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게임
  • 동물
  • 연예인
  • 자유
  • 인플
  • 사회
  • 유머
  • 정치
  • 자동차
  • 컴퓨터
  • 정보
  • 영화
이토랜드 파트너 스폰서 입니다.
1일1번 랜덤포인트를 지급해드리며
희박한 확률로 황금오징어 30일기간제
계급아이콘 획득이 가능합니다.
eTo스폰서  [문의]

싸다파일 마피아티비 지니페이 준비중

   
[야구]

[단독]B→A등급 날벼락 서건창, FA 신청 포기. 내년에 FA 대박 노린다

 
글쓴이 : ciel1004 날짜 : 2021-11-25 (목) 14:39 조회 : 595 추천 : 15    

[스포츠조선 권인하 기자]LG 트윈스 서건창(32)이 FA 재수를 선택했다.

KBO가 24일 FA 신청을 마감한 가운데 서건창이 FA를 신청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복수의 관계자가 "서건창이 FA 신청을 하지 않았다"라고 밝혔다.

서건창은 올시즌 타율 2할5푼3리(513타수 130안타), 6홈런, 52타점, 78득점을 기록했다. 기대에 못미치는 성적임엔 분명하다.

전반기 키움에서 76경기에 출전해 타율 2할5푼9리(278타수 72안타) 4홈런, 28타점, 45득점을 기록했던 서건창은 정찬헌과의 트레이드로 LG 유니폼을 입었다. LG가 후반기 우승을 위해 영입한 승수부. 결과는 신통치 않았다. LG에서 68경기에 출전해 타율 2할4푼7리(235타수 58안타) 2홈런, 24타점, 33득점에 그쳤다.

FA를 앞두고 데뷔후 가장 낮은 타율을 기록하며 FA 대박이 쉽지 않을 것으로 보였다.

더 큰 문제는 FA 등급이 올라갔다는 것. 키움 때 연봉을 일부러 더 낮춰 2억2500만원에 계약해 B등급이 됐으나 LG로 이적하면서 A등급이 돼 FA 이적이 쉽지 않은 상황이 돼버렸다. A등급과 B등급은 보상 조건에서 큰 차이를 보인다.

B등급의 경우 전년도 연봉의 100%와 보호선수 25명외 1명 또는 선수 없이 전년도 연봉의 200%를 보상해줘야 하지만 A등급의 경우는 전년도 연봉의 200%와 보호선수 20명외 1명 또는 전년도 연봉의 300%를 보상해야한다. 아무래도 A등급보다는 B등급이 조금 더 이적이 쉽다.

A등급이야 성적이 월등하다면 보상을 감수하고서라도 영입하지만 올해 서건창이 거둔 성적으론 이적이 쉽지 않다. 다른 팀의 영입 움직임이 없다면 원 소속구단인 LG만이 유일한 협상 창구가 되고 그럴 경우 FA 대박을 기대하기 어렵다.

이번 FA 시장에서 2루수가 없어 성적만 좋았다면 대박을 꿈꿀 수 있었지만 낮은 성적에 높아진 보상으로 인해 입지가 좁아진 탓에 서건창이 내린 결론은 FA 신청을 포기하는 것이었다. 차라리 FA를 1년 미뤄서 좋은 성적을 낸 뒤에 FA 대박을 꿈꾸는 것이 낫다는 판단을 한 것으로 보인다.

서건창의 선택이 내년시즌 어떤 결과로 돌아올까. 절치부심의 시간이 시작됐다.





어쩔 수 없는 선택이었겠네요.. 내년에 잘하길 응원합니다.

ciel1004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kkaus 2021-11-25 (목) 16:41
키움에서는 B등급이었는데 왜 LG로 가면서 A등급이 된건지 궁금하네요
B등급 되려고 연봉도 낮춘걸로 알고 있는데..
     
       
니부타니신카 2021-11-25 (목) 17:32
@kkaus

그랬는데 의외로 본인보다 높은 고연봉자가 많지 않았던 모양이네요.
     
       
베타블러드 2021-11-25 (목) 18:43
@kkaus

우선 다른거 제외하고 서건창선수의 경우는 FA제외 연봉순서로 정해지는데(원래 나이나 FA회차나 그런 여러가지 조건이있지만 서건창 선수는 해당조건 안맞음  그러므로 연봉조건에 따라 등급이 정해지는데 A등급의 경우 구단내 3등까지) LG가 영감님들 은퇴 이후 딱히 연봉규모가 크지 않거든요. 5~6위쯤에서 왔다갔다 할거에요., 좀 못하는애들 퍼주는 경향이 있긴한데 위쪽으로는 퍼받을 선수도 없어서...서건창 선수는 2억 5천만원으로는 키움에서는 3등밖이라 B등급 예정이였지만 LG에서는 3등이라 A등급이 되었습니다.
          
            
kkaus 2021-11-25 (목) 23:00
@베타블러드

아하..해당 팀에서의 연봉 순위로 등급이 정해져서 그런거였군요..
분노아 2021-11-26 (금) 08:10
내년도 별거 없을듯한데
이미지
0 / 1000
   

스포츠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스포츠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12-03 19
[휴대폰상담] sk에서 kt로 번호이동 할려고 합니다 익명
96056 [축구]  시즌 최종전만 남긴 K리그 현재 순위  (2) 이미지 욱낙이연0313 19:34 2 79
96055 [농구]  NBA Top 10 Plays (2021.11.28)  참된자아 18:47 2 29
96054 [기타]  [피겨 GP] '15살 천재 소녀' 발리예바, 또 세계 기록 경신…女 싱글 최초 270점 돌파  이미지 상숙달림이 18:31 2 73
96053 [기타]  [여자배구] 한국도로공사 3 : 1 페퍼저축은행  이미지 작은실천 18:14 2 40
96052 [해외야구]  토론토가 가우스먼 데려올 확율이 커졌네요  락매냐 17:28 3 49
96051 [농구]  골스 vs 피닉스 (지옥 패러디)  이미지 참된자아 15:59 6 99
96050 [농구]  피닉스는 브루클린 잡고 16연승!  (2) 이미지 하루이나 14:03 9 94
96049 [농구]  뉴올 불쌍하군요.  (1) 듀그라니구드 14:03 9 81
96048 [야구]  [되돌아보는 2021 KBO 리그]①SSG 랜더스의 등장과 메이저리거 추신수의 컴인 홈  이미지 ciel1004 13:26 8 48
96047 [농구]  스테픈 커리 "2년 만의 복귀...탐슨, 자랑스럽다"  (1) 이미지 BabyBlue 11:30 9 131
96046 [야구]  KIA 지금쯤 감독선임 되어야 할텐데 설만  (2) 흰혹등고래 11:18 9 140
96045 [해외축구]  클롭은 또 성공이네요  (2) God때밋 03:13 11 376
96044 [기타]  김주형, 블루캐년 푸켓 챔피언십 3R 공동 4위…선두와 3타 차  이미지 상숙달림이 02:10 9 56
96043 [해외축구]  마요르카 VS 헤타페 선발 라인업 (이강인 선발)  (1) 이미지 에취냥 01:42 11 128
96042 [해외축구]  브라이튼 VS 리즈 유나이티드 선발 라인업  이미지 에취냥 01:41 10 64
96041 [축구]  이승우, 스페인에 가고 싶다??? 다만,,,스페인 기사  (3) 고수진 00:53 10 303
96040 [해외축구]  리버풀 VS 사우스햄튼 선발 라인업  이미지 에취냥 11-27 11 75
96039 [해외축구]  노리치시티 VS 울버햄튼 선발 라인업  이미지 에취냥 11-27 11 101
96038 [해외축구]  크리스탈 펠리스 VS 아스톤빌라 선발 라인업  이미지 에취냥 11-27 11 60
96037 [야구]  KIA 나지완 고난의 시작이 될거 같군요  흰혹등고래 11-27 9 223
96036 [농구]  NBA Top 10 Plays (2021.11.26)  (1) 참된자아 11-27 11 96
96035 [해외축구]  아스날 VS 뉴캐슬 선발 라인업  이미지 에취냥 11-27 12 112
96034 [기타]  [여자배구] IBK기업은행 0 : 3 GS칼텍스  (7) 이미지 작은실천 11-27 13 310
96033 [농구]  르브론 X랄 세레머니로 15,000$ 벌금  이미지 참된자아 11-27 10 298
96032 [기타]  여배 기업은행...팀쇄신방안 및 조송화 연맹 상벌위 회부 및 용병 교체 발표.txt  욱낙이연0313 11-27 13 238
96031 [농구]  LA 레이커스-새크라멘토 킹스 3차 연장중입니다  (2) 이미지 하루이나 11-27 9 120
96030 [야구]  금년도 FA 1호계약 확정  (5) 섬광마술 11-27 11 392
96029 [해외축구]  월드컵 유럽 예선 플레이오프  (3) 이미지 하루이나 11-27 11 228
96028 [기타]  IBK 항명 이유가 기본기 훈련 때문이였다니...  (12) 이미지 맥심 11-27 23 828
96027 [해외축구]  하하하하... 월드컵 나가자면 포르투갈, 이탈리아와 맞붙게 되었네요 플레이오프 조추첨 확정  (3) 고수진 11-27 12 253
96026 [야구]  2년연속 적자에 허리띠 졸라매는 프로야구  (2) 이미지 ciel1004 11-27 10 345
96025 [농구]  여농-여배 1위팀의 행보가 엇갈렸군요~  이미지 하루이나 11-27 11 285
96024 [해외축구]  한심한 프리그 팀골수; 1골/경기 다수  이미지 상숙달림이 11-27 11 176
96023 [기타]  여배 현대건설 11연승으로 본 여배 연승 역대 기록  (1) 욱낙이연0313 11-26 13 234
96022 [야구]  KIA 양현종과 구체적인 조건 주고받았군요  흰혹등고래 11-26 10 249
96021 [축구]  베트남 V리그, 이승우 와라.........  (2) 고수진 11-26 12 466
96020 [기타]  이승우 스타성은 진짜 여전한듯  (11) 배리나이스 11-26 17 937
96019 [야구]  2022 롯데 야구 포기하나요?  (5) 풍운비 11-26 14 429
96018 [기타]  신유빈, 손목 부상에 세계선수권대회 기권..첫 도전 실패  (8) 이미지 불휘기픈남우 11-26 18 924
96017 [야구]  '다년 계약' 전면 허용…프로야구 새 시대 열린다  (1) ciel1004 11-26 16 734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