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게임
  • 시사
  • 컴퓨터
  • 영화
  • 회원
  • 연예
  • 사회
  • 자동차
  • 동물
  • 정보
  • 유머
   
[기타]

리디아 고, 넬리 코다, 브룩 헨더슨…올 시즌 한국여자골프 군단을 위협할 적수들

 
글쓴이 : 상숙달림이 날짜 : 2021-01-22 (금) 04:20 조회 : 228 추천 : 5  

리디아 고, 넬리 코다, 브룩 헨더슨…올 시즌 한국여자골프 군단을 위협할 적수들


총 34개 대회 일정을 소화하는 올 시즌 LPGA 투어에서 ‘해가 동쪽에서 뜨는 것’처럼 한국 선수들이 강세를 유지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는 가운데 부활을 노리는 리디아 고(왼쪽)와 넬리 코다(가운데), 브룩 헨더슨 등이 한국 선수들이 경계해야 할 선수들로 꼽힌다.인스타그램·LPGA 홈페이지 제공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2021 시즌이 21일 밤 다이아몬드 리조트 챔피언스 토너먼트를 시작으로 대장정에 돌입했다.

총 34개 대회 일정을 소화하는 올 시즌 LPGA 투어에서 ‘해가 동쪽에서 뜨는 것’처럼 변함 없는 사실은 한국 선수들이 강세를 유지할 것이라는 점이다. 한국은 고진영과 김세영, 박인비가 세계랭킹 1~3위를 싹쓸이하고 있고, 9위 김효주와 10위 박성현까지 10위 안에 5명이나 올라 있다.

그래도 세계는 넓고 한국낭자들의 앞길을 막아설 수 있는 강자들도 많다.

가장 요주의 대상은 리디아 고(뉴질랜드)와 넬리 코다(미국)이다. 18살 때인 2015년 5승을 올리며 올해의 선수, 상금왕, 베어트로피를 석권했던 리디아 고는 2018년 4월 메디힐 챔피언십 이후 불가사의한 슬럼프에 빠져 있다. 지난해 8월 마라톤 클래식에선 마지막 5홀에서 4타 차 리드를 지키지 못하고 무너져 우승을 날리기도 했다. 지난해에도 우승 없이 보냈지만 리디아 고가 바닥을 치고 반등하고 있다는 조짐은 여기저기서 나타났다. 2019년에는 24경기에서 톱10이 4번에 불과했지만 지난해에는 13경기밖에 나가지 않았는데도 5번 톱10에 들었다. 시즌 마지막 대회였던 CME그룹 투어 챔피언십 2라운드에선 7언더파를 몰아치기도 했다. 기술 관련한 수치들도 상승 곡선을 그리고 있다. 드라이브 비거리는 2019년 245.47야드(152위)에서 지난해 254.41야드(57위)로 10야드가까이 늘어났고, 그린적중률도 67.73%(96위)에서 68.91%(36위)로 좋아졌다. 장기인 퍼팅도 완연한 회복세다. 파온 시 퍼팅(1.77개)은 2019년 23위에서 지난해 4위로 껑충 뛰었고, 평균퍼팅(29.13개)도 7위에서 5위로 소폭 올랐다.

리디아 고는 타이거 우즈를 지도했던 스윙코치 션 폴리와 호흡을 맞추며 부활을 노리고 있다. 리디아 고는 비록 정상권에서 밀려나 있지만 21살 때 통산 15승을 달성한 천재소녀다. 그가 잃어버렸던 자신감과 자연스러움을 되찾는다면 한국 선수들에게 가장 무서운 적이 될 수도 있다.

지난해 세계랭킹 2위까지 올랐던 코다도 리더보드 상위권에서 한국 선수들과 자주 격돌할 가능성이 높다. 코다는 지난해 허리 부상으로 우승 없이 보냈지만 2019년 우승 2회, 톱10 12회를 기록할 만큼 정상권 기량을 갖추고 있다. 올해는 허리 부상을 털어내고 권토중래를 꿈꾸고 있다. 1m78의 큰 키를 활용한 장타가 특기로 지난해 271.96야드로 LPGA 투어에서 4번째 장타자였다. 그린적중률도 73.58%(4위)로 준수하다. 리디아 고와 코다는 도쿄 올림픽이 예정대로 열린다면 한국과 금메달을 다툴 가능성이 가장 높은 선수들이다.

지난 시즌 김세영에 이어 평균타수 2위(69.703타)에 오른 캐나다의 브룩 헨더슨, 지난해 2승을 올린 대니얼 강(미국)도 언제든지 한국 선수들의 발목을 잡을 수 있는 다크호스들이다.

류형열 선임기자 [email protected]



   

스포츠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스포츠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12-03 18
90331 [야구]  꽁돈15,000원 챙겨가세용~~오늘끝나요!  이미지 덜큰곰 14:33 0 46
90330 [기타]  배구  김치입니다0 12:58 2 87
90329 [농구]  NBA 올스타 3점슛 컨테스트 우승자는..!  BabyBlue 10:07 3 142
90328 [해외축구]  MOTD 2 - 28R  (4) jambul 09:07 8 86
90327 [해외야구]  양현종 조금전 8회초 수비에서 1이닝 1실점  (3) 락매냐 07:22 3 282
90326 [해외야구]  야구 간만에 긴장하면서 봤네요  (1) unikaka 07:18 4 238
90325 [해외축구]  [루나의 EPL 이야기] 한국시간, 화요일 새벽 경기 프리뷰!!!  봄의요정루나 03:55 3 109
90324 [해외야구]  '설욕 도전' 김광현, 9일 마이애미전 등판  이미지 상숙달림이 02:33 3 76
90323 [해외축구]  [루나의 리버풀 이야기] 리버풀 vs 풀럼 - 리그 결과 입니다...  (12) 이미지 봄의요정루나 00:58 7 179
90322 [해외축구]  [루나의 리버풀 이야기] 리버풀 vs 풀럼 - 리그 라인업 입니다...  (2) 이미지 봄의요정루나 03-07 5 88
90321 [해외야구]  양현종 전격 등판 결정 내일(3/8) 다저스전에 1이닝투구  흰혹등고래 03-07 3 104
90320 [축구]  2021 K리그1, 2 2라운드 순위표(3월 7일)  (1) 이미지 창제 03-07 6 89
90319 [축구]  기성용 폭로 건은 잠잠하네요  (4) 참된자아 03-07 4 385
90318 [농구]  뉴욕, 볼핸들러 관심 ... 올래디포, 로지어, 볼 주시  (1) 이미지 BabyBlue 03-07 5 109
90317 [농구]  NBA, 다가오는 2021-2022 시즌 정상 개최 낙관  (2) 이미지 BabyBlue 03-07 5 102
90316 [야구]  03.07 롯데자이언츠 VS LG트윈스 #스프링캠프​​ 연습경기 LIVE  립반윙클 03-07 6 106
90315 [해외축구]  0307 분데스리가 바이에른 뮌헨⚽️도르트문트 경기  (1) jambul 03-07 6 166
90314 [해외축구]  MOTD 28R  (4) jambul 03-07 13 135
90313 [해외야구]  김하성 파이팅 현11타수2안타-시범경기  이미지 상숙달림이 03-07 5 191
90312 [격투기]  UFC 259가 12시 시작이네요 3체급 타이틀매치  (7) 락매냐 03-07 6 208
90311 [기타]  NO Korean in LPGA Leaderboard  이미지 상숙달림이 03-07 5 162
90310 [해외축구]  [루나의 리버풀 이야기] 리버풀 VS 풀럼 - 리그 경기 프리뷰!!!  이미지 봄의요정루나 03-07 5 135
90309 [해외축구]  [루나의 EPL 이야기] 한국시간, 일요일 밤 - 월요일 새벽 경기 프리뷰!!!  봄의요정루나 03-07 5 90
90308 [야구]  NC 다이노스 유튜브 광고  유령요원 03-06 5 185
90307 [해외야구]  양현종 암울한 현실 앞에 의연하게 대처하길...  흰혹등고래 03-06 4 382
90306 [농구]  그리핀이 구단에 1330만$ 돌려줬다는데 이거 뭐죠?  (4) 참된자아 03-06 5 278
90305 [기타]  쇼트트랙 임효준, 중국 귀화 결정..오성홍기 달고 올림픽 출전  (5) 아이아이유 03-06 5 381
90304 [농구]  "심판의 경기 조정에 질렸다" 유타 미첼과 고베어 벌금 ,,,  이미지 yohji 03-06 6 215
90303 [야구]  꿈이 너무 소박한거 아닌감?  (3) 이미지 설악무박종주… 03-06 6 419
90302 [해외야구]  "스프링어 영입했어도…류현진은 대체불가 에이스" 美 매체 극찬  이미지 헌병대 03-06 5 215
90301 [농구]  디트로이트, 끝내 블레이크 그리핀과 전격 계약해지  (9) 이미지 BabyBlue 03-06 6 278
90300 [해외야구]  류현진 첫 시범경기 2이닝 1실점  락매냐 03-06 5 211
90299 [해외축구]  [루나의 EPL 이야기] 한국시간, 토요일 밤 - 일요일 새벽 경기 프리뷰!!!  봄의요정루나 03-06 6 142
90298 [야구]  KIA는 스캠연습경기가 왜이렇게 늦게 잡혀있나요  흰혹등고래 03-05 5 161
90297 [농구]  '성장통' 제임스 와이즈먼에게 커리와 커 감독이 남긴 조언은?  (4) 이미지 BabyBlue 03-05 6 227
90296 [농구]  비극 속 피어난 릴라드의 투혼, 그리고 책임감  이미지 BabyBlue 03-05 5 193
90295 [야구]  신세계 야구단, 팀명 ‘SSG LANDERS’ 확정  (7) 참된자아 03-05 8 511
90294 [해외축구]  Serie A 25R HL  (1) jambul 03-05 7 140
90293 [농구]  새크라멘토의 네마냐 벨리차에 대한 관심 급증  이미지 BabyBlue 03-05 7 154
90292 [농구]  클리블랜드, 마감시한 앞두고 적극 행보 나설 예정 ,,,  이미지 yohji 03-05 7 183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