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승부예측 오픈기념 유로 2024 예측 이벤트 -
HIT인기 [자유]

영어 공용화를 외치던 일본 장관의 최후

rank 전설의왕게 2024-05-31 (금) 22:27 조회 : 7434 추천 : 28    

근대 일본 초대 문부대신, 즉  교육부 장관이었던 모리 아리노리(森 有礼, 1847년 8월 23일 ~ 1889년 2월 12일).  


그는 28세 때 8세 연하의 쓰네(常)라는 일본인 여성과 결혼을 했고,  4년 후에 영국 공사(대사)가 되어 런던으로 부임했습니다.

그런데 아내인 쓰네는 남편을 멀리하고 런던 사교계에서 수많은 영국인 남자들과 놀아났다가  1884년 12월, 붉은 머리카락에 푸른 눈을 가진 딸을 낳았습니다.   


일본인인 모리한테서 그런 딸이 태어날 수가 없으므로,  쓰네는 바람을 피워서 사생아를 낳았던 것이죠.


이 사건으로 충격을 받은 모리는 아내와 이혼을 하고 맙니다.  


그리고 모리는 머리가 이상해졌는지,  일본 인종 개조론이라는 황당한 이론을 들고 나옵니다.


쉽게 요약하자면, 열등인종인 일본인이 우수한 인종인 서양인과 혼혈을 하여  인종을 개량하자는 소리였죠.  


실제로 모리는 일본인 청년들을 미국으로 보내  백인 여성들과 결혼을 하여 혼혈아를 낳아,  그렇게 함으로써 열등 인종인 일본인을 개량해야 한다는 주장을 공공연하게 했습니다. 

이런 모리의 주장은  "그럴 바에는 차라리 그냥 서양인 남성들이 일본인 여성들을 임신시키는게 더 쉽지 않는가?" 라는 반박에 웃음거리만 되고 말았죠.  


그 일이 있은 후에도 모리는  이른바 영어 국어론을 들고 나와서,  영어를 일본의 언어로 쓰자고 주장했습니다.  


그리고 실제로 모리의 제안대로  일본 각지에서는 영어 웅변 대회와 영어 학교들이 잇달아 열리게 되었죠.  


심지어 모리는 아예 일본어를 금지시키고 영어만 쓰자는 식의  극단적인 영어 국어론까지 들고 나왔죠.  


하지만 얼마못가 모리의 영어 국어론은  일본의 국수주의자들로부터 거센 반발을 사게 되었습니다.  


"일본인이면서 일본어를 못하고 영어만 한다면,  그가 어찌 일본인인가?  또한 일본어와 영어는 그 구조가 완전히 다른데,  어떻게 일본인이 영어를 영국인이나 미국인처럼 잘할 수 있게 된단 말인가?  도저히 불가능하다!"라는 내용이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모리가 영어 국어화 정책을 계속 추진하자,  1889년 2월 12일 모리는 니시노 분타로라는 자객한테 단도로 옆구리를 찔려 죽고 말았습니다.


니시노는 모리를 죽인 이유를 두고  그가 일본을 멸망시키려 했기 때문에 막았다고 해명했습니다.   


결국 그렇게 해서 모리 장관이 추진하던 맹목적인 영어 국어화 정책은  끝내 이루어지지 않았습니다.

판타지와 미스테리가 좋습니다.
image
댓글 13
댓글쓰기
rank고수진 2024-05-31 (금) 22:30
가능성도 없던, 영어 쓰고 지들이 백인이다능 쿵쾅거릴 멍키국인데. 최근 들어서도 유로컵 축구대회 나가겠다고 하다가 개무시당했죠 ㅋㅋ
goodgoodgood
추천 17
nogood
반대 0
rank고수진 2024-05-31 (금) 22:30
베플로 선택된 댓글입니다
가능성도 없던, 영어 쓰고 지들이 백인이다능 쿵쾅거릴 멍키국인데. 최근 들어서도 유로컵 축구대회 나가겠다고 하다가 개무시당했죠 ㅋㅋ
goodgoodgood 추천 17
     
       
rank전설의왕게글쓴이 2024-05-31 (금) 22:32
@고수진

검색을 더 해보니까 2차 대전에서 패배한 직후에는 아예 프랑스어를 일본의 공용어로 삼자는 황당한 주장을 일본의 유명한 작가가 했더군요.
추천 2
          
            
rank고수진 2024-05-31 (금) 22:37
@전설의왕게

일본 극우방송 관계자도 2020년대에 일본은 백인나라이기에 열등한 아시아에 있을 필요가 없다라고 짖어댔죠
사쿠라 티브이였나?

뭐 일본에서도 염병, 그래서? 아메리카이니 유럽에서 받아주냐? ㅋㅋㅋㅋㅋ일본에서도 비웃음 듣고 극우들도 개소리
그만둬라고 반응했지만요 ㅋㅋㅋㅋㅎㅎㅎㅎ
추천 4
rank테리윈 2024-05-31 (금) 22:47
영어공용화 주장하는 뉴라이트 2찍이들의 원조네
추천 4
rank센터어린이 2024-05-31 (금) 23:03
ㄷㄷ
추천 0
rank붉은울음 2024-06-01 (토) 01:35
추천 0
rank뿌레히힝 2024-06-01 (토) 13:10
네토 씨게 당하고 마조로 정신개조까지 됨
추천 0
rank해류뭄해리 2024-06-01 (토) 13:10
추천 0
rank둥글레몬차 2024-06-01 (토) 13:21
일본민족은 아시아인이라기 보다는 준유럽인이라는 생각도 저 ㅂㅅ이 만들어 낸 건가?
추천 0
rank태바리우스 2024-06-01 (토) 13:22
발음도 안되는것들이 무슨 ㅋㅋ
추천 0
rank섬광의앤해서웨이 2024-06-01 (토) 15:33


일본 원숭이들이 1870년대에 주장했던 걸 2007년에 실제로 시도하려고 했던 나라
추천 0
rank화마 2024-06-01 (토) 19:36
일본은 탈아입구 우리는 아시아에 속한게 아니라 유럽에 속한다 라는 건데 일본제국은 열강의 말석 정도는 차지 했음 공용어 시도는 해볼만한 것 이었는데 문제는 일본어는 주목술 구조 한자기반 여서 영어를 배우기 쉽지 않음 외려 중국어는 주술목 구조 성조 등이 있어서 중국인이 일본인 보다 잘함 다만 단어가 상당히 힘듬
추천 0
작성자가 삭제한 댓글입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필독] 역사 게시판 이용안내  rankeToLAND 08-18 32
[승부예측]  승부예측 오픈이벤트 유로 2024 예측하고 알포인트 받자 승부예측
[렌탈상담실]  얼음 냉온정수기 렌탈 문의 합니다. 익명
2594 [자유]  특이점이 오고 있는 인공지능  (3) 이미지 rank웨이백 08:03 7 785
2593 [한국사]  안중근 의사가 하얼빈에서 외친 말.jpg  (13) 이미지 rank불오징어 07:41 25 1861
2592 [한국사]  [뉴스]콧수염 김구, 활 쏘는 조선 여성…대만인이 모은 희귀 사진 공개  (1) 이미지 rank기후위기 06-15 5 80
2591 [한국사]  네이버 은탄 웹툰의 조선 국뽕은 의외로 실제 조선보다 못한 모습입니다.  이미지 rank대한민국파워 06-15 4 101
2590 [한국사]  임진왜란 당시 가토가 겪은 상황  (2) 이미지 rank레몬빛 06-15 10 1423
2589 [자유]  속성으로 알아보는 제2차 고당전쟁 [스압]  (5) 이미지 rank비로자나 06-15 12 925
2588 [서양사]  막내딸의 불임을 이용한 프랑스 왕  (1) 이미지 rank친절한석이 06-15 10 180
2587 [자유]  삼국지 조조 여백사 사건  (4) 이미지 rank디젤파워 06-15 11 1293
2586 [자유]  방산비리가 어떤 영향을 끼치는지 보여준 역사적 사건  (2) 이미지 rank디젤파워 06-15 18 1332
2585 [한국사]  조선의 국제적 위상, 총체적 역량 수준을 고구려와 비교해서 체감해보기. 부제:우리나라 역사상 최고 전성기는 조선 시대라고 생…  이미지 rank대한민국파워 06-15 5 64
2584 [한국사]  소위 일뽕이라고 불리는 분들이 생각하는 일본(환상의 일본)은 알고보면 조선국이 아닐까요?  이미지 rank대한민국파워 06-14 6 128
2583 [서양사]  가짜 백신을 만든 의사.  이미지 rank에이아이 06-14 9 154
2582 [기타]  히틀러를 만나본 유일한 한국인의 소감.  이미지 rank에이아이 06-14 10 258
2581 [한국사]  어쩔 수 없이 어린 신부와 재혼을 한 조선의 왕  (14) 이미지 ranktrader 06-14 40 13384
2580 [자유]  역사의 실화) 수천명의 여자와 잠자리를 해야했던 인간종마 브라질의 번식노예 파타세카  (10) 이미지 rank또로잉 06-14 24 7535
2579 [한국사]  세간에서 에도 막부 시대때 일본의 생활상을 언급하면서 미처 인지하지 못하는 부분. 부제:조선국을 전례대로 숭상해오면서 가르…  이미지 rank대한민국파워 06-14 7 138
2578 [자유]  장보고에 대한 의외의 사실  (6) 이미지 rank소사스썸 06-13 19 2435
2577 [서양사]  땅 파면 팔수록 멘붕오고 있는 고고학 근황.jpg  (25) 이미지 rank레몬빛 06-13 65 14230
2576 [자유]  아직 있었다면, 한 번쯤 가보고 싶은 고대 도시들.jpg  (13) 이미지 rank쉐도우맨 06-13 36 5927
2575 [한국사]  중국의 명나라가 대외적으로 조선만을 친애한 것은 명 태조 주원장이 대내적으로 서달만을 친애한 것에 비견됩니다.  이미지 rank대한민국파워 06-13 7 171
2574 [한국사]  세간에 퍼진 고려의 혐성국 노릇은 실제론 조선의 혐성국 노릇이라고 봄이 합당하겠습니다.  이미지 rank대한민국파워 06-13 7 108
2573 [한국사]  신라국의 최치원이 중국의 당나라 조정에서 황소의 난을 진압하는데에 획기적인 기여를 한 기록.  이미지 rank대한민국파워 06-13 7 104
2572 [동양사]  한신, 관우보다는 서달이 진국이네요.  이미지 rank대한민국파워 06-12 9 163
2571 [한국사]  신라국의 명필가 김생에 대한 기록. 부제:중국의 송나라 관리들이 왕희지의 서체라고 굳게 착각했던 김생의 필체.  이미지 rank대한민국파워 06-12 7 91
2570 [한국사]  좌의정 앞에서 길빵하면 생기는 일.jpg  (12) 이미지 rank레몬빛 06-12 48 6601
2569 [한국사]  단군이래 최대 역사스캔들! '조선총독부 조선사'번역해제본 출간을 막는 카르텔은?( 2014년 동북아역사왜곡대책특별위원회 국회…  이미지 rank고두막한 06-12 7 176
2568 [자유]  전설적인 위대한 사냥꾼 짐 코벳  (8) 이미지 rank디젤파워 06-12 34 4840
2567 [한국사]  세간에서 인식하는 것과는 달리 신라국은 황금의 나라보단 군자의 나라로 자평이 나있었습니다.  이미지 rank대한민국파워 06-11 7 159
2566 [한국사]  중국의 당 태종(이세민)-천가한 기록과 우리나라의 조선 성종(이혈)-금황제 기록의 유사성.  이미지 rank대한민국파워 06-11 8 130
2565 [자유]  경주에서 도굴 되지 않은 왕릉 발견.jpg  (28) 이미지 rank카르노브 06-11 76 13951
2564 [한국사]  세계 역사에 남을 1597년.  (3) 이미지 rank에이아이 06-11 15 613
2563 [한국사]  6.25때 중공군 군복.  (2) 이미지 rank에이아이 06-11 10 338
2562 [서양사]  기원전 1800년 전 만들어진 목걸이  (34) 이미지 rank웨이백 06-11 67 8913
2561 [한국사]  중국의 송나라:고려국은 해동(동방)에서 가장 큰 나라이며, 전세계의 다른 나라들이 감히 비할 수 없는 나라이다.  이미지 rank대한민국파워 06-10 8 111
2560 [한국사]  중국 명 태조 주원장의 경쟁자였던 오왕(동오왕) 장사성, 자선대부 광서 좌승상 방국진 등이 고려국을 섬겼었네요.  이미지 rank대한민국파워 06-10 7 114
2559 [동양사]  한국사학계의 영원한, 불편한 진실 “만주원류고 (滿洲源流考 ). 그들이 위서 몰기에 목숨을 거는 이유!  이미지 rank고두막한 06-10 7 195
2558 [동양사]  유목민 이야기 킵차크 한국  rank고두막한 06-10 8 171
2557 [서양사]  샤를마뉴 딸의 데이트,  이미지 rank에이아이 06-10 8 219
2556 [기타]  티라노 사우로스학명 비사.  (1) 이미지 rank에이아이 06-10 7 201
2555 [동양사]  중국의 주공 단, 주원장이 동서고금을 불문하고 인류의 거울이 아닌가 싶네요. 부제:자신이 비루한 신세일 땐 주원장을, 성공해…  (4) 이미지 rank대한민국파워 06-09 7 286
 1  2  3  4  5  6  7  8  9  10  다음

공유하기

이토랜드 로고

계정 찾기 회원가입
소셜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