좌측 배너
  • 정보
  • 사회
  • 자동차
  • 영화
  • 회원
  • 시사
  • 게임
  • 컴퓨터
  • 연예
  • 유머
  • 동물
   
[일반] 

코로나 신속진단키트

[회원게시판]
글쓴이 : 강생이똥꼬 날짜 : 2021-04-15 (목) 10:55 조회 : 1407 추천 : 14    

시사인에 이런 내용이 있네요.


국내 생산 신속진단키트가 있다.(SD바이오센서 제품)

30분 이내에 결과 나옴.

회사 제출 자료에 민감도, 특이도가 무려 90%,96%라고 함. PCR 방식보다 약간 떨어지는 정도.

그래서 정부에서도 기대를 했었음.


이 결과가 꼭 틀린 것은 아님.

그런데  이 키트의 임상 평가 대상이  

'증상이 발현된 환자, 즉 제한된 환경에서 코로나 항원이 대량으로 배출되는 경우'


무증상자에 대한 평가는 하지 않았음.


우리 나라는 감염 초기에 검사를 받는 경우가 많음(즉, 바이러스 배출량이 적음)

그 것을 감안해서 평가를 하면 민감도가 41% 로 확 떨어짐. 

(제조사에 따르면 브라질, 독일 등의 평가에서는 민감도 89%까지 나온다고 함)


간단하게 정리하면,


대량 배출 환자 - 민감도 높음. 90%

소량 배출 환자(국내에 많은) - 민감도 41%


즉,

신속진단키트는 국내에선 제한된 경우 아니면 잇점이 없음

강생이똥꼬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골게터® 2021-04-15 (목) 11:25
어제 방송에 나왔던 이대 목동병원에서 코로나 실무 치료를 하는 천은미교수 얘기로는 이 테스트 대상자가 코로나 발현후 꽤지난 시점에서 테스크한 내용이라 부정확하다고 합니다.
그런데 그내용을 가지고 온 방송에다 뿌려댔다고 말하데요.

천은미]
그건 정확히 하시면 되고요. 어제도 제가 아마 말씀을 드렸어요. 똑같은 말씀을 드렸는데. 연구에 의하면 딱 1회로 증상이 있는 경우는 72%가 나왔고요. 그리고 이게 한 연구가 아니고 64개 연구를 종합한 겁니다. 그리고 무증상자도 58%를 잡아내요. 그리고 이 코로나19의 신속항원키트는 단백질을 체크하는 거기 때문에 PCR과 달리 증상이 있기 전후로 일주일에 검사를 하면 양성률이 94%가 나오고 2주가 들어가면 41%가 나옵니다. 일부에서는 우리나라에서 검사를 했더니 17.5%라는 걸 계속 인용하시는데 그 인용하신 대상자는 입원환자입니다. 서울대학의 입원하신 분을 대상으로 했기 때문에 당연히 제가 일주일 내 병동에서 항체치료제 못 맞는다고 말씀을 드렸어요. 이미 증상이 생겨서 검사를 하고 하면 3차 병원에 전원될 때는 2~3주째가 되는 분이 대부분이기 때문에 그 검사 연구에서도 보시면 CT밸류라고 그래요.

그러니까 증폭하는 게 25% 이하일 때가 41%, 제가 아까 2주째 들어가면 떨어진다고 말씀드렸죠. 그리고 30이 되면 27%가 나온다는 겁니다. 그 대상자는 신속항원과 PCR 검사를 비교할 수 없는 대상자인 거예요. 그러면 만일에 17.5%라고 하면 유럽의 WHO의 기준이 최소한 80%가 넘어야 하는데 어떻게 기준을 다 통과하고 미국에서 유럽에서 사용하겠습니까? 그건 말이 안 되는 얘기예요. 그러니까 대상자가 잘못된 거죠.

[앵커]
그러니까 결국 말씀하시는 게 초기에 환자를 잡아내는 데는 아주 효과적이다 그런 얘기네요?

[천은미]
반복검사가 기준입니다. 처음에 안 나오더라도 24, 36시간, 반드시 두 번은 반복해야 되고.
골게터® 2021-04-15 (목) 11:31
정쟁의 대상이 아니라 진심으로 코로나의 치료와 진단에 대해서 알고싶은 사람은 이 방송에서 천은미 교수의 얘기를 경청하시길바랍니다.

https://m.ytn.co.kr/news_view.php?key=202104141004476106&s_mcd=0103

이 나라가 얼마나 썩어빠진 나라인지 다 듣고나면 이해가 갈겁니다.

생명을 가지고 정쟁의 수단으로 삼고,
알량한 명예욕에 엉터리 논리를 우겨대는 쓰레기 의사놈들과 약심위 놈들때문에 세월호 못지않게 수많은 애꿎은 사람들이 죽고있다는 것을 심각히 알아야 할것입니다.

이미 자가진단 키트는 미국FDA승인을 받은 증명된 제품이고 판매되고 사용되는 제품이죠.

사람이 죽어나가고 멀쩡한 사람들이 후유장애를 남고 산다는데 자기 고집만 내세운다???
쓰레기들이죠.
     
       
뽀에요 2021-04-15 (목) 21:59
관련 전공자입니다.

저 발언에 낚이지 않으셨으면 좋겠어요.

제일 간단하게 말씀드리면

그 키트가 정확하다면

우리나라 수많은 바이러스 전공자들이

한마디씩 다 했겠죠?
          
            
골게터® 2021-04-16 (금) 08:21
이나라에 진짜 전문가가 얼마나 된다고 보십니까?
골게터® 2021-04-15 (목) 11:35
세계최고의 항체치료제 생산국에서 돈을 내고도 치료제를 쓸수없게 만든,
식약처와 질본의 안일한 대처는
훗날 유럽이나 미국에서 이 치료제가 수많은 사람을 구했다는 것이 알려진다면,
그간 치료제를 즉시 공급받지못해서
죽어나간 사망자나 후유장애자들에게 집단 소송과 고발을 당할 것입니다.
     
       
제시카의겨울 2021-04-16 (금) 00:04
그래서 미국 영국 치료제 생산 위탁 받은걸 모두 압류해서 접종 하자는 이야기지?
그 후폭풍은 니 집안 재산을 걸고 하는거지? 아니 니 말에 동조하는 모든 자의 재산을 보험걸고 니 말대로 하자.
나는 미군 주둔비용도 자유당 지지세력에게 부담 시켜야 한다고 봄. 1년에 5천억 정도는 지지세력의 모금으로 모아서 기부해야함. 그들은 미국이 돌라는 대로 주는게 애국이라고 하니 자발적으로 모금 하지 않겠음.
          
            
골게터® 2021-04-16 (금) 08:27
뭘 위탁을 받아?
이런 무지한 인간을 봤나?
국내 바이오 기업 셀트리온이 자체 개발한 항체 치료제를 말하는 것인데,
지금도 현장에서 중등등환자와 기저질환자,고령자들을 살려내고있자나.
엊그제 문통이 국산 항체 치료제가 효과가 탁월하다고 공식적으로 말한게 이거란 말이다!
K방역 홍보하면서 말이지.
근대 뉴스에서 한마디도 안하고 있단다.

너같이 사정을 모르는 무지렁이들이 계속 나오는 이유가 내가 말한 저 이유란다.
누군가 진실을 왜곡시키고 계속 방해한다고.

그래서 방송중에 저 천은미교수가 치료과정에서 너무 탁월하니 벌싸 수차례나 항체 치료제 경증에 사용하게
 해달라구 하소연하고,
그것이 안되면 자비로라도 쓰게 해달라고 원통함에 저리 말하는 거잖아.

방공 끝까지 보기싫으면 활자 몇글자만 봐도 다아는 내용을 왜 안보고 이런 무식한 헛소리 하느냐?
     
       
제시카의겨울 2021-04-16 (금) 00:07
자 너와 동조자들이 셀트리온 쳐들어가서 압류해버려. 구국의 결단으로 칭송 받을거야
얼른 동조자를 모아 한 2천명 모아서 쳐들어가면 압류할수 있어.
          
            
골게터® 2021-04-16 (금) 08:29
뭔 개솔이야?
대가리가 돌은 놈 붙잡고 내가 댓글까지 달아줬네.
     
       
지혜빵 2021-04-16 (금) 07:42
자살 골게터?
          
            
골게터® 2021-04-16 (금) 08:30
걍 집에가서 쳐자라.
객관성과 비판성을 잃은 놈들이 더 큰 해악이지.
이번 참패가 그래서 나온건데 아직도 반성질을 못하네.
블루복스 2021-04-15 (목) 11:47
이게 이번에 문제가 크게 된 것이
오세훈이 유흥주점 늦게까지 영업하게 하면서
신속진단키트로 자가검진 하자고 밀어붙인 것인데

클럽이나 유흥주점에 갈 사람들은
열나고 아픈 사람들이 아닌
코로나 보균자이면서 무증상자들이 대부분임

코로나 확진자이면서 무증상자들을
한국 방역당국에서 테스트해 본 결과
민감도가 평균 17%라고 나옴

결론은 오세훈은
서울을 코로나 헬 파티로 만들고자 한 것임
어라하 2021-04-15 (목) 12:30
오세훈 : 질본이 하루빨리 신속진단키트를 허가해서 사용하도록 해야 한다

질본 : 현재 사용승인 요청된 신속진단키트는 없다
어라하 2021-04-15 (목) 12:31
http://www.docdocdoc.co.kr/news/articleView.html?idxno=2009532

신속항원진단키트로 입원 전 코로나 검사했더니 민감도 17.5%

환자 98명 대상 PCR, 신속항원검사 모두 실시 후 분석
신속항원검사, RT-PCR 대비 민감도 17.5%

---> 현재 신속진단키트의 성능부족
메롱978 2021-04-16 (금) 09:03
자꾸 과학에 정치를 끼워 넣으려니 모순이 생기지. 왜 질본이 신속하게 코로나를 진단 하기 싫어한다고 생각할까? 멍청한 주장 좀 하지말고. 과학은 좀 전문가들한테 맡겨라 미친 정치병자들
   

(구)회원게시판
회원게시판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시사포함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정치/시사 관련 내용은 시사게시판에 등록바랍니다. eToLAND 08-06 48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8-06 42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8-06 17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8-06 24
75480 [일반]  잘못을 후회한다고 감형 시켜야하나요? 난쟁이류 10:30 0 9
75479 [일반]  [펌] 여중생 동반자살 (1) 기레기죽음나… 10:25 2 56
75478 [일반]  지역 자살 사건 뽀에요 10:18 0 88
75477 [일반]  국회청원 근황 (4) 이미지 델몬트 10:11 0 96
75476 [잡담]  세차하고 싶은데 주말에 비온다고 (2) 공작명왕 10:06 0 75
75475 [일반]  머니게임 꿀잼이네요 개인적인 평 (스포있음) ilulil 09:58 0 90
75474 [잡담]  고현정 살 엄청 뺏네요 ㅋㅋ (4) 이미지 노력왕 09:57 1 366
75473 [일반]  김오수 검찰총장 내정자의 법무부차관 시절 국감 영상 (1) 우리가남이가 09:34 2 134
75472 [고민]  욕실 선반 타공할때 벽면 타일 깨질 수도 있나요? (9) 이미지 푸른밤별그대 09:21 1 180
75471 [나눔]  [정보]카 매트 체험단 정보 공유 드립니다. 이미지 저녁달빛 09:14 2 74
75470 [일반]  백상 최백호 (1) 이미지 노력왕 08:51 1 224
75469 [일반]  기온이 많이 올랐네요 공유하는세상 08:44 1 62
75468 [정치]  태국 왕, 코로나에 걸려 중환자실로 갔다는 얘기가 있군요.jpg (1) 이미지 최대8자 08:44 1 193
75467 [잡담]  운동합시다 ㅋㅋㅋ 이미지 노력왕 08:32 0 261
75466 [잡담]  한예슬 남친 공개 (6) 이미지 돈벌자 08:19 2 711
75465 [잡담]  조정석 정도 외모면...대학교 과탑 가능할까여 (5) 이미지 돈벌자 08:07 1 431
75464 [일반]  엘론 머스크가 미친 이유라네요 (12) 이미지 정수정찡 07:57 6 868
75463 [일반]  대통령 지지율 근황 (2) 이미지 비빔밥 07:55 11 481
75462 [일반]  미국이 자국생산 전기차만 보조급 지급한다는데 우리도 이래야 되는거 아닌가요? (4) 짐더긴 07:50 3 143
75461 [일반]  [매일경제] 대권주자 릴레이 인터뷰 ⑤ 이낙연 前더불어민주당 대표 (4) 토래 07:44 0 76
75460 [일반]  계곡 불법 건축물 철거시 이재명지사와 해당 이익관계인들과의 대담 영상 우리가남이가 07:26 3 138
75459 [일반]  국토교통부의 민낯 이미지 부자누리 07:07 1 251
75458 [잡담]  머니게임에서 파이가 쌍욕먹는것도 있지만 이루리가 더대박임 KYOzZ 06:47 1 211
75457 [일반]  민주당 황운하 "김기현 형제 고발" (2) 이미지 아이즈원♡ 06:17 17 296
75456 [고민]  고주파 소음 어떻게 해결해야 하나요? (16) EDPS 06:02 1 295
75455 [잡담]  오늘 아침 메뉴 (2) 도깨비 05:48 2 118
75454 [일반]  불편한 가난 [자필] 온머리 05:44 1 167
75453 [일반]  금요일 아침이네요. 천재미남 04:55 2 95
75452 [잡담]  머니게임 7화까지 이슈 (8) 주당당탕 04:08 4 307
75451 [일반]  유툽 보다가 웃겨서 ㅋ 이미지 하루미치 03:56 3 378
75450 [일반]  이재명, 윤삭열 드디어 역전. (3) 이미지 파지올리 03:01 15 614
75449 [사회]  윤석열 사조직 반 윤석열 파 잔인한 보복-공수처 길들이기 돌입 (1) 새날 02:45 2 384
75448 [잡담]  킥보드 헬멧 의무화 관련해서... (15) 이미지 coco01 02:12 3 567
75447 [잡담]  이토 비밀 상점에서 구매한 면도기.....고장나서 분해해봄.. (3) bimil5 02:01 6 473
75446 [일반]  선 보고 왔는데 상대방으로부터 꾸지람 들었습니다.. (8) 삐꾸네 01:49 2 805
75445 [사회]  윤서인 독립운동가 비하 사건 어떻게 됐나요? (2) 타파하 01:44 4 359
75444 [뉴스]  日, 코로나19 때문에 짜증 늘면서 엉뚱한데 분풀이 이미지 발딱이 01:32 2 299
75443 [뉴스]  日언론이 꼽은 韓저출산 3대 원인…‘부동산·사교육·가부장‘ (2) 이미지 발딱이 01:31 4 261
75442 [일반]  얼씨구? 싸놓고서 차단날리냐? 이미지 수타가이 01:06 10 230
75441 [일반]  스마트폰 사용하다보면 진짜 요새 돌아버리는데.. (2) 카일러스 00:53 5 356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