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위로 ↓맨아래

   
[야구]

'WBC·올림픽 동시 출전 자신' 김하성 "해외진출, 일본도 가능" [고척 톡톡]

 
글쓴이 : 강역개 날짜 : 2020-03-26 (목) 17:17 조회 : 390 추천 : 2    


 

[OSEN=고척돔, 길준영 기자] 키움 히어로즈 김하성(25)이 2021년 WBC와 올림픽에 모두 출전해도 문제가 없다고 자신했다.


김하성은 26일 서올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청백전에 원정팀 2번 유격수로 선발출전해 3타수 1안타를 기록했다. 1회초 첫 타석에서 한현희를 상대로 3루수를 꿰뚫는 2루타를 때려내며 좋은 타격감을 과시했다.

국가대표 유격수인 김하성은 올해 열릴 예정이었던 2020 도쿄 올림픽 대표팀 승선이 유력했다. 하지만 도쿄 올림픽이 1년 연기되면서 내년을 기약하게 됐다. 올림픽이 연기되면서 내년에는 3월에 WBC, 여름에 올림픽이라는 2개 대회가 동시에 개최된다.


김하성은 경기 후 인터뷰에서 “도쿄 올림픽이 연기된 것은 어쩔 수 없다. 전세계적으로 코로나19 피해가 크니까 어느정도 연기 될거라고 예상하고 있었다”면서 “내년에 두 대회가 열리는데 모두 출전해도 문제 없다. 똑같이 준비하면 될 것 같다. 대표팀으로 출전할 수 있는 것 자체가 큰 영광이다. 다른 나라들도 모두 같은 조건이다”라며 걱정하지 않는 모습을 보였다.

 

지난해 겨울 해외진출 의사를 밝힌 김하성에게 올림픽은 해외 구단들에게 자신의 플레이를 보여줄 수 있는 쇼케이스가 될 수 있었다. 올림픽이 연기됐지만 김하성은 “해외진출 때문에 올림픽 연기가 아쉽지는 않다. 해외구단에서도 올림픽만 보고 나를 영입하지는 않을 것이다. 이전부터 내 플레이를 봤을거라고 생각한다. 되면 가고 안되면 한국에 남으면 된다. 정말 편하게 생각하고 있다“고 말했다.


해외진출은 꼭 메이저리그만 의미하는 것은 아니다.

김하성은 “꼭 메이저리그에 가야한다고는 생각하지 않는다. 가능성이 있다면 일본도 괜찮다. 어느 팀이든 나를 원하는 팀이 있다면 가겠다”면서 다양한 가능성을 열어뒀다.


김하성은 KBO리그 대표 유격수에서 세계무대에서 활약하는 유격수로 한 걸음 더 나아가기를 꿈꾸고 있다.



[email protected]

강역개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나눔이벤트] 차량용 디스플레이 시계/속도계 5명나눔 (495) 

   

스포츠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스포츠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12-03 18
[광고랜드] 오늘밤 - 소개팅, 만남, 채팅 - 가입시 하트 선물 (119) code404
85446 [야구]  '기러기 아빠' 된 호잉, "가족 오기 힘들 듯, 혼잣말 늘었어" [대전 톡톡]  이미지첨부 강역개 18:29 0 79
85445 [야구]  야구에서 타격센스는 타고난 재능은 무시못한다던데...  (3) unikaka 17:15 1 195
85444 [해외야구]  조시 해밀턴, 큰딸 폭행 혐의로 기소  (1) 참된자아 13:53 0 312
85443 [농구]  스테판 커리, 점프슛 창시자 일대기 농구영화 제작자로 나섰다  (1) 이미지첨부 BabyBlue 11:48 1 175
85442 [농구]  커리-톰슨, 스플래시 듀오도 피하지 못한 NBA 올 시즌 최악 먹튀 워스트 6  이미지첨부 BabyBlue 11:43 1 113
85441 [해외축구]  공격포인트 팀내 1위 손흥민, 英스카이스포츠 선정 토트넘 시즌 MVP  이미지첨부 헌병대 09:15 2 124
85440 [기타]  '에어조던' 중국에서의 저작권 침해 확정 판결 승소  (1) 이미지첨부 참된자아 09:14 3 235
85439 [야구]  연습경기 21일 예정데로 진행되겠군요  흰혹등고래 04-08 1 183
85438 [해외야구]  [MLB 클래식] "콜 해멀스", PHI 역대 13번째 노히터  MLB하이라이… 04-08 1 134
85437 [야구]  NC 다이노스, NH농협은행 경남본부-경남FC와 '아름다운 동행' 협약  이미지첨부 강역개 04-08 2 182
85436 [해외야구]  ‘홈런왕’ 바티스타, 투수로 ML 도전  (2) 참된자아 04-08 2 402
85435 [농구]  부상 중인 클레이 탐슨, 사실상 완전한 회복  (2) 이미지첨부 BabyBlue 04-08 3 263
85434 [농구]  농구 명예의 전당 가넷 "뒤늦게 영구결번? 미네소타 용서 못해"  (1) 이미지첨부 yohji 04-08 2 253
85433 [해외야구]  [MLB클래식] '킹' 에르난데스 퍼펙트 게임 영상  MLB하이라이… 04-08 3 162
85432 [해외축구]  대런 플레쳐가 은퇴한 박지성에게 썼던 편지.mp4  풋볼리스트 04-08 1 360
85431 [해외축구]  호나우지뉴, 19억 내고 호텔로...32일만에 교도소 생활 청산  (2) 이미지첨부 헌병대 04-08 2 488
85430 [해외축구]  축아재들 1시간만 더 늦게 주무세요.,.  (1) 에스카노르 04-08 2 548
85429 [야구]  KIA 브룩스 한국 코로나19 안전해서 좋다  (1) 흰혹등고래 04-07 2 345
85428 [해외야구]  [MLB] '외계인' 패드로 마르티네스 99년 ALCS 3차전 7이닝 12삼진  (1) MLB하이라이… 04-07 3 208
85427 [야구]  kbo 리그 5월초 무관중 개막  (7) unikaka 04-07 3 384
85426 [해외축구]  과르디올라 바르셀로나 전술노트.mp4  풋볼리스트 04-07 2 326
85425 [격투기]  UFC 퍼거슨, 하빕 대신 게이치와 잠정타이틀전 확정  이미지첨부 BabyBlue 04-07 2 222
85424 [복싱]  타이슨의 과거 고백…"실버백 고릴라와 싸우려고 한 적 있어"  (10) 이미지첨부 강역개 04-07 4 569
85423 [기타]  자전거선수가 자전거를 버리고 정상을 향해 달린 사건  친절한석이 04-07 2 293
85422 [해외야구]  MLB-선수노조, 무관중 경기 논의  참된자아 04-07 2 229
85421 [해외축구]  [공식발표] 토트넘 '손흥민 군사훈련 맞다' 토트넘 복귀는 5월  이미지첨부 헌병대 04-07 2 470
85420 [해외축구]  아! 코로나19에 빼앗긴 어머니…펩의 뜨거운 눈물  (2) 양치기총각 04-07 2 452
85419 [야구]  진갑용 KIA포수코치가 백용환을 칭찬하는군요  (2) 흰혹등고래 04-06 2 324
85418 [해외야구]  2000년 이후 최고 3루수는 A-로드  (6) 참된자아 04-06 2 358
85417 [야구]  심수창 해설위원, "지금은 사이 좋은 조인성 코치 꼭 초대"  이미지첨부 강역개 04-06 2 364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