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IT인기 [뉴스]

"할 말은 많지만 안 하겠다"…판정 논란에 정용진 SSG 구단주 '대폭발'

rank 꽃다지 2023-09-22 (금) 11:03 조회 : 5505 추천 : 46  



(엑스포츠뉴스 유준상 기자) '용진이형'이 뿔났다. 정용진 SSG 랜더스 구단주가 경기 중 일어난 판정 논란에 대해 불편한 마음을 내비쳤다.

정용진 구단주는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서 "승리를 뺏겼다. 할 말은 많지만 말 안 하겠다. 이번 일을 계기로 더 이상 이런 판정이 없었으면 좋겠다"라며 "배경에 대해서 주위에 말들이 많다. 신빙성이 있다. 부디 사실이 아니길 빈다"고 진한 아쉬움을 드러냈다.

이뿐만이 아니다. 정 구단주는 해당 게시물에 억울함을 토로하는 SSG 팬들의 댓글이 올라오자 "싹쓸이 2루타를 1루수 땅볼로 만든 매직이다", "(이런 리그에서 뭘 믿고 계속 야구를 하겠냐는 댓글에) 공감한다"고 답글을 남기는 등 심판 판정에 강하게 불만을 나타냈다.



정 구단주가 이렇게 게시물을 따로 작성할 정도로 화가 난 이유는 무엇일까. 이날 인천SSG랜더스필드에서 열린 2023 신한은행 SOL KBO리그 LG 트윈스와의 정규시즌 마지막 맞대결에서 벌어진 상황 때문이었다.

LG가 2-0으로 앞선 8회말, 경기 내내 침묵하던 SSG가 절호의 기회를 잡았다. 1사에서 기예르모 에레디아-최정-한유섬까지 세 타자 연속 출루에 성공한 SSG는 박성한에게 기대를 걸었다. 1사 만루에서 등장한 박성한은 볼카운트 2-1에서 LG 백승현의 4구째 직구를 잡아당겼고, 타구는 오른쪽으로 향했다.

이때 타구가 1루심 우효동 심판위원의 몸에 맞았고, 곧바로 우 심판위원은 양 팔을 들어올려 파울 동작을 취했다. 그러나 4심이 모여 한동안 의논한 뒤 "LG의 요청으로 페어 및 파울 여부에 대한 비디오 판독을 요청했다"고 밝혔다. 상황을 정리하면, 심판진은 4심 합의 끝에 페어를 선언한 뒤 곧바로 LG 벤치에서 비디오 판독을 원했던 것이다.





KBO리그 규정상 비디오 판독 시간은 최대 3분이지만, 해당 판독의 경우 5분 넘게 결과가 나오지 않았다. 심판진은 계속 헤드셋을 착용한 채로 판독센터의 결정을 기다렸다. 박성한의 타구가 1루수 김민성의 미트에 스쳤는지가 관건이었다. 현장에 있던 선수들과 팬들은 전광판이나 스마트폰을 통해서 리플레이 화면만 계속 지켜봐야 했다.

11분의 기다림 끝에 결과가 나왔다. 판독센터는 원심을 유지했다. 그러면서 마이크를 잡은 심판진은 "주자 대치에 대한 상황이기 때문에 3분이라는 시간은 상관없다. (파울 및 페어 여부는) 페어고, 타구가 심판에 맞았기 때문에 인플레이다"라며 "1루주자 한유섬 선수가 뛰지 않고 베이스에 있었기 때문에 한유섬은 아웃되고 3루주자는 홈인이다. 2사 1·3루에서 경기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3루주자 기예르모 에레디아의 득점은 인정됐다.

그러자 더그아웃에 있던 김원형 SSG 감독이 주저하지 않고 그라운드로 뛰쳐나와 심판진에 강하게 어필했다. 이미 1루심이 팔을 벌리면서 파울을 선언했기 때문에 뛰지 않았다는 게 한유섬과 김 감독의 입장이었다. 1루주자 한유섬은 1루심만 바라보고 있다가 자신의 플레이를 하지 못했다.



심판진이 상황을 정리했음에도 불구하고 결과 발표 이후 10분간 김 감독과 조원우 수석코치가 항의를 이어갔고, 판정을 납득하기 어려웠던 김 감독은 좀처럼 화를 가라앉히지 못한 채 비디오 판독 결과에 대한 어필로 퇴장 조치됐다. 김 감독이 퇴장을 당한 이후에도 조원우 수석코치가 계속 심판진에 항의하기도 했으나 판정은 바뀌지 않았다.

이후 한국야구위원회(KBO)는 SSG 구단을 통해서 "타구가 1루수 미트를 스치고 지나갔기 때문에 페어를 선언했고, 이후 심판을 맞으면서 인플레이 상황이었다"라며 "비디오 판독센터에서는 공이 심판을 맞고 플레이가 멈췄으나 설사 심판이 페어를 선언해도 한유섬이 2루로 가지 못했을 것이라고 판단해서 아웃 처리를 한 것이다"고 설명했다.

결국 KBO는 한유섬이 2루로 뛰었어야 한다는 입장이지만, 심판이 페어를 선언하더라도 1루주자 한유섬이 2루에 가지 못했을 것이라는 KBO 측의 설명은 완전히 납득하기가 어렵다. 또한 공식 기록은 1루수 태그아웃이었으나 당시 1루심의 콜 이후 야수들은 수비하지 않았다. 또 현장에 있던 많은 팬들과 관계자들이 한유섬이 2루 베이스에 안착했던 모습을 확인하기도 했다.





혼란스러운 상황은 그렇게 일단락됐고, 오후 9시 1분 비디오 판독으로 멈췄던 경기는 22분이 지난 오후 9시 23분 재개됐다. 하염없이 기다렸던 투수 백승현과 야수들은 그제서야 경기를 이어갈 수 있었다, 이후 2사 1·3루에서 오태곤이 2루수 땅볼을 치면서 SSG는 단 1득점으로 이닝을 마쳤고, 백승현은 9회말에도 무실점 투구를 선보이면서 경기는 LG의 2-1 승리로 마무리됐다.

사진=엑스포츠뉴스 DB, 정용진 구단주 인스타그램, SSG 랜더스

기사제공  엑스포츠뉴스

마틴 루터 킹 - 악에 대하여 항의를 하지 않고 이를 받아들이는 사람은, 실제로 악에 협조하고 있는 것이다
- 독일에서 히틀러가 저지른 일들도 모두 합법적이었다는 것을 잊지 마라
골드 스미스 - 침묵은 동의를 뜻한다
에드먼드 버크 - 악의 승리를 위해 필요한 것은 오직 선량한 사람들이 아무것도 하지 않는 것 뿐이다
단테 - 도덕적인 위기를 맞았을 때, 침묵(중립)을 지킨 자들을 위해 지옥의 가장 뜨거운 불구덩이가 마련되어 있다
- 기권은 중립이 아니다. 악에 대한 암묵적 동의이다.
김대중 - 행동하지 않는 양심은 악의 편이다!
단재 신채호 - 역사를 잊은 민족에게 미래는 없다.
플라톤 - 정치를 외면한 가장 큰 대가는 가장 저질스러운 인간들에게 지배당한다는 것이다
image
댓글 16댓글쓰기
rank류지학 2023-09-22 (금) 12:19
일베버러지새끼가 부들대는거 보니까 재밌네 ㅋㅋㅋㅋㅋ
goodgoodgoodgoodgoodgoodgoodgoodgoodgoodgoodgood
추천 62
nogood
반대 3
rank가인하 2023-09-22 (금) 19:54
그와중에 맞춤법 틀린것 당당하네.
ㅉㅉㅉㅉ
goodgoodgoodgood
추천 22
nogood
반대 0
rank류지학 2023-09-22 (금) 12:19
베플로 선택된 댓글입니다
일베버러지새끼가 부들대는거 보니까 재밌네 ㅋㅋㅋㅋㅋ
goodgoodgoodgoodgoodgoodgoodgoodgoodgoodgoodgood 추천 62
     
       
rank꽃다지글쓴이 2023-09-22 (금) 13:29
@류지학



추천 2
     
       
rank빅터빌 2023-09-22 (금) 19:43
@류지학

나도 개인적으로는 싫어하는 사람이지만 말입니다. 선수들 입장에선 자기편을 들어주는 든든한 구단주가 아닐까요
추천 0
          
            
rank이토베충이사냥 2023-09-23 (토) 17:05
@빅터빌

정신상태가 별로인거같은데  저건 든든한구단주가 아닌
개망신짓이죠.
이건  개인적인 생각이 아니고,  한국에선 최초이고,
대부분 이해가 안간다는게 팩트.
추천 2
rank떼낄라 2023-09-22 (금) 19:50
내가 보기엔 그냥 전문경영인두고 걍 노는게 더 돈벌듯 저거 지때문에 몇명을 모가지 날리는거야
추천 4
rank가인하 2023-09-22 (금) 19:54
베플로 선택된 댓글입니다
그와중에 맞춤법 틀린것 당당하네.
ㅉㅉㅉㅉ
goodgoodgoodgood 추천 22
rankTerryZ 2023-09-22 (금) 19:59


추천 3
rankAltruisti 2023-09-23 (토) 15:51
진짜 지적수준이...
추천 2
rank허허허 2023-09-23 (토) 16:41
왜 저런새끼가 재벌인거냐 시발
추천 1
rank사나쯔위 2023-09-23 (토) 16:58
저 새끼 판단은 이미 끝남
추천 3
rank이토베충이사냥 2023-09-23 (토) 17:03
빨갱이 정sg
추천 1
rankCloud999 2023-09-23 (토) 17:20
;;
추천 0
rank고수진 2023-09-23 (토) 17:27
심판이 빨갱이라고 발정하고 싶지?
추천 1
rankdifvcsth2 2023-09-23 (토) 20:26
구단주라는 새끼가 스포츠 경기를 정치화 하려고 하네
추천 1
rank토토로랑 2023-09-23 (토) 20:43
형도 자꾸 SNS 하지말고 그냥 일이나 해... 언론에 자꾸 얼굴 내비치기 전에는 이미지 좋았는데 왜그래 자꾸...
추천 0
rankMuse8699 2023-09-26 (화) 08:49
ㅄ들 많네
추천 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뉴스]  [필독] 야구 게시판 이용안내  rankeToLAND 05-31 17
[인터넷상담]  kt 인터넷 재약정 문의 익명
7975 [뉴스]  FA 임찬규와 LG 차명석 단장의 ‘달콤 살벌한 협상전’  rank소망님 12-08 2 83
7974 [뉴스]  임찬규, 일구상 최고 투수상...노시환, 최고 타자상  (1) rank소망님 12-08 3 71
7973 [뉴스]  '후배 공갈 고소' 김하성, 일구회 시상식 불참  (1) rank소망님 12-08 3 110
7972 [뉴스]  '전대미문 200안타 MVP' 서건창이 마주한 냉혹한 현실...  (2) 이미지 rankyohji 12-08 4 179
7971 [국내야구]  롯데썰 도는 빅터 레예스 [정보글]  이미지 rank욱낙이연0313 12-08 4 195
7970 [국내야구]  한국야구사 가장 뛰어났던 타자 4인.jpg  (9) 이미지 rank실장님 12-08 14 1503
7969 [자유]  김하성, 협박 사건의 진실.jpg  (6) 이미지 rank실장님 12-08 14 2805
7968 [해외야구]  토론토 6선발에도 없는 현진  이미지 rank상숙달림이 12-08 7 864
7967 [해외야구]  류현진-토론토 극적 재계약 시나리오 떴다, 'RYU바라기' 부활 도우미+선발 뎁스 강화 '2가지 효과'  이미지 rank상숙달림이 12-08 7 162
7966 [뉴스]  로봇심판 도입에 심판들 쌍수들며 환영  (3) rank흰혹등고래 12-08 13 1155
7965 [국내야구]  역대 크보 선수들의 포스팅 사례 [정보글]  이미지 rank욱낙이연0313 12-08 8 180
7964 [국내야구]  KT. .쿠에바스,로하스 계약 오피셜 [정보글]  이미지 rank욱낙이연0313 12-08 7 89
7963 [뉴스]  "후배가 공갈협박" 김하성이 고소하자 "상습 폭행당했다"  (3) rank소망님 12-07 10 1749
7962 [뉴스]  '자동 볼판정' 본격 시험‥"사람 판정과 90% 일치"  (1) rank소망님 12-07 8 191
7961 [해외야구]  '푸이그는 베네수엘라 체질?' 타율이 0.414, 출루율 0.514, OPS는 1.204...아쿠냐 주니어도 홈런포 '펑펑'  이미지 rank해류뭄해리 12-07 9 163
7960 [해외야구]  억만장자 구단주까지 日 달려가 극진 대접...메츠, 야마모토 마음 잡았나? 3억 달러까지 급등  이미지 rank해류뭄해리 12-07 9 158
7959 [기타]  기사 뜬거보니 김하성이 고소 당사자한테 무려 4억을 줬다는군요  rank베타블러드 12-07 12 1796
7958 [뉴스]  2020년 MVP' 로하스, 친정 KT 복귀  rank소망님 12-07 8 89
7957 [뉴스]  [단독] 김하성에게 피소된 야구선수 후배 A씨 '잘 해결하고 싶다'  (2) 이미지 rankyohji 12-07 10 1885
7956 [뉴스]  볼티모어, 올 시즌 23세이브 기록한 킴브럴과 158억 원에 1년 계약  이미지 rankyohji 12-07 10 141
7955 [국내야구]  마이애미 산하 마이너 소속 좌완 투수 엔마누엘 데 헤수스, KBO 리그행? [정보글]  이미지 rank욱낙이연0313 12-07 7 145
7954 [뉴스]  KBO 운명 결정할 뉴미디어 입찰, 실수 반복하지 않는다···SNS·유튜브에 경기 영상 오픈 계획.news  rank욱낙이연0313 12-07 6 175
7953 [해외야구]  다르빗슈 만난 안우진. mp4  (4) 이미지 rank실장님 12-07 13 2333
7952 [해외야구]  전성기 이치로 인기를 알수 있는 미국 광고.mp4  (1) 이미지 rank실장님 12-07 18 2065
7951 [국내야구]  아시아야구선수권대회 한국 팔레스타인 꺽고 슈퍼라운드 진출  rank흰혹등고래 12-07 8 167
7950 [자유]  기저귀차고 MLB기다려라..  (16) 이미지 rank미스터차우 12-07 69 8535
7949 [해외야구]  실력에 운까지 "안되는게 없는 이정후" 천억 갑부 까지 노린다.jpg  (14) 이미지 rank커트앵글 12-07 38 5659
7948 [해외야구]  양키스-샌디..2:5 트레이드썰 [정보글]  이미지 rank욱낙이연0313 12-07 8 167
7947 [뉴스]  '빅리그 도전' 고우석‥"세인트루이스가 접촉"  rank소망님 12-06 9 189
7946 [뉴스]  김하성이 히어로즈 모 선수를 고소했네요.  (9) rank베타블러드 12-06 53 4959
7945 [뉴스]  골든글러브 시상식 11일 개최...포지션별 최고 선정  rank소망님 12-06 9 92
7944 [뉴스]  KBO MVP 페디, 빅리그 복귀...화이트삭스행  rank소망님 12-06 9 136
7943 [해외야구]  페디..화이트삭스와 2년 1500달러 계약+최근 KBO 리그 외국인 투수 메이저리그 계약 사례 [정보글]  이미지 rank욱낙이연0313 12-06 9 126
7942 [국내야구]  kt...쿠에바스와 2년 300만 달러 계약썰 [정보글]  이미지 rank욱낙이연0313 12-06 9 145
7941 [해외야구]  이정후에 대한 미국기사  이미지 rank상숙달림이 12-06 8 1435
7940 [자유]  한화 레전드 구대성의 고의성 무사만루 KKK 썰.jpg  (7) 이미지 rank실장님 12-06 56 6269
7939 [해외야구]  똑같은 1번 타자 다른 느낌.jpgif  (3) 이미지 rank실장님 12-06 12 1597
7938 [자유]  "이정후 예상 연봉 최고 1,400만 달러"  (2) 이미지 rank상숙달림이 12-06 11 1295
7937 [국내야구]  멜 로하스 주니어...kt 컴백썰 [정보글]  이미지 rank욱낙이연0313 12-06 9 181
7936 [뉴스]  KIA 외인선수 구성은 어떻게 될러나  rank흰혹등고래 12-06 8 120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 위로
맨 아래로

공유하기

이토랜드 로고

계정 찾기 회원가입
소셜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