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토랜드 파트너 스폰서 입니다.
1일1번 랜덤포인트를 지급해드리며
희박한 확률로 황금오징어 30일기간제
계급아이콘 획득이 가능합니다.
오징어랜드  [문의]

럭키찬스 앱코 쿠팡특가 탑툰 채굴기정보 준비중

   
[고민]

건설쪽 진로에 대해 질문올립니다!

[댓글수 (21)]
익명 2022-08-16 (화) 11:04 조회 : 1429 추천 : 17  

 안녕하세요 이토회원 형 동생 누님 모두들 저는 지방에서 올라와 음악을 하고 있는 회원입니다.

집에서 독립해서 시작한 길이기에 음악적으론 앞이 보이지 않아도 생계유지를 위해 알바를 하면서

자격증 준비도 하고 ( 따지는 못했습니다 ) 틈틈히 포트폴리오를 써서 이곳저곳에 원서도 넣어보고 있습니다.


 제 고민은 이러한 제가 걱정되셨는지 부산에서 일하고 계신 건설쪽에 일하시고 계시는 부모님 친구분께 말씀드렸는지

건축 관련 설계도 그리는 프로그램을 배워오라고 하셨다고 합니다. 너무나 감사한 말씀이였지만.. 월급에 대한 언급을 안해주셨습니다.

물론 관련 학과나, 전공을 한것도 아니고 처음 시작하는 입장이라 당연히 많은 금액은 아닐거라고 생각합니다!

하지만 얼마 받는지 정도는 알아야 저도 판단을 할 수 있을거라 생각해서... 분명 배부른 소리로 들릴 수 있다고 생각하지만

주변에 물어볼 수 있는 친한 형이나, 관련 직종에 계신분들도 없어서 두서없이 이토에 질문을 올리게 되었습니다!ㅜ


끝으로 늘 응원해주시는 많은 이토 형,누님,동생 분들 모두 감사드립니다! 좋은 하루 되시고

늘 건강하시고 행복하십시오!

댓글 21댓글쓰기
아니 2022-08-16 (화) 11:09
캐드는 잡무라... 결국엔 머리 쓰는 쪽을 뚫고 진출하셔야 원하시는 월급을 받으실 수 있으실 겁니다. 설계를 하시면 관련 법도 아셔야 되고. 건축이든 토목이든 머리쓰는 쪽 진출은 공부가 제법 필요합니다.
추천 0
냥큼한냥이 2022-08-16 (화) 11:09
건축관련 설계도 그리는 프로그램을 배웠을때 업계에서 어느정도 수요가 있는지
대우는 어느정도 수준인지 아시는게 먼저인것 같습니다.
저는 대학때 프로그래밍 배우다가 IMF때 졸업을하여 저희 진로가 콱 막히는 관계로
어찌 저찌 기술을 배우게 되었는데 그때도 초기 급여수준과 숙련됬을때의 수준..
직종에 얼마나 인력수요가 있는가는 알아보고 진입했습니다.
그런거 모르고 덜컥 시간과 에너지를 투자했다가 기대했던 수준이 아니라거나
혹은 장기적으로 볼때 여유롭지 않다면 실망하실테니까요.
추천 0
LUVe 2022-08-16 (화) 11:10
관련학과 출신 아니시면 가지마세요.
아무리 배운다고 해도 한계가 있습니다. 한계가있으니 미래도 당연히 없습니다.
관련학과 출신자들도 못버티는게 설계업계 입니다.
추천 0
로얄샬루트 2022-08-16 (화) 11:26
건설쪽은 현재 안전관리자[산업안전기사 또는 건설안전기사]가 연봉이 그나마 나은편입니다. 설계쪽은 나중에 경력이 쌓이고 노후에 들어가는것으로 하고 현재 현장일을 할것인가 아니면 사무직으로 갈것인가를 고민해보시고 결정하셔야 합니다.
현장쪽은 현장소장 품질관리자 안전관리자등이 있으며 통상 연봉이 6000이상입니다. 초임기준 4700만원기준[건축,아파트회사기준]
사무실쪽은 주로 견적파트[현장일을 알아야합니다.] 및 현장관리가 있습니다. 여기도 초임기준 4400정도[토목제외]
상기기준은 관련학과 기준이며 관련학과 안나오실경우 자격증 따기 아려우실수 있습니다. 질문이 너무 광범위하여 정확하게 답변은 못해드리나 막연히 건설일을 하시겠다고 하면 상당히 어렵습니다.
추천 0
아스피 2022-08-16 (화) 11:26
비추 월급 쓰레기라서 진짜 10년이상 경력직들 말고 새로 시작한사람들은 다관두는 판국인데 굳이..
추천 0
카이룸 2022-08-16 (화) 11:27
회사마다 다르고 사람마다 다르겠지만 200 전후일꺼 같습니다. 캐드는 설계 아니더라도 일반 사무실에서도 많이 사용합니다.

근데 비전공일 경우 이해가 어려운 부분이 많아 추천드리고 싶지는 않습니다.
추천 0
슈베이 2022-08-16 (화) 12:08
토목9년 하다가 회사사정상 2년째 건축시공으로 근무중인 사람입니다.
적으신 글로보아 설계쪽 생각중이신거 같은데
전 시공쪽도 괜찮다고봅니다.
토목,건축 지역업체들은 기사,대리,과장급까지 사람없어서 인력난이구요.
설계는 제가안해봐서 모르겠지만 지역협력업체 시공쪽은 월실수령 220~260 은 될겁니다.
종합건설이나 큰곳은 300이상 줄거구요.
개인적인 경험상 대학나오나 안나오나 처음가면 다 새로배우면서 일하는거라 상관은없다생각합니다.
자격증은 따놓으면 계속 관련업하실거면 좋구요.

일하는환경은 좋다고는 말못하겠습니다만은(더울때 밖에서 시발시발, 추울때 밖에서 시발시발) 안힘든 직업이 뭐있겠어요
추천 1
에로즈나 2022-08-16 (화) 13:45
전 20년 넘게 건축일 해서, 돈을 많이 벌고 있는 사람인데요.
일단 글만 봐서는 반대 하고 싶네요.

어떤일이든 잘하려면 간절함이 필요한데요.  이글에는 간절함이 전혀 없어요.
건설쪽일이 상당히 고되고 힘들어서,

새로운 사람 유입이 상당히 적어서 앞으로 좋아질 확률이 높은 직업이긴 하지만

'돈을 얼마를 주건 말건 밥만 안 굶으면 이 악물고 이 기술 배워야 겠다!'

뭐 이정도 노예 근성 없이는 버티는거 자체가 힘든 일입니다.
물론 그렇게 해서 10년정도 버티고 나면, 대부분 괜찮아 질꺼라 생각하는데요.

좀더 나이 먹고 힘들어 져서,

'와.. 나 이제 아무것도 할것도 없고 내 인생 망쳤네..'

하다가..    아 맞다!! 건설이 있었지? 이거라도 무조건 해보자! 할때 하시면
괜찮을꺼 같습니다. 지금은 가봤자, 개고생만 하고, 돈도 적고 도움도 안되실꺼에요.
추천 3
K인생무상 2022-08-16 (화) 16:46
나이를 모르겠지만, 건설 설계가 아닌 건축시공(현장) 쪽은 생초짜여도 배우고 하려는 의지만 있으면 세전 300-350은 줍니다
추천 0
iluli 2022-08-17 (수) 06:12
일자리가없으니까 이런고민글 올린걸텐데 그냥 하지말라고만하시네 ㅋ

그냥 질문에 답이나해주세요 대충월급 얼마정도하는지.

왜 도와줄것도아니면서 이래라 저래라임?
추천 0
 익 명  2022-08-17 (수) 06:17
설계는 어딜가도 박봉에 야근은 기본옵션인거같아요.. 신입은 거의 최저임금입니다... 꾸준히해도 돈이 안올라요...ㅎㅎ겨우 먹고 살정도 ㅠ
추천 0
리꼴라 2022-08-17 (수) 06:28
도면치는거 개박봉이고
차라리 현장 기술을 배우시는게..
추천 0
얏홍이 2022-08-17 (수) 06:48
건축 설계를 할 수 있는 자격증이 중요한 것이지, 프로그램은 단순 오퍼레이터 밖에 안됩니다. 그리고 지역이 부산이면 말리고 싶네요. 임금이 전국 대도시 및 산업 관이 발달한 중소 도시 보다 짭니다.
추천 0
우리동네김씨 2022-08-17 (수) 07:09
친구 자식이면 그래도 대우를 잘해주지 않을런지...
추천 0
우왕어 2022-08-17 (수) 07:44
박봉에 컴터로 하는 노가다로 알고있는데
지인회사면 갈만한것 같내요...
계속 그자리에만 놔두지는 않겠죠
추천 0
바보라여 2022-08-17 (수) 07:57
비전문가 토목쟁이 입니다. 학벌이 어느정도 되는지 알아야 진로에 대해서 디테일하게 상담해 드리겠는데 여튼, 평소 컴터나 다른 그래픽 프로그램들을 만졌다고 하시면 캐드 배우는데 1주일이면 기본 숙지가 가능하고 어차피 취업해서 모든걸 새로 배워야 하기 때문에 급여는 딱 최저시급으로 줄겁니다. 그래도 지인 찬스가 있으니 조금더 줄수도 있겠지만 일단은 마음을 단디 먹고 한 3년은 죽었다 생각하고 덤빌 자신 있으시면 도전하세요. 만약 저 같으면 건설안전기사든 건설안전산업기사든 자격증 따서 취업하는걸 추천하겠습니다. 초짜도 연봉4~5천 줄겁니다. 절실하다면 지금부터 공부해도 금년 4회 시험을 연습으로 생각하고도 내년 초에 붙을 겁니다. 저는 현장에서 많이 보고 느끼는 것들과 상식이 어느 정도 되니 1차 필기는 1주일 동안 문제,답만 외우고 붙었으니 절실함을 가지시면 금년 4회차에도 붙으실수 있을 겁니다. 각설하고 요즘 건축,토목쪽에 인력난이 심합니다. 대학 자체도 미달일 경우가 많이 있고 졸업하고도 안하는 경우가 부지기수라 조금만 노력하시면 굶어 죽지는 않을 테지만 예전 이명박 영웅시대 처럼 큰 재미는 없을 겁니다. 지금까지 30대 중반에 토목쪽으로 진로를 결정한 40대 중반 아저씨의 의견 이었습니다.
추천 0
lich1114 2022-08-17 (수) 09:35
혹시 시공회사가 아니고 설계회사면 도망치세요
추천 0
카본스틸맨 2022-08-17 (수) 09:50
건설업 종사자 줄어들고 있습니다.
왜냐하면 내자식들에게 안 시키는 이유도 큽니다.
이거 하나 알아들으면 좋고
용역조차도 비추천입니다.

그리고 지옥에 악마 삽니다.
추천 0
모리슨이 2022-08-17 (수) 12:48
캐드는 기본이고요 설계쪽은 절대가지마세요 시공쪽으로 가셔야 그나마 대접을 받습니다
추천 0
오름오름H 2022-08-17 (수) 14:53
shop샵이라고 하는 캐드로 설계도 그리는 업무를 말하는건데요.
일반적으로 초보자는 200에서 시작해서요..
a급 샵이면 400~500선입니다. 그이상은 힘들구요.
단적으로 페이만 말씀드립니다. 건설도 어떤공정이냐에 따라 가지각색입니다.
추천 0
달란트 2022-08-20 (토) 07:07
설계 시공 공무 어느쪽으로 가시든 얼릉 기사따고 건축사나 기술사까지 다셔야 할만해요
추천 0
이미지
0 / 1000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사진] [필독] 자유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9-13 24
59091  [자유] (퍼 온 글)불행한 사람의 특징 이미지 클매니아 11:09 1 51
59090  [자유] 오늘 날씨는.. (1) 공유하는세상 11:06 2 30
59089  [자유] 8000원으로 뭘 먹을까요? (6) 이미지 젖은눈슬픈새 10:46 3 210
59088  [자유] 전기 가스 요금.. 유랑천하 10:40 1 137
59087  [자유] 스토브리그 시즌2에 대한 남궁민의 답변 (3) 표독도사 10:26 3 443
59086  [자유] 가장 좋아하는 계절 (3) 이미지 믹스와찡이 10:26 2 79
59085  [그림] 오늘의 연습 1001 이미지 네오키즈 10:25 3 80
59084  [부동산] 유엔빌리지에 '강북 최고가' 250억 빌라 들어선다 (2) 이미지 콜라베리청 10:24 2 154
59083  [자유] 탄수화물 줄이기 2주차.txt (1) 조또라고 10:21 3 95
59082  [캠핑] 렛츠런파크 10월 주말마다 캠핑체험 등 '가을축제' 이미지 콜라베리청 10:21 2 46
59081  [그림] AI 화가가 그린 '세상에서 가장 무섭게 생긴 사람' (1) 이미지 콜라베리청 10:19 3 234
59080  [자유] 미세먼지 최악이네요 ㅠㅠ Taeyang 10:18 2 104
59079  [여행] 용인시 "여행도 하고 선물도 받으세요" 이미지 콜라베리청 10:17 2 94
59078  [음식] 3만원 짜리 대방어 (5) 이미지 바라보다 10:14 6 563
59077  [운동] 운동 ‘갑’ 여배우들의 다이어트 이미지 콜라베리청 10:10 3 306
59076  [자유] 딸배 장애인주차 구역 주정차 어떤가요? (4) 익명 10:06 3 121
59075  [자유] 가수 조유리의 숨은 그림 찾기 (2) 이미지 해류뭄해리 10:05 1 232
59074  [자유] 망사용료 논란은 간단함 사진하나로 끝. (8) 이미지 연어덮밥 09:58 7 431
59073  [자유] 아침아아 (2) 이미지 Bar돌이 09:58 3 49
59072  [해외] [필리핀] 따알 화산 이미지 필농군 09:57 2 102
59071  [자유] 한잔합니다 (9) 이미지 젖은눈슬픈새 09:51 1 95
59070  [캠핑] 중랑캠핑장 다녀왔습니다. 이미지 저하늘을날아 09:46 3 133
59069  [자유] 살면서 피해될사람 유형(주관적) (3) 안산시민 09:41 4 239
59068  [자유] 박삐삐 anstjr61 09:38 2 77
59067  [자유] 토요일 어떤 계획들이 있으신가요^^?? (8) 꿀대표 09:19 3 127
59066  [자유] 누워서 뭐하세요?? 이미지 표독도사 08:49 5 329
59065  [자유] 처음 비수면 위내시경 해봤어요 (11) 천생아재 08:37 9 657
59064  [음식] 천원짜리 백반집 (7) 이미지 더불어김민주… 08:26 11 887
59063  [자유] 트위치 1080p로 보는 방법 (PC) (5) 익명 08:10 5 494
59062  [자유] 오늘 하루도 무탈한 하루 되세요 ~ (1) 풀망초 08:09 6 65
59061  [자유] 포장할인 없는 업체들은 좀 괘씸하네요 (21) 연어덮밥 07:59 8 1329
59060  [자유] 어? 포털 연예인 기사 댓글이 열렸네 ㅋㅋㅋㅋ (6) 이미지 행인4 07:57 7 462
59059  [캠핑] 서울둘레길 언젠가는 꼭 한번 둘러봐야 하겠네요 (3) 이미지 흰혹등고래 07:53 7 182
59058  [질문] 외장하드 500기가가... (2) 젤라짱 07:51 5 174
59057  [음식] [필리핀] 로컬 점심 (7) 이미지 필농군 07:23 9 967
59056  [자유] 한국인 결국 굴복?..벌써부터 일본 예약 1000% 폭증 (6) 이미지 행인4 07:22 8 1538
59055  [자유] 망사용료 간단 정리(인터넷많이 하는분 필독!!!!) (7) 곰의충격 07:20 9 363
59054  [자유] 얼마전까지 엄청 더웠는데... 지금은 손시렵네요 (2) 바리에이션 07:09 5 100
59053  [자유] 고전 유머 익명 07:04 4 74
59052  [부동산] 전국 아파트 매매 / 전세 실거래가 입니다.(10/01) dataman 07:04 5 87
59051  [자유] 예전에 tv 없앴을 때 같은 저녁을 기대했지만 [자필] Gecko 06:36 4 149
59050  [자유] 인조인간 18호 헤어가 아주 잘 어울리는 (16) 이미지 표독도사 05:42 11 4124
59049  [부동산] 10월1일 아파트실거래 및 대장아파트내역 (1) 이미지 실거래분석가 05:32 5 139
59048  [그림] 언리얼5에 올려봅니다 (6) 이미지 NIVA 05:28 11 890
59047  [자유] 오늘 아침 메뉴 [자필] (3) 도깨비 05:21 5 84
59046  [키덜트] 레고로 만든 그랑죠 3총사 (4) 이미지 시간은흐른다 05:10 12 1245
59045  [그림] 미국 어린이들이 디자인한 구글 로고 모음 (3) 이미지 시간은흐른다 05:02 11 758
59044  [그림] 철망으로 그린 인물화 (1) 이미지 시간은흐른다 04:52 6 181
59043  [자유] 하....C발 이 시간에 청소기 돌리면서 [자필] (2) 익명 03:55 8 500
59042  [자유] 방역수칙 철저히 지키고 살았었는데...ㅠㅠ (9) 곧은소리 03:44 10 343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동물
인플
감상평
고민
자유
시사
게임
컴퓨터
연예인
키덜트
음식
자동차
유머
주식
베스트
M게임
캠핑
코스프레
사회
상담실
[보험] 건강보험 분석 부탁드립니다 (3) [컴퓨터] 단순 사무용 노트북 (1) [렌탈] 정수기 렌탈 견적 (3) [법률] 코인투자관련 사기질문 드립니다. (1) [인터넷] 유플러스 인터넷+티비 결합상품 궁금한게있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