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게임
  • 시사
  • 연예
  • 자동차
  • 회원
  • 사회
  • 유머
  • 정보
  • 동물
  • 컴퓨터
  • 영화
   
[농구]

듀랜트, 로버트 패리쉬 제치고 정규시즌 누적 득점 27위 ,,,

 
글쓴이 : yohji 날짜 : 2021-01-25 (월) 13:18 조회 : 146 추천 : 7  

 



브루클린 네츠의 케빈 듀랜트(포워드, 208cm, 109kg)가 또 한 명의 전설을 넘어섰다.
 

브루클린은 지난 24일(이하 한국시간) 열린 마이애미 히트와의 홈경기에서 128-124로 승리했다. 브루클린은 이날 승리로 연패에서 탈출했다.
 

브루클린에서는 BIG3가 맹위를 떨쳤다. 듀랜트가 3점슛 네 개를 포함해 팀에서 가장 많은 31점 4리바운드 4어시스트 2블록을 기록했고, 카이리 어빙이 28점 6리바운드 7어시스트, 제임스 하든이 12점 7리바운드 11어시스트를 만들었다. 하든의 슛이 잘 들어가지 않았으나 듀랜트가 어김없이 공격을 이끌며 팀을 위기에서 구해냈다.
 

그는 이날 경기 중, 정규시즌 누적 득점 27위 자리를 꿰찼다. 그는 로버트 패리쉬(23,334)를 따돌리고 순위를 끌어올렸다. 이날 경기 전까지 23,315점으로 패리쉬에 뒤져 있었으나 어렵지 않게 30점 이상을 뽑아내면서 패리쉬를 제쳤다. 이제 듀랜트는 찰스 바클리(23,757), 앨런 아이버슨(24,368), 레이 앨런(24,505)을 제칠 준비를 마쳤다.
 

이미 현역 최고 득점원으로 꾸준히 군림해 온 듀랜트는 부상으로 지난 시즌을 뛰지 못하면서 쉬는 시간을 가졌다. 그러나 그는 건강하게 돌아와 이번 시즌 코트를 누비고 있으며, 부상 이전의 경기력을 뽐내면서 어김없이 매서운 득점력을 자랑하고 있다. 꾸준히 경기에 나선다면 바클리를 제치고, 역대 26번째 24,000점 고지를 어렵지 않게 밟을 전망이다.
 

이번 시즌 그는 13경기에서 경기당 36.2분을 소화하며 31.2점(.538 .475 .865) 7.2리바운드 5.8어시스트 1.4블록을 기록하고 있다. 지난 2012-2013 시즌부터 여전히 50%가 넘는 필드골 성공률을 자랑하고 있으며, 이번 시즌 들어서는 47%가 넘는 3점슛 성공률을 자랑하는 등 (이전에도 그랬지만) 훨씬 더 위력적인 득점원으로 거듭 나 있다.
 

또한, 듀랜트는 이날 30점 이상을 뽑아내며, 지난 2006-2007 시즌에 뛴 빈스 카터 이후 처음으로 네츠 소속으로 네 경기 연속 30점 이상을 퍼부은 이가 됐다. 또한, 이번 시즌 그는 단 한 경기도 빠짐없이 20점 이상을 책임지고 있으며, 이는 선수생활을 시작한 이후 가장 긴 시간 동안 꾸준히 20점+을 올리고 있다.
 

한편, 브루클린은 듀랜트의 활약에 힘입어 중심은 잡고 있다. 그러나 이날 마이애미에서는 간판인 지미 버틀러와 전력감인 타일러 히로가 빠진 상황이었다. 최근에는 전력 격차에서 크게 앞서 있다는 평가에도 불구하고 약체로 평가를 받는 클리블랜드 캐벌리어스와의 원정 2연전에서 내리 패했다. 브루클린은 현재 10승 8패로 동부컨퍼런스 5위에 올라 있다.


https://sports.news.naver.com/news.nhn?oid=351&aid=0000051106


내 기억속의 무수한 사진들처럼 사랑도 언젠가 추억으로 그친다는 것을 난 알고 있습니다...

그러나 당신만은 추억이 되질 않았습니다...

사랑을 간직한 채 떠날수 있게 해준 당신께 고맙단 말을 남깁니다...

   

스포츠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스포츠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12-03 18
90179 [야구]  ‘추신수’ 한국행 비행기에 오르다, 가족 응원 등에 업고 한국야구 신세계 도전  이미지 맹수짱 16:06 1 94
90178 [야구]  올해는 행복회로가 아니길...  (2) 이미지 설악무박종주… 15:44 3 128
90177 [해외축구]  리버풀GK 알리송 아버지 변사체로 발견  에취냥 15:00 1 172
90176 [해외축구]  0225 UCL 16-1 HL  (2) jambul 13:51 5 51
90175 [야구]  김정준 해설위원, 신세계 새 전력분석팀장으로…10년만에 복귀  (1) 아자 13:35 2 119
90174 [농구]  ‘NBA 우승 반지만 두 개’ 파우 가솔, 고향 바르셀로나로 돌아간다 ,,  (2) 이미지 yohji 13:14 3 78
90173 [농구]  덴버, 경기 내내 턴오버 '1개'만 범하며 NBA 신기록 작성 ,,,  이미지 yohji 13:12 2 47
90172 [농구]  카이리 어빙 “NBA 로고 모델 故코비로 바꾸자”  (1) 이미지 yohji 13:12 2 105
90171 [농구]  댈러스, 포르징기스 트레이드하나? “GSW와 접촉” 루머  이미지 BabyBlue 12:18 3 62
90170 [농구]  할러데이 연장계약에 대한 밀워키의 고민  이미지 BabyBlue 12:16 3 50
90169 [농구]  양팀 모두 졸전이네요 ,,,  yohji 12:12 3 110
90168 [해외축구]  '월클' SON 몸값, 마침내 메시 뛰어넘었다 '1억유로 초읽기' [獨매체]  이미지 헌병대 08:51 3 238
90167 [기타]  신진서 5연승? 박정환 반격?…커제 9단 피할 곳이 없다  이미지 상숙달림이 02:13 3 126
90166 [축구]  축구 성폭행 피해자가 중학교 때 가해자였다는 폭로가 나왔네요;  이미지 참된자아 00:15 5 428
90165 [야구]  추신수가 인천으로 가네요?  (12) Anarchis 02-24 6 442
90164 [축구]  기성용 공식입장 "성폭력, 전혀 관련 없다… 법정대응 불사"  (10) 참된자아 02-24 7 684
90163 [농구]  레이커스, 퀸 쿡 방출 ... 새로운 선수 보강 시도  이미지 yohji 02-24 5 171
90162 [농구]  휴스턴, 역할 만족 못한 커즌스 끝내 방출 ,,,  (1) 이미지 yohji 02-24 5 157
90161 [해외축구]  흑인 인권만 중요 NO, 박지성 존경한다던 포그바 "동양인 혐오 멈춰!" / 간만에 느그바 아닌 포그바..ㅎㅎㅎ  이미지 난나니까아 02-24 5 214
90160 [축구]  '성폭행 의혹' 선수, 소속팀에 "사실무근" 주장… 구단은 "사실관계 파악 중"  (5) 참된자아 02-24 3 461
90159 [해외축구]  0224 UCL 16-1 HL  (4) jambul 02-24 10 90
90158 [축구]  "국가대표 출신 스타 A선수, 초등생 시절 축구부 후배 성폭행"  (4) 맹수짱 02-24 6 781
90157 [해외야구]  텍사스 레인저스 공식 인스타 추신수 업데이트  (7) 이미지 맹수짱 02-24 6 488
90156 [해외야구]  '자가격리 해제' 양현종, 마침내 캠프 합류 "첫날이라 열심히 했다"  이미지 상숙달림이 02-24 4 127
90155 [해외야구]  '캠프 첫 인터뷰' 김하성, "마이너로 보낸다면? 팀 위해 받아들여야..."  이미지 헌병대 02-24 4 125
90154 [기타]  임성재 “WGC·제5의 메이저·타이틀 방어…5주간 승부 걸겠다”  이미지 상숙달림이 02-24 4 91
90153 [농구]  들쑥날쑥한 켐바 워커, 골치 아픈 보스턴 ,,,  (1) 이미지 yohji 02-24 6 119
90152 [야구]  추신수 복귀이야기, 이영미 인터뷰동영상  흰혹등고래 02-24 4 112
90151 [야구]  KIA 윌리엄스 감독 "추신수 안봤으면 좋을 선수"  (1) 흰혹등고래 02-23 5 386
90150 [야구]  신세계 새 팀명은?  (8) dorama 02-23 4 435
90149 [야구]  저번에 추신수관련 신세계 영입가능성 언급햇지만  (4) unikaka 02-23 6 376
90148 [야구]  추신수 전격 국내 복귀, 신세계와 연봉 27억원 계약 [오피셜]  (2) 이미지 무야무야 02-23 4 324
90147 [농구]  의외로 꿀잼 경기 ,,,,  (3) yohji 02-23 6 270
90146 [농구]  미네소타 감독 선임 과정에서 불거진 인종차별 논란...르브론 “1000%”  (1) 이미지 yohji 02-23 5 223
90145 [농구]  '드디어 완전체?' 골든스테이트, 뉴욕 전 앞두고 부상자 복귀 희소식  (1) 이미지 BabyBlue 02-23 4 175
90144 [기타]  KB손해보험 선수 코로나19 확진, V리그 남자부 잠정 중단  참된자아 02-23 4 99
90143 [야구]  질문이요. 추신수 이번시즌에 잘하면...  (2) 아이아이유 02-23 4 517
90142 [야구]  정용진 부회장, 1년 만에 미국행 이유는?  (3) 맹수짱 02-23 4 389
90141 [야구]  ‘추신수’ 단독 인터뷰 1편 - 이영미TV  (3) ciel1004 02-23 4 234
90140 [야구]  [단독] 추신수, 이마트에서 뛴다 연봉 27억원 계약  (32) 이미지 맹수짱 02-23 12 878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