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승부예측 오픈기념 유로 2024 예측 이벤트 -
[동양사]

일본 최초의 왕은 외국인 침략자?

rank 전설의왕게 2024-06-03 (월) 00:11 조회 : 1746 추천 : 14    

일본의 문헌인 <고사기>와 <일본서기>에 의하면, 일본 역사상 최초의 임금(일왕)은 태양의 여신인 아마테라스의 후손인 진무(神武)라고 합니다.  


그런데 두 문헌에 보면 진무 임금은 처음부터 일본 전체의 임금이었던 것이 아니라, 처음에는 일본 서부 지역인 규슈의 북쪽인 다카치호노미야(高千穗宮)만을 다스렸으며, 무기를 가진 군대를 이끌고 동쪽으로 원정을 하여 토착 세력들을 정복하여 차츰 영토를 넓혀갔다고 합니다.  


그리고 나서 진무 임금은 가시와라를 도읍으로 하여 일본의 첫 번째 임금이 되었습니다. 일본서기에 의하면 이때가 음력으로 기원전 660년 2월 18일이며, 양력으로 계산하면 2월 11일인데 1872년부터 매년 이 날을 일본의 역사가 시작된 기원절이라고 하여 국경일로 삼고 있습니다.

그러나 일본에서 진무 임금에 대해 숭상하는 시각만 있었던 것은 아니었습니다. 1882년 민권 운동가인 오오바(大庭成章)는 “진무 임금은 다른 나라에서 쳐들어 와서 일본을 빼앗은 큰 도적이다!”라고 맹렬히 비난하는 발언을 하였습니다.  


오오바의 말이 다소 지나친 듯하지만, <고사기>와 <일본서기>의 내용을 놓고 본다면 크게 틀린 말은 아닙니다. 사실 <고사기>와 <일본서기>에서 묘사된 진무 임금의 동방 정복은 외국인이 낮선 땅인 일본에 쳐들어와서 토착 세력들을 힘으로 제압하고 지배하는 과정을 신격화한 것이라고 얼마든지 볼 여지가 있기 때문입니다.  


또한 현대 일본 역사학계에서도 진무 임금은 실존 인물이 아니라는 주장이 일반적인 통설입니다. 왜냐하면 일본서기에 의하면 진무 임금은 기원전 660년에 즉위했다고 하는데, 문제는 이 무렵 일본에는 역사를 기록할 도구인 글자가 없었습니다. 


일본에는 서기 5세기에 백제의 왕인 박사가 방문하여 중국의 글자인 한자를 가르쳐 주기 전까지는 아예 글자가 없었다고 하는데, 그렇다면 진무 임금의 저 동방 원정 기록은 기원전 660년 무렵에 기록된 것이 아니라 훨씬 후대에 와서 기록된 것이기에 도대체 얼마나 믿을 수 있는지도 의문입니다.  


아울러 고고학적인 발굴 결과로 보아도 기원전 660년 무렵의 일본에서 체계적인 군대를 갖추고 정복 전쟁을 벌일 만큼의 체계를 갖춘 국가 조직은 아직 등장하지 않았던 때였습니다. 


그래서 일설에 의하면 진무 임금의 동방 정벌에 등장하는 내용들 중 대부분은 일본의 15번째 임금인 응신(應神) 시절에 있었던 동방 정복의 내용들을 그대로 베낀 것이라고도 합니다.


출처: 일본의 판타지 백과사전/ 도현신 지음/ 생각비행/ 44~46쪽

       https://product.kyobobook.co.kr/detail/S000201373615   

판타지와 미스테리가 좋습니다.
image
댓글 4
댓글쓰기
rankAIpiano 2024-06-03 (월) 00:32
... 인류학적으로 좀 살펴 봐주세요 
일본 쪽발이들이 누구의  후손인지
추천 0
rank행복하게잘살자 2024-06-03 (월) 01:03
추천 0
rank별별우연 2024-06-03 (월) 01:36
우리나라 조문국이 초창기 일본과 관계가 있다고 들었습니다.
추천 1
rank둥글레몬차 2024-06-15 (토) 16:49
아랫도리나 겨우 가리고 수렵과 채집으로 연명하던 쪽바리 원시인들이

무슨 역사에 남을 만한 왕을 가졌었겠나.
추천 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필독] 역사 게시판 이용안내  rankeToLAND 08-18 32
[승부예측]  승부예측 오픈이벤트 유로 2024 예측하고 알포인트 받자 승부예측
[비밀상점]  대용량 일회용 전자담배 비밀특가! (8028) 비밀상점
2594 [자유]  특이점이 오고 있는 인공지능  (2) 이미지 rank웨이백 08:03 6 737
2593 [한국사]  안중근 의사가 하얼빈에서 외친 말.jpg  (8) 이미지 rank불오징어 07:41 16 955
2592 [한국사]  [뉴스]콧수염 김구, 활 쏘는 조선 여성…대만인이 모은 희귀 사진 공개  (1) 이미지 rank기후위기 06-15 4 78
2591 [한국사]  네이버 은탄 웹툰의 조선 국뽕은 의외로 실제 조선보다 못한 모습입니다.  이미지 rank대한민국파워 06-15 4 100
2590 [한국사]  임진왜란 당시 가토가 겪은 상황  (2) 이미지 rank레몬빛 06-15 10 1406
2589 [자유]  속성으로 알아보는 제2차 고당전쟁 [스압]  (5) 이미지 rank비로자나 06-15 12 921
2588 [서양사]  막내딸의 불임을 이용한 프랑스 왕  (1) 이미지 rank친절한석이 06-15 9 180
2587 [자유]  삼국지 조조 여백사 사건  (4) 이미지 rank디젤파워 06-15 10 1289
2586 [자유]  방산비리가 어떤 영향을 끼치는지 보여준 역사적 사건  (2) 이미지 rank디젤파워 06-15 17 1325
2585 [한국사]  조선의 국제적 위상, 총체적 역량 수준을 고구려와 비교해서 체감해보기. 부제:우리나라 역사상 최고 전성기는 조선 시대라고 생…  이미지 rank대한민국파워 06-15 5 64
2584 [한국사]  소위 일뽕이라고 불리는 분들이 생각하는 일본(환상의 일본)은 알고보면 조선국이 아닐까요?  이미지 rank대한민국파워 06-14 6 128
2583 [서양사]  가짜 백신을 만든 의사.  이미지 rank에이아이 06-14 8 153
2582 [기타]  히틀러를 만나본 유일한 한국인의 소감.  이미지 rank에이아이 06-14 10 256
2581 [한국사]  어쩔 수 없이 어린 신부와 재혼을 한 조선의 왕  (14) 이미지 ranktrader 06-14 40 13369
2580 [자유]  역사의 실화) 수천명의 여자와 잠자리를 해야했던 인간종마 브라질의 번식노예 파타세카  (10) 이미지 rank또로잉 06-14 24 7517
2579 [한국사]  세간에서 에도 막부 시대때 일본의 생활상을 언급하면서 미처 인지하지 못하는 부분. 부제:조선국을 전례대로 숭상해오면서 가르…  이미지 rank대한민국파워 06-14 7 138
2578 [자유]  장보고에 대한 의외의 사실  (6) 이미지 rank소사스썸 06-13 19 2421
2577 [서양사]  땅 파면 팔수록 멘붕오고 있는 고고학 근황.jpg  (25) 이미지 rank레몬빛 06-13 64 14206
2576 [자유]  아직 있었다면, 한 번쯤 가보고 싶은 고대 도시들.jpg  (13) 이미지 rank쉐도우맨 06-13 36 5919
2575 [한국사]  중국의 명나라가 대외적으로 조선만을 친애한 것은 명 태조 주원장이 대내적으로 서달만을 친애한 것에 비견됩니다.  이미지 rank대한민국파워 06-13 7 169
2574 [한국사]  세간에 퍼진 고려의 혐성국 노릇은 실제론 조선의 혐성국 노릇이라고 봄이 합당하겠습니다.  이미지 rank대한민국파워 06-13 7 107
2573 [한국사]  신라국의 최치원이 중국의 당나라 조정에서 황소의 난을 진압하는데에 획기적인 기여를 한 기록.  이미지 rank대한민국파워 06-13 7 103
2572 [동양사]  한신, 관우보다는 서달이 진국이네요.  이미지 rank대한민국파워 06-12 9 162
2571 [한국사]  신라국의 명필가 김생에 대한 기록. 부제:중국의 송나라 관리들이 왕희지의 서체라고 굳게 착각했던 김생의 필체.  이미지 rank대한민국파워 06-12 7 91
2570 [한국사]  좌의정 앞에서 길빵하면 생기는 일.jpg  (12) 이미지 rank레몬빛 06-12 48 6591
2569 [한국사]  단군이래 최대 역사스캔들! '조선총독부 조선사'번역해제본 출간을 막는 카르텔은?( 2014년 동북아역사왜곡대책특별위원회 국회…  이미지 rank고두막한 06-12 7 176
2568 [자유]  전설적인 위대한 사냥꾼 짐 코벳  (8) 이미지 rank디젤파워 06-12 34 4833
2567 [한국사]  세간에서 인식하는 것과는 달리 신라국은 황금의 나라보단 군자의 나라로 자평이 나있었습니다.  이미지 rank대한민국파워 06-11 7 158
2566 [한국사]  중국의 당 태종(이세민)-천가한 기록과 우리나라의 조선 성종(이혈)-금황제 기록의 유사성.  이미지 rank대한민국파워 06-11 8 129
2565 [자유]  경주에서 도굴 되지 않은 왕릉 발견.jpg  (28) 이미지 rank카르노브 06-11 76 13939
2564 [한국사]  세계 역사에 남을 1597년.  (3) 이미지 rank에이아이 06-11 15 609
2563 [한국사]  6.25때 중공군 군복.  (2) 이미지 rank에이아이 06-11 10 338
2562 [서양사]  기원전 1800년 전 만들어진 목걸이  (34) 이미지 rank웨이백 06-11 67 8909
2561 [한국사]  중국의 송나라:고려국은 해동(동방)에서 가장 큰 나라이며, 전세계의 다른 나라들이 감히 비할 수 없는 나라이다.  이미지 rank대한민국파워 06-10 8 111
2560 [한국사]  중국 명 태조 주원장의 경쟁자였던 오왕(동오왕) 장사성, 자선대부 광서 좌승상 방국진 등이 고려국을 섬겼었네요.  이미지 rank대한민국파워 06-10 7 114
2559 [동양사]  한국사학계의 영원한, 불편한 진실 “만주원류고 (滿洲源流考 ). 그들이 위서 몰기에 목숨을 거는 이유!  이미지 rank고두막한 06-10 7 195
2558 [동양사]  유목민 이야기 킵차크 한국  rank고두막한 06-10 8 171
2557 [서양사]  샤를마뉴 딸의 데이트,  이미지 rank에이아이 06-10 8 219
2556 [기타]  티라노 사우로스학명 비사.  (1) 이미지 rank에이아이 06-10 7 201
2555 [동양사]  중국의 주공 단, 주원장이 동서고금을 불문하고 인류의 거울이 아닌가 싶네요. 부제:자신이 비루한 신세일 땐 주원장을, 성공해…  (4) 이미지 rank대한민국파워 06-09 7 285
 1  2  3  4  5  6  7  8  9  10  다음

공유하기

이토랜드 로고

계정 찾기 회원가입
소셜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