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고속도로 내달리다 에어컨 끈 채 구청까지 간 까닭…급속충전기 보급은 언제 늘까요

 
rank 해류뭄해리 2024-06-17 (월) 21:43 조회 : 1102 추천 : 18    

‘전기차 캐즘’ 급속충전기 부족도 한몫

에어컨·고속 주행에 배터리 방전 가속

시중 설치된 충전기 88.8%가 ‘완속’

완충하려면 9~10시간 정도 걸려

한국의 전기차 제조 기술력은 세계 최고 수준이다. 현대자동차 아이오닉 5·6, 기아 EV6·9에 쏟아지는 글로벌 시장의 좋은 평가들이 이를 증명한다. 하지만 올해 들어 한국산 전기차 판매가 부진하다. 업계에서는 전기차가 ‘캐즘(일시적 수요 둔화)’에 빠졌다고 진단한다. 전기차는 왜 캐즘의 늪에서 허우적대는 것일까. 시승해보니 단박에 답이 나왔다.

코나 일렉트릭. 현대차 제공

코나 일렉트릭. 현대차 제공

얼마 전까지는 해도 전기차는 쳐다보지도 않았다. 강력한 출력에 멋진 배기음을 갖고 있어야 차답다고 생각한 것이다. 하지만 최근 아이오닉 5·6 등 전기차를 잇따라 시승하면서 전기차에 대한 인식이 확 바뀌었다.

도서관처럼 조용한 아이오닉 5에서 잭슨 브라운의 ‘The Load Out/Stay’를 듣는 순간 멋진 엔진음과 배기음에 대한 ‘추앙’이 사라져 버렸다. 출력은 또 어떤가. 아이오닉 6 롱레인지 AWD 모델만 해도 3ℓ 6기통 가솔린 트윈터보 엔진 만큼의 출력이 나온다.

최근 시승한 코나 일렉트릭도 다르지 않았다. 엔진 소음이 없고, 고속도로주행보조(HDA)를 켜면 차가 알아서 가속페달과 브레이크를 밟아 주니 운전에 대한 스트레스도 덜했다. 이 정도면 굳이 엔진 차나 하이브리드차를 구매할 이유가 없다는 생각이 들 정도였다.

문제가 터진 것은 1시간30분쯤 고속도로를 달려 경유지에 도착한 뒤부터였다. 전기차에 밥을 먹이는 ‘충전’이 발목을 잡은 것이다. 경유지 충전기는 일반 신용카드를 사용할 수 없었다. 충전기 업체에 전화로 문의하니 회원 가입을 하거나 관련 앱을 스마트폰에 깔고 비회원 자격으로 충전을 할 수 있다는 안내를 받았다.

번거롭다고 생각해 경유지를 떠나 다른 충전기를 찾기로 했는데, 이 게 화근이 됐다. 오후가 되면서 기온이 급격히 올라가 에어컨을 켰더니 주행 거리가 뚝 떨어진 것이다. 고속도로에서 시속 100㎞ 안팎의 빠른 속도로 달린 데다 회생 제동을 할 기회가 없어 배터리 방전이 더 빨랐던 것 같았다.

경유지를 떠난 지 얼마 지나지 않아 충전하라는 경고까지 계기판에 떴다. 심장이 철렁 내려 앉는 것 같았다. 주행 가능 거리를 확인하니 집에 겨우 도착하거나, 운이 없으면 길바닥에 차를 세워야 할 판이었다. 동승석에 앉은 승객이 놀란 토끼 눈으로 나를 바라보았다.

최악의 경우는 피해야 했다. 바깥 기온이 30도를 웃돌았지만 에어컨을 껐다. 금세 찜통이 된 실내. 도저히 운전할 수 없어 창문을 열었더니 바람이 쏟아져 속도를 높이기가 어려웠다. 고속도로에서 시속 70~80㎞로 주행할 수는 없어 국도로 빠져 충전소를 찾았다. 하지만 급속충전기가 있는 곳은 드물었다. 동승석 승객이 충전기 업체에 문의하니 분당구청에 급속충전기가 있다는 안내를 해주었다.

방전량은 최소화하고, 회생 제동량은 최대치로 끌어내는 운전으로 급속충전기가 있는 분당구청으로 향했다. 하지만 그곳에서도 곧바로 플러그를 꽂고 충전을 할 수가 없었다. 급속충전기 2대 중 1대가 고장 나 있었고, 그나마 온전한 충전기 앞에는 포르쉐 전기차 타이칸이 주차해 있었다.

급속충전기에서 충전 중인 아이오닉 5 N. 현대차 제공

급속충전기에서 충전 중인 아이오닉 5 N. 현대차 제공

또 다른 급속충전기를 찾기 위해 충전소 안을 돌아 봤지만 모든 충전기 공간에 차가 주차돼 있었다. 타이칸이 충전을 마칠 때까지 기다릴 수밖에 없었던 것이다. 충전 중인 타이칸이 부러웠다. 이 차는 충전플러그가 어디에 있나 궁금해 다가선 순간 충전 플러그가 충전기에 연결돼 있지 않은 사실을 알게 됐다. 충전을 빙자한 급속충전기 앞 불법 주차였던 것이다.

쇠망치로 차 유리창을 박살 내버리고 싶은 충동이 일었지만 그럴 순 없었다. 다행히 고장 난 급속 충전기 자리가 비어 차를 대고 플러그를 옆으로 빼내 충전할 수 있었다.

이번에도 충전은 쉽지 않았다. 무엇보다 충전과 관련한 자세한 안내가 충전기에 붙어 있지 않았다. 신용카드를 갖다 대도, 비회원 자격으로 충전을 하려 해도 기계가 반응하지 않았다. 이리저리 충전기를 살펴보다 무심코 어떤 버튼을 눌렀는데, 그제야 모니터가 작동하더니 신용카드를 인식하고 충전이 됐다.

세상을 다 가진 듯한 기분이 이런 것일까. 완충까지 1시간30분이 걸린다는 안내가 떴다. 한 시간 이상 충전을 했더니 퇴근 시간이 돼 길이 밀렸다. 집 근처에 도착했을 때는 어둠이 내리고 있었다. 내연기관 차량이었으면 5분 만에 기름을 채우고, 시원한 에어컨 바람 속에 기분 좋게 달릴 수 있었을 텐데···. 하지만 전기차의 잘못은 아니다.

충전기 용량에 따라 다르지만 급속충전기는 30~40분 정도 충전하면 배터리 용량의 50% 정도는 채울 수 있다. 주행거리로는 200㎞ 안팎이 될 것이다. 하지만 완속충전기는 완충하려면 9~10시간 정도가 걸린다. 급하게 충전이 필요한 경우엔 무용지물인 셈이다.

문제는 시중에는 설치된 충전기 대부분이 완속충전기라는 점이다. 17일 환경부 등에 따르면 지난 4월 기준 전국에 설치된 완속충전기는 31만1951기로 전체 충전기의 88.8%를 차지한다. 반면 급속충전기가 3만9482기로 11.2%에 불과하다.

이처럼 급속충전기가 부족하다 보니 고속도로 휴게소 같은 곳에서는 일반 전기차 운전자들이 급속충전기 이용이 사실상 불가능하다는 지적도 나온다. 최근에는 1t 전기 트럭이 보급되면서 고속도로 휴게소 급속충전기를 거의 점령하고 있는 실정이다.

이런 상황임에도 정부는 여전히 완속충전기 보급에만 공을 들이고 있는 것 같다. 정부가 전국의 충전기를 2030년까지 123만대 설치할 예정인데, 이 중 급속충전기는 14만5000대뿐이다. 무용지물에 가까운 완속충전기를 추가 설치 충전기의 88%에 이르는 분량만큼 깔겠다는 것이다.

현재 국내 대부분의 대형마트에는 전기차 충전시설이 갖춰져 있다. 그런데 대다수가 완속충전기다. 45분 동안 쇼핑한 뒤 주행거리를 확인했더니 고작 4㎞가 늘어나 있었다. 이런 충전기를 도대체 왜 설치하는지.

환경부·국토교통부 장관이 전기차를 타다 고속도로에서 방전 일보 직전까지 가봐야 급속충전기가 늘어날까.



김준 선임기자


댓글 11
댓글쓰기
작성자가 삭제한 댓글입니다
     
       
rank닭깎기맛사오 2024-06-17 (월) 21:52
@아랫니휴스턴

불법이라서 신고하면 벌금낼걸요?
추천 2
          
          작성자가 삭제한 댓글입니다
               
                 
rank루어매니아 2024-06-20 (목) 18:21
@아랫니휴스턴

상품권 받으먼 안댑니다
안받아봐서 그래요
제가 저희 아파트 장애인, 전기차 주치구역을 클린하게 만들었는데 3개월간 상품권 32장 날렸습니다
아파트에 안내방송 나가고 안내문 붙은게 3월 8일인데 지금까지 위반차량 없네요
추천 0
     
       
rank베스푸라 2024-06-20 (목) 21:03
@아랫니휴스턴

서울기준. 일반 건물 전기차 충전구역에 일반차가 주차하는 경우는 거의 본적이 없는데.. 아파트 같은덴 다른가요?;;
추천 0
rank성수동성수 2024-06-18 (화) 00:13
고속도로는 창문여는 것보다 에어컨 켜는게 낫지 않나...
추천 2
rank 익 명  2024-06-18 (화) 08:32
도대체 충전안하고 대놓은 저 타이칸은 뭐지?! 신고해서 벌금이라도 먹이지-_-
추천 0
rank삼오공 2024-06-18 (화) 10:42
성격 급한분은 울화통~!ㄷㄷㄷ
추천 0
rank십탱구리 2024-06-18 (화) 16:50
그러니까,왜~전기차를샀을까~~~
추천 0
rank누가라 2024-06-18 (화) 17:19
충전하라고 불들어왔는데 괜찮겠지~ 하고 운행하는 거 보면
기름차 타도 기름 불들어와도 안채우다 차 세운적 여러번 있겠는데요? ㅋㅋㅋㅋ
추천 1
rankQullbeas 2024-06-19 (수) 14:58
45분 동안 쇼핑한 뒤 주행거리를 확인했더니 고작 4㎞가 늘어나 있었다. 이런 충전기를 도대체 왜 설치하는지.

진짜 제대로 몰아보고 기사를 쓰는건지...
기레기가 괜히 기레기가 아님.
추천 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자동차 게시판 이용안내  rankeToLAND 04-08 17
[비밀상점]  5차입고 춘천달수닭갈비 1kg특가! (2091) 비밀상점
41584 [정보]  산타페 이거 완전 차박용 최고인데  rank뿌웽 02:15 1 124
41583 [정보]  급발진 대처 방법 [정보글]  이미지 rank오러라 02:10 1 62
41582 [자유]  닷지 듀랑고 SRT 헬캣 1300마력 경찰차 따돌림  (2) 이미지 rank친절한석이 07-14 7 251
41581 [질문]  아이오닉5구형 vs 뉴 아이오닉5  (4) rank헬대통령 07-14 10 347
41580 [구매]  엔카에서 중고차 한대 사려고 보고 있는데요~ [자필]  (2) 이미지 rank참이슬클래식 07-14 9 297
41579 [이미지]  혼다 하이브리드 전기차 prelude.jpg  (8) 이미지 rank쉐도우맨 07-14 12 1880
41578 [자유]  제네시스 GV60 마그마 콘셉트 실물 근황  (9) 이미지 rank프리렌 07-13 11 996
41577 [자유]  엔진오일 교체하러 갔다가 식겁했습니다.  (22) rank익명이요 07-13 14 2859
41576 [자유]  강남에 나타난 테슬라 '사이버트럭'.jpg  (38) 이미지 rank커트앵글 07-13 45 16098
41575 [자유]  SUV에서 왜 공간 손해보게 공간을 쥴인 변종이 나오는지 ...  (6) ranknnn12 07-13 10 604
41574 [질문]  [차알못] 전기차 배터리 20만km 주행가능한가요 ???  (22) rank일상생활모험 07-12 11 925
41573 [자유]  몇일전 포트홀 사고로 타야 2짝을 갈았습니다ㅠㅠ  (7) 이미지 rank짜냥해옌니 07-12 12 769
41572 [자유]  교차로 모퉁이에서 전기차 주차 충전 빌런  (4) 이미지 rank친절한석이 07-12 11 614
41571 [자유]  경부고속도로 하행 버스전용차로 혼란하네요  (3) rank아어지럽다 07-12 13 550
41570 [자유]  디자인 극찬 받고 있는 KGM 토레스 쿠페.jpg  (47) 이미지 rank천프로 07-12 37 10366
41569 [이미지]  한국에 들어온 테슬라 사이버트럭  (3) rank거스기 07-12 13 667
41568 [자유]  현KGM 구쌍용 액티언 부활 준비중  (15) 이미지 rank쉐도우맨 07-12 36 5952
41567 [질문]  중고차 추가구매 고민..  (2) rank그런대 07-12 12 313
41566 [질문]  브레이크 패드 교체비용 4만원이면 저렴한거 맞나요??  (8) 이미지 rank서프라이즈 07-11 11 606
41565 [자유]  미국 대형 테크 유튜버가 평가한 아이오닉5N  (5) 이미지 rankRATM 07-11 15 859
41564 [인증]  신차인증합니다.  (13) 이미지 rank태오아빠 07-11 29 2954
41563 [정보]  자동차 튜닝책을 썼습니다  (3) 이미지 rank토트님 07-11 14 620
41562 [정보]  강하고 조용한 '번개눈 또리'… 아기 '전기차 타이어'입니다  (2) 이미지 rank해류뭄해리 07-11 14 463
41561 [정보]  S클래스, 고급세단 대명사가 되다  (2) 이미지 rank해류뭄해리 07-11 13 612
41560 [자유]  르노 콜레오스 사망 선고 .jpg  (88) 이미지 rank커트앵글 07-11 85 26496
41559 [자유]  벤츠 S클라스의 품격 어른의여유  (3) rank휴지끈티팬티 07-11 14 636
41558 [자유]  브레이크가 정말 잘 만든 장치인 이유  (1) 이미지 rank휴지끈티팬티 07-11 10 414
41557 [자유]  [뉴스]‘사용후배터리’ 장착 싼 전기차 나온다…폐차 때도 배터리 가격 따로  (1) rank기후위기 07-11 13 234
41556 [정보]  내가 이래서 그동안 미니를 안탔는데... 2024 미니 컨트리맨 S ALL4 리뷰 / 오토뷰 로드테스트  (1) rank짜냥해옌니 07-10 13 249
41555 [정보]  긴급제동장치가 작동 안하면 무조건 결함일지 실험해 봤습니다.  (2) rank짜냥해옌니 07-10 13 266
41554 [자유]  ‘형님’ 현대차마저 제친 기아…영국에서 특히 잘 나가는 이유  (1) 이미지 rank해류뭄해리 07-10 13 438
41553 [자유]  진짜 절반차군요!..  (24) 이미지 rankimg4 07-10 28 6616
41552 [자유]  두바이 경찰차..  (4) 이미지 rankimg4 07-10 21 1493
41551 [질문]  700만원 정도로 제네시스 구형 살수 있나요 ?  (5) rank세꼬시 07-10 12 654
41550 [자유]  브레이크가 정말 잘 만든 장치인 이유.gif  (120) 이미지 rank쉐도우맨 07-10 118 23978
41549 [이미지]  BMW X5 차세대 풀체인지 g65 2025.gif  (37) 이미지 rank커트앵글 07-10 29 7755
41548 [자유]  페달 블랙박스 설치차량에 급발진 발생.youtube  (29) 이미지 rank순환고리 07-10 35 5434
41547 [자유]  현대차, 2000만원대 초반 전기차 내놨다  (2) 이미지 rank해류뭄해리 07-09 14 863
41546 [정보]  10년 이상 된 내 차, 고장 없이 오래타고 싶다면…  (1) 이미지 rank해류뭄해리 07-09 12 737
41545 [자유]  미국식 자동차 튜닝.  (4) 이미지 rank에이아이 07-09 10 797
 1  2  3  4  5  6  7  8  9  10  다음

공유하기

이토랜드 로고

계정 찾기 회원가입
소셜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