좌측 배너
  • 게임
  • 연예
  • 시사
  • 컴퓨터
  • 동물
  • 유머
  • 자동차
  • 회원
  • 사회
  • 정보
  • 영화

브랜드연구소

RiZUM 명컴퓨터 탑툰 러판

   
[주식]

기법이나 이런부분 말씀해달라고 하셔셔 따로 글을 올려요

 
글쓴이 : K525 날짜 : 2021-01-13 (수) 20:42 조회 : 1041 추천 : 24    

우선 제 약력은 올해 30대 중반입니다. 20살때 주식에 빠져서 경제학과 전공으로 돌리고 금융업에 종사하다가 퇴사해서

지금은 다른일을 하고있습니다. 주식시장 경험은 2007년 막바지에 입문해서 15년 조금 안된거같습니다.

증권관련된 자격증은 전부가지고 있고 CFA까지 했습니다.


2007년돕부터 이희x같은 사기꾼 라임, 옵티머스 같은 쓰xx들한테 상처입고 주식시장에서 다들 빠져나가셨는데. 많이 안타깝더라구요. 


유튜브가 활성화되면서 투자리딩이며 재테크가 활성화되고  세대교체가되면서 다들 주식시장에 뛰어드시는거같어요. 

경험상 우려반 잘되쓰면 하는 바램이 절반입니다. 


우선 저는 보수적 공격적 투자자입니다.

투자라고 말하고 일주일 길어야 몇달 단위로 매매하는 주식을 하시는 이유가 무엇입니까?


정말로.. 금리보다 약간 높은 수익을 추구하셔셔하는것인지 아니면 주식으로 인생을 바꾸시려고 하시는것인지부터 묻고 싶습니다.

전자가 목적이라면 주식시장이 하락시기에 S&P500 ETF를 분할매수하는것만큼.. 더 좋은 전략이 있을까 싶습니다.


하지만 대부분 후자가 목적이시죠..슈퍼개미가 되고싶으시고 아침마다 지옥철로 출퇴근하는 길보다 전업투자자를 꿈꾸시는분들이 대부분이죠.

좋아하는것만보고 좋아하는일만하고 살고싶어하니깐요.. 그게 가능하다면 누구도 일하지 않고 자본주의는 이미 붕괴되어버렸겠죠?

물론 가능합니다. 아주 극소수만요. 


그럼에도 큰 손실이 나지않고 조금이남아 도움되실까해서 몇자 적습니다.


1. 증시는 자본주의가 붕괴되지 않는 이상 무한정 상승한다. 


왜 그럴지는 한번 기축통화와 인플레이션에 대해서 연구보시기바랍니다. 제가 몇자 적는것보다.. 그게 공부많이되실겁니다.


2. 계란을 한바구니에 담지마라..?


개인적으로 분산투자는 10억정도부터해도 되지않나 싶습니다. 몇백만원 몇천만원으로 관리와 추적이 안되는 수십종목을 사는게 맞는지 잘생각해보세요.  슈퍼개미나 대성한 펀드매니져중에에 초기에 충분한 자본력을 가지기 전까지.. 통계적으로 유의미한 15개 이상의 포트폴리오 분산을 가지고 투자에 성공하신분이 몇분이나 계실까요. 박영옥 김정환 두분다 삼천리 자전거 손정의회장도 야후를 통해서 집중적인 부를 일구셨습니다.  제가 예를 세분만 들었지.. 이 부분도 한번 찾어보시기를 바랍니다. 정말로 개미투자자가 수십종목에 투자하는것이 맞는지..


3. 자본금의 역설


항상 투자할때 자본금이 부족하다 부족하다 하시고 빚에 빚을 끌어다가 투자를 하시더라구요. 제꺼 계좌 3000시작으로 일군것이구요.

제 주변사람들 500으로 1억까지도 만들어드렸습니다. 엄청나게 오래 걸리지 않았을까 생각하시지만 불과 6개월 전입니다.

500으로 1억을 10번 도전하는게 맞을지 5000으로 한번에 하는게 맞을지 생각해봅세요. 만약에 500으로 1억을 성공시킨다는것 자체로

자신의 그릇도 커져있고 투자에 대한 올바른 가치관을 시장에서 보상해주는것이니깐요. 실패해도 적은돈은 복귀가 가능하지만 큰돈으로 깨지면 시장을 비관하고 떠나게 됩니다. 시장이 잘못일까요 본인 잘못일까요? 시장 잘못이라고 생각하시면 그분은 더 이상 배울게 없으신분이겠죠


1억이 25%수익을 복리로 40년을 내년 어떻게 되는지 한번 계산햅보시기 바랍니다.

40년이 부족하시다구요? 20년은요? 아니.. 20종목을 연속으로 맞춘다면요? 그 기간은 엄청빠르게 앞당겨지겠죠?


4. 복리의 힘은 한번의 높은 수익률이 아니라 손실을 방지하는데서 나온다.


 저를 보수적 공격적 투자자라고 칭했습니다. 이 말은 분산을 하지않고 한두종목에 집중적으로 투자하지만.. 절대 손실을 보지 않을거라고 생각하는 종목에다가 신중하게 자금을 투자한다는말입니다.( 회사의 영속성, 재무재표 내력 등등) 즉, 절대 손실을 보지 않으려면 수급상 아주 좋은자리 아니면 물려도 기업 실적이 폭발적으로 올라오느라 하락해도 믿고 버틸만한 종목에 집중투자합니다. 만약에 회사에 의구심이 남아있다면 수익이 나는 즉시.. 더 욕심내기보다 바로 수익실현해서 버퍼를 쌓고 비중을 줄여나갑니다. (자금관리의 영역) 나머지돈으로 또 수익을 내면 어차피 같은 복리효과를 누릴수있으니 대박을 쫒기보다 손실을 방어한다고 생각하는것이죠!!



그리고 저평가된 종목이 패러다임이 바뀔때 투자를 시작하는 편입니다.  

예를들어 부채가 적고 PBR이 낮은데 기업의 페러다임이 바뀌거나 시장에서 알아주고 프리미엄을 줄때입니다.

EX)케이엠더블유, 현대차, 심텍 (경기민감주 사이클 주식이 장기간 소외되고 하락하다보면 성장주가 가치주로 바뀔때가 있죠...

반대로 가치주가 성장주로 바뀐다고 생각해보세요. 저평가영역부터 프리미엄의 영역까지 상단이 열린다는 거겠죠

스터디해보시길바랍니다.


5. 재료, 차트 수급


박영옥님이 말씀하신것으로 주식투자 먹이사슬에 있어서

1단계 사업가

2단계 트렌드투자자

3단계 계량적투자

4단계 기술적투자(차트매매)

5단계 재료매매(카더라통신, 신기술 신사업 실적과 기업의 변화로 연결되지 않는 뉴스)


라고 말씀하신부분에 대해서 상당부분 공감합니다. 자신이 매매를 주로 어떤 경로를 통해서 하는지 생각해보시면

먹이사슬 어디에 와있는지 알게되실겁니다.  제가 주로하는부분은 2,3,4 단계이고 위로 올라갈수록 투자에 대한 확신과

비중을 크게 올립니다. 저도 기술적매매를 주로할때는 하루에 3시간씩 차트만 5년이상본거같습니다. 그래서 급등하는 차트나 사들어가야하는 타점을 잘알고 위험한 자리도 잘알죠!! 대부분 주식하시는분들은 타점이 없습니다. 그게 좋은 기업을 비싼가격에 사게되는 이유입니다.

나쁜기업도 좋은가격에 사면 수익이 나고 좋은기업도 나쁜가격에 사면 손실이 납니다. 


6. 노이즈


대부분의 개인투자자가 돈을 벌지못하는 이유는 독립적으로 생각해서 종목발굴하는 능력과 자금을 관리하는 능력이 없어서입니다.

이슈가되는 종목을 찾아가게되고 종토방에서 서로 떠들어가면 가즈아!!를 외치는데... 종토방이 바글바글한 종목에 추가 상승하는 종목도

많습니다. 오르니깐 이슈가 되는것이구요. 그러나 비싸게 사야되죠.. 아무도 없이 조용한곳에 먼저 자리를깔고 사람들이 몰려오면 팔고 나가던지.. 비중을 줄이던지 불안해해야됩니다.


사람이 바글바글하다는것은 오르면 그만큼 팔사람도 많다는것이고.. 신용도 그만큼 많이 들어가 있어서 여차하면 폭락이 크게 나올수도 있고 올라갈때도 매물에 부딫힌다는 말입니다. 최근에 급등한 엘앤케이바이오의 차트와 신용한번보시길바랍니다. 왜 저렇게 쉬지도 않고 오를수있었는지..또 상단에 꼬리가 계속 달리는 종목도 보시기를 바랍니다. 신용이 얼마나 많은지.. 수급은 모든 재료를 우선한다. 꼭 기억하시기를 바랍니다. 


7. 자금관리


어떤 고수도 종목사서 물리고 시장에서 알아줄때까지 버티는 지라.. 여유돈으로 투자합니다. 그럼에도 좋은 기회가 오면 그것을 담보로 신용 으로 레버리지 매매를 하죠.(욕심많고 자금관리 안되는 사람은 반대매매로 큰 손실을 입구요) 

수익이 나면 더 올라갈까봐 팔었다가 다시 되사기를 반복하고 시장이 끝나면 내가 무슨짓을 한거지하고 한심해하기도하구요.

마인드와 계좌를 어떻게 관리하느냐 돈 몇푼이 아니라 나의 매매가 성공적인가를 수익률 그래프를보고 어떻게 개선해야될지 

아주 깊게 고민해보시기를 바랍니다. 


돈을 버는것은 운이고 지키는 것은 철학입니다. 저도 운이 좋아서 작년 올해 수익이 많이 났고 지키는것은 제가 가진 시장에 대한 보수적인 생각이겠지요. 이것은 시장에 들어온 유동성이 빠지면 누가 벌거벗고 수영하고 있는지 알수있는것처럼요. 비가 내리면 그것을 받을수있는 큰  그릇을 가진 사람이 되도록 노력하시는게 맞다고 생각합니다. 자신이 용기가 없고 작은것을 탐하고 민감하면 아무리 폭우가 내려도 종지그릇으로  받는거겠죠.. 오래 살지는 않었지만 살아보니 제가 좋은 사람이면 주변에 좋은 사람이 모이고 인맥이든 실력이든 폭우가 내리는 시기가 한두번은 있는거같습니다. 


트레이딩, 투자를 한다는것은 올바르고 멀리보는 안목을 지니고 불운을 키우지 않는 훌륭한 사람이되는 길이라고 배웠습니다.

대부분의 연민과 부정 손실을 키우고 짠돌이나 고마움을 표현하지 못해서 들어올 복을 걷어차곤합니다. 


비관론자 명성을 얻고 낙관론자 부를 얻는다. 비관론자는 싹이 올라오면 사라질까봐 얼른 수확하고 떨어지면 불안해서 손절을 합니다.

낙관론자는 올라가면 더 커질것이라고 보유하고 떨어지면 다시 올라올거라고 버티죠.. 아마 이게 작년3월에 부자와 빈자를 가린 큰 예라고 생각합니다.  부디,  실력과 그릇을 키우셔셔 때가오면 복을 가득받아들이는 사람이 되셨으면 합니다. 


마지막으로 주식이 무엇이냐고 물어보신다면.. 그것은 시대정신을 사는것이라고 답변해드리고 싶습니다. 


이상 더 궁금하신점 있으시면 댓글달아주시면 답변 남기도록하겠습니다.

긴 글 읽어주셔셔 감사합니다.



K525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암흑천마 2021-01-13 (수) 22:53
좋은 말씀 감사해요...
이제 막 시작하는데.... 감사합니다
머치쿨가이 2021-01-13 (수) 23:08
엄청난고수이신듯헌데... 어쨋든 많이공부하라는 글 같네요... 그나저나 장기적으로 봤을때 추천해주실만한 종목있으면 공유해주세요~~
     
       
글쓴이 2021-01-14 (목) 19:18
트레이딩이 아닌 순수 투자목적을 하신다면 저 위에 S&P500 ETF 말씀드린것만한 것이 있을까요?
패권국 달러표시자산의 500개의 시대를 이끄는 회사를 선별한 펀드에 부도위험까지 제거했는데.. 지금 우리나라가 베네수엘라라고해보세요. 달러화 자산을 가지고 있느냐 없느냐만으로 부자와 빈자가 갈릴것입니다. 그 위험도 회피하고 전세계 주도주중에 대장주를 사는것이니 장기적으로 저만한것이 없다고 생각합니다.
밍크고래 2021-01-13 (수) 23:14
주린이입니다. 제가사면 떨어지고 팔면 올라요 ㅠㅠ
불근노울 2021-01-13 (수) 23:30
삼성전자를 보유하고 있는데.. 중고점에 물린것 같다는 생각이듭니다.
과감히 빼는게 나을까요? 존버를 할까요
     
       
글쓴이 2021-01-14 (목) 19:19
파셔도 없으셔셔 또 불안해 하실거고 가지고 계셔도 흔들리면 불안하실텐데..
중고점의 문제가 아닌 불근노물님의 주식을 대하는 마인드의 문제라 생각됩니다.
삼성전자랑 동업한다고 생각하시면.. 작은 이익과 손실아닐까요?
암흑천마 2021-01-14 (목) 00:25
님께 배워보고싶네요..
책을 읽어봐도 이거 뭐. .ㅠ
에이씨 2021-01-14 (목) 00:50
스크랩 했습니다.

나중에 심심하시면 가끔 오셔서 지식공유 부탁드릴꼐요 ㅎㅎ
     
       
글쓴이 2021-01-14 (목) 19:20
감사합니다 ^^
한우 2021-01-14 (목) 07:55
2번은 공감 못하겠네요.

어째 분산투자를 수십종목으로 생각하시는지
 
3종목 4종목 집중적으로 쪼개도 분산투자일텐데.
     
       
글쓴이 2021-01-14 (목) 19:16
원래 포트폴리오 이론에서 분산투자는 - 상관계수가 가지는 상품을 섞어서 공분산을 낮추는것을 말하죠!! 하지만 대부분의 개인투자자분들은 부동산 / 주식/채권 이런식으로 섞는게 아니라 종목을 여러개로 분산해서 경영리스크를 회피하려는 부분을 말한것입니다. 오해가 있으셨다면 죄송합니다
정상파파 2021-01-14 (목) 11:23
좋은 말씀 잘 보았습니다. 그런데 한가지 궁금한 점이 있습니다. 쓰신 글에 보면 "투자라고 말하고 일주일 길어야~"라는 내용을 말씀하신 것은 단기매매를 지양하자는 말씀 같습니다.또 자본금의 역설에서는 주변 지인을 도와주셔서 6개정도에 500만원을 1억으로 만들어 주셨다고 되어 있습니다. 제 추측에 6개월정도의 시간에 500만원을 1억정도로 만들려면 상승하는 종목으로 갈아타면 단기매매해야 하지 않을까 하는 저의 미천한 생각이 있습니다. 두 가지가 상반되는 내용인데 혹시 추가적인 설명 부탁드려도 될까요?
     
       
존버킹 2021-01-14 (목) 19:04
일본의 주식고수인 bnf 이 분도 단타매매를 했죠. 길어야 일주일 단위인가로 매매했다고 말한 거 같아요.
이 분은 단기매매를 전제로 하고 장기 주가예측은 하지 않는다고 말했죠.
제이컴 오주문 때 자신의 보유자산의 절반인 40억엔을 몰빵해서 매수 후 당일에 매도해서 하루만에 20억엔을 벌죠.
분산 투자도 수 십 종목씩 안했던 거 같아요.
     
       
글쓴이 2021-01-14 (목) 19:27


2
     
       
글쓴이 2021-01-14 (목) 19:28


3
          
            
정상파파 2021-01-15 (금) 00:49
좋은 답변 감사합니다~올려주신글 몇번이고 보면서 깨우쳐 보겠습니다.
주식회사가게 2021-01-14 (목) 16:41
크~~ 너무 감사합니다.
존버킹 2021-01-14 (목) 18:36
제가 재테크 게시판에서 본 글 중에 가장 좋은 글이라고 생각합니다.
직접 이런저런 얘기하면서 배워보고 싶지만 그건 뭐 저의 개인 바램이고 좋은 말씀 많이 참고 하겠습니다.
     
       
글쓴이 2021-01-14 (목) 19:29
좋게 봐주셔셔 감사합니다. 저도 트레이딩하면서 팀을 꾸리고 아이디어를 공유하면서 하고싶지만.. 트레이딩에서 민첩성이 떨어지기도 하고 모두의 아이디어가 일치하는곳에서는 수익이 만족스럽지 못하더라구요 . 그저 혼자생각하고 판단해야하는 외로운길이네요^^
쌈개 2021-01-14 (목) 19:57
주식 초보인 저에게는 좋은말입니다.  많은 이득을 보셧다니 부럽내요 저도  열심히 해야겠어요.. 과하지 않게
가끔 모르는거 쪽지로 물어봐도 될까요? ㅎㅎ
OakeN 2021-01-14 (목) 22:09
뜬금없지만 cfa level 1을 공부하고 있습니다. 실무에서의 활용성이라던지 공부량 대비 난이도라던지 시험이 한달 가까이 다가오니 여러생각이 드는데 먼저 길을 걸으셨던 분의 생각이 궁금합니다.
     
       
글쓴이 2021-01-16 (토) 00:23
우리나라 시험은 어떻게든 떨구려고하는데 미국시험은 정말 아는지를 묻는 시험이라서 정확히 공부하셨다면 문제가 어렵지는 않으실거에요!! 실무에 대한 활용성은 레벨1수준에서는 기초지식이죠!! 예를들면 회사가 좋네?하고 재무재표를 보면 이해할수있는거죠!! 회계라던포트폴리오이론 왜 분산투자를 하는지 어떻게하는지 이런 것들요 난이도는 어렵지 않았던거같아요 ^^
띠용Eldyd 2021-01-14 (목) 22:44
요즘 드는 생각은 주식 투자하면서 제일 어려운 것은 사고 파는게 아니라 그냥 들고 있는 게 아닐까 합니다.
저는 그게 제일 어렵네요.
     
       
글쓴이 2021-01-16 (토) 00:25
보통 투자하실때 사람들이 사서 들고있지를 못하는 이유는 내 자신에게 비중이 커서겠죠!!
수익이 나면 어느정도 실현하셔셔 다른 투자처를 또 찾으시고 기존 투자한 종목은  마음을 조금 가볍게 먹고 끌고가 보시는게 어떠세요? 어차피 복리이기떄문에 파신 투자금은 다른것을 투자하셔도 수익인것은 마찬가지니깐요 ^^
          
            
띠용Eldyd 2021-01-16 (토) 00:30
제경우는 비중문제는 아닌것 같습니다.
오히려 너무 비중을 쪼개놔서, 안정적이기는 하지만 종목당 수익률 대비 전체계좌 수익률이 낮아서 문제입니다.
복리 계좌 종목들을 빼고도 60종목 이상 운영하거든요.^^
복리계좌를 따로 분리한지 1년밖에 안되서 경험과 인내,
만들어 놓은 시스탬의 대한 믿음이 부족하다 싶습니다.
앞으로도 평생 계속할 생각인지라 장기적으로
실패하지 않는 방법을 실행하고 수정해가는 중입니다.
좋은 말씀 정말 감사합니다.
웽리 2021-01-14 (목) 23:51
좋은 글 감사합니다. 핵심이 명확해서 이해하기 좋네요. 사실 전 종목 발굴도 어렵고, 지속적인 모니터링와 매매활동도 회사생활 중에 어려워서 요즘 다 팔고 인덱스 레버리지 펀드에 투자자금 다 옮겼습니다만, 나중에 다시 매매활동 할땐 조언주신 부분 참고하면서 해보겠습니다.
     
       
글쓴이 2021-01-16 (토) 00:25
감사합니다 ^^
人先 2021-01-15 (금) 17:22
감사합니다 다음에는 매매방법 이랑 종목선정방법도 올려주십쇼
     
       
글쓴이 2021-01-16 (토) 00:26
넵 감사합니다 ^^
NewSpring 2021-01-16 (토) 12:41
대단하십니다.
저도 오늘부터 K526님 지인 하겠습니다.ㅎㅎ

저같은 초보 주린이들을 위해 안목이나 관점 알려주시면 공부 열심히 하겠습니다.
에이씨 2021-01-17 (일) 18:32
신용을 통한 수급 관점에서도 한번 설명을 해주실 수 있을까요?
   

재테크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필독] 재테크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1-24 3
[이벤트]  2021 신축년 이토랜드 게시물 이벤트 (한정판 머그컵 증정) (261) eToLAND
14868 [부동산]  1월~12월 아파트 신고가순위(건수) 및 단지별 신고가내역  이미지 실거래분석가 06:06 0 10
14867 [가상화폐]  "비트코인 15일 폭락" 경고한 `닥터둠` 루비니 예언 맞았나?  이미지 USNewYork 00:17 1 153
14866 [가상화폐]  뱅크롤 플로우 - 매일 이자를 지급받는 블록체인 네트워크 스테이킹  이미지 hopper678 01-17 2 79
14865 [가상화폐]  코인 시세 차익거래 봇을 통해 하루 수익률 1.5%  이미지 hopper678 01-17 2 169
14864 [부동산]  1월이후 서울시 아파트 실거래가 신고가 현황  실거래분석가 01-17 2 78
14863 [부동산]  하남 스타 포레라는 아파트 단지가 지어지나 본데 궁금한 것이 있습니다.  슬픈고백 01-17 1 129
14862 [기타]  [뉴스]증시가 ‘자금 블랙홀’…두달새 정기예금 10조 감소  기후변화 01-17 3 213
14861 [주식]  삼성전자 100퍼 먹겠네요ㅎㅎ  (3) 이미지 정의구현 01-17 7 785
14860 [주식]  우량주로 단타 치는거...어떻게 생각하세요?  (7) 강남고려 01-17 5 453
14859 [주식]  삼성전자 발열이슈  (1) 브리스번 01-17 5 473
14858 [기타]  해외펀드 납입원금 관련해서 알려주실분 계실까요...  s꼬맹이s 01-17 4 101
14857 [주식]  키움HTS 특수기능 +_+ 창번호 0210 및 설정으로 매매하기  이미지 이토구글 01-17 6 205
14856 [주식]  가장 싼 주식이 가장 값비싼 주식일 수 있다.  람보르기뉘 01-17 6 591
14855 [주식]  100억원 주식고수의 일갈 : 투자는 습관이 전부  람보르기뉘 01-17 8 448
14854 [주식]  주식은 언제 팔아야 하나 by 제럴드 로브  람보르기뉘 01-17 7 381
14853 [부동산]  1월 아파트 실거래가(건수:10,658건 신고가:1,692건)  (1) 이미지 실거래분석가 01-17 5 138
14852 [가상화폐]  코인 시세 차익거래 봇을 통해 하루 수익률 1.5%  (1) 이미지 hopper678 01-17 5 357
14851 [일반]  네이버 카카오 어떻게 될까요?  人先 01-17 6 293
14850 [주식]  사상 최대 실적 TSMC 심상찮다…설비투자 30조원 '융단폭격'  이미지 USNewYork 01-17 5 400
14849 [가상화폐]  SET 코인에 대해 아시나요?  hopper678 01-16 5 205
14848 [주식]  우리가 주식을 공부해야 하는 이유 _ 첫번쨰  이미지 에이씨 01-16 8 636
14847 [부동산]  1월16일 서울시 아파트 실거래 신고가내역  실거래분석가 01-16 5 105
14846 [가상화폐]  [모바일채굴혁명!]비 네트워크는 연금이라보고 반드시 무료채굴합시다~  이미지 최111 01-16 5 197
14845 [주식]  막차탄 개미 `전전긍긍`…코스피 석달만에 2% 급락  (7) 이미지 USNewYork 01-16 5 660
14844 [주식]  친구가 주식 권했을 때 사지 말아야 하는 이유  (10) 위닝마니아 01-16 6 1012
14843 [부동산]  전국 아파트 매매 / 전세 실거래가 입니다.(01/16)  HotData 01-16 5 150
14842 [부동산]  1월16일 아파트 실거래가(건수:2,587건 신고가:578건)  이미지 실거래분석가 01-16 5 151
14841 [주식]  삼성전자(2억원) -> 테슬라 환승  (14) nemio 01-16 7 1105
14840 [주식]  sk이노베이션 질문이요  럭키수자 01-15 4 360
14839 [주식]  제발 우리 엄마 주식 좀 팔게 해주세요  (9) 찌찌리 01-15 6 1013
14838 [부동산]  1월15일 서울시 아파트 실거래 신고가내역  실거래분석가 01-15 5 138
14837 [주식]  메디프론 손절!  (3) 이미지 봉주흨 01-15 9 700
14836 [주식]  아 기관 더럽게 파네요.  (4) 달리는자동차 01-15 7 938
14835 [기타]  [뉴스]이주열 한은 총재, ‘빚투’ 과열 경고  기후변화 01-15 5 217
14834 [기타]  [뉴스]연준 파월 "금리 인상 임박하지 않았다..출구전략 논의할 때 아냐"  기후변화 01-15 5 127
14833 [부동산]  전국 아파트 매매 / 전세 실거래가 입니다.(01/15)  HotData 01-15 6 189
14832 [주식]  01월 15일 오늘의 주식뉴스모음  이미지 쭈이즈 01-15 6 466
14831 [부동산]  1월15일 아파트 실거래가(건수:2,793건 신고가:594건)  이미지 실거래분석가 01-15 5 145
14830 [주식]  나스닥 엄청나네요  (2) 레몬카드 01-15 6 1090
14829 [부동산]  기안84 "임대주택 너희들이나 살아"…또 부동산 비판  (1) 이미지 USNewYork 01-15 5 671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