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승부예측 오픈기념 유로 2024 예측 이벤트 -
유머 일일 인기게시물 30
[사회] 한일회담 앞두고‥"독도 일본 땅" 기시다 발언 발간물서 삭제 (2024.05.30/뉴스데스크/MBC)
rankpopzet    2024-05-31 (금) 00:13   조회 : 424   추천 : 19  신고 추천

한일회담 앞두고‥"독도 일본 땅" 기시다 발언 발간물서 삭제 (2024.05.30/뉴스데스크/MBC)


앵커

정부가 발간하는 한일 관계 현황 자료에서 일본의 과거사 왜곡에 대한 내용이 대폭 삭제되고 축소된 사실이 드러났습니다.

이렇게 개정된 2023년 판은 지난해 한일 정상회담을 하루 앞두고 발간됐는데요.

"독도는 일본 땅"이라고 했던 일본 기시다 총리의 외무상 시절 발언 기록도 석연찮은 이유로 빠졌습니다.

조의명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외교부가 비정기적으로 출간하는 '일본개황'.

일본의 정치, 경제 현황과 한일 외교관계 등의 정보를 담은 정부 공식 발간물입니다.

윤석열 대통령의 일본 방문 전날인 지난해 3월 15일, 외교부는 이 자료를 새로 개정해 배포했습니다.

그런데 개정 전 개황에는 1950년대부터 일본 정치인들의 각종 과거사 왜곡 발언을 상세히 정리한 항목이 있었는데, 개정판엔 이 항목 전체가 삭제됐습니다.

삭제된 내용 중 눈에 띄는 건 당시 윤 대통령과 만남을 얖두고 있던 기시다 총리 관련 부분.

개정 전인 2018년 일본개황에 따르면 기시다 총리는 외무대신 시절이던 2014년부터 2017년까지 "독도는 일본의 고유 영토" ,"한국은 독도를 불법 점거 중" 등의 발언을 공식석상에서, 모두 19차례나 해 왔던 것으로 나타났는데 이런 내용은 한일회담 하루 전 개정된 자료에선 전부 삭제된 채 배포됐습니다.

또 지난 판본들엔 한일 간 주요 현안으로 일본의 교과서 왜곡 문제를 소개했지만, 이 부분도 이번엔 빠졌습니다.

[김영환/민족문제연구소 대외협력실장]
"기본적으로 기시다건 아베건, 역사 문제에 대해선 더 이상 문제 삼지 않겠다라고 하는 (우리 정부의) 기본적인 입장을 그대로 반영한 것이라고.."

외교부 관계자는 "한일정상회담 전 약식으로 발간한 자료"이라며 "현안 위주로 구성하다보니 일부 자료를 미수록했다"고 해명했습니다.

독도와 일본 역사교과서 문제가 현안이 아니라던 외교부 판단과는 달리, 한일회담 직후 '독도는 일본 영토'라는 내용을 담은 일본 교과서가 줄줄이 일본 정부 검정을 통과하는 등 논란은 계속되고 있습니다.

외교부는 "교과서 문제 등 일본 역사왜곡과 관련해선 일관적으로 단호히 대응하고 있다"며, 문제의 발간물은 올해 다시 개정을 준비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MBC뉴스 조의명입니다.




댓글 1
댓글쓰기
rankLianna 2024-05-31 (금) 00:50
추천 0

  • 제외
  •  1  2  3  4  5  6  7  8  9  10  다음

    공유하기

    이토랜드 로고

    계정 찾기 회원가입
    소셜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