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게임
  • 영화
  • 연예
  • 동물
  • 유머
  • 사회
  • 정보
  • 자유
  • 자동차
  • 컴퓨터


이토랜드 파트너 스폰서 입니다.
1일1번 랜덤포인트를 지급해드리며
희박한 확률로 황금오징어 30일기간제
계급아이콘 획득이 가능합니다.
eTo스폰서  [문의]

싸다파일 마피아티비 아자차 마켓아미스 러판 공감마켓정 스웨이 PM12 탐탐쥬스 샤오미

   
[일반]

톰 크루즈는 트로피 내놨다, 78년 역사 골든글로브 존폐 위기 왜 ,,,

 
글쓴이 : yohji 날짜 : 2021-05-11 (화) 15:04 조회 : 5251 추천 : 33  

 

성차별·인종차별 논란

NBC , 내년 시상식 중계 않기로

워너브러더스, 보이콧 선언


아카데미상과 함께 미국의 양대 영화상으로 손꼽혀온 골든글로브가 존폐 위기에 내몰리고 있다고 로이터 통신 등이 10 일(현지시간) 보도했다. 2019 12 월 로스앤젤레스에서 열린 제 77 회 골든 글로브 시상식 때 촬영한 트로피의 모습 . / AFP 연합뉴스


오스카상과 함께 미국의 양대 영화상으로 꼽히는 골든글로브가 존폐위기에 내몰렸다.

골든글로브를 주관하는 할리우드외신기자협회( HFPA )를 둘러싼 부정부패 의혹과 인종·성차별 논란을 비판하는 목소리가 커지며 할리우드 영화계에서 중계 중단과 트로피 반납 등 골든글로브 보이콧이 확산하고 있기 때문이다.

10 일(현지 시각)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골든글로브 시상식을 매년 방영해온 미 NBC 는 내년 시상식을 중계하지 않기로 결정했다.

NBC 는 이날 “ HFPA 의 개혁이 충분히 신속하지 않다”며 “ HFPA 가 개혁을 제대로 하기 위해서는 시간이 필요하다는 것을 강하게 느낀다”고 했다.

워너브러더스는 이날 할리우드 메이저 영화 제작사 중에서는 처음으로 골든글로브 보이콧을 선언했다.

케이블채널 HBO 와 워너브라더스를 소유한 워너미디어는 성명에서 “(골든글로브 시상식과 시상식 과정에서의 기자회견이나 행사에서) 인종적으로 무감각하고 성차별적이며 동성애 혐오적인 질문이 우려된다”며 “ HFPA 가 주관하는 행사에 협조하지 않겠다”고 했다.

앞서 넷플릭스와 아마존 스튜디오, 그리고 할리우드 스타들을 고객으로 둔 100 여 개의 홍보대행사도 골든글로브 보이콧 방침을 밝혔다.

이들은 HFPA 가 회원에 흑인과 여성을 더 많이 포함시키기를 요구한 것으로 전해졌다.

7 8 년의 역사를 자랑하는 골든글로브 시상식은 부패 스캔들과 공정성 논란으로 위기를 맞았다.

지난 2월 제 78 회 골든글로브 시상식을 앞두고 로스앤젤레스타임스( LAT )는 HFPA 의 부패 의혹을 보도했다.

HFPA 가 회원들에게 윤리 규정과 어긋나게 회원들에게 정기적으로 상당한 액수의 돈을 지급했다는 내용이었다.

LAT 에 따르면 HFPA 2019 년 6월부터 1년간 회원들에게 200 만달러(약 22 3400 만원)를 지급했다.

지난해 10 월 열린 보조금 만찬에서 일한 세 명의 회원은 하루 일당에 대한 보수로 각각 8000 달러(약 900 만원)를 받았다.

이사진들도 매년 수만달러 임금을 받아왔다. 이외에도 HFPA 는 영화 제작사나 연예인을 상대로 특혜를 요구해왔다.

지난 2019 년에는 30 여명의 회원이 영화 제작사 파라마운트의 협찬을 받아 파리로 호화 외유 출장을 떠났다.

뿌리깊은 인종차별도 재조명되고 있다.

HFPA 회원 중에 흑인은 단 한명도 없고, 각종 시상식에서 호평을 받은 영화 ‘미나리’는 골든글로브에서 외국어 영화로 분류돼 작품·감독·연기상 후보에서 배제됐다.

할리우드 스타 스칼렛 요한슨은 “과거 HFPA 의 일부 회원들로부터 성차별적인 질문과 성희롱에 맞닥뜨렸다”며 “ HFPA 와 골든글로브 이벤트에서 한발짝 물러나야 한다”고 했다.



         

논란이 거세지자 HFPA 는 지난주 자체 개혁안을 발표했다.

2021 년 8월까지 새 대표를 선임하고, 흑인을 포함해 신규 회원 20 명을 추가하고, 새로운 행동강령을 만들며 다양성과 성희롱 교육을 제공하겠다는 내용이었으나 할리우드 영화계에서는 개혁 요구에 미치지 못한다는 비판이 쏟아지며 보이콧 운동이 이어졌다.

할리우드 스타 톰 크루즈는 영화 ‘제리 맥과이어’와 ‘7월 4일생’을 통해 받은 남우주연상 트로피 2개와 ‘매그놀리아’로 수상한 남우조연상 트로피를 모두 반납했다.

골든글로브 수상자인 할리우드 배우 마크 러팔로는 “영화 제작자와 배우와의 관계에서 상당한 이익을 챙긴 HFPA 가 소외된 이들로부터 요청받고 있는 변화에 저항하는 모습이 상당히 실망스럽다. 지금은 과거의 잘못을 바로잡고 나설 때”라며 “최근 골든글로브 수상자로서 이 상을 받은 것에 대해 뿌듯하거나 기뻐할 수 없다”고 했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hm&sid1=104&oid=023&aid=0003613314



탐형은 역시 ~~!!



내 기억속의 무수한 사진들처럼 사랑도 언젠가 추억으로 그친다는 것을 난 알고 있습니다...

그러나 당신만은 추억이 되질 않았습니다...

사랑을 간직한 채 떠날수 있게 해준 당신께 고맙단 말을 남깁니다...

금색 2021-05-13 (목) 19:26
페미와 흑인 똥들의 지랄이 성공했군
     
       
BillyPark 2021-05-15 (토) 03:48
@금색

에휴...
     
       
르로이사네 2021-05-15 (토) 09:44
@금색

이정도면 지가 싫어하는 페미와 뭐가 다른거임?ㅋㅋㅋ
     
       
레오리크 2021-05-16 (일) 06:26
@금색

각종 시상식에서 호평을 받은 영화 ‘미나리’는 골든글로브에서 외국어 영화로 분류돼 작품·감독·연기상 후보에서 배제됐다.


이 글은 보이지도 않음?ㅋㅋㅋㅋ
세줄요약충이라 장문은 읽을 능력이 안되시나?
이미지
0 / 1000
   

영화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영화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1-24 3
[인터넷상담] [이토랜드 공식] 인터넷 가입하고 최대 46만원 받는 꿀팁! 통신의달인
43061 [예고편]  화이트데이: 부서진 결계(The Labyrinth) 예고편  (1) 우아아앙 12:14 1 89
43060 [리뷰]  올드 간단 후기 입니다~ !!! ★★★☆☆ 레고양 11:56 3 92
43059 [리뷰]  말리그넌트 리뷰 입니다! 약 스포 ★★★☆☆ 레고양 11:45 4 65
43058 [리뷰]  이번주에 듄 보고 왔습니다.  (3) 이미지 skyair 06:34 6 406
43057 [질문]  2160p기준 Tigole, DTOne릴중 어떤게 화질좋은가요??  ㄴㅇㄵㅈㅈㅈ 09-26 6 123
43056 [질문]  싱크홀 후기...  (3) 혈향 09-26 8 471
43055 [질문]  이영화 제목이 먼가요  (2) Neferpito 09-26 6 414
43054 [리뷰]  맘마미아! (Mamma Mia!, 2008)  이미지 이보라 09-26 7 125
43053 [리뷰]  넷플릭스 영화 KATE 케이트 (노스포)  (5) 이미지 Lastdays 09-26 8 616
43052 [정보]  이번주 무료영화 16편 - 악플러 죽이기  이미지 머쉬룸파우더 09-26 7 297
43051 [리뷰]  좋은 사람.jpg  (1) 이미지 땡땡파 09-26 6 447
43050 [예고편]  디어 에반 핸슨(Dear Evan Hansen, 2021) 예고편  우아아앙 09-26 6 215
43049 [일반]  오스카 후보에 한번도 오르지 못한 배우.jpg  (9) 이미지 레알유머 09-26 9 1198
43048 [예고편]  오늘자 넷플릭스 <카우보이비밥> 오프닝 크레딧  (14) 조조판타스틱 09-26 8 1195
43047 [리뷰]  케이트 (Kate, 2021) 스포O ★  (4) 이미지 yohji 09-26 9 511
43046 [리뷰]  오징어 게임 재밌긴 했는데 조금은 아쉽네요 ★★★☆☆ (2) 조시해밀턴 09-26 7 455
43045 [예고편]  넷플릭스 공식 <지옥>예고편  (1) 거스기 09-25 7 922
43044 [리뷰]  영화 <올드 OLD> 를 보고 난후 (약간의 스포)  (3) 쭈아 09-25 10 637
43043 [질문]  모가디슈 vod는 왜 안 나오는 걸까요??  (7) 샘윈체스터 09-25 9 967
43042 [리뷰]  싱크홀 15분 보고 쓰는 후기  (13) MJlove 09-25 16 2042
43041 [추천]  넷플 케이트 보고 있는데.. 은근히 재미나네요.  (6) 이미지 파리날다휙 09-25 10 1470
43040 [일반]  보이스 영화 볼만한가요?  (1) 로키구십오 09-25 7 334
43039 [리뷰]  제가 생각하는 오징어게임이 논란이 되는 이유 간략하게....  (11) zkfk55 09-24 11 1162
43038 [일반]  인간수업 재밌나요?  (8) Ebloa 09-24 10 840
43037 [리뷰]  오징어 게임 논란에 관하여…(1화스포?)  (4) 士절 09-24 10 771
43036 [질문]  샹치 vs 오징어게임  (6) 블랙팬서 09-24 10 904
43035 [영상]  잊을만하면 유튜브 추천으로 꾸준히 계속 뜨는 영상  (2) 이미지 쿨러가이 09-24 9 1127
43034 [예고편]  Netflix 나이트 티스(Night Teeth) 예고편  (3) 우아아앙 09-24 9 736
43033 [리뷰]  조선명탐정: 각시투구꽃의 비밀 (Detective K, 2011) 스포O ★★★☆  (4) 이미지 yohji 09-24 12 464
43032 [질문]  주연상과 조연상은 뭘로 구분할까요?  (1) 비토용 09-24 10 383
43031 [리뷰]  지난주에 본 샹치 후기  (1) 다음생 09-24 10 387
43030 [일반]  제73회 프라임타임 에미상 수상자  이미지 fourplay 09-24 7 285
43029 [리뷰]  오징어게임에 영향을 준거 같은 작품들  (4) 어로간트 09-24 11 1442
43028 [영상]  마블이 제시한 새로운 시대의 히어로들이 걱정되는 이유  (9) 디아블로하고… 09-24 11 1246
43027 [일반]  싱크홀 후기.  (6) dodooda 09-24 8 887
43026 [포스터]  올 해 극장가서 봐야겠다고 생각 한 몇 작품들  (6) 이미지 impossi 09-23 10 918
43025 [일반]  오징어 게임은 솔직히 영화라고 봐야함.  (7) 산사춘1 09-23 8 1111
43024 [리뷰]  먼 훗날 우리 - 타이밍이 맞지 않은 사랑 이야기(넷플릭스 영화, 약스포) ★★★★★ (2) 이미지 베트남아수라… 09-23 10 483
43023 [리뷰]  오징어 게임 이번년 최고의 영화(노스포)  (13) 정의는승리한… 09-23 12 1136
43022 [예고편]  핀치(Finch, 2021) 예고편  (4) 우아아앙 09-23 9 618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