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위로 ↓맨아래

   
[해외축구]

무리뉴는 감독생활 최대위기인듯ㅋㅋ

 
글쓴이 : 클리소벨 날짜 : 2020-02-21 (금) 11:09 조회 : 761 추천 : 3  

성적이야기가 아니라 팀의 조건을 보고 위기라 생각됨.


뭐 처음부터 리그최강급 팀에 간건 아니었지만, 여지껏 리그 최강팀만 맡아옴.

탑팀이니 당연히 본인이 원하는 선수들 영입 할 수 있었고, 구단자체도 자금력으로 뒷받침이 되는 상태..


솔직히 무리뉴를 좋게 보지 않는데 이유는 

전술의 부재랄까. 선수빨 이랄까..

선수빨이라고 과르디올라를 꼽는데 나는 무리뉴도 한몫을 담당하고 있다 생각함.

2000년대 첼시의 경우 돋보적으로 돈을 들이붙는 팀이 바로 첼시였고 그때당시 잘한다는 선수들 죄다 긁어모았으니 당연히 우승

그후 인터밀란과 레알마드리드는 리그자체가 돈이 없어서 상위권팀만 투자를 하는 상황.. 우승권에 근접하는건 당연...


2010년대 들어와서 첼시와 맨유를 거쳐 토트넘인데 

프리미어리그팀들은 수익분배가 어느정도 되다보니 하위권팀들도 100억짜리선수 영입하고 300억까지도 씀.

그렇다보니 선수영입+감독의 전술역량이 중요하게됨.


우승으로 이끌었던게 하위팀에게는 양학수준으로 바르고 강팀과의 싸움에서는 수비후 역습 전술이었음.

이건 레알때부터 그래왔다 생각함. 솔직히 강팀의 팬들 입장에서는 자기팀이 맞서싸우길 원하지 수비하는꼴 보고 싶나.

물론, 실리적인부분을 챙겨왔다고 볼수있지만 진정한 감독이라면 강팀과의 승부에서도 이길수있어야 하지.


맨유욕을 하지만 솔직히 맨유는 나름대로 영입도 많이 함.. 그게 효과를 본건지는 다들 알겟지..

근데  토트넘은 그동안의 팀들과는 차원이 다름..

로셀소 800억 은돔벨레 900억 이라지만 이제서야 돈을 쓰기시작한 상태이지

손흥민 라멜라등등 400억정도의 이적료를 지불했고 그게 구단에서 상한선까지 쓴 금액임.

그러니까 한선수에 천억씩 쓸수있는 상황이 아니란거임.


프리미어리그 팀들 중에는 강등권팀들도 분데스리가중상위권팀들 수준으로 돈을 씀.

상위권팀은 말할것도 없지.

그렇다보니 당연하게도 선수들 스탯은 높아질수밖에 없고, 결국에는 차이를 가르는건 감독의 역량임.


무리뉴가 쓰는 전술을 보면 선수비 역습인데 부분전술은 없음.

과연이게 감독의 역량이 높다 볼 수 있는 것일까?


솔직히 토트넘이 왜 무리뉴를 선임했는지 아직도 모르겟음.

분명 무리뉴는 전술적으로 능력이 부족한 감독이고 2년차엔 우승을 시키지만 그러면 뭐하나 3년차에 선수들과 불화를 겪으면서 

팀을 말아먹는데..

장기적으로 생각한다면 무리뉴는 절대 옳은 선택이 아님.

이번시즌 끝나면 대대적으로 선수들 개편하려들텐데 분명 본인이 원하는 선수들과 구단에서 영입가능한 선수들의 갭을 보일거임.

무리뉴가 원하는 선수들은 대략 800억대라 치면 토트넘은 그에 절반수준만 돈을 투자하려할테니..


무리뉴가 불화를 일으킬까 선수들이 불화를 일으킬까..

무리뉴 입장에서는 토트넘이 감독생활 최대 위기이자 짜증나는 시간일듯.. 

 [eTo마켓] 선물하고 사랑받는 남편, 남자친구가 되자! 핸드메이드 귀걸이 (7) 

저쪼아래 2020-02-21 (금) 12:01
개인적으로 현재 무리뉴평가는 이르다고 봅니다
가뜩이나 열악한 선수풀에서 주전 대부분 부상중이고
리그중 들어와서 자신이 원하는 선수를 영입도 못했죠
이 상황에서 뭔 전술을 짜도 선수들이 못따라와주니
현 선수비 후역습 전술이 경기를 이길 수 있는
최선의 전술이라고 봅니다(이마저도 제대로 못하지만...)
중요한건 꾸역꾸역이라도 이겨서 따내야하는
내년 챔스 진출권이고 여름이적시장이죠
     
       
글쓴이 2020-02-21 (금) 20:36
이적시장 면에선 동의합니다.
다만 본문에도 언급했듯이 여름이적시장에서 분명 방출과 영입작업을 할텐데 그동안 맡아온 팀들과는 다른 자금력의 팀이란거죠. 그게 주된 이유입니다.

다만 전술에 있어선 무리뉴의 색깔이 도대체 뭔지 모르겟어요.
물론, 지금의 토트넘은 포체티노의 색깔의 팀입니다.
포체티노는 무조건 선수비후역습 하진 않았죠. 나름대로 정해진 패턴플레이를 통해 포체티노의 색깔이란걸 나타냈습니다.
무리뉴는 시즌 중반에 왔기에 자기 색깔을 내기에는 선수들이 입맛에 맞지 않죠.
근데 가장 최근인 맨유시절을 본다면 한경기에 크로스만 50개를 올리는,, 이상한전술이죠.
뭐 이부분은 말씀대로 여름을 지나봐야 알듯합니다.
펀딕 2020-02-21 (금) 18:31
난 이런글 볼때마다 축구 본지 얼마 안된 분인가 싶음ㅋㅋ
무리뉴가 돈 빨이라고? 그렇게 투자를 해도 성적 못내는 구단,감독 허다한데
언제까지 돈빨이라고 우길것인가

그리고 리그최강팀 간거라고 하는데
무리뉴가 위대한 이유는 단순히 성적이 좋아서가 아닙니다
그 팀에 가서 그 팀이 이루지 못한 업적을 이뤄냈기 때문에 위대한거예요
첼시 시절 리그 우승도 그렇고
인테르 가서 챔스(트레블) 올린것도 그렇고
레알가서 챔스 올린것도 마찬가지

그리고 토트넘이 셀링클럽이라고는 하지만 포체티노 부임 후에
꾸준하게 스쿼드에 투자한 팀임 성적 낼수록 더 투자 많이 했고
지난시즌에 보드진에서 병신짓거리 해서 이번시즌에 상태가 좀 안좋은거지
1군스쿼드 풀가동 된다면 충분히 우승도 노려볼만한 팀이였고

이번시즌에 맨시티 챔스 출전징계나서 담시즌에 챔스진출한다?
구단에서 어디 빅클럽만큼은 아니여도 충분히 투자할껍니다
거기다 공격진에서 주축이 되는 선수들 대부분이 전성기나이구요

그냥 무리뉴가 수비축구 해서 싫다라고 얘기를 하세요
글쓴거 보니까 무슨 진정한 감독이면 강팀과의 경기에서 승부를 볼 줄 알아야 한다느니 ㅋㅋ
상대방한테 맞춤전술로 경기 출전하기로 유명한 무리뉴한테 전술적 능력이 부족하느니 ㅋㅋ
     
       
만든건펀 2020-02-21 (금) 19:59
222 전술이 없다는게 말이되면 포루투의 유로파 챔스 우승이 있을 수 있을까요?
     
       
글쓴이 2020-02-21 (금) 21:10
펀딕님 말씀을 심하게 하시네요.
이토유저간에 이야기를 해보고 싶어 글을 남긴건데. 의욕조차 사라지게 만드시네요.
더이상은 가치가 없는거 같습니다.
축구계에 몸담고 계신거 아니라면 일반인으로서 그냥 티비보고 뉴스 챙겨보는 정도인데
아니 모르느니.. 얼마나 아시는지?? 축구협회 소속이신가.. 아니면 케이리그 소속팀 관계자이신가..

펀딕님과는 생각이 다를순 있는거 아닙니까.. 차분히 의견을 나누면 될일을 뭐가 잘나셧는지 시작부터..
그리고 본문은 읽으시고 답글을 다신건지 모르겟네요. 분명히 적어둿습니다 저는 무리뉴가 싫고 높이 평가하진 않아요. 근데 뭔 말씀이신가요?

물론, 저도 그동안의 커리어에 대해선 존중합니다만 본문의 내용은 그게 아닌데요..
누가 뭐랍니까?
우승을 이끌어내기 위해서 투자한 돈의 크기가 그동안의 팀들과는 다르고 리그의 차이가 크다 이거죠.
첼시 시절 돈을 천문학적으로 끌어다가 쓴거 모르는 사람있나요?
인테르.. 그시절은 유베와 밀란등등 적수들이 버로우타던 시기입니다.
레알? 영입한선수만해도 그당시 최대어들은 모두 데려간 팀이죠.
그리고 이것들은 10년전 이야기이고 지금처럼 너도나도 천문학적인 돈을 투자하는 세상입니다.
나만돈쓰다가 쟤도 얘도 쓰는데 혼자 독주할순없죠.
토트넘은 지금상황에서 리버풀 맨시티 맨유 첼시 아스날등등 이팀들 처럼 큰돈을 못씁니다.

그리고 10년전커리어를 가지고 지금와서 누가 떠받들어주나요?
그때는 그떄의 영광이고 지금은 지금입니다.
본문에 언급한 의도와는 다른 이야깁니다만
윗분이 말씀하셧듯 여름이적시장을 지켜봐야한다는 입장입니다만 최근인 맨유시절.. 과연 우승을 다툴만한 전술이 있었나요???
전술이란건 사람마다 취향차이라 생각합니다만 단조롭고 선이 굵은 축구론 챔스는 물론 리그조차 어렵다 생각네요.
          
            
펀딕 2020-02-22 (토) 00:21
말씀이 심한건 첫줄밖에 없을텐데요?? 그리고 제가 틀린말 했다고 생각도 안하구요

당연히 제 생각과 다를 수 있죠 님 의견이
근데 님이 본문에 쓴 글은 다른사람과 의견을 나누고 싶어서 썼다기 보다
그냥 무리뉴 까고 싶어서 쓴글 같거든요

그리고 님이 무리뉴가 별로라는 부분에 대해서 논리적으로 반박을 한거 같은데요??
커리어에 대해서 존중은 하면서 돈빨이고 전술적 역량이 부족하다는게 존중입니까??
심지어 요즘 얘기를 한것도 아니고 과거에 커리어를 쌓았던 시절들을 언급하면서요??

첼시 시절 돈을 천문학적으로 끌어다가 쓴거 모르는 사람 없죠
근데 그렇게 천문학적으로 써도 우승컵 하나 못올리는 팀 수두룩 하다니까요??
인테르 그 시절 유베와 밀란 등등 적수들 없었던거 맞아요
근데 제가 리그우승을 언급했나요?? 제가 언급한건 챔스 우승인데요??
레알 역시 마찬가지예요
레알이 그 이전에는 돈을 안쓰는 팀이였나요? 갈락티코 정책이후 꾸준하게
이적시장에서 많은 대어들을 대려갔지만 챔스성적 16강이 고작이였어요
오죽하면 챔스를 가장 많이 들어올린팀임에도 불구하고 그당시 16강따리라고 조롱받았을정도인걸
무리뉴 부임하고 나서 메시 한창 전성기던 바르샤랑도 리그우승 경쟁하고
챔스우승도 들어올린 감독이 무리뉴입니다

그리고 토트넘이 지금상황에서 리버풀 맨시티 맨유 첼시 아스날등등 처럼 큰돈 못쓴다고 하는데
작년 은돔벨레 영입에만 1000억 가까이 쓴게 토트넘입니다
맨시티 맨유라면 몰라도 리버풀?첼시?아스날? 풉 특히나 아스날 껴 있는게 웃음포인트네요 ㅋㅋ
토트넘이 최근 이적시장에서 아스날보다 돈을 훨씬 많이 썻으면 썻지 적진 않을텐데 ㅋㅋ
첼시 역시 무리뉴 부임시절에나 돈 끌어모아서 선수영입 질렀지
지금 그렇게 돈 퍼쓰는 구단도 아니구요
애초에 FFP룰 생기고나서 이브라모비치가 첼시 부임했을당시나
만수르가 맨시티 부임했을 당시처럼 돈을 펑펑 못써요 ㅉ
          
            
펀딕 2020-02-22 (토) 00:30
10년전 커리어를 가지고 지금와서 누가 떠받들어주냐구요?
ㅇㅇ 맞아요 레알이후 행보가 엄청 안좋았죠
첼시에서 우승컵 올렸지만 선수들 태업으로 경질
맨유에서도 리그2위에 유로파컵 올렸지만 포그바랑 부딫치면서 결국 경질

그래서 지금 첼시랑 맨유 상황이 어떻죠??
첼시야 램파드가 잘 이끌고 있어서 어떻게 챔스권에 있지만
무리뉴 최근 업적인 리그우승 달성까지 멀어보이고
맨유는요? 솔샤르 부임후에 무리뉴가 맨유로 2등했을당시
'자기 인생 최고의 성적'이라는 조롱받던 멘트가 재평가되고 있을정도죠

무리뉴 토트넘 부임 후 성적은요??
리그 중하위권까지 쳐박혀 있던 성적이 지금 5위고 4위랑 1점차이예요
물론 그 아래순위랑 승점차이가 얼마 안나긴 하지만 이정도로 이미 훌륭한 결과를 보여주고 있는 셈이죠

무리뉴가 토트넘이랑 맞을까? 라는 생각은 저도 했었어요
지금도 하고 있구요
이유도 님이 말한거랑 비슷하긴 해요
포르투 시절 제외하고 그래도 대부분 명성 있는 팀에서 이적료 지원빵빵하게 받으면서
이끌던 사람이 셀링클럽에서 과연 본인이 원하는대로 선수 영입을 할 수 있을까? 라는 부분에서요

근데 결과가 나온것도 아니고 심지어 지금 성적도 좋은데
무리뉴가 전술적 역량이 부족하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런거 축구 잘 모르는 친구들이랑 축구 얘기나올떄나 얘기하세요 ㅋㅋㅋㅋ
찰스바굴이 2020-02-23 (일) 13:14
대체적으로 공감합니다
이제 한물 간 감독임에는 틀림없죠 ㅋ
     
       
글쓴이 2020-02-23 (일) 13:44
윗분들이 커리어 어쩌고 얘기 하시는데 그건 공감합니다.
그러나 스쿼드로만 밀어붙이는 시대는 끝낫다고 봐요
챔스는 지금이나 예전이나 어렵지만 지금은 선수의 질과양+감독의 전술역량이라 봅니다.

무리뉴의 최근 팀을 보면 조직적인 팀플레이보다는 선수들에게 알아서하란 식이었죠.
지금은 포체티노의 색깔이 많은 선수단이어서 여름까진 지켜봐야겟지만
전에 맡았던 팀들 처럼 자금적으로 대줄수있을지.. 그리고 영입이 된다해도 알아서 하라는 전술이라면
챔스권은 힘들다 봅니다.

10년전 커리어로 지금와서 능력있는 감독이라고 하는건 한심한소리죠.
전술을 만들고 계속해서 발전시키고 상대와 선수에 맞춤전술을 창조해내는 감독..
그게 이 시대에 맞는 감독이라 봅니다.
비싼선수 영입하는건 감독이 할게 아니라 구단이 해야할 일이죠..
   

스포츠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스포츠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12-03 18
[광고랜드] 숨은 내 돈 한 번에 찾기. 보험금, 휴면예금, 카드포인트 [숨은 돈 조회] (106) 원키퍼
85437 [야구]  NC 다이노스, NH농협은행 경남본부-경남FC와 '아름다운 동행' 협약  이미지첨부 강역개 18:45 1 108
85436 [해외야구]  ‘홈런왕’ 바티스타, 투수로 ML 도전  (1) 참된자아 14:17 1 229
85435 [농구]  부상 중인 클레이 탐슨, 사실상 완전한 회복  이미지첨부 BabyBlue 13:33 1 136
85434 [농구]  농구 명예의 전당 가넷 "뒤늦게 영구결번? 미네소타 용서 못해"  이미지첨부 yohji 13:08 1 143
85433 [해외야구]  [MLB클래식] '킹' 에르난데스 퍼펙트 게임 영상  MLB하이라이… 12:06 2 93
85432 [해외축구]  대런 플레쳐가 은퇴한 박지성에게 썼던 편지.mp4  풋볼리스트 10:12 0 257
85431 [해외축구]  호나우지뉴, 19억 내고 호텔로...32일만에 교도소 생활 청산  (2) 이미지첨부 헌병대 09:17 1 372
85430 [해외축구]  축아재들 1시간만 더 늦게 주무세요.,.  (1) 에스카노르 00:54 1 444
85429 [야구]  KIA 브룩스 한국 코로나19 안전해서 좋다  (1) 흰혹등고래 04-07 1 278
85428 [해외야구]  [MLB] '외계인' 패드로 마르티네스 99년 ALCS 3차전 7이닝 12삼진  (1) MLB하이라이… 04-07 2 145
85427 [야구]  kbo 리그 5월초 무관중 개막  (6) unikaka 04-07 1 305
85426 [해외축구]  과르디올라 바르셀로나 전술노트.mp4  풋볼리스트 04-07 2 258
85425 [격투기]  UFC 퍼거슨, 하빕 대신 게이치와 잠정타이틀전 확정  이미지첨부 BabyBlue 04-07 2 161
85424 [복싱]  타이슨의 과거 고백…"실버백 고릴라와 싸우려고 한 적 있어"  (9) 이미지첨부 강역개 04-07 4 437
85423 [기타]  자전거선수가 자전거를 버리고 정상을 향해 달린 사건  친절한석이 04-07 2 236
85422 [해외야구]  MLB-선수노조, 무관중 경기 논의  참된자아 04-07 2 178
85421 [해외축구]  [공식발표] 토트넘 '손흥민 군사훈련 맞다' 토트넘 복귀는 5월  이미지첨부 헌병대 04-07 2 412
85420 [해외축구]  아! 코로나19에 빼앗긴 어머니…펩의 뜨거운 눈물  (2) 양치기총각 04-07 2 390
85419 [야구]  진갑용 KIA포수코치가 백용환을 칭찬하는군요  (2) 흰혹등고래 04-06 2 263
85418 [해외야구]  2000년 이후 최고 3루수는 A-로드  (6) 참된자아 04-06 2 303
85417 [야구]  심수창 해설위원, "지금은 사이 좋은 조인성 코치 꼭 초대"  이미지첨부 강역개 04-06 2 306
85416 [해외축구]  무리뉴 첼시 1기 전술노트.mp4  풋볼리스트 04-06 3 398
85415 [야구]  [오피셜]'전병우+차재용↔추재현' 롯데, 키움과 2대1 트레이드 단행  (1) 아이아이유 04-06 3 316
85414 [해외축구]  'SON 포함'...반 다이크, EPL 드림팀 5인 선정  (1) 이미지첨부 헌병대 04-06 3 529
85413 [야구]  홍상삼 수렁에서 벗어난거 같아 좋군요  (2) 이미지첨부 흰혹등고래 04-05 2 543
85412 [해외축구]  축구 전설들이 떠나는 감동적인 장면들.mp4  (1) 풋볼리스트 04-05 4 544
85411 [해외야구]  [MLB클래식]시애틀 투수 '이와쿠마' 생애 첫 노히트노런  MLB하이라이… 04-05 2 304
85410 [야구]  '142km도 만족' 정찬헌, "구속 여기서 멈춰도 돼, 움직임이 중요" [잠실톡톡]  (1) 이미지첨부 강역개 04-05 2 390
85409 [해외야구]  다나카 이어 다르빗슈도… "동양인 차별·총기 소지 걱정"  (2) 참된자아 04-05 3 512
85408 [해외축구]  베론이 맨유에서 실패한 이유.mp4  풋볼리스트 04-05 2 599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