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위로 ↓맨아래

   
[야구]

'마쓰자카도 인정한 홈런' 오재일, "유명한 선수 상대로 쳐 의미" [오!쎈 미야자키]

 
글쓴이 : 강역개 날짜 : 2020-02-26 (수) 09:48 조회 : 452 추천 : 3  


 

[OSEN=미야자키(일본), 이종서 기자] "워낙 유명한 선수잖아요."


오재일은 25일 일본 미야자키 선마린구장에서 열린 ‘2020 구춘 미야자키 베이스볼 게임스’ 세이부 라이온스와 경기에서 3번타자겸 1루수로 선발 출장했다.


첫 타석부터 강렬한 한 방을 날렸다.

이날 세이부의 선발 투수는 '전 메이저리거' 마쓰자카 다이스케. 세이부 라이온스로 14년 만에 복귀한 마쓰자카는 이날 본격적일 선발 등판에 앞서서 1이닝 소화를 하며 컨디션 조정에 나섰다.

비록 연습 경기였지만, 일본 언론에서는 친정팀 유니폼을 입고 공을 던지는 마쓰자카의 모습에 '상대하는 두산 타자들의 소감을 알고 싶다'고 두산 홍보팀에 정도로 많은 관심을 보였다.


마쓰자카는 두산 타선에 진땀을 뺐다. 선두타자 박건우를 땅볼로 처리했지만, 정수빈의 3루타에 이어 오재일에게 던진 초구 134km 슬라이더가 우중간 담장을 넘어갔다.

마쓰자카는 등판 후 "맞는 순간 홈런인 줄 알았다"고 완벽했던 홈런이었음을 인정했다. 이어서 "득점권에 주자를 내보낸 뒤 초구였다. 그런 실수를 하면 안된다. 좋은 이미지를 갖고 던졌지만 제대로 되지 않았다. 오늘 나온 과제는 다음 실전에서 수정하겠다"고 아쉬움을 내비치기도 했다.


오재일은 "초구를 쳐서 사실 공이 어땠는지는 마쓰자카의 공이 평가하기는 조심스럽다"라며 "워낙 유명한 선수라 상대를 해봤다는 것에 의미가 있다"고 겸손한 소감을 전했다.


지난해 한국시리즈 MVP를 차지하며 팀의 통합 우승에 앞장 섰던 오재일은 "지난해보다 팀이 더 끈끈해지고 응집력이 강해진 느낌"이라며 "올 시즌 역시 우승을 목표로 달려가겠다"고 각오를 밝했다.



[email protected]

 [eTo마켓] [봄맞이세일][美친가격] 칸후 럭셔리 해적선 어항 SET - 35큐브용 (9) 

   

스포츠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스포츠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12-03 18
[광고랜드] [피부탄력 주름개선] 남자여자 훈남훈녀 만들기 바로가기 (100) 웜웜지반디뮬턴스
85449 [야구]  정부 얘기데로면 개막은?  흰혹등고래 21:47 1 67
85448 [해외야구]  [MLB클래식] "요한 산타나", 50년 메츠 역사상 첫 노히트노런 달성  MLB하이라이… 21:03 2 70
85447 [해외야구]  트라웃과 벨린저의 골프스윙.gif  (2) 이미지첨부 자빠트려 19:43 2 220
85446 [야구]  '기러기 아빠' 된 호잉, "가족 오기 힘들 듯, 혼잣말 늘었어" [대전 톡톡]  이미지첨부 강역개 18:29 1 214
85445 [야구]  야구에서 타격센스는 타고난 재능은 무시못한다던데...  (5) unikaka 17:15 2 324
85444 [해외야구]  조시 해밀턴, 큰딸 폭행 혐의로 기소  (1) 참된자아 13:53 2 377
85443 [농구]  스테판 커리, 점프슛 창시자 일대기 농구영화 제작자로 나섰다  (1) 이미지첨부 BabyBlue 11:48 2 215
85442 [농구]  커리-톰슨, 스플래시 듀오도 피하지 못한 NBA 올 시즌 최악 먹튀 워스트 6  (1) 이미지첨부 BabyBlue 11:43 2 140
85441 [해외축구]  공격포인트 팀내 1위 손흥민, 英스카이스포츠 선정 토트넘 시즌 MVP  이미지첨부 헌병대 09:15 3 157
85440 [기타]  '에어조던' 중국에서의 저작권 침해 확정 판결 승소  (1) 이미지첨부 참된자아 09:14 4 289
85439 [야구]  연습경기 21일 예정데로 진행되겠군요  흰혹등고래 04-08 2 202
85438 [해외야구]  [MLB 클래식] "콜 해멀스", PHI 역대 13번째 노히터  MLB하이라이… 04-08 2 156
85437 [야구]  NC 다이노스, NH농협은행 경남본부-경남FC와 '아름다운 동행' 협약  이미지첨부 강역개 04-08 3 200
85436 [해외야구]  ‘홈런왕’ 바티스타, 투수로 ML 도전  (2) 참된자아 04-08 3 429
85435 [농구]  부상 중인 클레이 탐슨, 사실상 완전한 회복  (2) 이미지첨부 BabyBlue 04-08 3 287
85434 [농구]  농구 명예의 전당 가넷 "뒤늦게 영구결번? 미네소타 용서 못해"  (1) 이미지첨부 yohji 04-08 2 277
85433 [해외야구]  [MLB클래식] '킹' 에르난데스 퍼펙트 게임 영상  MLB하이라이… 04-08 3 179
85432 [해외축구]  대런 플레쳐가 은퇴한 박지성에게 썼던 편지.mp4  풋볼리스트 04-08 2 384
85431 [해외축구]  호나우지뉴, 19억 내고 호텔로...32일만에 교도소 생활 청산  (2) 이미지첨부 헌병대 04-08 2 514
85430 [해외축구]  축아재들 1시간만 더 늦게 주무세요.,.  (1) 에스카노르 04-08 2 567
85429 [야구]  KIA 브룩스 한국 코로나19 안전해서 좋다  (1) 흰혹등고래 04-07 2 360
85428 [해외야구]  [MLB] '외계인' 패드로 마르티네스 99년 ALCS 3차전 7이닝 12삼진  (1) MLB하이라이… 04-07 3 223
85427 [야구]  kbo 리그 5월초 무관중 개막  (8) unikaka 04-07 3 401
85426 [해외축구]  과르디올라 바르셀로나 전술노트.mp4  풋볼리스트 04-07 2 343
85425 [격투기]  UFC 퍼거슨, 하빕 대신 게이치와 잠정타이틀전 확정  이미지첨부 BabyBlue 04-07 2 237
85424 [복싱]  타이슨의 과거 고백…"실버백 고릴라와 싸우려고 한 적 있어"  (10) 이미지첨부 강역개 04-07 4 604
85423 [기타]  자전거선수가 자전거를 버리고 정상을 향해 달린 사건  친절한석이 04-07 2 311
85422 [해외야구]  MLB-선수노조, 무관중 경기 논의  참된자아 04-07 2 247
85421 [해외축구]  [공식발표] 토트넘 '손흥민 군사훈련 맞다' 토트넘 복귀는 5월  이미지첨부 헌병대 04-07 2 487
85420 [해외축구]  아! 코로나19에 빼앗긴 어머니…펩의 뜨거운 눈물  (2) 양치기총각 04-07 2 471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