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7/21] (디지털) 모지모지 블루선 ABP-1000 빔프로젝터 (3)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기타]

[뉴스] 임금노동자 몫, 노동소득분배율 3년 만에 반등

 
글쓴이 : 기후변화 날짜 : 2019-06-04 (화) 23:19 조회 : 527 추천 : 4  

출처: http://biz.khan.co.kr/khan_art_view.html?artid=201906042137025&code=920100

임금노동자 몫, 노동소득분배율 3년 만에 반등
박병률 기자 [email protected]

4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국민계정의 기준연도(2015년) 개편결과’를 보면 노동소득분배율은 2017년 62.0%에서 지난해 63.8%로 1.8%포인트 상승해 역대 최고를 기록했다. 상승폭으로도 통계가 작성되기 시작한 2000년 이후 가장 높다.

노동소득분배율이란 한 나라에서 한 해 생산활동으로 발생한 소득 가운데 자본을 제외한 노동에 배분되는 몫을 가리킨다. 임금노동자의 보수를 국민소득(NI)으로 나눠 얻는다.

노동소득분배율은 2000년 이후 금융위기 때를 제외하고는 꾸준히 개선됐다. 그러다 2015년 62.6%에서 꺾여 2016년 62.5%, 2017년 62.0% 등 연속 하락했다. 지난해 노동소득분배율이 반등한 것은 임금노동자 보수가 5.0% 증가한 반면 영업잉여(법인의 이익)는 2.4% 줄었기 때문이다. 한은 관계자는 “임금증가가 매출액 증가보다 빠를 때 영업잉여가 감소할 수 있다”고 말했다.

한국의 노동소득분배율은 주요 선진국 대비 낮은 편이다. 경제협력개발기구(OECD)에 따르면 2017년 노동소득분배율은 일본 68.7%, 독일 68.4%, 영국 67.3%로 한국보다 4~5%포인트가량 높다. 한국의 노동소득분배율이 상대적으로 낮은 데는 자영업자 비중이 높은 것도 원인이다. 자영업자의 소득이 영업잉여(법인의 이익)에 포함되기 때문이다.

전체 조정처분가능소득에서 차지하는 가계분의 비중도 62.6%로 전년(61.9%)보다 증가했다. 조정처분가능소득이란 본원소득에서 세금과 사회부담금은 제외하고, 사회적 현물이전(무상교육, 건강보험 보장성 확대 등)은 포함한 소득이다. 예컨대 100만원 소득자가 30만원을 세금으로 내고 50만원 복지지원을 받는다면 120만원이 조정처분가능소득이 된다.

가계 조정처분가능소득 비중도 2015년 64.0%로 정점을 찍은 뒤 2016년 62.8%, 2017년 61.9%로 계속 하락하다 이번에 반등했다. 증가폭(0.7%포인트)은 통계가 작성된 2010년 이후 최대다. 조정처분가능소득에는 가계와 기업, 정부분이 있는데, 가계분의 비중이 클수록 분배가 잘된다는 뜻이다. 한은이 조정처분가능소득에서 차지하는 가계분 비중을 공개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한은 관계자는 “정부의 소득재분배 정책과 사회복지 정책의 효과 분석에 활용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소득분배지표 통계 제공을 확대했다”고 말했다.

한은은 이날 가계 혼합소득 지표도 별도로 공개했다. 가계 혼합소득은 영세자영업자 소득을 말한다. 가계 혼합소득은 2010년 68조원에서 2015년 64조5000억원으로 감소했다. 그러다 2016년 65조9000억원, 2017년 67조원으로 반등했다고 한은은 밝혔다.

한편 한은이 국민계정 통계의 기준년을 2010년에서 2015년으로 변경하고 공유경제를 국내총생산(GDP)에 포함시키면서 과거 실질 GDP가 상향 조정됐다. 이에 따라 1인당 국민총소득(GNI) 3만달러는 지난해가 아닌 2017년(3만1734달러) 돌파한 것으로 수정됐다. 또 2001~2018년 연평균 GDP 성장률도 3.9%로 0.16%포인트 상승했다. 다만 지난해 성장률은 2.7%로 변화가 없다.



 [2019-07-18] 레트로 게임기 게임보이 어드밴스 IPS LCD 적용 핸드메이드 제작 2019년판 (23)  (eTo마켓)

   

재테크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이벤트] 새싹공간 오픈기념 게시물작성시 편의점상품권 지급  (1) 이미지첨부 eToLAND 07-10 2
[공지]  ※ 재테크 게시판 이용안내 (게시물 작성전 필독)  eToLAND 11-21 3
11850 [기타]  [뉴스] 반도체 D램 가격, 일 수출규제 후 2주만에 25% 급등  (1) 기후변화 07-20 0 1918
11849 [기타]  [뉴스] 美 재무장관 "초강력 규제로 '디지털판 스위스 은행' 막겠다"  (2) 기후변화 07-19 1 548
11848 [기타]  [뉴스] 외신 "리브라 상원 청문회서 3분에 한번 꼴로 '신뢰' 언급"  기후변화 07-19 0 232
11847 [주식]  정해진 목표 손,익율에 따라서 기계적으로 매도하시는 분들께 여쭙니다.  (1) moonk81 07-18 1 264
11846 [부동산]  새아파트 vs 오래된아파트 고민입니다.  (13) 푸른자연 07-18 0 828
11845 [기타]  [뉴스] 최종구 금융위원장 “인사권자에 사의 표명”  기후변화 07-18 0 151
11844 [기타]  [뉴스] 한영회계법인 “삼성 주문대로 ‘에피스’ 가치 부풀렸다”  기후변화 07-18 0 156
11843 [기타]  [뉴스] 한은, 기준금리 0.25% 인하···경제성장률도 2.2% 하향 조정  기후변화 07-18 0 101
11842 [일반]  성남쪽이 확실히 정기예금 금리가 높네요  황소걸음 07-17 0 797
11841 [가상화폐]  떡락할때는 왜 아무말씀없으신가요?  (10) 이미지첨부 꼰대많은곳에… 07-17 7 1343
11840 [기타]  [뉴스] 트럼프 “이란과 많은 진전…정권 교체 안 원해”  기후변화 07-17 0 238
11839 [기타]  [뉴스] 일본 ‘화이트리스트’ 제외 땐 기술 교류까지 막혀  기후변화 07-17 0 402
11838 [기타]  [뉴스] 일본, 반도체 소재 ‘제3국 우회’도 차단  기후변화 07-17 0 320
11837 [기타]  방탄 인형 리셀해서 제테크하세요  (3) 소울뮤직 07-17 0 443
11836 [기타]  [뉴스] 분양가상한제 민간 확대 초읽기···“당정청 이견없어 세부안 다듬는 중”  기후변화 07-16 1 314
11835 [기타]  [뉴스] 거래소, 메릴린치 '허수주문'에 1.8억 제재금 부과  (3) 기후변화 07-16 0 309
11834 [주식]  모나미 미쳤네여 ㄷㄷ  (1) laminez 07-16 1 1972
11833 [주식]  사회초년생 적금대신 삼성전자나 LG주식 100만원어치 매달 사두는건 어떤가요? 실수령 160  (4) 오늘일은오늘 07-16 1 703
11832 [기타]  [뉴스] 임대업자 ‘절세 꼼수’에 막힌 오피스텔 세입자들 전입신고  (1) 기후변화 07-16 0 592
11831 [부동산]  아파트 두군데 중 고민입니다  (13) 롸줘 07-15 2 1107
11830 [주식]  증권회사 추천 부탁드립니다.  (12) 임네닉네임네… 07-13 3 828
11829 [주식]  두올산업 월요일 납입 후  YG공작 07-13 1 596
11828 [일반]  러시아산 불화수소 제안에 '특허침해' 들이대는 일본  (8) 재래식119 07-12 3 1767
11827 [기타]  [뉴스] 한국, 교역 줄어도 20년째 '일본의 무역 흑자국 3위'  (1) 기후변화 07-12 2 710
11826 [가상화폐]  제테크 게시판 목록 어디로 갔나요?  (6) 라하마 07-12 1 377
11825 [주식]  코스피 전망...  (4) 이미지첨부 트럼페터 07-11 5 1469
11824 [기타]  [뉴스] 파월 연준 의장, 무역 및 글로벌 성장 우려에 이달 말 금리 인하 시사  기후변화 07-11 1 136
11823 [기타]  [뉴스] [단독] 보톡스 1위 메디톡스, 허가 전 미검증 약품 ‘불법 유통’  (1) 기후변화 07-10 1 452
11822 [기타]  [기고]일본의 무역보복, 정면돌파의 길  기후변화 07-10 2 392
11821 [기타]  [뉴스] [단독] ‘주력상품’ 메모리용 감광액은 ‘정상 수입’…비메모리용만 규제  기후변화 07-10 1 246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