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연구소

RiZUM RZCOS

   
[기타]

[뉴스][박동흠의 생활 속 회계이야기]신주인수권 이상 급등 현상…분위기 휩쓸려 ‘폭탄 돌리기’에 뛰어들지 마라

 
글쓴이 : 기후변화 날짜 : 2020-09-21 (월) 13:03 조회 : 149 추천 : 4  

[박동흠의 생활 속 회계이야기]신주인수권 이상 급등 현상…분위기 휩쓸려 ‘폭탄 돌리기’에 뛰어들지 마라
박동흠 | 회계사

영혼까지 끌어모아 투자한다는 ‘영끌’, 빚내서 투자한다는 ‘빚투’라는 신조어가 유행할 정도로 자본시장이 많이 과열된 느낌이다. 수익이 나올 수 있는 곳이라면 돈이 쏟아지는 상황이다 보니 어느덧 폭탄 돌리기까지 하는 경우도 목격된다. 신주인수권 시장이 그중 하나다.

약 37개 정도의 신주인수권이 거래되고 있는데 누구나 증권사 매매 시스템을 통해 사고팔 수 있다. 신주인수권의 가격이 낮게는 몇십원, 높아도 몇천원 정도다 보니 거래가 몰리면서 최근에 급등세를 보였다. 그저 값이 싸다는 이유로, 잘하면 큰돈 벌 수 있다는 기대감인데, 만약에 신주인수권이 어떤 상품인지를 정확히 알게 된다면 그렇게 큰돈을 쉽게 붓지는 못할 것이다.

신주인수권(Warrant)은 신주인수권부사채(Bond with Warrant)에서 분리된 일종의 옵션이다. 기업이 자본조달을 위해 채권을 발행하면서 그 회사의 신주를 인수할 수 있는 권리를 하나 주었다. 즉 채권을 발행한 회사의 주식을 정해진 가격에 살 수 있다. 그리고 주가가 오를 때쯤 주식시장에서 주식을 매도해서 수익을 올릴 수 있다. 사채권자는 직접 신주인수권을 행사해도 되고, 신주인수권만 따로 떼서 팔 수 있다.

예를 들어 상장기업 K사는 3년 전에 신주인수권부사채를 발행하여 300억원을 조달했다. 채권자들에게 3개월에 한 번씩 액면이자를 지급하고 이 K사의 주식 1주를 2192원에 살 수 있는 신주인수권도 주었다. 채권자 중 일부는 이 신주인수권을 직접 행사할 것이고 일부는 자본시장을 통해 매도했다. 현재 이 K사의 신주인수권은 138원에 거래 중이다. 20원대에 거래되던 신주인수권이 한 달 만에 230원까지 급등하더니 최근에 많이 내려온 편이다.

만약 자본시장에서 K사의 신주인수권을 138원에 산다면 2192원 내고 K사의 주식을 살 수 있는 권리도 갖게 된다. 결론적으로 투자자는 K사의 주식을 2330원에 사게 된다. 그러면 이 K사의 주식은 시장에서 얼마에 거래 중일까? 놀랍겠지만 8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즉 신주인수권을 사서 K사의 주식을 사는 것보다 그냥 주식시장에 가서 K사의 주식을 800원에 매수하는 게 낫다. 기업의 주가가 오를 것으로 기대했겠지만 그럴 가능성은 커 보이지 않는다.

이 회사는 8년째 영업적자에 빠졌고 자금사정이 좋지 않다. 실적이 잘 나오고 은행거래가 원활한 회사라면 굳이 이런 복잡한 자본조달 방법을 선택하지 않을 것이다. 앞서 살펴본 것처럼 자본시장에서 거래되고 있는 신주인수권은 37개 정도밖에 되지 않고, 우량 기업과는 다소 거리가 있다.

한때 수많은 기업들이 신주인수권부사채를 발행해서 사모펀드가 전액 인수하고 신주인수권만 떼서 다시 대주주에게 매도하는 거래가 빈번했다. 대주주 지배력 강화 또는 2세 승계 목적으로 악용되다 보니 결국 금융당국이 5년 전에 상장기업은 신주인수권부사채를 공개모집을 통해서만 발행할 수 있게 했다. 즉 최대주주한테 신주인수권이 흘러 들어가는 것을 원천 봉쇄한 것이다. 그러다 보니 신주인수권부사채 발행건수도 급격히 줄었고 자본조달이 절실하지 않은 이상 회사들이 굳이 발행할 이유도 없었다. 자연스럽게 투자자들의 관심에서도 멀어졌는데 최근에 신주인수권이 10배씩 상승하는 이상현상이 생기다 보니 다시 주목을 받은 것 같다. 그러나 앞서 살펴봤듯이 신주인수권 가격이 급등하면 결국 배보다 배꼽만 더 커지게 된다.

잘 모르고 과열된 분위기에 휩쓸려 투자에 뛰어들면 투자가 아닌 도박판의 폭탄 돌리기 참여자가 될 가능성이 높다. 베팅에 앞서 금융상품의 내용을 완벽히 이해하고 수익이 날 수 있는 구조일 때만 참여하는 투자자가 되기 바란다.



   

재테크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 반기조회순 | 반기댓글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필독] 재테크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1-24 3
14112 [주식]  우수ams ㅎㅎ  이미지 nervous 12:42 1 132
14111 [기타]  [뉴스](미국주식/마감)-주요 지수 3% 이상 급락..코로나19 확산 영향  기후변화 11:07 1 78
14110 [기타]  [뉴스]‘금융자산 10억 이상’ 부자 10년 새 2배…코로나 여파 3명 중 1명은 월소득 감소  기후변화 11:02 1 50
14109 [부동산]  10월29일 아파트 실거래가(건수:2,981건 신고가:482건)  실거래분석가 05:58 3 133
14108 [주식]  2차 팬데믹이네요. .  대박봇물터짐 10-28 2 668
14107 [기타]  [뉴스]삼성으로 본 ‘상속세 논란’ 팩트체크…이건희 회장만 60% 떼간다?  이미지 기후변화 10-28 2 250
14106 [주식]  바탕화면 주식위젯 케이스톡 업데이트 되었습니다 (정식버젼)  (4) 이미지 고냐느님 10-28 7 327
14105 [주식]  요번달 주식 세금 ㄷㄷㄷㄷ  (1) 이미지 가카리 10-28 5 1002
14104 [주식]  ap위성 (미국정부와 대기업들의 움직임)  (1) 이미지 코로로중사 10-28 5 432
14103 [부동산]  10월28일 아파트 실거래가(건수:3,880건 신고가:697건)  이미지 실거래분석가 10-28 4 107
14102 [가상화폐]  코인 가즈아  (1) 이미지 CHOCOMO 10-28 4 582
14101 [부동산]  10월27일 서울시 아파트 신고가 리스트 입니다  실거래분석가 10-27 4 174
14100 [기타]  [뉴스]국민연금 LG화학 분리반대  (1) 기후변화 10-27 5 312
14099 [주식]  기아차 풀배팅할만했죠?  (1) 공손공순 10-27 4 870
14098 [주식]  [팟빵]주식구조대 22화 : 주린이를 위한 나라는 없다.  이미지 마겜프 10-27 4 197
14097 [주식]  미코바이오매드 진입 어떻게 생각하나요.  (2) pose 10-27 4 283
14096 [기타]  [뉴스]민주당 “정부, 2030년까지 공시가격 현실화율 90% 추진  기후변화 10-27 4 157
14095 [기타]  [뉴스]3분기 GDP 성장률 1.9%…'V자 반등'으로 보기는 어려워  기후변화 10-27 4 88
14094 [주식]  주린이 주식 배당 질문 드립니다.  (2) 이미지 우주파일럿 10-27 4 462
14093 [기타]  [뉴스][전성인 칼럼]제2의 ‘라임·옵티머스’를 막으려면  기후변화 10-27 4 70
14092 [부동산]  10월27일 아파트 실거래가(건수:6,883건 신고가:1,377건)  이미지 실거래분석가 10-27 4 168
14091 [부동산]  "서울의 4배 이상 폭등"…세종 땅값 치솟은 이유가  이미지 USNewYork 10-27 4 441
14090 [기타]  2천만원을 3개월 정도 짧게 투자할만한 안전자산이 있을까요?  (4) 이미지 쿠를휴르머너 10-26 4 406
14089 [부동산]  2020년 서울시 ㎡단가 순위 및 단지별 상승률  실거래분석가 10-26 5 149
14088 [부동산]  전세난 너무 잘 보여줬나?…KB매매·전세 거래지수 안낸다  이미지 USNewYork 10-26 4 181
14087 [일반]  비상금용으로 어떤가요?  (3) 이미지 해와달별 10-26 4 483
14086 [주식]  휴림로봇 매도! 드디어 손절!  (2) 봉주흨 10-26 4 417
14085 [주식]  SK 이노베이션 판결이 내일 오전인데 어떻게 될까요?  (3) 바람의마법사… 10-26 4 351
14084 [주식]  오늘 코스닥이 4프로 가까이 폭락 중  (3) 강생이똥꼬 10-26 4 718
14083 [주식]  [팟빵]주식구조대 21화 : 삼성전자  이미지 마겜프 10-26 4 348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