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한국전 앞둔 중국 감독 "어려운 경기지만 자신있다…서프라이즈 기대하라"(종합)

rank 해류뭄해리 2024-06-10 (월) 23:01 조회 : 512 추천 : 11    
11일 오후 8시 서울W서 월드컵 예선 최종전 킥오프
중국 미디어 40여명·중국 팬 3300명 찾는다
브란코 이반코비치 중국 감독ⓒ AFP=뉴스1

(서울=뉴스1) 안영준 기자 = 브란코 이반코비치(크로아티아) 중국 감독이 한국전을 앞두고 "어려운 경기지만 자신 있다"면서 "서프라이즈(놀랄 일)를 기대하라"며 자신감을 내비쳤다.

한국과 중국은 11일 오후 8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2026 국제축구연맹(FIFA)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 2차 예선 C조 조별리그 최종전을 치른다.

4승1무(승점 13)로 3차 예선 진출을 조기 확정한 조 선두 한국과 달리, 2승2무1패(승점 8)의 조 2위 중국은 절박하다.

중국은 최종전에서 한국에 패하고 태국(승점 5)이 싱가포르(승점 1)를 꺾으면 득실 차에 따라 3차 예선 진출에 실패할 수 있다. 참가 팀이 48개로 확대 개편되며 월드컵 진출을 향한 청운을 꿨을 중국엔 상상하고 싶지 않은 시나리오다.

이반코비치 감독은 "한국은 월드컵에 자주 출전하는 강팀이고, 아시아뿐 아니라 세계에서도 강팀으로 분류된다는 것을 인지하고 있다"며 한국을 높게 평가하면서도 "하지만 우리는 자신이 있다"며 물러서지 않고 맞섰다.

그는 "최다 득점자인 우레이를 포함해 주축 선수들이 부상으로 빠져 있어 쉬운 상황은 아니다. 하지만 우리가 할 수 있는 최선을 다하고 그라운드에 모든 것을 쏟아내겠다"고 각오를 전했다.

훈련하는 중국 축구대표팀 ⓒ News1 안영준 기자

이반코비치 감독은 중국 지휘봉을 잡은 뒤 3월 싱가포르와의 2연전에서 2-2 무승부와 4-1 승리를 기록했고 지난 6일 태국과 1-1로 비기며 1승2무를 기록 중이다.

따라서 중국 지휘봉을 잡은 후 한국과 같은 강팀과의 대결은 이번이 처음이다. 그는 중국 매체로부터 "이전에 상대했던 태국·싱가포르에 비해 한국은 강팀인데, 준비 과정에서 어떤 차이를 뒀는가?"라는 질문을 받은 뒤 "전술적인 부분이라 현재 단계에서 공개하기 어렵다. 선수들과 함께 잘 준비해서 내일 경기장에서 보여주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반코비치 감독은 오만 대표팀을 이끌던 2021년 9월 일본과의 월드컵 예선 원정 경기에서 1-0으로 이기는 이변을 만들었던 바 있다.

그는 중국 매체로부터 당시 얻었던 교훈이 무엇이었냐는 질문을 받고 "원팀으로 싸워서 기쁜 결과를 얻을 수 있었다. 내일 한국을 상대로도 같은 콘셉트로 경기하겠다"면서 "서프라이즈를 기대해도 좋다"며 미소 지었다.

함께 기자회견에 자리한 브라질 출신의 귀화 선수 페이 난두오(산둥)는 "다른 건 생각하지 않고 내일 경기에만 집중하고 있다. 좋은 경기를 치를 수 있도록 잘 준비해서 원하는 결과를 갖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기자회견장을 찾은 중국 취재진ⓒ News1 안영준 기자

한편 중요한 경기를 앞둔 만큼 중국 매체와 팬들의 관심은 뜨겁다.

대한축구협회(KFA) 관계자는 "중국 21개 매체에서 40여명이 KFA에 취재 신청을 했다"고 설명했다. 이날 사전기자회견에서도 많은 중국 기자들이 현장을 찾아 이반코비치 감독에게 질문했다.

중국 선수들의 훈련을 지켜보던 한 중국 기자는 "선수단 내부에는 지면 끝이라는 부담감이 있다"면서도 "선수들과 팬 모두 아직 포기하지는 않았다. 모든 게 끝난 뒤라면 모르겠지만 지금은 아직 기회가 있는 상황"이라고 말했다.

경기 당일에는 많은 중국 원정 팬들도 경기장을 찾을 예정이다. 중국축구협회는 KFA로부터 원정석 3300석을 일괄 구매했다.

심지어 일반 팬에게 훈련이 공개되지 않는 이날도 경기장 앞에는 선수단 버스를 지켜보기 위해 일부 중국 팬들이 찾아왔다.

이날 중국 선수단은 비장한 분위기 속에서 가벼운 코어 프로그램과 론도 등으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마지막 적응 훈련을 했다.

태국을 상대로 경기하는 중국 선수들 ⓒ AFP=뉴스1
안영준 기자 ([email protected]) https://m.sports.naver.com/kfootball/article/421/0007592425


댓글 2
댓글쓰기
rank피터파커 2024-06-11 (화) 09:04
오늘 밤이네
퇴근할때 치맥 필수네 ㅋ
추천 0
rank주우우 2024-06-11 (화) 12:56
서프라이즈로 밑창에 쇠침을 박으려나
추천 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필독] 축구 게시판 이용안내  (1) rankeToLAND 05-31 27 4687
[렌탈상담실]  냉온정수기(지하수용) 문의드립니다 익명
20381 [국내축구]  국내 1~7부리그 안내 [정보글]  이미지 rank욱낙이연0313 13:04 2 583
20380 [자유]  이강인의 10살때 기술수준, 체력테스트 결과.gif  (1) 이미지 rank실장님 12:22 5 1046
20379 [자유]  유로 출전한 39세 날강두 근황.gif  (6) 이미지 rank실장님 11:42 8 2181
20378 [해외축구]  포르투갈 종료직전 기적같은 극장 역전골! .gif  (22) 이미지 rank디젤파워 07:10 30 5589
20377 [해외축구]  포르투갈 vs 체코 선발 명단.  이미지 rank장쓰 03:05 6 140
20376 [자유]  부산 아이파크, 잔여 경기 홈 경기장 부산 아시아드 → 구덕운동장으로 변경  이미지 rank해류뭄해리 01:29 6 130
20375 [해외축구]  [06/19] 루나의 이적루머...  (3) rank봄의요정루나 00:31 6 124
20374 [자유]  다시보는 2022월드컵 루카쿠 활약상 .gif  (11) 이미지 rank괴뢰 06-18 26 4578
20373 [해외축구]  비니시우스 아르헨전 사포.gif  (29) 이미지 rank실장님 06-18 39 12640
20372 [국내축구]  내일 하는 하나은행 FA컵 16강 대진 안내 [정보글]  이미지 rank욱낙이연0313 06-18 7 178
20371 [해외축구]  오늘자 킬리안 음바페 코뼈 부상 장면.gif  (10) 이미지 rank실장님 06-18 34 8999
20370 [해외축구]  오늘자 루카쿠 미친 활약  (19) 이미지 rank로텔 06-18 27 6100
20369 [해외축구]  '으악' 음바페 출혈+코뼈 골절→구급차 탔다, 결국 수술대... 프랑스, 오스트리아에 1-0 신승  (1) 이미지 rank해류뭄해리 06-18 10 418
20368 [해외축구]  벨기에를 꺽으면서 이번대회 첫 이변의 주인공으로 자리잡는 슬로바키아.gif  (10) 이미지 rank커트앵글 06-18 32 5068
20367 [해외축구]  오스트리아 어이없는 자책골 (vs 프랑스).gif  (4) 이미지 rank커트앵글 06-18 18 2490
20366 [해외축구]  요번 유로팀 보면서.... [자필]  (8) rank쪼말 06-18 9 524
20365 [해외축구]  뮌헨 예상 베스트 11  (5) 이미지 rank장쓰 06-18 10 414
20364 [해외축구]  [06/18] 루나의 이적루머...  (4) rank봄의요정루나 06-18 8 155
20363 [해외축구]  유로 2024 벨기에 VS 슬로바키아 선발 라인업  (1) 이미지 rank에취냥 06-18 8 97
20362 [해외축구]  루닌 컨디션 안좋은건가요  ranklipk 06-17 8 132
20361 [해외축구]  유로 2024 루마니아 VS 우크라이나 선발 라인업  (3) 이미지 rank에취냥 06-17 10 144
20360 [해외축구]  [오피셜] 세비야, 세르히오 라모스 계약 만료  이미지 rank에취냥 06-17 8 173
20359 [국내축구]  K리그 1부,2부 득점 개인 순위 [정보글]  이미지 rank욱낙이연0313 06-17 8 140
20358 [자유]  K리그 또 ‘물병 투척’ 논란…전북 팬, 경기 종료 후 심판진 향해 투척  이미지 rank해류뭄해리 06-17 9 251
20357 [자유]  사실상 아프리카 연합팀이라는 유로 2024 프랑스 대표팀  (13) 이미지 rank디젤파워 06-17 25 7306
20356 [해외축구]  최근 5년간 돈을 많이 쓴 축구 클럽 순위.jpg  (19) 이미지 rank실장님 06-17 30 5443
20355 [해외축구]  경이로운 메시의 궤적.mp4  (18) 이미지 rank실장님 06-17 41 7767
20354 [해외축구]  음바페의 리듬감 넘치는 터치라인 돌파.gif  (11) 이미지 rank실장님 06-17 41 6640
20353 [해외축구]  ‘불굴의 사나이’ 1100일 만에 포효하다···에릭센, 유로 2024서 감격의 골  (2) 이미지 rank해류뭄해리 06-17 15 298
20352 [국내축구]  A매치 휴식기 끝내고 재개한 K리그 1,2부 현재 순위 [정보글]  (6) 이미지 rank욱낙이연0313 06-17 16 934
20351 [자유]  메시가 거절한 사우디 오퍼 금액.jpg  (86) 이미지 rank쉐도우맨 06-17 129 21606
20350 [자유]  희귀한 축구공 전달식  (32) 이미지 ranksandman 06-17 58 13564
20349 [해외축구]  [유로2024 C조 1차전] 세르비아 vs 잉글랜드 경기 결과.jpg  (5) 이미지 rank커트앵글 06-17 15 1044
20348 [자유]  축구 잡담) 안정환이 동남아경기 안뛴이유.youtube  (1) rankGollira 06-17 10 560
20347 [해외축구]  [06/17] 루나의 이적루머...  (6) rank봄의요정루나 06-17 11 177
20346 [해외축구]  유로 2024 슬로베니아 VS 덴마크 선발 라인업  이미지 rank에취냥 06-17 10 98
20345 [국내축구]  '플라나 결승골' K리그2 김포, 안산에 1-0 승리  이미지 rank해류뭄해리 06-16 9 75
20344 [해외축구]  호나우지뉴, '17살 어린 후배에 대굴욕' 망신 '브라질 경기 안 봐?' -> "비니시우스한테 표 구해 달라 했던데?"  (3) 이미지 rank해류뭄해리 06-16 9 535
20343 [국내축구]  FC서울의 1류 일류첸코 멀티골! 울산 원정서 귀중한 승점 1점  rank소망님 06-16 9 86
20342 [해외축구]  폴란드 선취골 (vs네덜란드)  ranklipk 06-16 10 205
20341 [국내축구]  문선민 멀티골에도…날아간 '첫 승'  rank소망님 06-16 10 232
20340 [뉴스]  카타르월드컵 곤룡포좌 손흥민에게 큰절하는 이유가?  rank소망님 06-16 10 331
20339 [국내축구]  [스포츠 영상] 주민규, 울산 복귀 1분 만에 중거리포  rank소망님 06-16 9 179
20338 [해외축구]  유로 2024 폴란드 VS 네덜란드 선발 라인업  (1) 이미지 rank에취냥 06-16 11 147
20337 [해외축구]  18년 전 오늘, 월드컵 데뷔전을 치룬 18세 리오넬 메시  (1) 이미지 rank휴지끈티팬티 06-16 10 291
20336 [자유]  "GOAT" 메시의 월드컵 최고의 골 5개.gif  (9) 이미지 rank필승론 06-16 40 5805
20335 [자유]  일본선수 강냉이 털어먹는 이동준 낭만엘보.gif  (43) 이미지 ranksandman 06-16 47 16666
20334 [국내축구]  섹도시훈 볼터치  이미지 rank로텔 06-16 10 481
20333 [자유]  유로2024 베스트11 라스트 댄스  (2) 이미지 rank웨이백 06-16 18 1199
20332 [해외축구]  이탈리아 vs 알바니아 경기 결과.gif  (1) 이미지 rank불오징어 06-16 15 1992
 1  2  3  4  5  6  7  8  9  10  다음

공유하기

이토랜드 로고

계정 찾기 회원가입
소셜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