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회원공간 회원공간

이토랜드 파트너 스폰서 입니다.
1일1번 랜덤포인트를 지급해드리며
희박한 확률로 황금오징어 30일기간제
계급아이콘 획득이 가능합니다.
오징어랜드 오징어랜드 문의  [문의]
   
[뉴스]

추신수 '학폭 안우진' 옹호→ 안영명 "과감한 발언, 진짜 선배" 여론 싸늘

rank 꽃다지 2023-01-25 (수) 07:49 조회 : 1751 추천 : 14    

사진=연합뉴스,KT 위즈

(MHN스포츠 박연준 기자) 학교폭력 전력의 안우진을 감싼 추신수, 이 발언을 지지한 안영명에 대한 여론은 싸늘하다.

앞서 추신수는 지난 21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댈러스 지역 한인 라디오 방송에 출연하여 "안우진이 분명히 잘못된 행동을 했지만, 그래도 굉장히 안타깝다"며 "한국은 용서가 쉽지 않은 것 같다. 어릴 때 잘못을 저지른 것을 출장정지 징계 등으로 뉘우쳤지만, 여전히 국가대표로 국제대회에 나갈 수가 없다"고 지적했다.

이에 지난 시즌 현역 은퇴를 결정하고 선수 상담 트레이너로 활동 중인 안영명은 '추신수 발언' 지지 의사를 밝혀 파장이 더욱 커지고 있다. 

안영명은 지난 24일 개인 SNS를 통해 "추신수 선배가 최근 말한 솔직 발언을 두고 파장이 크다"며 "먼저 이렇게 국내야구의 현 상황을 직설적으로 이야기한 사람이 있었는가"라고 짚었다.

이어 "추신수 선배가 메이저리거 출신이라서 우위라는 것을 보여주기 위해서, 어릴 때부터 미국에서 생활했기 때문에 '이것이 자본주의다'라고 가르쳐주기 위해서 발언을 했"라며 "옳다, 그르다를 떠나 누구든 본인의 생각을 입 밖으로 낸 내용은 들어볼 가치가 있다. 파장을 예상하고도 가감 없이 발언한 추신수 선배가 '진짜 선배'라는 생각이 든다"고 추신수의 생각을 지지했다.

안영명의 해당 내용의 반응은 싸늘했다. 오히려 논란이 끓어오르자 현재 이 게시물을 삭제했다.

키움 히어로즈 안우진 사진=연합뉴스

안우진은 지난 시즌 30경기 등판, 15승 8패 평균자책점 2.11의 화려한 성적, 생애 첫 골든글러브 수상까지, KBO 리그최고의 투수임을 증명했다.

다만 실력이 월등하다고 해서 그를 두둔할 수 없다. 학교 폭력을 행사한 것은 사실이기 때문이다. 

안우진은 휘문고 시절야구부 후배에게 폭력을 가해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로부터 징계 받아 아시안게임을 비롯한 대한체육회에 관련된 대회 출전을 할 수 없는 상태다.

WBC의 경우 메이저리그 사무국이 주도하기에 참가할 기회가 있었다. 

하지만 이 역시 대표팀 선수를 선발하는 기술위원회에서 부정적인 여론을 고려해 결국 안우진을 제외했다.

기사제공  MHN스포츠

마틴 루터 킹 - 악에 대하여 항의를 하지 않고 이를 받아들이는 사람은, 실제로 악에 협조하고 있는 것이다
- 독일에서 히틀러가 저지른 일들도 모두 합법적이었다는 것을 잊지 마라
골드 스미스 - 침묵은 동의를 뜻한다
에드먼드 버크 - 악의 승리를 위해 필요한 것은 오직 선량한 사람들이 아무것도 하지 않는 것 뿐이다
단테 - 도덕적인 위기를 맞았을 때, 침묵(중립)을 지킨 자들을 위해 지옥의 가장 뜨거운 불구덩이가 마련되어 있다
- 기권은 중립이 아니다. 악에 대한 암묵적 동의이다.
김대중 - 행동하지 않는 양심은 악의 편이다!
단재 신채호 - 역사를 잊은 민족에게 미래는 없다.
플라톤 - 정치를 외면한 가장 큰 대가는 가장 저질스러운 인간들에게 지배당한다는 것이다
image
댓글 8댓글쓰기
rankciel1004 2023-01-25 (수) 09:04
추신수가 그동안 한 이야기들이 다 옳다고 치더라도, 이번 안우진 이야기는 절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good
추천 5
nogood
반대 0
rankciel1004 2023-01-25 (수) 09:04
베플로 선택된 댓글입니다
추신수가 그동안 한 이야기들이 다 옳다고 치더라도, 이번 안우진 이야기는 절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good 추천 5
rank요뱅 2023-01-25 (수) 11:27
프로에서 잘나가는걸 보면 피해자의 심정이 어떨런지 참
추천 4
rank아라디호 2023-01-25 (수) 13:57
ㅈ빠는 소리한다. 니 자식새끼들이 그랫어봐라.
추천 2
rank죠리퐁국물 2023-01-25 (수) 14:00
킬러조 시체유기 옹호하는 발언하고 있네
추천 3
rank시티븐신갈 2023-01-25 (수) 14:12


추천 3
rank허늬님 2023-01-25 (수) 14:13
외국 국적 아들들이랑 <더 글로리> 1화 라도 같이 시청하길~
추천 1
rank한잔두잔세잔 2023-01-25 (수) 22:38
가족들이 똑같이 당하길 빈다
지들이 당해봐야 알지
추천 1
rank얼음램프Jiny 2023-01-25 (수) 22:48
안영명.... 혹시??.... 너도?? ㅎㅍ??
추천 0
이미지
0 / 1000
   

야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필독] 야구 게시판 이용안내  rankeToLAND 05-31 17
[비밀상점]  [이토검증] 국내 판매 1위 오징어구이 비밀상점
4171 [해외야구]  토론토 채드그린영입  rank락매냐 10:31 1 40
4170 [뉴스]  KIA 유승철 3승 신바람 내다 사라진 150km 반등 할 수 있을까  (1) rank흰혹등고래 09:43 1 56
4169 [뉴스]  10년전 ‘다저스 원투펀치’ 세월엔 장사 없다  (1) 이미지 rank꽃다지 07:45 1 185
4168 [해외야구]  LAD 2점대 투수가 4명  이미지 rank상숙달림이 06:29 2 113
4167 [뉴스]  "누가 놀라겠나? 25살 막내가 1선발" 최고령 RYU 컴백 5선발이면 다행  rankdmsdl 00:02 6 117
4166 [해외야구]  투수왕국 토론토  이미지 rank상숙달림이 01-31 7 155
4165 [국내야구]  KBO에서 멋있는 야구선수 별명.gif  (14) 이미지 rank실장님 01-31 13 1891
4164 [뉴스]  KIA 이적생 김대유 각오가 남다르군요  (1) rank흰혹등고래 01-31 9 730
4163 [뉴스]  ‘불필요한 소모’ 추신수 작심 발언에 해명 릴레이  (7) 이미지 rank꽃다지 01-31 13 1836
4162 [뉴스]  오타니는 ‘봄 타’…일본의 WBC 변수  이미지 rank해류뭄해리 01-30 8 204
4161 [국내야구]  고교야구 역사상 최초로 160km/h 도전하는 선수.gif  (6) 이미지 rank실장님 01-30 14 1830
4160 [뉴스]  KIA 주전 후보 포수의 연봉에서 기괴함이 보이는 군요  rank흰혹등고래 01-30 13 1485
4159 [뉴스]  야구계 공개저격한 추신수, 수습은 감독·후배들의 몫이었다  (6) 이미지 rank꽃다지 01-30 14 1894
4158 [뉴스]  5년차 최고→6년차 반토막…강백호 첫 삭감 시련, 새로운 자극제 될까  (1) 이미지 rank꽃다지 01-30 8 1293
4157 [뉴스]  이승엽 "3년 만의 해외 캠프, 많이 설렙니다"  (8) rank소망님 01-29 10 1240
4156 [국내야구]  기아타이거즈에서 진행하는 오키나와 팬투어.jpg  이미지 rank욱낙이연0313 01-29 9 1112
4155 [뉴스]  '캐논히터' 김재현 LG 컴백...전력강화 코디네이터 부임.news  rank욱낙이연0313 01-29 9 149
4154 [뉴스]  KIA 임기영 치열한 선발 경쟁이 예상되는군요  rank흰혹등고래 01-29 9 139
4153 [해외야구]  샌디 팀타선 순위 1위예상  rank락매냐 01-29 10 288
4152 [뉴스]  윈터리그 은퇴+눈치 없는 세리머니…아쿠냐는 왜 비호감이 됐나  이미지 rank꽃다지 01-29 10 219
4151 [뉴스]  日언론, 섬뜩한 예상 "호주가 한국 잡으면 탄력 받을수도"  (2) 이미지 rank해류뭄해리 01-28 10 2484
4150 [해외야구]  일본 WBC 구원투수 수준...gif  (6) 이미지 rank실장님 01-28 15 3097
4149 [뉴스]  슈퍼루키 2년차 KIA 김도영 기대해도 될려나  rank흰혹등고래 01-28 10 212
4148 [뉴스]  '98억 ML행' 에이스의 찡한 영상편지…"지금의 나를 만들어줬다"  이미지 rank꽃다지 01-28 9 1218
4147 [해외야구]  해외 야구 오늘의 이슈  rank상숙달림이 01-27 12 443
4146 [국내야구]  한화이글스 선수들 23년 연봉 협상 .jpg  (8) 이미지 rank욱낙이연0313 01-27 15 2515
4145 [국내야구]  2023 드래프트 전체 1순위, 김서현(한화 이글스).gif  (7) 이미지 rank실장님 01-27 17 1943
4144 [뉴스]  [이만수 칼럼] 내달 미 프로야구 입단 엄형찬 선수에게  이미지 rank소망님 01-27 11 287
4143 [뉴스]  KIA에는 당장 다년 계약 후보가 없다 냉정한 현실  rank흰혹등고래 01-27 10 300
4142 [해외야구]  WBC 일본 대표팀 최종 명단.txt  (4) rank욱낙이연0313 01-27 11 1538
4141 [뉴스]  '레전드' 장종훈의 탄식 "왜 100억 기회 발로 차나, 결국 인성이 중요"  (1) 이미지 rank꽃다지 01-27 14 2468
4140 [뉴스]  [단독 인터뷰①] '최초의 혼혈 선수' 에드먼, "제 한국 대표팀 유니폼 이름은요"  (1) 이미지 rank꽃다지 01-27 11 1229
4139 [뉴스]  日 대표팀, 도쿄 올림픽→WBC 절반 이상 교체 “1년반 만에 세대교체 성공”  (1) 이미지 rank해류뭄해리 01-26 10 274
4138 [국내야구]  다시 한 번 보는 박찬호가 말하는 국가대표의 의미.jpg  (4) 이미지 rank욱낙이연0313 01-26 14 1757
4137 [국내야구]  국대 마무리 투수 공 체감해보기 .gif  (7) 이미지 rank실장님 01-26 16 2801
4136 [뉴스]  “이해 하지만 경솔했다” 추신수 작심 발언 접한 야구 선배 쓴소리.news  (2) rank욱낙이연0313 01-26 12 2079
4135 [뉴스]  KIA 변우혁 큰 덩치에 수비 잘한다고 하네요  (2) rank흰혹등고래 01-26 11 1130
4134 [뉴스]  ‘기부 천사’ 칭송 받던 추신수, 보름 만에 ‘비호감’ 급추락하다  (6) 이미지 rank꽃다지 01-26 17 2157
4133 [뉴스]  "이정후, 다저스행 가능성 높아" 美 매체 전망. 여기에 '두 구단' 또 있다  이미지 rank꽃다지 01-26 9 1347
4132 [해외야구]  제프켄트 명예의전당 입성실패  (2) rank락매냐 01-26 11 479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상담실
[인터넷] LG 인터넷 + TV 재약정 문의 new icon [대출] 전세 퇴거자금 대출 문의 new icon [컴퓨터] 컴퓨터 견적 요청합니다. (1) new icon [신차] V60CC 견적원해요 (1) new icon [렌탈] 안마의자 렌탈 상담 원합니다. (1) new icon


공유하기

  • 공유하기 페이스북
  • 공유하기 트위터
  • 공유하기 스크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