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포트홀로 인한 손상 보상받기 .JPG

글쓴이 : 샌프란시스코 날짜 : 2020-05-23 (토) 02:20 조회 : 7434 추천 : 47    

원글출처 : https://www.clien.net/service/board/use/14991001?type=recommend

---------------------

안녕하세요.


좀 시간이 지난 사건이긴 합니다.

오늘 금요일 오후 시간을 월급루팡 짓을 하다가.. 조금이나마 생산적인 일을 해볼까 하여, 시간이 지난 사건이긴 하지만 도로손상(포트홀)로 인하여 차량 손상을 입은 후 지자체로부터 보상받은 경험을 적어보기로 합니다.


2019년 12월 20일

그동안 잘 타고 있던 차량(2017년식 랭글러 2도어)을 좀 새끈하고 재미있는 차량으로 바꿀 궁리를 하던 중, 클리앙 굴러간당을 통하여 매우 상태가 좋은 스팅어 3.3T (1만7천키로 주행) 판매하신 다는 글을 보고 차량이 있는 전북 전주까지 내려가서 바로 계약이전 후 집(경기 파주 운정)으로 끌고 올라옵니다.


2019년 12월 30일

후륜 차량인 것과, 겨울에 날씨가 춥고 눈이 많이 오는 파주의 특성상 안전을 위하여 전체 타이어를 윈터타이어로 교체하기로 마음먹고, 신품 금호 윈터크래프트 W72로 교체하였습니다. 4짝 교환 및 작업비, 1년타이어보관비 선불로 하여 총 60만원 지불 했습니다.


2020년 1월 7일

오후 5시 34분

이날은 겨울비 치고는 매우 비가 많이 오는 날이었습니다.

외근을 마치고 조금 이른 퇴근을 하던 중, 파주와 일산 경계 도로-제2자유로 막바지 구간을 달릴 쯤, 갑자기 쿵! 하는 큰 소리와 함께 차가 휘청였습니다. 직감적으로 패인도로(포트홀)을 밟았다는 생각을 했고, 에이.. 재수없네.. 그래도 괜찮겠지 라고 생각을 하고 200M 쯤 더 주행을 하고 있는데, 갑자기 차량 계기판에 타이어 공기압 경보가 들어오면서 핸들이 우측으로 저절로 돌기 시작합니다.



당시 비가 계속 오고 있는 상황이었으며, 이미 해는 지고 있어서 어둑어둑한 상태이지만 아직 가로등은 켜지지 않아 도로의 시야가 매우 좋지 않았습니다. 저는 운전 중에 마침 걸려온 전화를 차량 핸즈프리를 통해 스피커통화를 하고 있던 중에 사고가 났습니다. 사고당시 차량 속도는 대략 시속 6-70km 전후 였습니다.



운전 당시에는 전혀 볼 수 없었던 포트홀이지만, 나중에 블랙박스를 돌려보니 그나마 천천히 재생을 했을때 문제의 지점을 찾을 수 있었습니다.


아..... 이건 타이어 터졌다.... 라는 쌔한 느낌을 가지고.. 도로 갓길로 비상등을 켜고 조심스레 차를 세우고 살펴봤습니다 

아니나다를까, 조수석쪽 앞바퀴가 완전히 주저 앉았습니다. 일을 당한 후 겨우 몇백미터 주행했을 뿐인데 이렇게 타이어가 주저 앉을 정도면 완전한 타이어 손상임을 직감을 하고 바로 보험사 긴급출동을 호출했습니다.


아.. 아까운 내 윈터타이어.. ㅠㅠ 새걸로 교체한지 이제 막 1주일 되었는데...


그런데, 보험사 긴급출동 기사님이 바로 오셔서 말씀하시길, 저 위에서 포트홀 밟으셨죠?? 오늘 거기서 수십대가 같은 사고를 당했다는 것입니다. 그래서 매우 많은 차량을 견인하셨다네요..


뭔가 좀 억울한 생각이 들었습니다. 내 잘못인가?? 내가 운이 없던 것인가?? 



그렇게 견인을 했지만, 저녁 늦은 시간이 되어버린 관계로.. 다음날 시간을 내서 윈터타이어를 구매했던 매장으로 차량을 다시 견인해 갔습니다. (보험사 긴급출동을 2번 이용한 것이지요)


타이어 옆면이 완전히 찢어졌더군요. 그래서 눈물을 머금고 다시 윈터타이어 한짝을 구매해서 교체하기로 합니다.

그런데, 교체하던 직원분이 따로 부르시더군요. 이것 좀 보라고...


네, 휠도 충격을 받아서 휘어버렸습니다.

저대로 타이어를 끼우고 달리면 핸들이 무척 떨리고 불안정 할거라고.... ㅠㅠ

그럼.. 휠도 교체를 해주세요 했더니, 본인들은 타이어 전문샵이라 타이어만 취급할 뿐 휠은 취급하지 않는다고... 휠을 구해오면 교체를 해줄 수는 있다고 하네요.


아오... 짜증...


결국 인터넷을 뒤져서.. 스팅어 19인치 신품휠을 구해봅니다.




인터넷에서 새로 찾은 스팅어 19인치 휠입니다.

무려 18만원..... ㅠㅠ


이렇게 타이어 추가 구매에 16만원, 신품 휠 구매에 18만원... 이러고 나니까 정말 억울한 생각이 들더군요.


그래서, 어디선가 주워들은 기억이 있어서, 해당 도로를 관리하는 곳에 보상신청을 해보기로 합니다.


2020년 1월 9일

우선 해당 사고난 도로를 어디서 관할 하는지를 알아내야 했습니다.

해당 도로가 파주시와 고양시를 나누는 경계의 도로이므로, 우선은 고양시 일산서구청에 전화를 해봤습니다.

본인들 관할이 아니라 파주시 관할이라고 알려주네요.


그래서 다시 파주시청으로 전화를 했습니다.

파주시청에서는 도로관리사업소로 연락을 하라면서 전화번호를 알려줍니다.


이제 파주시 도로관리사업소로 전화를 해서 이러이러한 사고를 당했는데, 보상이 가능하냐고 물어봤습니다.

전화를 받으신 분이 매우 친절하게, 원칙적으로는 보상이 가능하긴 하지만 정확한 상황을 봐야하니 사고내역 및 증빙할만한 서류 사본과 블박 영상을 보내달라고 하면서 이메일 주소를 알려주십니다.

그래서 대략의 내용을 적고, 이를 증명할만한 영수증 및 사진과 블박 영상을 첨부하여 보냈습니다.

통화하는 도중, 이렇게 공공시설을 "영조물"이라고 부르며, 그러므로 이에 따라 보상을 받으려면 "영조물 배상공제보험"을 통해야 한다고 안내하여 주셨습니다.


이렇게 메일을 적어서 보냈습니다.


2020년 1월 10일

파주시청 차량등록사업소 도로보수팀 XXX 주무관님께서 연락을 주셨습니다.

제가 신청한 내용을 검토하였고, 당시, 적지 않은 비로 인하여 도로에 포트홀이 발생하였고 이로 인하여 차량손상이 일어난 것이 확인 되었으므로 영조물 배상공제 보험 신청이 가능하다고 알려주셨습니다.

다만, 서류 작업상 본인들 양식의 사고경위서가 있으므로, 그것을 보내줄테니 작성하여 회신해 주면 조만간 보험사(이번의 경우에는 삼성화재)에 속한 손해사정인이 연락을 줄 것이고, 손해사정인을 통해서 보험청구를 진행하면 된다고 안내를 해주셨습니다.


위 양식을 작성하여 다시 이메일로 회신하였습니다.


그리고 시간이 좀 오래 지났습니다.


2020년 1월 29일

영조물배상공제보험 가입보험사인 삼성화재의 협력 손해사정사께서 전화연락을 주셨고, 직접 제가 있는 사무실로 찾아와서 사고 차량을 확인, 타이어 및 휠을 신품으로 교체 장착한 것을 사진으로 찍어가시고 몇가지 동의 서류에 사인을 해 달라고 하십니다.

동의서류는 모든 사고내용은 거짓이 없는 사실임을 확인한다는 내용이고, 또 다른 서류는 보상이 집행되고 나면 본 사건은 완전하게 종결되어 추가로 보상을 신청할 수 없다는 내용이며, 마지막으로 해당 사고에 대해서 본인과실을 10% 인정한다는 내용이었습니다.

사실 본인과실 10%를 인정하라는 부분이 민감할 수 있는 사항이기는 하지만, 어쨌든 도로전방주시의무 등을 내세웠을때 제 책임이 전혀 없다라고 주장하기에도 애매한 부분이고, 어쨌든 크게 기대하지 않은 부분이지만 보상을 받을 수 있게 되었다는 생각에, 10%정도는 까이고(?) 받아도 좋겠다는 생각이 들어서 흔쾌히 동의하고 사인을 했습니다.

이 부분에서 손해사정인 분과 이야기 하다가, 신품 휠을 구입해서 장착하는 과정에서 공임이 발생했는데 그 공임은 처음부터 청구금액에 누락을 했다고 이야기 했습니다. (제가 깜빡 잊었거든요)

그랬더니, 그 공임을 카드로 지급했냐고 물으시고는 그러면 그 카드영수증을 본인에게 보내주면 그것까지 같이 보상해 주겠다고 하십니다.

그래서 휠교체 공임 영수증도 보내드렸습니다.


그러고 또 시간이 한참 지났습니다.

꽤 오랜 시간이 지났음에도 별도로 연락이 없어서, 손해사정인님께 전화를 드렸더니 당시 같은 사고를 당한 차들이 많이 있고 보상요청이 들어와서 전체 사고들을 묶어서 일괄 처리하느라고 시간이 걸린다고 말씀해 주시고, 시간이 걸리더라도 보상은 진행 될테니 좀 기다려 달라고 말씀해 주셨습니다.


2020년 3월 12일

한참 일하고 있는 오후, 갑자기 핸드폰이 울립니다. 띠링~

응?? 삼성지방자치단????? 입금???

이게 뭐지????


아하!!!!

드디어 영조물 배상공제 보험 신청한 금액이 입금된 것입니다.


실제 보험금을 지급받기까지 시간이 꽤 걸리는 군요.

사고가 1월7일 일어났고, 1월9일 배상을 신청한 후로 약 2달 정도가 걸렸습니다.

그래도 처음 겪는 일이라, 정말로 이게 배상을 받을 수 있는지 의문이었고, 책임소재를 미루거나 제 잘못이라고 해서 배상이 불가하다는 답변을 듣지나 않을까 걱정했지만...

그래도 순조롭게 진행되어 결국 보상금을 받을 수 있었습니다.

진행과정에서 연락을 주고 받은 공무원분들이나 손해사정인분들은 모두 친절하게 안내해 주셨구요.


최종적으로 신품타이어 구입비(160,000원) + 신품휠 구입비(183,150원) + 휠교체 공임비(25,000원)= 총 368,150원에서..

본인부담금 10%를 공제한 331,300원을 지급받게 되었습니다.


모쪼록, 사고는 없는 것이 가장 좋지만, 혹시나 비슷한 경우를 겪으시는 분들이 계시다면 위와 같은 절차로 배상신청을 하실 수 있으므로 각 지방자치단체 또는 도로관리 주체에 신청하여 보시는 것이 좋을 듯 합니다.

The courage to be disliked.

@ 680 Mission St, San Francisco, CA
샌프란시스코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백두텨 2020-05-23 (토) 08:48
도로, 건물 등 공공기관이 관리하는 걸 행정법에서는 '영조물'이라고 정의합니다.

영조물의 관리등에 있어 하자로 인해 국민들이 피해를 입을 경우 그 피해에 대해 손해배상을 받을 수 있습니다.


저는 법을 공부함 사람이라 알기에 포트홀에 자전거 바퀴가 걸려 넘어지거나, 밤길에 길을 걷다 넘어지거나 이런 경우 보상을 받았죠.

물론 서류도 많고 은근 복잡한 절차라서 인내심 없는 분들은 조금 답답해서 중도포기하기도 하더라고요.
인물 2020-05-23 (토) 15:47
그런데요, 이게 전방주시태만으로 본인과실이 10%가 어떻게 잡히나요... 비오고 어둑한 날씨인데... 저게 저렇타고 생각할수가... 허참
     
       
아디레스 2020-05-25 (월) 14:01
본인부담금이라는것이 과실로 인해 잡히는 건가요? 사은품 당첨되면 22%본인부담금 발생하는거랑 비슷한 느낌인거같은데..
          
            
인물 2020-05-25 (월) 23:22
...이해는 됩니다만, 제가 잘못 적었군요
잘못이라고 보기엔 어려운데, 자부담금 낸다는거 자체가 지금 이해가 안되서요;;
꾸레셀로나 2020-05-23 (토) 16:48
이렇게 보상 받을수도 있네요....! 신기합니다. 뭔가 억울할 것 같긴한데 어디에서 보상 받을 수 있나 궁금했었는데 좋은 정보 감사드립니다!
황마마 2020-05-24 (일) 00:00
아스팔트패임 보상 포트홀
hama님 2020-05-24 (일) 00:11
오..
재석유임 2020-05-24 (일) 01:54
아 부럽 저도 똑같은 사고 일어나서.... 하려 했지만.... 블랙박스로는 도저히 제대로 확인이 안되고....
사진찍을려구 하니 자동차 전용도로라 도저히 위험해서 안되더라구요....
그냥 제돈으로 처리했습니다...
그때 눈탱이 당한 사제휠.... ㅠ
랄프깁슨 2020-05-24 (일) 14:32
우리나라가 선진국인 이유

이런 시스템이 갖춰진 좋은나라가 그리 많지 않음..
핫도그 2020-05-24 (일) 21:44
ㅇㄷ
조우리♡ 2020-05-24 (일) 23:46
아스팔트패임 보상 포트홀 ㅇㄷ
설계자 2020-05-25 (월) 09:21
패인도로에 걷다가 넘어지거나 발목이 접질리는 사고가 나도 보상받을수있습니다.
달빛휘영청 2020-05-25 (월) 18:52
멋지십니다. 이렇게 권리를 주장하는 시민이 많아질수록 선진국이 되는 것 같습니다. (저는 개발중인 지구 근처 지나가다 공사중인 건물 앞 도로로 자전거타고 가다 펑크나서 튜브, 3~4만원짜리 타이어 날렸습니다ㅠㅠ)
     
       
거북이등딱지 2020-05-29 (금) 16:58
맞는 말씀입니다.
대신 이걸 악용해서 다른 사고의 비용을 충당한다거나 하는 사람들에게
징벌적으로 벌금을 때려서 세금을 충당하면 좋을듯합니다.
The미래 2020-05-25 (월) 20:03
잘 해결되어서 다행이네요.
근데 저기에 님께서 추가로 들이신 시간에 대한 보상은 안 보이는 것 같습니다. 아쉽.
 익 명  2020-05-26 (화) 11:16
전 낙하물사고로....스티로폼이 두께 15T정도되는걸 밟아서 하부 커버가 찢겻고 교체비용 6.5만원들엇는데...어후 진짜 짜증나더군요 금액도 애중간해서 보상신청하는 스트레스가 더 클거같고.... 앞에 가던 스포티지 새끼는 미리 피하면되는걸 바로앞에서 급차선 변경으로 피하니 내가 피하지도못하고....진짜 짜증....
라피시아 2020-05-26 (화) 17:24
이것도 유용한 정보고  뺑소니 혹은  무보험 차량 손해를 입어도 정부가 제공하는 자동차 손해배상 보장제도가 있습니다. 물론 책임보험의 한도내에서...
   

 
정보게시판  주간조회순 | 주간추천순 | 주간댓글순 | 월간조회순 | 월간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필독] 정보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3-24 4
537 [음식]  에어프라이어로 굽네치킨 만들기.jpg (1) 스샷첨부 피라맥스 14:25 0 266
536 [생활]  에너지스마트기기 국비지원 무료로 받는법.(강원도 한정) (6) 스샷첨부 지구파괴자 09:24 7 418
535 [게임]  [스팀] 배그 PLAYERUNKNOWN'S BATTLEGROUNDS 기간 한정 무료 및 할인 (16,000원)… 스샷첨부 人生무상 09:08 3 380
534 [건강]  코로나 바이러스 침투경로: 코 점막 (3) donn 02:19 6 836
533 [일반]  초간단 양파덮밥 레시피 .JPG (1)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1:44 6 968
532 [일반]  소소한 생활의 꿀팁 .GIF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1:39 5 933
531 [게임]  에픽 Enter the Gungeon (엔터 더 건전) 6월 12일 까지 할인 행사.jpg (2) 스샷첨부 人生무상 01:32 5 557
530 [PC]  신성조) 6월 기준 CPU 가성비 비교표 (암드 3100, 3300X 추가!!) (1) 스샷첨부 이토간판 06-04 4 781
529 [일반]  전세계가 극찬한 한국 디지털 사이니지 기술 (1) 둠두바두두바… 06-04 5 1361
528 [일반]  참여하면 기부되는 챌린지 스샷첨부 마초치 06-04 3 885
527 [일반]  (자필) 이미지를 텍스트변환 앱...(구글드라이브아님..) (4) 스샷첨부 홍오홍 06-04 10 864
526 [취미]  여친 예쁘게 사진찍어주기 (16) 스샷첨부 또랭또랭 06-04 13 2365
525 [과학]  '단위를 알면 세상이 보인다'…국립중앙과학관 '단위특별전' 스샷첨부 포이에마 06-04 5 692
524 [모바일]  (자필) 아래 영어 리스닝 공부를 스마트폰 화면이 꺼져도 계속 청취방법 (2) 스샷첨부 거스기 06-04 5 620
523 [음식]  충격의 김치비빔면 만들기.jpg (14) 스샷첨부 피라맥스 06-04 8 2061
522 [음식]  에어프라이어로 만드는 굽네치킨 (12) 스샷첨부 jollypong 06-04 11 2036
521 [일반]  PDF Converter by Readdle - 일시무료 .JPG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6-04 5 1046
520 [일반]  이거 없이는 못 산다 욕실 스프레이건 .JPG (13)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6-04 9 2902
519 [일반]  넷플릭스, 아마존 프라임 비디오 한글 자막 보는 방법 .JPG (2)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6-04 6 1397
518 [생활]  다중이용시설 위험도 자가점검표 스샷첨부 포이에마 06-03 6 954
517 [과학]  금성과 지구의 댄스 (NASA 오늘의 사진) (3) 포이에마 06-03 5 1583
516 [음식]  올리버 샘 개고기 드립쳤다 사과하나요?.jpg (11) 스샷첨부 김은양반김 06-03 9 2332
515 [음식]  생활팁 3가지 나냔구리구리… 06-03 6 1548
514 [교육]  [긴글] 영어 리스닝 공부법 (35) 거스기 06-03 65 3890
513 [음식]  5분완성 대패삼겹덮밥 레시피.jpg (5) 스샷첨부 피라맥스 06-03 6 2396
512 [건강]  인간의 노화는 3번온다.jpg (11) 스샷첨부 피라맥스 06-03 18 4462
511 [PC]  팟플레이어 화면 진하고 선명하게 만들기 png (11) 스샷첨부 미디어마스터 06-03 13 2602
510 [일반]  택배 사칭 스미싱 주의 (3) 스샷첨부 이궈달라 06-02 7 1617
509 [생활]  일회용품이 코로나를 막는다고? (4) 뚜껑 06-02 6 2274
508 [생활]  30년 모기 연구가가 알려주는 모기 퇴치법 (21) 스샷첨부 사나미나 06-02 34 8328
507 [일반]  전기 주전자 물때 제거 간단 팁 .JPG (19)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6-02 26 7966
506 [일반]  남자패션 꿀팁! .jpg (20) 스샷첨부 페르난도르 06-01 16 5695
505 [과학]  2020년 5월 세계지진정보 전체통계 스샷첨부 포이에마 06-01 8 1213
504 [PC]  (자필) 윈도우 탐색기의 3D 개체 항목 지우기.jpg (7) 스샷첨부 책에봐라 06-01 13 2341
503 [역사]  미국 흑인 시민평등권의 역사 스샷첨부 포이에마 06-01 6 1689
502 [일반]  변기뚫는법 (25) 스샷첨부 dong22341 06-01 9 3970
501 [음식]  귀찮을 때 딱 좋은 전자레인지 레시피 24개.jpg (4) 스샷첨부 클래식과재즈… 06-01 17 3131
500 [일반]  제주 해녀에게 교훈을 얻고자 찾아온 파타고니아 (1) 둠두바두두바… 06-01 9 2650
499 [일반]  덴탈 마스크 올바른 착용법 .JPG (11)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6-01 19 7199
498 [경제]  초보자를 위한 자동차보험 가입 가이드 (2) 스샷첨부 기효 06-01 12 1730
497 [취미]  (자필) 2020 타이틀리스트 신형 캐디백 리뷰입니다. [자필] 코피터친다 06-01 4 1101
496 [생활]  덴탈마스크 착용 할 때 방향 (8) 스샷첨부 거스기 06-01 8 2417
495 [과학]  지구에서 가장 높은 곳과 가장 낮은 곳.jpg (4) 스샷첨부 아르투로비달 06-01 7 3021
494 [건강]  어린이 다기관염증증후군 (2) 스샷첨부 포이에마 06-01 7 1852
493 [음식]  유통기한 말고 소비기한 (30) 스샷첨부 에스카노르 06-01 22 5526
492 [과학]  2020년 6월의 밤하늘 스샷첨부 포이에마 05-31 9 1653
491 [상식]  자율주행 기술, 지금은 어느 단계일까? (16) 스샷첨부 뚜껑 05-31 11 2708
490 [건강]  남자도 자궁경부암 주사를 맞아야 하는 이유 (28) 스샷첨부 붉은언덕 05-31 16 3881
489 [생활]  미국너구리 라쿤이 한국에서 '생태계위해우려생물'로 지정된 까닭은? (1) 스샷첨부 뚜껑 05-31 8 2657
488 [일반]  실루엣 사진 찍는 방법(폰카, 카메라 공통) .JPG (4)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5-31 33 6778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