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회원공간 회원공간

이토랜드 파트너 스폰서 입니다.
1일1번 랜덤포인트를 지급해드리며
희박한 확률로 황금오징어 30일기간제
계급아이콘 획득이 가능합니다.
오징어랜드 오징어랜드 문의  [문의]
   
[뉴스]

'손흥민 멀티골'…클린스만호 데뷔전서 콜롬비아와 2-2 무승부(종합)

rank 꽃다지 2023-03-25 (토) 06:08 조회 : 1616 추천 : 13  

최장 기간 주장 손흥민, '토트넘 선배' 클린스만 감독 첫 경기서 1·2호골
A매치 통산 36·37호골로 한국 남자 선수 중 역대 3위


손흥민 골
(울산=연합뉴스) 김도훈 기자 = 24일 오후 울산 문수축구경기장에서 열린 대한민국 대 콜롬비아 축구 대표팀의 평가전에서 손흥민이 득점 후 환호하고 있다. 2023.3.24 [email protected]


(울산=연합뉴스) 최송아 장보인 기자 = 월드컵 16강 진출을 이룬 뒤 새 사령탑과 함께 새로운 여정을 시작한 한국 축구 대표팀이 주장 손흥민(토트넘)의 '클린스만호 1호골'을 포함한 멀티 득점에도 남미 콜롬비아와 아쉽게 승부를 가리지 못했다.

위르겐 클린스만(독일) 감독이 이끄는 한국 대표팀은 24일 오후 울산 문수축구경기장에서 열린 콜롬비아와 친선경기에서 2-2로 비겼다.

전반 10분과 전반 47분 터진 손흥민의 연속골로 2-0으로 앞서다가 후반 2분 하메스 로드리게스에 이어 3분 뒤 호르헤 카라스칼에게 연달아 실점해 결국 무승부를 거뒀다.

'선취골' 손흥민 활짝
(울산=연합뉴스) 김도훈 기자 = 24일 오후 울산 문수축구경기장에서 열린 대한민국 대 콜롬비아 축구 대표팀의 평가전에서 손흥민이 득점 후 환호하고 있다. 2023.3.24 [email protected]


이날 경기는 지난해 12월 브라질과의 카타르 월드컵 16강전(1-4 패) 이후 한국 대표팀이 치른 첫 A매치였다.

아울러 카타르 월드컵을 끝으로 지휘봉을 내려놓은 파울루 벤투(포르투갈) 감독의 후임으로 한국 대표팀 사령탑에 오른 클린스만 감독의 데뷔 무대이기도 했다.

콜롬비아는 카타르 월드컵 본선에는 오르지 못했으나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 17위로 한국(25위)보다 높다.

이날 무승부에도 역대 국가대표팀 상대 전적에서는 4승 3무 1패로 우리나라의 우위는 이어졌다.

벤투호에 이어 클린스만호에서도 '캡틴'의 중책을 맡아 대표팀에서는 역대 최장기간인 4년 7개월째 주장으로 이름을 올린 손흥민은 '토트넘 선배' 클린스만 감독 부임 이후 첫 경기에서 팀 득점을 모두 책임지며 제 몫을 했다.

경기 보는 클린스만 감독
(울산=연합뉴스) 신현우 기자 = 24일 울산 문수축구경기장에서 열린 대한민국 대 콜롬비아 대표팀의 평가전에서 클린스만 감독이 작전 지시를 하고 있다. 2023.3.24 [email protected]


아울러 자신의 109번째 A매치에서 36, 37호골을 기록해 차범근 전 국가대표 감독(58골·FIFA 기준 55골), 황선홍 23세 이하(U-23) 대표팀 감독(50골)에 이어 역대 한국 남자 선수 A매치 개인 득점 순위에서 3위로 올라섰다.

콜롬비아를 상대로는 최근 3경기 연속골(5골)을 터트리며 강한 모습을 다시 한번 보여줬다.

클린스만 감독과 첫발을 뗀 대표팀은 28일 오후 8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우루과이와 친선경기를 이어간다.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1차전(0-0 무승부)에서 맞붙었던 우루과이와는 넉 달 만에 재격돌한다.

국가 부르는 콜롬비아 선수들
(울산=연합뉴스) 김도훈 기자 = 24일 오후 울산 문수축구경기장에서 열린 대한민국 대 콜롬비아 축구 대표팀의 평가전에서 콜롬비아 선수들이 국가를 부르고 있다. 2023.3.24 [email protected]


3만5천727명의 관중으로 가득 찬 가운데 열린 이날 경기는 콜롬비아 대표팀이 늦게 도착한 바람에 예정보다 21분 늦은 시간에 킥오프했다.

카타르 월드컵 멤버 위주로 1기 소집명단을 채운 클린스만 감독은 조규성(전북)을 공격 선봉에 세운 4-2-3-1 포메이션을 가동했다.

2선에는 손흥민이 조규성 아래에 서고 정우영(프라이부르크)과 이재성(마인츠)이 좌우에 배치됐다.

중원에서는 정우영(알사드)과 황인범(올림피아코스)이 호흡을 맞추며 공수 연결 고리 구실을 했다.

포백 수비진은 김진수(전북), 김영권(울산), 김민재(나폴리), 김태환(울산)으로 꾸렸고 골문은 김승규(알샤바브)가 지켰다.

콜롬비아에서는 올림피아코스(그리스)에서 황인범과 함께 뛰는 하메스 로드리게스와 포르투(포르투갈) 미드필더 마테우스 우리베, 아인트라흐트 프랑크푸르트(독일)의 공격수 라파엘 산토스 보레 등이 선발로 나섰다.

균형은 경기 시작 10분 만에 깨졌다.

김진수의 슛 '골망 흔들었지만'
(알라이얀=연합뉴스) 임헌정 기자 = 3일 오전(한국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3차전 대한민국과 포르투갈 경기.
전반 16분 손흥민의 크로스에 이은 조규성의 헤딩슛이 골키퍼 선방에 막힌 뒤 흐른 공을 골문 오른쪽에 있던 김진수가 왼발로 차넣은 슛이 골망을 흔들고 있다. 이 슛은 오프사이드로 득점은 무효가 됐다. 2022.12.3 [email protected]


콜롬비아 수비수의 패스 실수를 틈타 공을 잡은 손흥민이 페널티아크 오른쪽에서 왼발로 감아 차, 볼 처리를 위해 골키퍼가 비워놓았던 콜롬비아 골문을 열었다.

한국 대표팀은 이후 김진수의 부상이라는 악재를 만났다.

전반 19분 보레의 헤딩 슈팅 때 경합을 한 뒤 허리 통증을 호소한 김진수는 잠시 다시 뛰었으나 결국 들것에 실려 나갔고, 전반 24분 이기제(수원)가 투입됐다.

한국은 전반 27분 페널티지역 왼쪽에서 얻은 프리킥 때 손흥민이 오른발로 감아 찬 공이 골대를 살짝 벗어나 아쉬움을 삼켰다.

전반 30분에는 손흥민이 상대 미드필드 진영에서 개인기로 돌파한 후 내준 공을 프라이부르크 정우영이 페널티지역 안 왼쪽에서 오른발 슈팅으로 이어갔으나 수비 맞고 코너 아웃됐다.

전반 38분 전방 압박으로 상대 공을 빼앗고 나서 황인범의 침투패스를 이어받은 손흥민이 수비수 카를로스 쿠에스타의 발에 걸려 넘어졌다.

공중볼 다투는 김민재
(울산=연합뉴스) 김도훈 기자 = 24일 오후 울산 문수축구경기장에서 열린 대한민국 대 콜롬비아 축구 대표팀의 평가전에서 김민재가 헤딩 경합을 벌이고 있다. 2023.3.24
[email protected]


애초 페널티킥이 선언됐으나 이후 반칙이 페널티지역 밖에서 이뤄졌다는 판단에 따라 프리킥으로 바뀌었고, 이기제가 왼발로 감아 찬 공을 골키퍼가 몸을 던져 쳐냈다.

그러나 전반 추가시간 페널티아크 정면 프리킥 찬스에서 손흥민이 상대 수비벽 사이로 오른발로 차 추가골을 뽑고서 하프타임을 맞이했다.

후반 들어서자마자 5분 만에 한국의 리드가 사라졌다.

후반 2분 만에 디에고 발로예스가 페널티지역 안 오른쪽으로 파고들어 김민재의 수비를 뚫고 내준 공을 로드리게스가 골문 정면으로 쇄도하며 왼발로 마무리했다.

아수운 실점
(울산=연합뉴스) 신현우 기자 = 24일 울산 문수축구경기장에서 열린 대한민국 대 콜롬비아 대표팀의 평가전에서 두번째 실점 후 김민재와 선수들이 아쉬워하고 있다. 2023.3.24 [email protected]


3분 뒤에는 다니엘 무뇨스가 페널티지역 오른쪽으로 빠르게 공을 몰고 간 뒤 역시 중앙으로 낮게 크로스를 배달하자 카라스칼이 골 지역 정면에서 오른발로 차분하게 차 넣었다.

순식간에 승부는 원점으로 돌아갔고, 클린스만 감독은 활동량이 많았던 조규성과 프라이부르크 정우영을 후반 15분 빼고 오현규(셀틱)와 이강인(마요르카)을 그 자리에 그대로 넣어 전열을 재정비했다.

후반 24분에는 이재성, 알사드 정우영을 나상호(서울), 손준호(산둥 타이산)로 바꿨다.

콜롬비아도 1분 뒤 로드리게스와 보레를 불러들이고 혼 두란과 혼 아리아스를 내보내는 등 선수 교체로 변화를 꾀했다. 후반 38분에는 베테랑 공격수 라다멜 팔카오까지 투입해 승부를 보려했다.

하지만 양 팀의 골문은 더는 열리지 않았다.

한국은 후반 43분 오현규가 페널티지역 안 왼쪽에서 왼발로 슈팅한 공이 골키퍼는 지나쳤으나 수비수에게 걸리는 바람에 아쉬움을 삼켰다.

[email protected]

기사제공  연합뉴스

현장에서 작성된 기사입니다.


마틴 루터 킹 - 악에 대하여 항의를 하지 않고 이를 받아들이는 사람은, 실제로 악에 협조하고 있는 것이다
- 독일에서 히틀러가 저지른 일들도 모두 합법적이었다는 것을 잊지 마라
골드 스미스 - 침묵은 동의를 뜻한다
에드먼드 버크 - 악의 승리를 위해 필요한 것은 오직 선량한 사람들이 아무것도 하지 않는 것 뿐이다
단테 - 도덕적인 위기를 맞았을 때, 침묵(중립)을 지킨 자들을 위해 지옥의 가장 뜨거운 불구덩이가 마련되어 있다
- 기권은 중립이 아니다. 악에 대한 암묵적 동의이다.
김대중 - 행동하지 않는 양심은 악의 편이다!
단재 신채호 - 역사를 잊은 민족에게 미래는 없다.
플라톤 - 정치를 외면한 가장 큰 대가는 가장 저질스러운 인간들에게 지배당한다는 것이다
image
댓글 1댓글쓰기
rank득점왕 2023-03-28 (화) 16:56
자랑스럽습니다.
추천 0
이미지
0 / 1000
   

축구
 
icon 인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필독] 축구 게시판 이용안내  (1) rankeToLAND 05-31 27 2695
[휴대폰상담] 갤럭시 s23 512 익명
10824 [해외축구]  데이비드 베컴 프리킥.gif  이미지 rank실장님 12:02 5 255
10823 [해외축구]  외질이 즐겨 사용했던 변태 같은 스킬.gif  이미지 rank실장님 11:56 5 308
10822 [해외축구]  [피오렌티나vs웨스트햄] 보웬 경기종료 직전 골  (2) 이미지 rank오늘의날씨 09:00 4 170
10821 [해외축구]  [피오렌티나vs웨스트햄] 웨스트햄 58년만에 유럽 대항전 우승  이미지 rank오늘의날씨 08:59 5 130
10820 [해외축구]  [06/08] 루나의 이적루머…  (2) rank봄의요정루나 07:44 5 155
10819 [국내축구]  K리그 17R 6월7일(수) 4경기 하이라이트.youtube  rank고생끝에밤이… 03:39 5 59
10818 [해외축구]  Here We Go! 주드 벨링엄 레알 마드리드 이적 임박  이미지 rank에취냥 00:10 6 126
10817 [해외축구]  에브라 이후 두 번째 피해자 발생.youtube  rank고생끝에밤이… 06-07 9 298
10816 [국내축구]  K리그 17R 결과 및 순위  (2) 이미지 rank고생끝에밤이… 06-07 8 107
10815 [뉴스]  토트넘 새 사령탑 선임.youtube  (5) rank고생끝에밤이… 06-07 9 690
10814 [해외축구]  이강인 귀국 현장.youtube  rank고생끝에밤이… 06-07 8 187
10813 [해외축구]  Here We Go! 은골로 캉테 알 이티하드 이적 임박  (6) 이미지 rank에취냥 06-07 10 562
10812 [해외축구]  2022/2023 레알 마드리드 올해의 선수  이미지 rank에취냥 06-07 9 214
10811 [해외축구]  바르셀로나 메시를 다시 볼수 있을지도 모르겠네요.  (1) 이미지 rank이스트라다 06-07 8 269
10810 [자유]  김민재 이적으로 연대 기여금 받는 초, 중, 고등학교, 대학교, 전북.jpg  (18) 이미지 rank실장님 06-07 54 5383
10809 [해외축구]  올시즌을 끝으로 은퇴한 호아킨의 마지막 경기 모습.gif  (14) 이미지 rank실장님 06-07 45 4630
10808 [해외축구]  한준희가 뽑은 21세기 수비수 티어.jpg  (38) 이미지 rank실장님 06-07 52 6418
10807 [해외축구]  개쩌는 위닝이풋볼 4K울트라옵 챔스결승!! 레전더리 난이도 맨시티vs인터  rankq1dsafd 06-07 9 205
10806 [해외축구]  초대박 피파23 4K울트라옵 챔스결승!! 레전더리 난이도 맨시티vs인터  rankq1dsafd 06-07 8 158
10805 [해외축구]  [오피셜] 알 이티하드, 카림 벤제마 영입  (4) 이미지 rank에취냥 06-07 10 1293
10804 [뉴스]  U-20 월드컵 2회 연속 4강 오른 김은중호…포상은  (5) 이미지 rank꽃다지 06-07 10 1501
10803 [뉴스]  '6골 6도움' 폭발 이강인, 라리가 실버일레븐 선정...벤제마+쿠보+더 용과 나란히(마르카)  이미지 rank꽃다지 06-07 10 1556
10802 [뉴스]  손케 듀오는 그대로? 메디슨 합류+GK 교체...'토트넘 새 감독' 포스테코글루 예상 베스트11  이미지 rank꽃다지 06-07 8 1170
10801 [해외축구]  [06/07] 루나의 이적루머…  (2) rank봄의요정루나 06-07 8 186
10800 [국내축구]  K리그 17R 6.6(화) 2경기 하이라이트  rank고생끝에밤이… 06-07 11 58
10799 [국내축구]  선수 은퇴 굿바이 박주호.youtube  (2) rank고생끝에밤이… 06-06 11 208
10798 [국내축구]  박주호 16년 프로생활 마침표, 오늘을 끝으로 은퇴  (4) 이미지 rank에취냥 06-06 14 1300
10797 [국내축구]  전문가로서 보는 한국축구의 미래 및 세계축구 추세  (28) rankSonneto 06-06 45 4542
10796 [해외축구]  역대 최악의 슈팅  (39) 이미지 rank휴지끈티팬티 06-06 68 12276
10795 [기타]  U20 월드컵 4강 진출팀이 모두 각조 2위네요.  (3) rank호로시나이 06-06 13 1230
10794 [해외축구]  [오피셜] 토트넘 핫스퍼, 엔지 포스테코글루 선임  (10) 이미지 rank에취냥 06-06 12 1354
10793 [국내축구]  K리그 16R 6.4(일) 2경기 하이라이트.youtube  rank고생끝에밤이… 06-06 8 59
10792 [자유]  대한민국 역대 U-20 월드컵 명장면 희로애락의 순간들.youtube  rank고생끝에밤이… 06-06 8 202
10791 [뉴스]  이탈리아리그 '씹어먹고' 귀환..김민재 다음 행선지는 맨유?.youtube  rank소망님 06-06 8 134
10790 [해외축구]  금의환향 김민재, 메달 트로피 풀 장착한 귀국 현장.youtube  rank고생끝에밤이… 06-06 9 197
10789 [뉴스]  [U20월드컵] 헤더로 승부 가른 김은중호…이탈리아 격파할 '제2의 안정환'은?  이미지 rank꽃다지 06-06 7 104
10788 [뉴스]  지금 아니면 김민재 못 살텐데…맨유 출신 또 반대 "바란-리산드로 조합 단단"  (1) 이미지 rank꽃다지 06-06 8 294
10787 [자유]  김민재 우승메달과 최우수 수비수 트로피 들고 귀국  이미지 rank에취냥 06-06 11 249
10786 [해외축구]  맨시티 23/24 여름 이적시장 예상.  rank벨라루스 06-06 11 284
10785 [자유]  이적료 839억+주급 2억4300만원+4년 계약, 김민재 이번주 메디컬 체크받고 맨유행 사인  (40) 이미지 rankcomaster 06-06 75 9272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상담실
[중고차] 더뉴모하비 2018년~2019년 매물이 궁금합니다. new icon [컴퓨터] 본체값 120 짜리 150짜리 그래픽프로그램용 (1) new icon [인터넷] LGU+ 슬림기가(500MB)개통후기입니다. new icon [휴대폰] 갤럭시 s23+ new icon [신차] 카이엔 24년 페리 플레티넘에디션 쿠페 리스 상담 드립니다. (1) new icon


공유하기

  • 공유하기 페이스북
  • 공유하기 트위터
  • 공유하기 스크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