남북 곳곳서 산불
6시간전 51 0 [사회]
완델손 2도움 포항, 서울과 '김기동 더비'서 4-2 승리…선두질주(종합)
6시간전 40 1 [스포츠]
정부, 미일정상회담에 "미일동맹 방어적 성격 강조 주목" (1)
6시간전 137 0 [정치]
일요일 서울 한낮 30도까지 오른다…대전 29도·대구 28도
6시간전 323 1 [사회]
'5연승' KIA, 선발 전원 15안타·11득점에도 한화에 진땀승
7시간전 87 1 [스포츠]
 1  2  3  4  5  6  7  8  9  10  다음

공유하기

이토랜드 로고

계정 찾기 회원가입
소셜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