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구]

ESPN 신인상 모의 투표, 만장일치 모란트...자이언 1위표 '0'

 
글쓴이 : yohji 날짜 : 2020-03-25 (수) 15:01 조회 : 470 추천 : 2  

 



[루키=원석연 기자] 기자단은 모란트의 손을 들었다.

ESPN은 지난 24일(이하 한국시간) 흥미로운 설문을 진행했다.

전국의 구단 담당 기자와 국제 기자 등 70명을 상대로 진행한 이번 설문에서 올해의 신인상을 예측한 질문에 70명 기자단 전원이 자 모란트(멤피스 그리즐리스)에게 1위표를 던졌다.

자이언 윌리엄슨(뉴올리언스 펠리컨스)을 포함해 켄드릭 넌(마이애미 히트), 브랜든 클락(멤피스) 등 다른 후보군은 1위표를 하나도 받지 못 했다.

리그가 중단되기 전만 하더라도 모란트와 자이언의 신인왕 경쟁은 현지에서도 큰 화두였다.

모란트가 17.6점 6.9어시스트로 개막전부터 믿기지 않는 활약을 펼쳐왔지만, 부상을 회복하고 뒤늦게 리그에 입성한 자이언이 23.6점 6.8리바운드를 기록하며 모란트의 자리를 위협했다.



그러나 기자단은 한 치의 오차 없이 만장일치 모란트의 손을 들었다.

자이언의 경기 수가 턱없이 부족했기 때문이다.

자이언은 올 시즌 19경기에 나왔다. 모란트가 뛴 59경기에 절반도 채 안 된다.

만약 리그가 재개돼 남은 경기를 모두 뛴다 하더라도 37경기에 그친다.

역대 가장 적은 경기 수 신인왕은 85-86시즌 패트릭 유잉으로 50경기였다.

자이언은 1위표는 받지 못 했지만, 2위표 51개, 3위표 11개를 받으며 2위를 차지했다.

3위는 마이애미의 켄드릭 넌(2위표 14, 3위표 35)이었다.

한편, ESPN은 신인상 설문에 더불어 MVP 설문도 함께 진행했는데, 밀워키 벅스 야니스 아데토쿤보가 70표 중 60표를 획득하며 압도적 1위를 차지했다.

2위는 LA 레이커스 르브론 제임스로 나머지 1위표 10표를 모두 받았다.

그 뒤에는 제임스 하든과 루카 돈치치가 자리했다.


https://sports.news.naver.com/news.nhn?oid=398&aid=0000034726


자이언은 경기수가 너무나 적어서 ,,

내 기억속의 무수한 사진들처럼 사랑도 언젠가 추억으로 그친다는 것을 난 알고 있습니다...

그러나 당신만은 추억이 되질 않았습니다...

사랑을 간직한 채 떠날수 있게 해준 당신께 고맙단 말을 남깁니다...
 [eTo마켓] [4900원] 어차피혼자 막만이 훈제막창,불막창 (이벤트진행) (27) 

   

스포츠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스포츠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12-03 18
[광고랜드] [이토랜드 공식] 1등혜택! LG전자! 정수기 6개월! 공기청정기 6개월! 역대급 … (152) LG전자렌탈
86190 [농구]  NBA 역대 최고 슈터 톱 15, 1위 스테판 커리  (4) 이미지첨부 BabyBlue 13:38 1 98
86189 [야구]  등판하면 결정적인 한 방! 살라디노, 원태인 특급 도우미 인증  (1) 이미지첨부 강역개 12:10 1 75
86188 [해외야구]  MLB 퍼펙트게임 오심 어느덧 10주년  이미지첨부 참된자아 11:32 1 137
86187 [기타]  김연경선수와 흥국생명 구단간에 이적문제로 떠들썩했는데 정확히 아시는분 설명부탁드립니다!  (1) 비버u 10:31 0 102
86186 [해외축구]  우레이 탓에 낮 경기 몰빵... "에스파뇰은 중국의 희생자다"  (4) 이미지첨부 헌병대 08:55 4 214
86185 [농구]  농구 타임아웃 규칙 질문있어요  남de자nic 08:10 0 84
86184 [야구]  5할기준 5강5약  (2) 상숙달림이 05:46 0 275
86183 [야구]  유희관 37번째 통산 90승  (4) 이휘아 01:23 0 286
86182 [야구]  SK)우리도 포수가 있다~!!!  (2) 이미지첨부 카일러스 06-02 0 324
86181 [야구]  KIA 오늘도 "오늘만 같아라..." 유민상의 날  (1) 흰혹등고래 06-02 4 172
86180 [야구]  오랜만에 깔끔한 경기였습니다.  (2) 화대무박종주… 06-02 3 187
86179 [야구]  6월 9일부터 화타대전이 펼쳐집니다.  (5) 혀누곰 06-02 2 226
86178 [야구]  한화  (1) 공주와몽 06-02 1 189
86177 [야구]  그만 쳐라 비온다  (1) 이휘아 06-02 1 277
86176 [야구]  기아팬 일단 소리 질러요~ㅋ  (10) 화대무박종주… 06-02 4 275
86175 [야구]  김호령 복귀홈런 ㅋㅋㅋㅋㅋ  (2) 포이에마 06-02 4 183
86174 [농구]  "2016년 6차전, 톰슨 정말 훌륭했다"…스티브 커 감독의 회상  (2) 이미지첨부 BabyBlue 06-02 2 68
86173 [야구]  엘지가 시즌 계속 잘하진 못할거에요  (3) 현수님 06-02 0 182
86172 [야구]  1군 못올라오는 A 속사정 & 추가 트레이드 가능성은?  ciel1004 06-02 4 253
86171 [해외축구]  음바페 패스 모음  귀맹맹이 06-02 2 189
86170 [야구]  한화는 왜 이모양 이꼴인가요? 자칭 전문가 나와주세요.  (17) 겨울아가지마 06-02 2 306
86169 [야구]  '타율 0.103' 김태균, 정민철 단장이 본 부진 이유&반등  (2) 이미지첨부 강역개 06-02 2 287
86168 [야구]  구창모 5월 성적, MLB에서도 단 2번 나온 기록  (1) 참된자아 06-02 3 301
86167 [해외축구]  음바페 개인기 모음  귀맹맹이 06-02 2 435
86166 [기타]  ‘배구 여제’ 김연경, 국내 복귀 타진 중  (5) 이미지첨부 헌병대 06-02 2 493
86165 [축구]  2020 K리그1, K리그2 클럽순위 (5월 31일)  (2) 이미지첨부 창제 06-01 2 128
86164 [야구]  방송사별 KBO 해설위원들에 대한 개인적 의견  (8) 야구신 06-01 3 341
86163 [야구]  [KIA] 갸팬분들 솨리질러~~~  (7) 이미지첨부 Peace427 06-01 4 367
86162 [야구]  KIA 3전승한 롯대와 12일만에 재격돌 결과가 궁금  (1) 흰혹등고래 06-01 2 165
86161 [야구]  '조상우 원맨쇼-필승조 흔들' 키움, 불펜진 재건할 수 있을까  이미지첨부 강역개 06-01 2 152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