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

255편 선보일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주목할 만한 작품들

rank yohji 2024-06-16 (일) 13:12 조회 : 305 추천 : 14  


내달 4일 '러브 라이즈 블리딩'으로 개막…25일부터 예매

(서울=연합뉴스) 이영재 기자 = 부산국제영화제, 전주국제영화제와 함께 국내 3대 영화제로 꼽히는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BIFAN)가 다음 달 4일 개막한다.

올해로 28회를 맞은 BIFAN은 전 세계의 독특한 장르영화를 접할 기회다. 

이번 영화제에선 49개국 작품 255편이 상영된다.

개·폐막식 예매는 이달 25일, 일반 상영작 예매는 27일부터 가능하다. 

해마다 BIFAN 예매에선 화제작을 놓치지 않으려는 영화 팬들의 경쟁이 치열했다.

프로그래머 추천작을 중심으로 올해 영화제에서 주목할 만한 작품을 추려 봤다.


영화 '러브 라이즈 블리딩'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러브 라이즈 블리딩'으로 문 여는 영화제…경쟁 부문 초청작 주목


먼저 눈에 띄는 작품은 올해 BIFAN의 개막작인 로즈 글래스 감독의 '러브 라이즈 블리딩'이다.

범죄자 집안의 딸로 체육관에서 일하는 여성이 보디빌딩 대회 우승을 꿈꾸는 남성과 사랑에 빠지면서 살인사건에 휘말리는 이야기를 그린 스릴러 영화다.

폭력적이고 거친 에너지와 팝 음악이 어우러지면서 1980년대 범죄 로맨스물의 분위기를 살렸다고 평가받는 작품이다. 

글래스 감독은 장편 데뷔작 '세인트 모드'(2019)로 제24회 BIFAN 국제 경쟁 부문 작품상을 받았다.

올해 영화제의 국제 경쟁 부문 초청작은 작품성을 인정받은 영화인 만큼 우선 주목할 만하다.


월드 프리미어로 상영되는 대만 출신 랴오밍이(류명의) 감독의 '숨통을 조이는 사랑'이 국제 경쟁 부문에 올라 있다. 강박증을 가진 연인을 견디지 못해 '환승연애'를 택한 남성의 이야기다.

세계적으로 주목받은 랴오 감독의 장편 데뷔작 '괴짜들의 로맨스'(2020)처럼 아이폰으로만 촬영됐다는 점도 이 영화의 특징이다.


영화 '언데드 다루는 법'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노르웨이의 테아 히비스텐달 감독이 연출한 '언데드 다루는 법'은 독특한 설정으로 주목받는다.

죽었던 가족이 좀비가 돼 돌아온 상황을 맞은 사람들의 이야기로, 사랑하는 사람의 상실에 따른 슬픔과 예상치 못한 생환이 야기하는 혼란을 조명하면서 깊은 울림을 낳는다.


프랜시스 갈루피 감독의 '유마 카운티의 끝에서'와 데미안 매카시 감독의 '오디티'도 국제 경쟁 부문에 초청됐다.

'유마 카운티의 끝에서'는 1970년대 미국 서부 지역을 배경으로 인질극 사건을 그린 블랙 코미디다. 

배우들의 탄탄한 연기로 끌고 가는 서스펜스가 강점이다.


'오디티'는 쌍둥이 여동생의 죽음을 슬퍼하던 골동품 가게 주인이 그 죽음의 비밀에 다가가면서 겪는 초자연적 현상을 그린 공포영화다. 

충격적인 장면들로 호러 팬들을 끌어들일 만한 작품이다.


영화 '세입자'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한국 영화 '세입자'와 '에스퍼의 빛'도 눈길


한국 장편 영화 경쟁 부문인 '코리안 판타스틱' 부문에선 윤은경 감독의 '세입자'와 정재훈 감독의 '에스퍼의 빛'이 눈길을 끈다.

'세입자'는 서울의 어두운 미래를 그린 영화로, 월세로 사는 집에서 쫓겨나지 않으려고 화장실에 이른바 '월월세'를 놓은 사람의 이야기다. 

비좁은 공간에서 뒤엉켜 살아가는 사람들의 모습에서 오늘의 현실이 겹치며 공포감을 일으킨다.

'에스퍼의 빛'은 10대 청소년들의 현실과 온라인 공간의 판타지를 교차한 실험적인 작품으로, 이번 영화제에서 처음으로 상영된다.


공포영화 신작을 소개하는 '아드레날린 라이드' 섹션에선 시라이시 고지 감독의 '사유리'가 주목된다.

이번에 월드 프리미어로 상영되는 이 영화는 꿈에 그리던 새집으로 이사한 가족이 하나둘 죽으면서 남게 된 할머니와 손자가 원혼을 상대로 복수에 나서는 이야기다.


영화 '나츠메 아라타의 결혼'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장르영화의 거장과 중견 감독의 신작을 선보이는 '매드 맥스' 섹션의 '나츠메 아라타의 결혼'도 이번 영화제에서 처음으로 공개된다.

쓰쓰미 유키히코 감독이 연출한 이 영화는 세상을 떠들썩하게 한 연쇄살인범인 20대 여성에게 엉겁결에 청혼하고 만 공무원의 이야기를 그렸다.


이 밖에도 SF와 범죄 누아르를 선보이는 '메탈 누아르' 섹션과 개성적인 코미디, 판타지, 드라마를 소개하는 '메리 고 라운드' 섹션에서도 볼 만한 작품이 많다.

'메탈 누아르' 섹션 초청작인 칠레 출신 크리스토발 레온 감독과 호아킨 코시냐 감독의 '하이퍼보리안'은 임상심리학자가 환자의 정신을 통해 한 편의 영화를 만들어내려 하는 이야기로, 칠레 우파 정권이 사회에 남긴 흔적을 추적하는 작품이다.



'메리 고 라운드' 섹션의 '펠리칸 블루'는 사회주의 붕괴 시절 헝가리 부다페스트의 세 젊은이가 자유를 꿈꾸며 유럽 여행을 떠나려고 기차표를 위조하는 이야기다. 헝가리의 라즐로 차키 감독이 연출했다.


https://m.entertain.naver.com/movie/article/001/0014749412



내 기억속의 무수한 사진들처럼 사랑도 언젠가 추억으로 그친다는 것을 난 알고 있습니다...
그러나 당신만은 추억이 되질 않았습니다...
사랑을 간직한 채 떠날수 있게 해준 당신께 고맙단 말을 남깁니다...
image
댓글 1
댓글쓰기
rank삼오공 2024-06-17 (월) 12:15
고맙습니다.^^
추천 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영화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rankeToLAND 01-24 4
[중고차상담]  1000만원 전후의 중고 suv 추천 부탁드립니다. 익명
59418 [자유]  키아누 리브스 리즈 시절 네이버 평점 9.12 액션 블럭버스터 gif  (4) 이미지 rankAnYuJi 23:13 3 411
59417 [자유]  키아누 리브스 없이 영화 만들다 폭망  (3) 이미지 rankAnYuJi 23:07 1 826
59416 [자유]  칸 영화제 근황  이미지 rank휴지끈티팬티 19:09 10 285
59415 [정보]  라이언 레이놀즈가 데드풀에 캐스팅된 배경  (1) 이미지 rank미친강아지 18:43 17 1476
59414 [자유]  전xx역 맡아서 실제로 머리 밀어버렸다는 배우 ㄷㄷ  (1) 이미지 ranketoetoto 18:36 5 392
59413 [자유]  마녀 세계관 공유하는 디즈니+ 오리지널 폭군.jpg  (15) 이미지 rank누구닝 14:02 14 2762
59412 [예고편]  올해 한국영화 최고 기대작 중 하나 <하얼빈>예고편 공개  (18) 이미지 rank흑돌개 11:44 65 5392
59411 [자유]  정이삭 감독 '트위스터스' 美 흥행 돌풍…"역대 자연재해 영화 최고"  (5) 이미지 rank디젤파워 08:48 14 2210
59410 [자유]  이동진이 뽑은 한국 영화 오프닝 TOP 7  (1) 이미지 rank뽕끼 03:04 8 834
59409 [자유]  영화배우 최귀화의 첫번째 수상소감  (17) 이미지 rank뽕끼 02:47 87 6689
59408 [자유]  할리우드의 친한파 호주인 배우  (12) 이미지 rank뽕끼 02:44 42 4934
59407 [사진]  라스트 갓파더 (The Last Godfather, 2010) ,, 보도자료  (8) 이미지 rankyohji 07-21 12 868
59406 [감상평]  블랙박스 (Black Box, 2020) 약스포 ★★  (2) 이미지 rankyohji 07-21 11 752
59405 [자유]  졸리·피트 친딸 샤일로 '아빠 성 빼달라' 신문에 광고…피트 분노  (5) 이미지 rankyohji 07-21 14 2102
59404 [자유]  간만에 투샷 공개한 이정재,황정민.jpg  (2) 이미지 rank욱낙이연0313 07-21 19 3704
59403 [자유]  도그데이즈  (2) rank미나루 07-21 13 427
59402 [자유]  올해 62년생.. 톰 크루즈 미션임파서블8 촬영 현장  (11) 이미지 rank휴지끈티팬티 07-21 28 3779
59401 [정보]  실험정신이 돋보이는 코미디 명작 모음.jpg  (7) 이미지 rank천프로 07-21 35 6072
59400 [자유]  역대 스파이더맨 시리즈 총정리.jpg  (6) 이미지 rank천프로 07-21 27 3204
59399 [자유]  밴드 오브 브라더스 배우들 근황.jpg  (19) 이미지 rankRATM 07-21 42 6246
59398 [자유]  요즘 나왔으면 천만관객도 가능했을 영화  (41) 이미지 rank빵과스프 07-21 80 19894
59397 [질문]  파묘에서 궁금한점(스포)  (7) rank로키구십오 07-21 12 1173
59396 [자유]  영화 가오갤 출연 배우들의 실제 피지컬  (11) 이미지 rank뽕끼 07-21 30 7366
59395 [자유]  한국 영화 역사상 손꼽히는 신파 겸 호러씬  (18) 이미지 rank뽕끼 07-21 35 6908
59394 [자유]  히어로 영화 배우 변천사  (26) 이미지 rank뽕끼 07-21 34 4630
59393 [자유]  영화 결말 대놓고 스포해도 안 믿음...  (22) 이미지 rank푸른권율 07-21 57 12851
59392 [예고편]  데드풀3 최종예고편에 깜짝 등장한 인물  (13) 이미지 rank휴지끈티팬티 07-20 18 2162
59391 [자유]  홍콩영화 리즈시절 감성  (28) 이미지 rankGTTLD 07-20 58 9038
59390 [자유]  장군한테 돈 달라고 따지는 대위 .mp4  (29) 이미지 rank겟챠 07-20 50 7946
59389 [사진]  너의 이름은 (your name, 2017) ,, 팜플렛  (3) 이미지 rankyohji 07-20 16 740
59388 [자유]  데드풀과 울버린 최종 트레일러 '그 인물' 등장!  (1) 이미지 rank미친강아지 07-20 17 711
59387 [자유]  데드풀 울버린 한국 내한 후에 한 것들  (49) 이미지 rank미친강아지 07-20 106 18626
59386 [자유]  전직 프로파일러가 놀란 싸패 연기  (19) 이미지 rank웨이백 07-20 36 9841
59385 [자유]  (혐주의) 잔인한 걸로 역대급 공포영화.mp4  (16) 이미지 rank불오징어 07-20 27 9503
59384 [자유]  홍콩 무협 영화 이끈 '검의 여왕'…배우 정패패 향년 78세로 별세  (5) 이미지 rankyohji 07-20 15 661
59383 [자유]  (스포) 버키가 캡틴 아메리카가 되면 안되는 이유  (4) rank키미주금 07-20 11 675
59382 [자유]  탈북민이 울었다는 영화 탈주 대사  (1) 이미지 rank뽕끼 07-20 14 696
59381 [예고편]  데드풀&울버린 최종 예고편 (대박)  (8) rank거스기 07-20 14 1252
59380 [자유]  21년전 올드보이 액션씬 찍는 최민식  (4) 이미지 rank뽕끼 07-20 20 1747
59379 [자유]  리얼한 데드풀 코스프레 근황  (3) 이미지 rank뽕끼 07-20 13 649
59378 [감상평]  인사이드 아웃 (2015) ★★★★☆  (8) 이미지 rank두아리 07-19 16 2037
59377 [정보]  [데드풀과 울버린] 내·친·소 with 스트레이 키즈 방찬&필릭스  (1) rank그린이 07-19 12 312
59376 [자유]  영화 군도 강동원 무쌍씬.mp4  (7) 이미지 rank아이언엉아 07-19 16 1824
59375 [자유]  평론가 이동진이 뽑은 한국 영화 명대사 베스트 10  (10) 이미지 rank흑돌개 07-19 14 1397
59374 [감상평]  파라다이스 힐스 (Paradise Hills, 2020) 스포O ★★☆  (1) 이미지 rankyohji 07-19 13 730
59373 [정보]  '비포 선셋' 8월 14일 개봉…'비포 선라이즈' 이어 릴레이 재개봉  (3) 이미지 rankyohji 07-19 12 372
59372 [정보]  광기 어린 사랑을 다룬 21세기 영화 5편.jpg  (2) 이미지 rank천프로 07-19 12 856
59371 [자유]  볼 때마다 숨 막히게 하는 감독.jpg  (50) 이미지 rank흑돌개 07-19 48 12668
59370 [자유]  데드풀과울버린 숀 레비 감독 X 류승완 감독 대담  (1) rank휴지끈티팬티 07-19 13 515
59369 [예고편]  [에이리언: 로물루스] 파이널 예고편  (4) rank그린이 07-19 17 980
 1  2  3  4  5  6  7  8  9  10  다음

공유하기

이토랜드 로고

계정 찾기 회원가입
소셜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