좌측 배너
  • 사회
  • 동물
  • 게임
  • 시사
  • 유머
  • 정보
  • 자동차
  • 회원
  • 연예
  • 컴퓨터
  • 영화
   
[일반] 

풀파워 오세훈시장이 신속진단키트를 도입한다고 하네요.jpg

[시사게시판]
글쓴이 : 뭐럽 날짜 : 2021-04-12 (월) 12:26 조회 : 1132 추천 : 30    



민감도 41.5%.

이게 무슨 소리냐면, 100명의 리얼 코로나 환자가 있다고 치면 42명만 잡아낼 수 있다는 거예요.

코로나 초기일수록 11명까지 떨어지기까지 한답니다.


요양 시설같이 대상이 한정된 곳에서나 주기적으로 검사해 어느 정도 신뢰성을 확보할 수 있어요.

근데 영업제한 풀릴 노래방에 도입을 한다네요.

노래방에 왔다 간 사람을 추적해 몇 번이고 검사할 것도 아닌데 이게 무슨 짓인지.

뭐럽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정서순화 2021-04-12 (월) 12:29 추천 22 반대 0
하는게 꼭 쥐새끼랑 똑같음. 그저 보여주기식.

앞에서 보여주고, 그쪽으로 시선 쏠리게 한 뒤.

뒷쪽 세금 해 처먹기. 땅 팔어먹기.

국부 팔아먹기.

10년간 그리 당하고도 또 뽑아주는...

개독들과 지역이기주의 자들
높이나는도요… 2021-04-12 (월) 12:29 추천 10 반대 0
신속 자가진단키트 도입에 대해 전문가들은 우려를 표하고 있다.

대한진단검사의학회가 국내 최초로 식품의약품안전처 승인을 받은 신속항원진단키트인 에스디바이오센서의 ‘STANDARD Q COVID-19 Ag Test’를 검증한 결과, 민감도는 41.5%에 불과했다.

특히 Ct값 23.37을 초과한 검체에서는 민감도가 11%까지 떨어졌다. Ct값은 바이러스 배출량을 측정할 수 있는 지표로, Ct값이 높으면 바이러스 배출량이 적다는 의미다.

더욱이 자가진단키트는 현재 수도권 임시선별진료소에서 진행되는 신속항원검사와 달리 검체 채취도 스스로 해야 하기 때문에 정확성은 더 떨어질 수밖에 없다는 게 전문가들의 지적이다.

특히 이같은 우려는 방대본이 신속 자가진단키트 도입을 위해 지난 2일 개최한 전문가 회의에서도 나왔으며, 회의에 참석한 전문가들은 대부분 자가진단키트 도입에 반대한 것으로 알려졌다.
꼬마베베 2021-04-12 (월) 12:28 추천 8 반대 1
첫날부터 능숙하게 나라 말아먹을 짓만 골라서
꼬마베베 2021-04-12 (월) 12:28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첫날부터 능숙하게 나라 말아먹을 짓만 골라서
높이나는도요… 2021-04-12 (월) 12:29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신속 자가진단키트 도입에 대해 전문가들은 우려를 표하고 있다.

대한진단검사의학회가 국내 최초로 식품의약품안전처 승인을 받은 신속항원진단키트인 에스디바이오센서의 ‘STANDARD Q COVID-19 Ag Test’를 검증한 결과, 민감도는 41.5%에 불과했다.

특히 Ct값 23.37을 초과한 검체에서는 민감도가 11%까지 떨어졌다. Ct값은 바이러스 배출량을 측정할 수 있는 지표로, Ct값이 높으면 바이러스 배출량이 적다는 의미다.

더욱이 자가진단키트는 현재 수도권 임시선별진료소에서 진행되는 신속항원검사와 달리 검체 채취도 스스로 해야 하기 때문에 정확성은 더 떨어질 수밖에 없다는 게 전문가들의 지적이다.

특히 이같은 우려는 방대본이 신속 자가진단키트 도입을 위해 지난 2일 개최한 전문가 회의에서도 나왔으며, 회의에 참석한 전문가들은 대부분 자가진단키트 도입에 반대한 것으로 알려졌다.
추천 10 반대 0
정서순화 2021-04-12 (월) 12:29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하는게 꼭 쥐새끼랑 똑같음. 그저 보여주기식.

앞에서 보여주고, 그쪽으로 시선 쏠리게 한 뒤.

뒷쪽 세금 해 처먹기. 땅 팔어먹기.

국부 팔아먹기.

10년간 그리 당하고도 또 뽑아주는...

개독들과 지역이기주의 자들
추천 22 반대 0
높이나는도요… 2021-04-12 (월) 12:31
즉 방역본부쪽도 신속진단키트 도입을 검토했지만
전문가들이 그건 안된다해서 도입을 유보한거죠.

근데 오세훈은 의료전문가의견 무시하고 도입강행하는 상황.

진짜  잘못뽑은 시장으로 인해 서울시가 지옥으로 변하는가보네요.
슬래쉬 2021-04-12 (월) 12:32
제발 아무것도 하지마라
로어셰크 2021-04-12 (월) 12:32
첫날부터 능숙하게 지랄하네
영장군 2021-04-12 (월) 12:42
도입하고 확진자 나오면 진단키트 안썻거나 제대로 활용 못한거라고 뒤집어 씌우려나 ㄷㄷ 진단키트로 대처될정도면 전세계가 코로나로 이리 고생안하지.
Rylan 2021-04-12 (월) 12:44
좋겠다 설 사람들은~
     
       
높이나는도요… 2021-04-12 (월) 12:47
오세훈 서울시장되자 전국최고의 확진자 기록세울듯.
판타지는계속… 2021-04-12 (월) 12:48
의료진들 보다
확진자들을 챙기는 역시
우리 시장님
적립금 2021-04-12 (월) 12:48
응?? 신속 진단키트 찬양질하며 K 방역 거릴땐
언제고 ㅋㅋㅋㅋ

오세훈이 쓰겠다니 부정적이네??
그럼 그거 들어온 방역당국은 뭐가 됨??

돌려까기인가?? 개웃기네 ㅋㅋ
추천 0 반대 12
     
       
글쓴이 2021-04-12 (월) 12:49
즉 방역본부쪽도 신속진단키트 도입을 검토했지만
전문가들이 그건 안된다해서 도입을 유보한거죠.

근데 오세훈은 의료전문가의견 무시하고 도입강행하는 상황.

진짜  잘못뽑은 시장으로 인해 서울시가 지옥으로 변하는가보네요.
          
            
적립금 2021-04-12 (월) 13:23
방역당국에서 도입할려고 했는데 그걸 쓰면 지옥이 되는거군요

돌려깍기임.? ㅋㅋㅋㅋ
               
                 
여보신가 2021-04-12 (월) 14:00
도입 검토했으나 기타등등의 사유로 폐기함.

폐기함. 안씀.

실질적 문맹 별거읍네요.
ㅡ.ㅡ
               
                 
글쓴이 2021-04-12 (월) 14:34
도입을 해도 될지 어떨지 검토한 거죠.
그 잠깐 유게에서 화제가 됐었던 EBS의 [당신의 문해력]이란 프로그램을 보는 걸 추천드려요.
               
                 
e다이스키공 2021-04-13 (화) 03:29
좀 제대로읽고비난을하든가해라 검토했다가안했다잖어
               
                 
범저 2021-04-13 (화) 09:23
일상생활 가능하신가 글읽기 수준이 한글배우는 어린아이보다 못하면 큰일인데..
     
       
높이나는도요… 2021-04-12 (월) 12:55
실질한글문맹자를 여기서 보네
한글을 읽는다가 문맹이 아님
읽고 해석할 능력이 아닌것도 문맹
꿈꾸는어린왕… 2021-04-12 (월) 12:56
노래방이랑 클럽 나이트등 밀접 접촉하는덴 풀지말아라
팥팥팥 2021-04-12 (월) 13:06
확진자 찾아낼 확률이 홀짝보다 못하다는??..

이게뭐죠... 시발??
터진벌레 2021-04-12 (월) 13:11
처가쪽이 그런사업하냐??ㅋㅋㅋㅋ
니지트 2021-04-12 (월) 13:33
오재앙 ㅋㅋㅋㅋㅋ
다루팽스 2021-04-12 (월) 14:30
우왕.. 서울 사람들은 좋겠다 ㅎㅎ
골게터® 2021-04-12 (월) 14:58
휴마시스와 셀트리온이 개발한 신속 항원 진단키트 정확도은 96% 입니다.
옛날 얘기로 사실 관계 호도는 하지맙시다.
자가진단키트가 아닌 신속진단키트임.

이거 미국은 이미 작년 가을부터 수출해서 쓰고있는 제품인데 국내만 저 좃문가 들이 저딴 이유를 들어서 막고있습니다.
사실 지금 광벙위하게 쓰고있는 PCR검사도 정확도에 누락이 있죠.

선제적 신속 진단후 셀트리온 경증 치료제 주사!
이것만이 현 코로나 확산을 막는 유일한 길인데 백신에만 의존하려고하는
이상한 습성을 가지고 식약처와 질본이 대처하고있죠.
더군다나 화이자 백신은 지금 유럽에 완전히 퍼진 영국변이에는 효과도 없다고 결론이 났다고 하네요.

근데 오세훈이가 이것을 두고 말을하는 것인지는 불분명합니다.
하지만 만일 이것을 사용한다면 방역에 절대적으로 큰도움을 주게될것이 뻔하고
그게 현실화되면 질본의 이제까지의 대처는 크게 타격을 받게될 것입니다.

현재 셀트리온 경증치료제를 적용범위를 넓히라는 청와대 청원이 다발적으로 들어가고있네요.
돈주고도 주사를 못맞게 만든 기적의 치료약이라는 국산 치료제를 외면하는 질본과 식약처를
어찌해야할지!!!

휴마시스, 진단키트 셀트리온 통해 미국 진출
https://finance.naver.com/item/news_read.nhn?article_id=0004810430&office_id=018&code=205470&sm=title_entity_id.basic
     
       
글쓴이 2021-04-12 (월) 18:23
미국 작년 가을이고 자시고 작살나고 있지 않나요?
도입 후 효과를 입증할 수 있는 자료를 따로 가지고 계시나요?

게다가 자가진단키트가 아닌 걸 노래방에 오세훈이 배치하려고 한다는 건, 노래방마다 진단 가능한 간호사나 의사를 붙이겠다는 건데 그건 아니겠죠.
휘파라미 2021-04-12 (월) 18:06
웰컴 투 헬서울이다 ㅋㅋ
사라사 2021-04-12 (월) 23:05
광화문 틀딱들 시위참가자라 그런기 방역을 신기할려고 하네요 ㅎ
     
       
글쓴이 2021-04-12 (월) 23:07
신기하려고 하다가 무슨 뜻이예요?
          
            
사라사 2021-04-12 (월) 23:12
막쓰다보니 오탈자가 많네요.

신기하게할려고 하네요 = 개같이 할려고한다구요 ㅎ
쏘울팩토리 2021-04-13 (화) 12:05
어떻게 서울시를 말아먹나 잘 지켜보자구요
Toonarmy 2021-04-13 (화) 12:32
노래방에 오는 사람 상당수가 한 잔 하고 올텐데, 협조 하겠냐? 그리고 키트 하나에 가격이 1~2만원은 할텐데, 그 비용은 누가 부담하나?
   

(구)회원게시판
회원게시판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시사포함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정치/시사 관련 내용은 시사게시판에 등록바랍니다. eToLAND 08-06 47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8-06 42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8-06 16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8-06 24
74980 [일반]  동태알곤탕시켰습니다 (2) 이미지 젖은눈슬픈새 19:10 0 22
74979 [일반]  정동진 차이나타운의 실체..(유투브 퍼왔습니다) [데이터] Gollira 19:10 0 29
74978 [일반]  가위바위보는 왜 이기면 꽝만 나오나요?ㅋㅋㅋ 짐더긴 19:05 0 23
74977 [사회]  사람들이 욕하는 대기업 노조의 생산성.jpg 이미지 공숲 19:05 1 60
74976 [일반]  오세훈의 치맥 규제 시행? (2) 이미지 밥은설게 19:00 4 84
74975 [일반]  열린민주당 찾은 송영길, 최강욱 손 맞잡고 "포털과 언론개혁 시급" (1) 아이즈원♡ 18:58 5 46
74974 [뉴스]  경찰, ‘부동산 범죄 수사’ 전담 인원 43명 증원 추진 기후위기 18:58 1 24
74973 [잡담]  대구 수성구 모평성적이 후덜덜이네요 (1) 수리새 18:50 2 112
74972 [뉴스]  우리나라 뉴스 종합 통신사 수준 new1. [기사] (1) 이미지 Youctz 18:48 1 79
74971 [고민]  횡단보도 앞에서 멈춰서 사진찍혔는데, 이거 어디서 확인하나요? 이미지 디드릿도 18:45 2 116
74970 [일반]  답답한 송영길 대표 산돌마을 18:23 5 173
74969 [일반]  쁘걸 인기 장난 아니네요.. (2) 이미지 시티은행 18:22 6 298
74968 [뉴스]  신규 확진자 511명…감염 재생산지수 4주 연속 감소세 이미지 기후위기 18:21 2 43
74967 [일반]  대구에서 3번 팅긴 횟집...jpg (11) 이미지 누가뭐래도꼰… 18:13 2 513
74966 [일반]  공수처가 1호 수사대상으로 뽑은 건. 푸른권율 17:57 4 236
74965 [일반]  이어폰 고민하시는 분들 이거 사시면 해결되요 (2) 이미지 젖은눈슬픈새 17:57 2 277
74964 [잡담]  영화 수상한그녀를 보다가 (1) 쾌검영 17:50 2 141
74963 [일반]  스타벅스 오늘의 커피 궁금하네요 (7) 잇힝e 17:49 2 166
74962 [일반]  10cm최애곡 (2) 이미지 젖은눈슬픈새 17:45 2 161
74961 [일반]  이 와중에 법사위 등 7개 상임위를 넘겨주자는 민주당. (7) 이미지 어우야10억 17:43 16 277
74960 [일반]  사람들이 경제 선방의 댓가가 부동산 폭등이라는 생각을 못 하는 것 같네요. vetman 17:31 2 97
74959 [뉴스]  강제노역 배상 외면해온 미쓰비시, 특허권 압류명령 또 불복...재항고장 제출 기후위기 17:29 4 65
74958 [일반]  2021.05.11 왜국 후쿠시마 해수 표면 수온 편차도입니다. 이미지 gogo1024 17:25 3 70
74957 [일반]  기동민 윤후덕의원님 전 야당 법사위원장이 할 말이 있다는데요... 이미지 어우야10억 17:25 2 146
74956 [일반]  검찰 불기소 결정서를 보면 이 나라가 법치주의 국가가 맞나 싶다. 이미지 어우야10억 17:19 3 164
74955 [일반]  지금 검찰의 행태는 (1) 이미지 어우야10억 17:12 2 187
74954 [일반]  짬뽕밥에 한잔합니다 (13) 이미지 젖은눈슬픈새 17:03 4 530
74953 [정치]  성인지 감수성..꿀벅지. 초콜릿복근...이워딩..언론이 만들었지 않나요? 눈물의결정 16:53 1 143
74952 [일반]  기득권 경제권력이 다문화 이민국가를 만들려는 갈등이 아닌지 (1) 나귀우물 16:52 2 79
74951 [일반]  소방업체 일하시는분계신가요 빙그레v 16:51 2 166
74950 [뉴스]  1인당 2천만원 지급.jpg (2) 이미지 박사님 16:50 5 516
74949 [일반]  500채 갭투자꾼의 피해자는 20 30들 (4) Narloto 16:49 8 355
74948 [잡담]  남녀 갈등 기사, 글 다 좋은데 (1) 냐옹냐옹냐옹 16:47 5 136
74947 [뉴스]  제주 코로나19 감염재생산지수 ‘3’ 육박…학생 중심 확산세 거세 기후위기 16:46 3 85
74946 [잡담]  주위에 이토회원 많나요? (5) 수리새 16:37 2 179
74945 [정치]  메갈 논리는 유럽 적군파 논리과 상통 합니다. 눈물의결정 16:36 1 82
74944 [정치]  2천년이 넘는동안 유럽인들이 주장했던 선과악(이분법) 프레임..지겹지도 않나요? (3) 눈물의결정 16:28 3 139
74943 [일반]  얼라이브 vs 센트룸 vs 세노비스 당신의 선택은? (5) 9700 16:16 2 170
74942 [뉴스]  자영업 매출 19조4000억원 감소…음식점만 5.7조 줄어. (1) 기후위기 16:11 3 137
74941 [일반]  저녁 배고픔은 왜 참기가 힘든 것인가 (8) 시카리오 16:05 4 215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