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즐겨찾기 

[자유]

로버트 드 니로, 트럼프 비난 수상소감 편집에 분노…애플에 불쾌감 표시

rank yohji 2023-11-30 (목) 00:49 조회 : 2370 추천 : 14  


지난 27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제33회 고담 어워즈 시상식에 참석한 로버트 드 니로(가운데). (사진=로이터)


할리우드의 유명 원로 배우 로버트 드 니로가 제33회 고담 어워즈 시상식 측에 분개했다. 


자신이 출연한 영화와 관련해 수상 소감을 전하는 과정에서 그가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을 비판한 발언들이 자신의 동의 없이 임의로 삭제됐기 때문.


28일(현지시간) 영국 BBC 및 미국 워싱턴포스트(WP) 보도 등에 따르면 로버트 드 니로는 전날 미국 뉴욕에서 열린 제33회 고담 어워즈 시상식에 참석했다. 


고담 어워즈는 독립영화 및 TV, OTT 드라마 등을 대상으로 시상하는 행사다. 


그는 이날 시상식에서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와 함께 주연을 맡은 영화 ‘플라워 킬링 문’(감독 마틴 스코세이지)로 고담 어워즈 특별상을 수상했다. 


이 상은 역사적 아이콘과 창작자들의 업적을 기념하기 위해 시상하는 상이다.


외신 보도에 따르면 드 니로는 시상식 측이 자신의 허락 없이 트럼프 전 대통령 비판 발언을 삭제했다며 거세게 비난했다. 


이는 그가 시상식 현장에서 단상에 올라 텔레프롬프터로 수상 소감을 이야기하던 중 발견했다. 



그는 수상소감을 보고 읽다가 “내 연설의 시작 부분이 편집돼 잘렸고 이를 알지 못했다”고 폭로하며 불쾌감을 드러냈다. 


드 니로는 이에 자신의 휴대전화에 저장돼있던 수상소감 원고 원본을 꺼내 낭독하기 시작했다. 


그는 “역사는 더는 역사가 아니다”라며 “진실은 진실이 아니다. 사실조차 대안적 사실로 대체되고 음모론과 추악함에 의해 끌려가고 있다”고 비난했다.

이어 “거짓말은 사기꾼의 무기고에 있는 또 다른 도구”라고 꼬집으며 “전임 대통령(도널드 트럼프)은 4년의 재임 기간동안 3만 번 이상 거짓말을 했고 보복 캠페인(재선 도전)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또 “그는 약자를 공격하고 자연의 선물을 파괴하며 예컨대 비방을 위해 포카혼타스를 사용한다”고도 일갈했다. 


이는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이 엘리자베스 워런 민주당 상원의원을 조롱할 때 ‘포카혼타스’란 단어를 사용하며 그를 경멸했던 사실을 언급한 것이다.


드 니로는 당초 ‘플라워 킬링 문’을 제작한 애플 측에 수상소감으로 경의를 표할 예정이었으나, 애플 측의 요청에 의해 소감 원고 일부가 편집된 사실을 안 후 “감사를 표하고 싶지 않다”고도 전했다.


한편 로버트 드 니로는 할리우드의 배우들 중 대표적인 반(反) 트럼프 인사로 꼽힌다. 


트럼프 전 대통령이 재임 중일 당시에도 매체 인터뷰를 통해 그의 탄핵을 바란다는 등 거침없는 발언들을 쏟아냈다.


https://entertain.naver.com/movie/now/read?oid=018&aid=0005629212



드니로는 2018년 토니상 시상식에서 당시 트럼프 대통령 욕을 하고, 2020년 코로나19 대유행 때는 이 바이러스로 많은 사람이 죽어도 상관하지 않는 미치광이라고 비난하기도 했다.

트럼프 전 대통령은 이런 로버트 드니로의 비판에 대해 SNS를 통해 “(드니로는)매우 낮은 IQ를 가진 사람”이라고 주장했다.


https://entertain.naver.com/movie/now/read?oid=144&aid=0000928640



아이고 ,,,



내 기억속의 무수한 사진들처럼 사랑도 언젠가 추억으로 그친다는 것을 난 알고 있습니다...
그러나 당신만은 추억이 되질 않았습니다...
사랑을 간직한 채 떠날수 있게 해준 당신께 고맙단 말을 남깁니다...
image
댓글 2
댓글쓰기
rankHAMA 2023-11-30 (목) 05:15


추천 0
rank삼오공 2023-11-30 (목) 07:24
내속이 시원~...ㅎㅎ^^
추천 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영화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rankeToLAND 01-24 4
[렌탈상담실]  sk 얼음정수기 렌탈 문의 익명
57012 [정보]  건국전쟁 vs 파묘 근황  이미지 rank포이에마 21:38 5 119
57011 [감상평]  (스포) 파묘 - 그냥 저냥 보통 ★★★☆☆  (2) rank다른고릴라 17:33 5 159
57010 [감상평]  (스포주의) 파묘 후반부가 정말 그렇게 이상한가? ★★★★★  (8) rank울피 17:06 14 312
57009 [예고편]  정통 무협 액션 ‘검치호’ 3월 개봉 ,,,  (1) 이미지 rankyohji 15:22 8 426
57008 [자유]  엠마 스톤이 놓친 대작 '10편' 공개됐다  이미지 rankyohji 15:15 6 420
57007 [자유]  티모시 샬라메 ‘웡카2’ 나올까? ,, 감독 “한 편 더 만들고 싶어”  (1) 이미지 rankyohji 15:06 8 181
57006 [예고편]  기타 환불 원정대의 유쾌한 케미 [은하수] 메인 예고편  (4) rankWIZARD① 12:48 10 269
57005 [자유]  지금 보면 사귄지 몰랐던 유명 커플들  (4) 이미지 rank뽕끼 12:03 10 736
57004 [자유]  촌철살인, 짧고 강렬한 해외 단편영화 5편.jpg  (1) 이미지 rank천프로 12:00 9 245
57003 [질문]  옛날 영화인데 아시는 분 계신가요?  (3) rankcamel6 10:20 10 274
57002 [정보]  장르를 완전히 재정의한 공포영화 10편.jpg  (12) 이미지  rank흑돌개 09:55 40 5464
57001 [자유]  연기력 개쩔었지만 배우가 아니었던 사람.mp4  (3) 이미지 rank커트앵글 08:24 25 2566
57000 [자유]  조선 사극 영화 레전드 장면.gif  (24) 이미지  rank또로잉 07:46 65 11459
56999 [자유]  이제훈,구교환 [탈주] 스틸 사진  (4) 이미지 rank뽕끼 05:58 11 619
56998 [정보]  비프 성난 사람들 시즌2 제작  (2) 이미지 rank뽕끼 05:49 10 369
56997 [추천]  OST 한곡의 여유  (2) 이미지 rank널지운다 02:41 9 114
56996 [자유]  엠마 스톤 전라노출로 화제됐던 영화 <가여운 것들> 근황  (2) 이미지 rank두아리 02:15 13 1828
56995 [자유]  2월 26일 박스오피스  (8) 이미지 rank두아리 01:14 11 1184
56994 [감상평]  간만에 할 말이 많은 파묘(강스포 있음) ★★★☆☆ [자필]  (2) rank출발꼰대탈출 01:04 15 394
56993 [감상평]  파묘 알바들 많네 ☆☆☆☆☆  (22) rank맛있는꽁치 00:01 12 1045
56992 [자유]  간만에 곡성을 다시봤습니다  (2) rank동그라미 02-26 11 236
56991 [질문]  전남광주에서 듄2보려면 극장 어디로 가야 음향이 좋나요  (1) rank삶은연어 02-26 11 127
56990 [자유]  [뉴스]‘파묘’ 무서운 흥행…‘서울의 봄’보다 이틀 먼저 200만  (2) rank기후위기 02-26 13 188
56989 [예고편]  공포영화 [사운드 오브 사일런스] 메인 예고편  (1) rankWIZARD① 02-26 13 267
56988 [감상평]  파묘 감상평 (스포 있음) ★★★★★  (2) rank타타부타 02-26 15 534
56987 [정보]  스포) 장재현 감독 파묘 제작 의도 추가 인터뷰  (2) rank스트롱에그 02-26 12 281
56986 [감상평]  (스포)파묘 : 슬픈역사를 오컬트로 봉합하려는 시도 ★★★☆☆  (1) rank우유맛곰탕 02-26 15 253
56985 [감상평]  파묘 보고 왔습니다. ★☆☆☆☆  (6) rank시리우스A 02-26 12 595
56984 [질문]  돈 내고 합법적으로 다운 받는 곳 중에 김씨표류기 고화질 받을 수 있는 곳…  (1) rank오롤롤 02-26 10 296
56983 [자유]  파묘 후기 ★★★☆☆  (5) rankzipu 02-26 11 427
56982 [감상평]  영화 '파묘' - 여러 방법으로 접근한 우리의 한에 대해 ★★★★☆  (1) rank요단강크루즈 02-26 14 309
56981 [자유]  이제 곧 죽습니다 보신분 질문이요.  (3) rank냥이사모 02-26 11 512
56980 [예고편]  당첨금 2,000억 복권을 차지하라! [유어 럭키 데이] 메인 예고편  (1) rankWIZARD① 02-26 12 342
56979 [자유]  듄2 예매는 전쟁이네요  (4) 이미지 rank엘렉트라 02-26 10 588
56978 [질문]  파묘 보신분말 질문있어요  (14) rank가치있는벼룩 02-26 13 770
56977 [감상평]  [별이 네개 반 ★★★★☆) 파묘 후기 약스포 ★★★★☆ [자필]  (10) 이미지  rank☆구리구리통통통 02-26 53 2772
56976 [자유]  이정재가 속편 찍자고 이야기 한다는 영화.jpg  (31) 이미지  rank커트앵글 02-26 67 16533
56975 [자유]  야쿠자로 교도소 복역 14년 후.jpg  (29) 이미지  rank빵과스프 02-26 114 23270
56974 [자유]  역대 베를린영화제 홍상수 감독 수상 기록  (15) 이미지  rank흑돌개 02-26 54 3614
56973 [정보]  정재현 감독이 생각한 파묘,사바하 초기 제목들 [정보글]  (2) 이미지 rank욱낙이연0313 02-26 12 510
56972 [정보]  파묘..4일만에 229만 돌파 [정보글]  (4) 이미지 rank욱낙이연0313 02-26 16 548
56971 [정보]  홍상수 감독, 베를린영화제 심사위원대상  (1) 이미지 rank장쓰 02-26 15 255
56970 [추천]  OST 한곡의 여유  (6) 이미지 rank널지운다 02-26 13 210
56969 [정보]  장재현 감독이 상상해본 '파묘' 헐리웃 캐스팅  (1) 이미지 rank뽕끼 02-26 13 545
56968 [자유]  20년전 범죄도시4 감독 ㄷㄷ  (7) 이미지 rank뽕끼 02-26 14 1613
56967 [정보]  ‘해리포터’ TV 시리즈, 2026년 공개 ,,,  (1) 이미지 rankyohji 02-26 12 300
56966 [자유]  장재현 감독 “어렸을 때 본 무덤 파는 모습 충격‥그 기억으로 만든 ‘파…  (1) 이미지 rankyohji 02-26 10 295
56965 [자유]  "비범한 배우 잃었다"…미국배우조합상, 故 이선균 추모  (3) 이미지 rankyohji 02-26 20 616
56964 [정보]  존윅 액션이 진짜 같은 이유  (23) 이미지  rank휴지끈티팬티 02-26 78 7308
56963 [자유]  나홍진 감독이 연출 제안 받았던 의외의 영화  (4) 이미지 rank뽕끼 02-26 11 688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 위로
맨 아래로

공유하기

이토랜드 로고

계정 찾기 회원가입
소셜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