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토랜드 파트너 스폰서 입니다.
1일1번 랜덤포인트를 지급해드리며
희박한 확률로 황금오징어 30일기간제
계급아이콘 획득이 가능합니다.
오징어랜드  [문의]

럭키찬스 앱코 쿠팡특가 탑툰 채굴기정보 준비중

   
[자유]

비건고기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댓글수 (39)]
Venny 2022-08-11 (목) 22:36 조회 : 1522 추천 : 18  
어디 의견으론 비건이면서 결국엔 고기랑 가장 

비슷한 식감과 맛을 흉내 낸다고,

육류를 지양하고 육가공 음식을 지향하는게 

모순된다는데.. 

문득 든 생각이 기존 일반인을 비건으로 이끌어낼수있는게

기존의 육류랑 비슷한 식감과 맛을 표현 해서 끌어들이자

이렇게도 생각 되는데.. 

신기한건 비건을 운동하시는 지금 분들은 제가 느끼기엔

분노, 상대방의 지적인 수준이 낮음을 깔고 가는 경향등

언제나 화가 맥시멈인거같아서 더 반감사는거 같아요.

그러면서 콩으로 육류 식감 재현 99프로 이러고있는데

참 이해하려해도 이해가 안가네요....

비건의 음식이 대부분 일반 육고기를 지향하는거 어떠신가요
자기소개가 없습니다
댓글 39댓글쓰기
IIII 2022-08-11 (목) 22:52
채식 관련 게시글에 꼭 댓글로 '비건이면서 고기맛을 왜 따라하냐' 라고 하는 사람들이
남을 이해하려는 태도도 없으면서 끝까지 억지 부리는 빡대가리 특징 중 하나에요.
저도 채식주의자는 아닙니다만, 글쓴이님은 모르니까 이해 못 할 수도 있습니다.

채식주의자가 '고기가 싫어서', '동물이 불쌍해서' 만 있는 것이 아닙니다.
제일 대표적으로 '환경오염을 줄이기 위해서', '가축의 공장화 방식을 반대' 하려고 하는 사람들도 있어요.
그러니 고기 맛에 가까운 비건고기는 서로가 윈윈하는 방법이죠.
까놓고 말해서 육고기랑 비건고기랑 구분 못 할 정도의 기술이 발전한다면,
굳이 여러 리스크가 있는 육고기를 택할 이유가 굳이 없는거죠. 마치 제로콜라처럼요.
제로콜라 마시는 사람들이 설탕이 불쌍해서 마시는게 아니니까요.

글쓴님이 말씀하신 일반인을 끌어들이자는게 바로 제로콜라가 현재 이루어 놓은 결과잖아요.
당뇨환자도 마실 수 있는 단 맛. 건강리스크? 없음.

비건 운동가들이 씹민폐처럼 보이는 이유는 정상적인 비건은 조용히 샐러드 먹고 떠나기 때문에 우리가 모르는 것 뿐임.
추천 13
반대 8
배리나이스 2022-08-11 (목) 22:41
아이러니하죠.
생물을 죽이지 말자 육류를 먹지 말자해서 비건을 하면서
고기랑 비슷하게 만든 제품을 먹으려고 하니
추천 1
최강자이언츠 2022-08-11 (목) 22:42
비건이지만 고기맛을 포기 못함 ㅋㅋㅋㅋㅋㅋ
추천 2
noodles 2022-08-11 (목) 22:43
한국에서는 그냥 만두소 아닌가요?  -0-;;
차라리  두부요리  다채화가  더  맞는 거 같은데 
게다가  유전자 식품 홍보 유형으로  나온 게 시초 같던데
추천 0
월영하 2022-08-11 (목) 22:45
비건 고기 라는 말 자체가 전 웃기게 다가오네요
추천 1
이런베라머글 2022-08-11 (목) 22:46
결국 가야할 길이.아닌가 싶네요
추천 3
I시나브로l 2022-08-11 (목) 22:47
지들이 뭘 쳐먹든 자식이나 남한데 강요만 안했으면
추천 1
으캬캬캬 2022-08-11 (목) 22:48
왜 고기를 냅두고 고기대체품을 먹음
추천 0
하쿠나 2022-08-11 (목) 22:49
비건이 꼭 자기 신념때문이 아닐수가있죠

신체적 문제때문에 못먹는 경우도 많아요

그런경우도 있기때문에  비건식도 맛있게먹을수있도록 노력이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

실제로 비건 조리법들도 점점 발전하고있구요
추천 0
IIII 2022-08-11 (목) 22:52
베플로 선택된 댓글입니다
채식 관련 게시글에 꼭 댓글로 '비건이면서 고기맛을 왜 따라하냐' 라고 하는 사람들이
남을 이해하려는 태도도 없으면서 끝까지 억지 부리는 빡대가리 특징 중 하나에요.
저도 채식주의자는 아닙니다만, 글쓴이님은 모르니까 이해 못 할 수도 있습니다.

채식주의자가 '고기가 싫어서', '동물이 불쌍해서' 만 있는 것이 아닙니다.
제일 대표적으로 '환경오염을 줄이기 위해서', '가축의 공장화 방식을 반대' 하려고 하는 사람들도 있어요.
그러니 고기 맛에 가까운 비건고기는 서로가 윈윈하는 방법이죠.
까놓고 말해서 육고기랑 비건고기랑 구분 못 할 정도의 기술이 발전한다면,
굳이 여러 리스크가 있는 육고기를 택할 이유가 굳이 없는거죠. 마치 제로콜라처럼요.
제로콜라 마시는 사람들이 설탕이 불쌍해서 마시는게 아니니까요.

글쓴님이 말씀하신 일반인을 끌어들이자는게 바로 제로콜라가 현재 이루어 놓은 결과잖아요.
당뇨환자도 마실 수 있는 단 맛. 건강리스크? 없음.

비건 운동가들이 씹민폐처럼 보이는 이유는 정상적인 비건은 조용히 샐러드 먹고 떠나기 때문에 우리가 모르는 것 뿐임.
추천 13
     
       
고에몬 2022-08-11 (목) 23:20
@IIII

비교하자면 일부 기독교인이 생각나네요..
추천 0
          
            
최기용의로또… 2022-08-11 (목) 23:36
@고에몬

현실에서 보면 일반인들에게 고기 먹지 말라고 지랄하는 비건보다 조용히 고기 안 먹겠다는 비건에게 고기 먹이려고 지랄하는 일반인이 더 많던데요.
추천 2
               
                 
고에몬 2022-08-12 (금) 00:09
@최기용의로또교실

네..회원님 말씀하신부분 매우 공감합니다
추천 0
          
            
베베큐핏 2022-08-12 (금) 12:16
@고에몬

많은 사람들이 말하는 여러종류의 이슈에 등장하는 일부는 진짜 일부가 맞는데 그 일부가 이슈몰이가 되니 눈에 띄는거죠.(기독교 관련되서가 아닌 각종 여러 종류의 이슈들)
유게에 이런 댓글 남기면 사람 하나 자살 시키고 싶어서 안달난 악플러들이 달려들어서 안쓰는데 저는 오히려 일부를 전체처럼 매도하는 사람들도 그 일부에 해당하는 사회악하고 동일한 사람들이라고 생각합니다.
추천 1
     
       
애므생 2022-08-12 (금) 00:42
@IIII

제로 콜라랑 뭔 상관임...
추천 1
     
       
눈물젖은대머… 2022-08-12 (금) 07:22
@IIII

당뇨는 먹고싶은데 못먹는상태에서 제로콜라가 나온거라 다른얘기같네요
추천 0
     
       
마도리 2022-08-12 (금) 12:00
@IIII

채식이 환경오염을 줄인다는 잘못알고있는 생각 입니다.
유기물퇴비성분의 많은부분이 동물의 분변 사체 부산물
축산이 사라지면 더많은 화학비료를 사용하게되고 강물의 녹조 바다의 백화현상은 화학비료용탈과 밀접한 관계가 있어요
추천 0
뿡탄호야 2022-08-11 (목) 23:01
이건 마치 불매를 위해 대체재를 찾고 있는 사람에게 그냥 쓰면되지 왜 불매하냐라고 하는것과 같습니다.
추천 0
귀차늬즘 2022-08-11 (목) 23:04
비건인데 고기맛을 알어요???ㅋㅋㅋㅋ
추천 0
     
       
I시나브로l 2022-08-11 (목) 23:20
@귀차늬즘

태어날때부터 비건인 사람은 아주아주 극소수겠죠(부모강요)

고기 먹다가 비건된 사람이 대부분일꺼예요
추천 1
lich1114 2022-08-11 (목) 23:05
콩고기 맛나요
추천 0
쵸코와사비 2022-08-11 (목) 23:08
원래 그런 모순을 견디는게 그네들 일상입니다
추천 0
밥공장 2022-08-11 (목) 23:16
우리나라는 두부가 있기때문에 비건고기가 의미가 없다고 생각합니다.
추천 2
그리피티 2022-08-11 (목) 23:23
소고기를 생산하는데 소모되는 물, 생성되는 온실가스가 어마어마하다죠
소고기와 구분할 수 없을 정도의 맛과 식감을 가지고 현실적으로 대체 가능한 배양육이 생겨난다면 환영입니다
추천 2
냥큼한냥이 2022-08-11 (목) 23:28
짜파게티에 들어가는 고기조각이 실상은 고기가 아니라 콩고기입니다.
이것도 비건고기죠.
생각보다 가까이 있어요.
추천 0
바디 2022-08-11 (목) 23:28
저는 채식주의자들을 응원합니다. 물론 건강에는 안 좋겠지만.
추천 0
나메 2022-08-11 (목) 23:41
우리는 비건 이라고 뭉뚱그려 부르지만 각자 채식을 하는 이유가 다르니까요.
고기를 좋아하지만 먹기 위해 길러지는 가축의 삶이 너무 가혹한것 같아서 혹은 축산업이 환경에 엄청난 악영향을 주기 때문에 채식을 선택한 사람들이 있겠죠. 그사람들이 비건고기 먹고 싶어하는거 아무런 이상할게 없다고 봅니다.
추천 1
세이버a 2022-08-11 (목) 23:55
콩고기를 만들어 먹건, 다른걸로 합성고기를 만들어먹건 상관없음.

근데 일부 자기 신념을 다른사람한테 강요하거나, 지네 아이들한테 채식 강요하는(이거 아동학대임, 잘알고있듯이 스님들도 동자승한테는 고기먹임.) 몰상식하고 비정상적인 일부 비건들이 싫을뿐.
추천 0
하얀손수건 2022-08-11 (목) 23:56
탄소발자국 줄이는 게 생각처럼 쉬운 일이 아니라서
환경을 위한 비건 선택은 효과적이지 않습니다.
비건을 선택하는 것과 소 돼지 대신 닭을 먹는 것이 비슷한 수준이라...
추천 1
애므생 2022-08-12 (금) 01:12
비건들 문제가 채식하면 건강 챙기는 줄 알던 평범했던 시절엔  아무렇지 않게 살았는데 무슨 동물에 감정 호소하고 빽빽거리면서 잡식을 하는 사람들의 영역에서 '소수의 정의감, 도덕적 우월감'에 찌들어서 타의 삶에 방식에 손짓하고 비방하고 했기에 잘먹는 사람들도 비건을 안좋게 보게 되는거고 그러한 사람들이 더욱 뭉쳐서 조용히 먹는 사람이 많아도 더 큰소리고 죠랄을 하니 채식 주의자의 정신 상태의 깊이가 가늠이 안될 뿐더러 수많은 매체는 신기하게도 마트에서 우유를 버리는 동물 해방 운동가인지 채식주의자인지 알 수 없는 혼합되 사상의 인가들의 기괴한 행위들을 보면 수 많은 사람들이 고개를 저을 수 밖에 없죠. 마지막으로 세상이 살기 좋아졌기에 할 수 있는 몇 안되는 행위로 밖에 안보이기 때문입니다. 조용히 드시던 분들은 그냥 평소대로 즐기시면 됩니다. 건드린다 한들 야채를 집어 던지거나 먹지 못하게 소리를 지르면서 불편하게 하는 사람은 더더더더욱이 없으니까요.
추천 0
918spider 2022-08-12 (금) 01:20
동물적 호소, 트라우마로 인한 육류섭취거부는 비건고기도 먹지 않습니다.
말그대로 그냥 고기로 보여요.
추천 0
sungkun 2022-08-12 (금) 02:18
맛이없어요 콩고기 ㅡ.ㅡ
추천 0
어그로탐지기… 2022-08-12 (금) 03:41
업진살 ~
추천 0
규지니야 2022-08-12 (금) 03:44
신체적 알레르기 없는 이상
그냥 상술이거나 종교적 신앙으로 밖에 안보이네요
추천 0
옹느랑 2022-08-12 (금) 09:14
비건 고기가 나쁜건 아닙니다.

저희 어머니 같은 경우 고기 냄새 때문에 잘 못 드십니다. 고기가 안좋은거 아니냐? 라고 해도 굽거나 삶거나 남들 냄새 안난다고 해도 남들보다 예민하십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가족에겐 고기 요리를 해주시죠.

고기를 먹고싶지만 이런 특수한 상황으로 못 먹는 사람에겐 그나마 고기 느낌을 나면서 먹을 수 있는게 비건 요리거든요.

맛은... 어... 음... 그렇습니다.
추천 0
해송충이 2022-08-12 (금) 11:00
채식=육류를 배제하고 채식을 함. 음식이니 맛있어야하는건 기본. 사찰음식은 오신채까지 안써서 제한이 크지만 담백하고 건강한 음식으로 알려짐.

비건=반드시 콩으로 콩고기를 만들어 고기식감이 나게 만들어야 정통비건채식이다. 가격과 맛과 모양은 고려대상이 아님.
추천 0
     
       
해송충이 2022-08-12 (금) 11:04
@해송충이

두부와 버섯 숙주나물로 고기만두느낌나게 만든게 엄연히 존재하는데 콩으로만 만든 콩고기가 아니면 고기식감은 불가능하다면서 똥같은걸 먹고 불만과 억울함과 피해의식에 정상인을 공격함.
추천 0
     
       
해송충이 2022-08-12 (금) 11:05
@해송충이

비건은 정신병임.
추천 0
오늘도인생 2022-08-12 (금) 13:35
그냥 비건하시는 분들이 죄다 비건 먹어주면 고기 소비량 줄고.가격도 싸지고 싸지면 생산량도 감소 할거고 동물 배설물로 인한 탄소배출량도 줄어 들것 같고 좋은 점이 많다고 봅니다 ... 비건 할사람 그냥 죄다 비건 했으면.. 이상한 시위랑 강요만 안한다면..
추천 0
네버님 2022-08-12 (금) 14:52
비건고기는 민트초코 같다고 생각합니다. 내맘에는 안들어도 누군가 원하는 사람이 있다면 없는 것보단 낫겠죠.
추천 0
이미지
0 / 1000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사진] [필독] 자유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9-13 24
60050  [그림] 오늘의 연습 1007 이미지 네오키즈 03:27 0 3
60049  [자유] 부모님께 감사의 마음으로 옷을 주문했습니다... 이미지 볼빤간박춘기 02:55 2 56
60048  [자유] ‘공개’된 계획의 ‘미공개’ 디테일 활용해 땅투기 한 공무원, 유죄 확정 이미지 킨킨 02:48 2 40
60047  [자유] 나는 개인적으로 그냥 죽는게 이해가 안됨 (1) 백길 02:32 1 98
60046  [자유] 법률상담게시판보니까 익명 02:24 2 57
60045  [뉴스] 베트남 5성급 호텔 수영장서 한국인 감전사 (1) 이미지 블루복스 02:17 4 161
60044  [자유] 오늘 보라카이 선셋입니다 (3) 이미지 별명없음 02:07 4 113
60043  [자유] 오늘 동작구청 서울시에 민원 넣었습니다. (3) 백길 01:41 2 229
60042  [사진] 가을이 깊어 가는 가 봅니다. [직찍] 이미지 jhw6818 01:40 1 45
60041  [자유] 인텔에서 엔비디아gpu 5분의 1 가격의 그래픽카드 나온다 (4) 이토는황금어… 01:40 1 237
60040  [뉴스] 고양시 방치됐던 창릉천, 명품 수변공원으로 탈바꿈 첫발 이미지 친절한석이 01:40 1 74
60039  [뉴스] 순천 동천 뱃길 복원...정원박람회 핵심 관광 콘텐츠 이미지 친절한석이 01:25 2 41
60038  [뉴스] 토트넘 '지옥훈련' 피지컬 코치 급성 백혈병으로 사망..향년 62세 (1) 이미지 행인4 01:22 3 118
60037  [뉴스] 탱크에 백기 걸고 투항한 러군.."판단 잘했다" 누리꾼 칭찬 세례 이미지 행인4 01:06 4 238
60036  [자유] [오늘의 운세] 2022년 10월 7일 별자리 운세 (1) 이미지 까망앙마™ 01:04 4 66
60035  [자유] 김치가 정말 좋은 음식 맞나요? (8) 만들어진신 00:56 5 269
60034  [자유] 일본 최신형 키보드 (2) 용된뱀 00:53 3 385
60033  [운동] 운동한 뒤 ‘아프다’… 근육통일까 관절통일까? 이미지 마운드 00:52 5 132
60032  [자유] 당근에 올라왔던 카풀 빌런 (3) 익명 00:51 7 327
60031  [뉴스] 택시비 안 내고 도망간 승객한테 맞아...실명 위기 (2) 이미지 친절한석이 00:51 5 169
60030  [자유] 슬롯머신 (1) 이미지 용왕 00:47 3 65
60029  [투표] 먼저 불러주는 친구 vs 부르면 무조건 나오는 친구 (1) 이제차단해야… 00:46 3 127
60028  [뉴스] 의료용 스쿠터 교통사고 주의보 이미지 친절한석이 00:43 2 169
60027  [뉴스] 대학교 유령 신입생 동원 학생 수 부풀리기 (1) 이미지 친절한석이 00:34 2 163
60026  [식물] 이런 포도는 어떤 용도로 재배하는지요?.jpg (1) 이미지 최대8자 00:33 3 213
60025  [음식] 초간단 야식 레시피 이미지 시간은흐른다 00:32 5 212
60024  [자유] 한글날 연휴 전국에 비바람 예보 (참고) (1) 해류뭄해리 00:31 7 172
60023  [캠핑] 랜턴 질렀어요~ (1) 이미지 슈샤드밀크초… 00:30 6 119
60022  [자유] 고전 유머 익명 00:28 4 41
60021  [자유] [오늘의 날씨] 2022년 10월 7일 대체로 흐리고 동해안 비…강원 산지 첫눈 가능성 (1) 이미지 해류뭄해리 00:20 4 46
60020  [뉴스] 중국인들 입찰 경쟁에...평범한 도자기 108억에 낙찰 이미지 친절한석이 00:19 4 212
60019  [뉴스] 아바타 속편 '아바타 : 물의 길' 첫 공개‥13년 만에 속편으로 (2022.10.06… (2) popzet 00:14 4 216
60018  [뉴스] 유명 여배우들도 가위 들고 '싹둑'‥"이란에 자유를" (2022.10.06/뉴스데스… popzet 00:13 4 184
60017  [뉴스] 눈치 백단 택시기사에 전화금융사기범 덜미 (2022.10.06/뉴스데스크/MBC) popzet 00:12 4 35
60016  [뉴스] 필요할 때 못 뜨는 기상항공기, 허리케인 헌터가 본 폭풍의 핵 (2022.10.06/뉴스데스… popzet 00:11 4 45
60015  [뉴스] 다낭 수영장서 한국인 사망‥"다리 넣자마자 감전" (2022.10.06/뉴스데스크/MBC) popzet 00:10 7 138
60014  [자유] [날씨] 내일까지 영동 비·눈, 한글날 전국 또 비 /최아리 캐스터 popzet 00:07 5 68
60013  [자유] 증권사 연봉 궁금해요 (3) 익명 00:02 5 190
60012  [자유] 지금 영화 신의 한 수 보는 중........ㅎ [자필] (2) 하얀손™ 00:00 7 92
60011  [해외] 일본인친구와 캠핑하면서 마못을 맥였더니... #세계여행 #베트남 #오토바이여행 이미지 INTHEHEAT 10-06 8 160
60010  [자유] 노벨 문학상에 '프랑스 대표 작가' 아니 에르노 (1) 해류뭄해리 10-06 8 89
60009  [고민] 강박증 있으신분 있나여? 불안장애 (1) 익명 10-06 7 109
60008  [자유] 영화 갓파더 봤는데 재밌네요 (6) 이미지 백종투 10-06 10 302
60007  [자유] 이거 저탄고지 맞아?.. (5) 홀리홀리v 10-06 8 297
60006  [자유] 어제 민방위 연락 안온다고 글썼었는데요 (2) 헬로헬 10-06 10 271
60005  [자유] 스마트폰 파일 백업 (6) 우육탕 10-06 10 160
60004  [혼밥/혼술] 육개장 사이즈 업그레이드 (2) 이미지 아보르 10-06 12 442
60003  [질문] 이게 ss급으로 보이시나요? 제가 어떻게 해야 할까요? (16) 이미지 익명 10-06 17 1033
60002  [자유] 혹시 소몰이 창법 잘하시는분 계신가요?? 카일러스 10-06 7 113
60001  [자유] 저격수는 대대부터 있나요 ? (1) 이미지 섶다리 10-06 8 338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상담실
[대출] 전세퇴거자금 대출문의 [신차] 소형SUV,중형SUV 리스 문의입니다. (1) [컴퓨터] 견적문의합니다 (1) [인터넷] KT 재약정 했습니다. [중고차] 캐시카이 문의 드립니다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