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회원공간 회원공간

이토랜드 파트너 스폰서 입니다.
1일1번 랜덤포인트를 지급해드리며
희박한 확률로 황금오징어 30일기간제
계급아이콘 획득이 가능합니다.
오징어랜드 오징어랜드 문의  [문의]
목록 스크랩    
[자유]

"이 가격에 학식을 왜 먹나요?"…대학생들 '울분'

[댓글수 (36)]
rank 해류뭄해리 2022-09-24 (토) 13:42 조회 : 4995 추천 : 36  추천

고물가에  SKY  대학들 학식 가격 인상
학생들 "식비 아껴야 하는데 큰 일"
성균관대 '천원 학식'에 부러움 쏠려

20 일 서울대학교 관악캠퍼스 학생회관에 새로 문을 연 무인간편식 코너 '출출박스'에서 학생들이 밀키트를 고르고 있다. /사진=뉴스1

학식은 가난한 대학생들 생활에 필수 수단이다. 대학교는 팬데믹 당시 강의 질이 떨어지는 비대면 수업하고도 등록금을 그대로 받지 않았느냐. 학식 가격 인하를 해줘도 모자랄 판에 인상한다는 건 학생들에게 굶어 죽으란 소리다.

연세대에 재학 중인 신 씨( 20 )의 말처럼 학식 가격 인상 소식에 대학생들의 공분이 이어지고 있다. 팬데믹 와중에 등록금이 인하된 것도 아닌데 학식 가격을 인상하는 것은 너무하다는 입장이다. 일부 학생들 사이에선 "이 가격이라면 학식을 먹을 이유가 없다"는 지적도 나온다.

"학교 주변에  5000 원 이하로 끼니 해결할 곳 없나요?"

최근 고려대 커뮤니티 '고파스'에서 한 학생은 "학교 주변  5000 원 이하로 끼니 해결할 수 있는 곳 추천 부탁드린다"며 "식비를 아껴야 하는데 학식은 가격이 인상된다고 들었다. 도와달라"고 익명의 글을 게시했다. 휴학생이나 졸업생으로 추정되는 한 학생은 "고대 학식이  6000 원이나 해요?"라면서 당혹감을 보이기도 했다.

고물가에 각 대학교의 학식 가격 인상 행렬이 이어지고 있다. 4월 서울대학교는 학식 가격을 기존  3000~6000 원에서  4000~7000 원으로  1000 원 올렸다. 서울대 졸업생 이 모 씨( 34 세)는 서울대 커뮤니티 '스누라이프'에 학식 관련 불만 글이 최근 많이 늘어났다고 전했다. 그는 "내 학창 시절  1700 원짜리 학식이 지금  6000 원이다. 미친 물가"라면서 "커뮤니티에 '학식'을 검색해보니 너무 비싸다는 불만이 쏟아지고 있다"고 전했다.

연세대 역시 학식 가격을 기존보다  500 원 올렸고, 고려대는 지난  19 일부터  1000 원 인상한  6000 원에 학식을 판매하고 있다.

해당 대학들은 "지속적인 물가 인상으로 학생복지위원회 논의 결과 학생 식당 식대 인상을 요청했다"고 입장을 밝혔다. 이에 대학생 단체인 전국대학학생네트워크는 지난 7일 용산 대통령실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학식 가격 인상 반대와  1000 원 아침밥 확대 촉구를 주장하기도 했다.

전국대학학생회네트워크 관계자들이 7일 서울 용산구 대통령 집무실 앞에서 학식 가격 인상 반대 및 '천원의 아침밥' 사업 확대 촉구 기자회견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뉴스1

"성균관대 '천원 학식' 부럽다"

최근 서울대학교는 대학 최초로 밀키트 도입에 나서기도 했다. 지난  20 일부터 조리 과정을 생략하고 인건비를 절감해 학생들의 식대 부담을 덜어줄 밀키트 판매를 시작한 것. 서울대 내 자동판매기에선 도넛, 핫도그 등 간식과 함께 파스타( 2500 원) 떡볶이( 5200 원) 도시락( 4500 원) 등 음식물  10 여 종을 사 먹을 수 있게 됐다.

하지만 이마저도 '가성비'가 떨어진다는 주장이 나온다. 서울대에 다니는 한 학생은 "저렴한 학식 가격을 다 올려놓고 간편식 밀키트를 사 먹으라 하니 화가 난다"고 불편한 기색을 전했다.

이런 가운데 학생들의 부러움이 집중되는 곳은 성균관대다. 성균관대는 학교 선배들이 기부금을 모아 학생들에게 아침밥을 단돈  1000 원에 제공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한 대학 커뮤니티에선 "성대 학식  1000 원 뉴스 봤느냐. 나는 학식 가격 보고 놀랐다", " 1000 원 학식 너무 부럽다" 등 반응이 쏟아졌다.

댓글 36댓글쓰기
rank강생이똥꼬 2022-09-24 (토) 17:04
학식에는 분노하네?
goodgoodgoodgoodgoodgoodgoodgoodgoodgood
추천 50
nogood
반대 2
rankJUEL 2022-09-24 (토) 16:53
청소부들도 너네랑 같은 마음일꺼야~
근데 니들은 니 생각하밖에 안하지
goodgoodgoodgood
추천 23
nogood
반대 1
rank차오메텔 2022-09-24 (토) 17:21
이번 분노는 밥값으로 선택했군요.
goodgoodgood
추천 18
nogood
반대 1
rank닉닐 2022-09-24 (토) 17:25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밥값에 선택분노하는

완전히 중공스럽네...불의는 참아도 내불이익에는 못참는다..
goodgoodgood
추천 17
nogood
반대 1
rank비비피피 2022-09-24 (토) 17:10
라떼도 학식 5천원은 했는데
물가 상승분 생각하면 6천원이 적당하지
너희가 받는 지원부분은 한참 일하는 30~50 성님들 허리 디스크 값이란다.

장학금도 웬만하면 다 받고 요즘은 애들 월세지원도 되던데

꼰대스러움이 아니라 너무 많이 해주면 오히려 당연하게 생각하는면이 있으니
적당히 힘들게 살도록 내버려 둬야지.
애기들 투정 곧이곧대로 들어주면 버릇 나빠지는데

적당히 힘들게 만들어서 자생력 길러줘야됩니다.
goodgood
추천 12
nogood
반대 1
rankBarcelona 2022-09-24 (토) 14:22
라떼는 어머니가 새벽에 싸주신 사각형 양은 도시락에 밥, 유리 커피병에 김치 그리고 학생식당에서
100원 짜리 뜨끈한 우거지 국물 사서 과 동기들과 들러 앉아 먹었는데... 그때가 그립네...
추천 0
     
       
rank권민 2022-09-24 (토) 20:33
@Dresden

캬.. 이 라떼 참 구수하네요 ㅎㅎ 100원짜리 뜨끈한 우거지 국물이라니... ㅎㅎㅎ
경험해보지 못한 일이지만.....우거지 국물에서 낭만이 느껴지는걸 보니.. 저도 늙었네요 ㅎㅎ
추천 2
rankfkeldhtm 2022-09-24 (토) 14:46
ㅋㅋㅋㅋ ㅄ들
good 추천 8
rank프레시제망 2022-09-24 (토) 15:06
점심 시간에 성균관대 가서 싼 거 사먹으면되지 뭘 엌ㅋㅋㅋㅋㅋ
good 추천 6
rank잭빠우어 2022-09-24 (토) 16:24
쳐먹든지 말던지~
추천 2
rankJUEL 2022-09-24 (토) 16:53
베플로 선택된 댓글입니다
청소부들도 너네랑 같은 마음일꺼야~
근데 니들은 니 생각하밖에 안하지
goodgoodgoodgood 추천 23
ranknervous 2022-09-24 (토) 16:56
ㅋㅋ 점심값아껴서 저녁에 술퍼먹어야지 ㅋㅋ
추천 2
rank다르게생각하… 2022-09-24 (토) 17:00
지역화폐도 사라지고ㅎㅎ
추천 3
rank강생이똥꼬 2022-09-24 (토) 17:04
베플로 선택된 댓글입니다
학식에는 분노하네?
goodgoodgoodgoodgoodgoodgoodgoodgoodgood 추천 50
rank샤아아미타블 2022-09-24 (토) 17:06
나씨 장씨 모르심??

당연히 똑똑한 요즘학생들이 돈은 많은데 돈쓸대가 없어서 그런 선택한줄 알았지...
good 추천 5
rank비비피피 2022-09-24 (토) 17:10
베플로 선택된 댓글입니다
라떼도 학식 5천원은 했는데
물가 상승분 생각하면 6천원이 적당하지
너희가 받는 지원부분은 한참 일하는 30~50 성님들 허리 디스크 값이란다.

장학금도 웬만하면 다 받고 요즘은 애들 월세지원도 되던데

꼰대스러움이 아니라 너무 많이 해주면 오히려 당연하게 생각하는면이 있으니
적당히 힘들게 살도록 내버려 둬야지.
애기들 투정 곧이곧대로 들어주면 버릇 나빠지는데

적당히 힘들게 만들어서 자생력 길러줘야됩니다.
goodgood 추천 12
rank차오메텔 2022-09-24 (토) 17:21
베플로 선택된 댓글입니다
이번 분노는 밥값으로 선택했군요.
goodgoodgood 추천 18
rank닉닐 2022-09-24 (토) 17:25
베플로 선택된 댓글입니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밥값에 선택분노하는

완전히 중공스럽네...불의는 참아도 내불이익에는 못참는다..
goodgoodgood 추천 17
rankScutum 2022-09-24 (토) 17:32
왜 저렇게 되었는지 근본적 원인부터 생각해  봐야 하지 않을까 ...
추천 0
rank굳변 2022-09-24 (토) 17:49
밀키트로 큰 사람들이 우리나라를 이끌 것이라고 생각하니... 안타깝네요.
추천 0
rank닥똥집똥침 2022-09-24 (토) 17:57


옛날에 학교 식당을 학교 법인에서 운영할때는
겨울 소고기 국밥 한 그릇 700원 했는데... 아 먹고 싶다.
추천 1
rank파스텔천사 2022-09-24 (토) 18:49
ㅋㅋ 밥값에는 분노하네
추천 3
rank사쿨a 2022-09-24 (토) 18:52
어휴 찌질한 틀딱들
추천 2
rankredondo 2022-09-24 (토) 21:02
뭐가 불만인가......지들이 선택해 놓고... 불만 투성이구먼...
추천 4
rank가나쵸코 2022-09-24 (토) 22:03
밥값오르는건 안되고 술값 오르는건 괜찮고..
밥값 아껴 술먹는거였지..ㅋ
추천 0
rank정훈과 2022-09-24 (토) 22:25
라면 200원 백반 1300원인가 했던거 같은데..........
그 당시 밖에서 볶음밥이 2800원~3000원정도 였으니 반값이하가 적당한 가격같긴한데....
추천 0
rank미쿸오빠 2022-09-24 (토) 22:35
2010년경 이모부 만나러 인하대 갔다가 500원 라면 먹어본적있었는데.ㅎ
추천 0
rank기능패 2022-09-24 (토) 23:22
식당에 오는 인원이 어느정도 유지가 되어야 저렴한 금액으로 유지를 할수 있을꺼 같은데

인원이 줄어드니 금액이 유지되기 힘들지 않을까 싶네요
추천 0
rank세종대왕이도 2022-09-25 (일) 00:13
풉 선택적 분노하는 것들.. ㅋ
추천 2
rank창해일성소 2022-09-25 (일) 00:51
고이쿠센세....아리가토.
추천 0
rank나너좋아해 2022-09-25 (일) 00:55


암울...
추천 2
rank삶은달걀O 2022-09-25 (일) 00:57
댓글들 수준 ㅋㅋㅋ
추천 4
rank화인 2022-09-25 (일) 02:31
다른글에 쓴 댓글을 약간 수정해서 다시 쓰자면...

우선 학식의 가격이 오른 주 요인은 대학 입니다.  학식은 크게 3가지 방식인데... 외주, 생협, 직영 입니다.
외주 운영은 외부 업체가 학교측에 임대료를 지불하고 운영하죠, 3가지 방식중에 아무래도 수익성에 포커스 하기 때문에 가격도 가장 비쌀수밖에 없습니다. 또한 학교라는 특수성에 맞지 않는 수익이 학생이 아닌 학교측으로 돌아가는 구조입니다.

대학생활협동조합(이하 생협) 방식은 비영리단체의 운영으로 인한 수익이 관계자와 학생에게 되돌아가는 구조라는것과 외주운영방식에 비해 좀 더 저렴하다는 장점이 있죠. 물론 장점만 있는것은 아닙니다.(참고로 대학본부측의 지원 상황에 따라서 외주나 생협의 결과가 조금 다르기도 합니다)

그리고 마지막으로 대학이 직접 운영하는 방식입니다.(생협도 직영 방식중 하나 입니다. 여기서 말하는 직영은 학교 자체 운영입니다)

이중에서 학교가 학생들의 식사를 어떤 시각으로 바라보냐에 따라서 운영하는 방식이 다릅니다. 식사를 단순히 먹는것이 아닌 교육의 일환으로서 보는 학교일수록 학식으로 인한 적자를 적자가 아닌 교육이라는 시각에서 접근하는 대학의 직접운영 방식(생협포함)을 선택합니다.

학교들이 과거처럼 학식이 이윤창출을 위한 시각이 아닌 학식이 교육의 일환으로 시각을 바꾸지 않는한 학식의 문제는 해결될수 없는 부분이라고 봅니다.(특히 사립이 외주를 선호하죠. 사립들의 교육이 아닌 교육사업이라고 말하는것이 이렇기 때문입니다.)
추천 3
     
       
rank우리어머님 2022-09-25 (일) 09:10
@화인

얼마 없는 정상 댓글이네요
추천 0
rank널지운다 2022-09-25 (일) 03:37
대학교가 장사꾼인데 믈 바라
추천 1
rank프란시드 2022-09-25 (일) 06:51
선택적 분노하는 니들에겐 관심 없다.
추천 1
rank문명타임 2022-09-25 (일) 07:46
짱깨 같은 대학생들 많구만 ㅋㅋㅋ
추천 1
rank진이님1 2022-09-25 (일) 08:38
앞으론 한끼를 두부 한모로 때워라
윤석열 대통령 아래에서 행복하게 두부나 쳐먹어라
추천 1
rank현민군 2022-09-25 (일) 09:03
데모 안하나?
추천 1
rank우리어머님 2022-09-25 (일) 09:25
진짜 웃긴다...
지금 20대 까내리는 인간들 정치병 걸려서 2찍이라고 까는 건데

지들 연령대에서도 20대에 노무현까고 이명박 뽑은 놈들이
지들 나이쳐먹었다고 올챙이적 생각 못하고 온갖 거 다 갖다붙여서 까내리는 거 역겹네

심지어 이번 선거에서 1번을 찍기는 했나?
부동산 올라서 1번 안찍었다는 40대랑
이재명이 문재인의 적이라고 1번 안찍었다는 40대들이
실질적인 패인이었는데

민주당이 애초에 여심잡는다고 2대남은 버리는 정책한게
지금 20대들이 민주당에 등돌린 이유고
그런 민주당 실드만 쳐서 여론 반발키우고
당의 눈막고 귀막아서 여론 오판하게 만들어놓고

모든 책임을 20대에 전가하는 거 진짜 토나온다
양심없는 새끼들
추천 1
rank이하2233 2022-09-26 (월) 11:39
얘들 진짜 멍처한게 괜히 정치질해서 이런기사가 나도
동정도 못받음
여른이 동조를 안해주니 어쩌니
다 니들 업보인걸
추천 1
이미지
0 / 1000
목록 스크랩    

자유게시판
글쓰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notice [사진] icon [필독] 자유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rankeToLAND 09-13 26
69908 [자유] icon 어떤 여자분의 자살 방지 멘트 그리고 Joji/조지 - Glimpse of Us (가사 해석/뮤직비… rank에취 18:31 0 18
69907 [자유] icon 성지 갔다가 광장시장에서 쏘주 한잔,, 이미지 rankyohji 18:29 0 45
69906 [자유] icon 키작은게 남자한테는 치명적인 약점인가보네요...? (2) rankcainox 18:17 0 110
69905 [자유] icon 마이페이지 누르니까, 자신이 쓴 글 중 인기글 간 것들이 보이네요 (2) rankIIII 18:07 1 52
69904 [질문] icon 유튜브 쇼츠 영상 (2) rank하얀속삭임 17:48 0 177
69903 [사진] icon 제주도민입니다 (2) 이미지 rank돌찐 17:36 3 255
69902 [자유] icon 다이소에서 화장실 트랩 샀는 데 (3) 이미지 rank젖은눈슬픈새 17:34 0 363
69901 [자유] icon 담배끓은지 10년넘으면 알게되는거 (3) rank익명 17:16 6 483
69900 [자유] icon 오랬만에 자세히 본 평화의 상징 (1) 이미지 rank세일람 17:14 0 219
69899 [자유] icon 진정 겨울 추위가 시작되었네요 (1) rank엿묵어 17:11 2 116
69898 [자유] icon 앞으로 네이버페이는 핫딜정보에 올립니다. (2) rank차단 17:09 4 207
69897 [자유] icon 올해 스포티파이 연말결산 1 이미지 rank포이에마 17:09 0 129
69896 [질문] icon 사은품을 골라라 (1) 이미지 rank소시미니 17:00 3 175
69895 [자유] icon 오늘자 꼬꼬무 예고 (성수대교 붕괴 참사) (6) 이미지 rankPzGren 16:46 5 371
69894 [질문] icon 부산 16인 회식 장소 있을까요~? (8) rank크림치즈팝콘 16:35 3 552
69893 [뉴스] icon 서울 택시요금 심야할증 조정안 (5) 이미지 rank포이에마 16:20 4 270
69892 [자유] icon 왁싱 첫 경험 후기... [자필] (10) rank부싼갈뫼기 16:08 16 2186
69891 [뉴스] icon '유통기한→소비기한' 식품 표기제 시행 (정책자료집 추가) (13) 이미지 rank포이에마 16:07 5 773
69890 [자유] icon 지난번에 수능봤던 조카.. (6) rank설냥냥 16:06 6 344
69889 [질문] icon 등산화 추천 해주세요. (3) rank홈빠™ 16:06 3 175
69888 [자유] icon 코로나확진때 오래 아픈분도 있나요? (5) rank동그라미 16:04 3 129
69887 [자유] icon '엄마 잠든 사이' 펜션 70cm 수영장에 빠진 1살 여아 중태 (3) rank보숭아 15:55 6 363
69886 [자유] icon 존윅이 마시던 술 (2) 이미지 rank표독도사 15:44 5 1458
69885 [자유] icon 이젠 예금 금리 안오르는걸까요? (5) rank행복한나날들 15:34 3 374
69884 [자유] icon 금연 19년차.. 위기가 오고있습니다. (4) rank표독도사 15:31 6 399
69883 [자유] icon 이토 작업중이네요 ㅎㅎ (2) rank거스기 15:26 3 215
69882 [자유] icon 어제 퇴근 아우 젠장~~ (4) rank아린민솔파 15:26 5 163
69881 [자유] icon 지진 3.2 (3) rank儉而不陋華而… 15:23 3 203
69880 [자유] icon 버스도착 10분 전 입니다 이미지 rank젖은눈슬픈새 15:15 5 216
69879 [자유] icon 사이트 플랫폼으로 워드프레스 생각 중이네요.. (4) rank포이에마 14:40 4 151
69878 [뉴스] icon 환경관리원이 2억대 장치를 60만 원에 낙엽 청소차 직접 고안 (24) 이미지 rank친절한석이 14:07 40 3563
69877 [자유] icon 지금 광명방향에서 흰연기가 엄청나오던데 뭔일났나요?? (7) 이미지 rankaventad 14:06 9 1910
69876 [자유] icon 지하철 파업 다른호선도 신분당선처럼 자동화로 다 바꿔야 (5) rank이토원양어선… 13:50 8 354
69875 [뉴스] icon 태권도로 어르신 운동 프로그램 효과 만점 이미지 rank친절한석이 13:34 6 293
69874 [자유] icon 무역수지 적자 8개월째 (3) rank해류뭄해리 13:23 8 327
69873 [질문] icon 교수와 학생 관계를 뭐로 쓰는게 좋은가요? (28) rank익명 13:15 7 2306
69872 [운동] icon 헬스장 등록 실패 [자필] (3) rank붉은해적 13:13 4 383
69871 [자유] icon 컴돌이의 비애 (3) rank굳변 13:13 5 345
69870 [자유] icon 요즘 자주 위스키를 즐기고 있진 않지만 (3) 이미지 rank늘썩은나무 13:11 4 319
69869 [자유] icon 원달러환율 1300원선 깨져... (6) rank해류뭄해리 13:06 10 2148
69868 [질문] icon 경제 관련 질문 하나만 드립니다. 경상수지와 외환보유고 관련 (1) rank이랑군 12:54 6 104
69867 [자유] icon 오늘 날씨는.. (1) rank공유하는세상 12:43 6 89
69866 [자유] icon 미국에서 월드컵 축구인기가 올라갔다는건 미국이 무너져간다는 거 같습니다 (6) rank신대성 12:39 5 383
69865 [자유] icon Lovin' You 오리지널과 커버 차이... (2) 이미지 rank푸른권율 12:27 6 208
69864 [자유] icon 삼전 엔비디아 등 3나노 고객사 확보 rank이토원양어선… 12:26 5 303
69863 [자유] icon [날씨] "중부 한파 계속" /오요안나 캐스터 (점심 날씨) rankpopzet 12:15 4 173
69862 [자유] icon 이승기 회사 대표 법카 28억 나오니까 바로 사과하네요 (16) rank맥주박사 12:09 52 4908
69861 [자유] icon 눈 피로에 좋은게 뭐가있을까요 (3) rank월자 11:57 5 174
69860 [자유] icon 내일 한국VS포르투갈 스코어 어떻게 보시나요 (30) rank인생은겸손 11:49 9 1394
69859 [자유] icon 오랜만에 훈훈한 뉴스 rank이토원양어선… 11:45 8 273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상담실
[법률] 스마트폰 액정 파손 new icon [중고차] 모닝 600만원대 중고차 문의 드립니다. (1) new icon [신차] 디올뉴그랜저 개인 운용리스 견적신청합니다. (1) new icon [보험] 제가 들은 보험 분석?? 평가??? 부탁 드립니다. ㅠ (1) new icon [인터넷] 핸드폰 번호이동 및 SK인터넷 만기 상담드립니다 (1) new i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