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위로 ↓맨아래

   
[해외축구]

무리뉴는 감독생활 최대위기인듯ㅋㅋ

 
글쓴이 : 클리소벨 날짜 : 2020-02-21 (금) 11:09 조회 : 754 추천 : 3  

성적이야기가 아니라 팀의 조건을 보고 위기라 생각됨.


뭐 처음부터 리그최강급 팀에 간건 아니었지만, 여지껏 리그 최강팀만 맡아옴.

탑팀이니 당연히 본인이 원하는 선수들 영입 할 수 있었고, 구단자체도 자금력으로 뒷받침이 되는 상태..


솔직히 무리뉴를 좋게 보지 않는데 이유는 

전술의 부재랄까. 선수빨 이랄까..

선수빨이라고 과르디올라를 꼽는데 나는 무리뉴도 한몫을 담당하고 있다 생각함.

2000년대 첼시의 경우 돋보적으로 돈을 들이붙는 팀이 바로 첼시였고 그때당시 잘한다는 선수들 죄다 긁어모았으니 당연히 우승

그후 인터밀란과 레알마드리드는 리그자체가 돈이 없어서 상위권팀만 투자를 하는 상황.. 우승권에 근접하는건 당연...


2010년대 들어와서 첼시와 맨유를 거쳐 토트넘인데 

프리미어리그팀들은 수익분배가 어느정도 되다보니 하위권팀들도 100억짜리선수 영입하고 300억까지도 씀.

그렇다보니 선수영입+감독의 전술역량이 중요하게됨.


우승으로 이끌었던게 하위팀에게는 양학수준으로 바르고 강팀과의 싸움에서는 수비후 역습 전술이었음.

이건 레알때부터 그래왔다 생각함. 솔직히 강팀의 팬들 입장에서는 자기팀이 맞서싸우길 원하지 수비하는꼴 보고 싶나.

물론, 실리적인부분을 챙겨왔다고 볼수있지만 진정한 감독이라면 강팀과의 승부에서도 이길수있어야 하지.


맨유욕을 하지만 솔직히 맨유는 나름대로 영입도 많이 함.. 그게 효과를 본건지는 다들 알겟지..

근데  토트넘은 그동안의 팀들과는 차원이 다름..

로셀소 800억 은돔벨레 900억 이라지만 이제서야 돈을 쓰기시작한 상태이지

손흥민 라멜라등등 400억정도의 이적료를 지불했고 그게 구단에서 상한선까지 쓴 금액임.

그러니까 한선수에 천억씩 쓸수있는 상황이 아니란거임.


프리미어리그 팀들 중에는 강등권팀들도 분데스리가중상위권팀들 수준으로 돈을 씀.

상위권팀은 말할것도 없지.

그렇다보니 당연하게도 선수들 스탯은 높아질수밖에 없고, 결국에는 차이를 가르는건 감독의 역량임.


무리뉴가 쓰는 전술을 보면 선수비 역습인데 부분전술은 없음.

과연이게 감독의 역량이 높다 볼 수 있는 것일까?


솔직히 토트넘이 왜 무리뉴를 선임했는지 아직도 모르겟음.

분명 무리뉴는 전술적으로 능력이 부족한 감독이고 2년차엔 우승을 시키지만 그러면 뭐하나 3년차에 선수들과 불화를 겪으면서 

팀을 말아먹는데..

장기적으로 생각한다면 무리뉴는 절대 옳은 선택이 아님.

이번시즌 끝나면 대대적으로 선수들 개편하려들텐데 분명 본인이 원하는 선수들과 구단에서 영입가능한 선수들의 갭을 보일거임.

무리뉴가 원하는 선수들은 대략 800억대라 치면 토트넘은 그에 절반수준만 돈을 투자하려할테니..


무리뉴가 불화를 일으킬까 선수들이 불화를 일으킬까..

무리뉴 입장에서는 토트넘이 감독생활 최대 위기이자 짜증나는 시간일듯.. 

 [나눔이벤트] 마블 어벤져스 메탈퍼즐 3D입체 5명 나눔 (530) 

저쪼아래 2020-02-21 (금) 12:01
개인적으로 현재 무리뉴평가는 이르다고 봅니다
가뜩이나 열악한 선수풀에서 주전 대부분 부상중이고
리그중 들어와서 자신이 원하는 선수를 영입도 못했죠
이 상황에서 뭔 전술을 짜도 선수들이 못따라와주니
현 선수비 후역습 전술이 경기를 이길 수 있는
최선의 전술이라고 봅니다(이마저도 제대로 못하지만...)
중요한건 꾸역꾸역이라도 이겨서 따내야하는
내년 챔스 진출권이고 여름이적시장이죠
     
       
글쓴이 2020-02-21 (금) 20:36
이적시장 면에선 동의합니다.
다만 본문에도 언급했듯이 여름이적시장에서 분명 방출과 영입작업을 할텐데 그동안 맡아온 팀들과는 다른 자금력의 팀이란거죠. 그게 주된 이유입니다.

다만 전술에 있어선 무리뉴의 색깔이 도대체 뭔지 모르겟어요.
물론, 지금의 토트넘은 포체티노의 색깔의 팀입니다.
포체티노는 무조건 선수비후역습 하진 않았죠. 나름대로 정해진 패턴플레이를 통해 포체티노의 색깔이란걸 나타냈습니다.
무리뉴는 시즌 중반에 왔기에 자기 색깔을 내기에는 선수들이 입맛에 맞지 않죠.
근데 가장 최근인 맨유시절을 본다면 한경기에 크로스만 50개를 올리는,, 이상한전술이죠.
뭐 이부분은 말씀대로 여름을 지나봐야 알듯합니다.
펀딕 2020-02-21 (금) 18:31
난 이런글 볼때마다 축구 본지 얼마 안된 분인가 싶음ㅋㅋ
무리뉴가 돈 빨이라고? 그렇게 투자를 해도 성적 못내는 구단,감독 허다한데
언제까지 돈빨이라고 우길것인가

그리고 리그최강팀 간거라고 하는데
무리뉴가 위대한 이유는 단순히 성적이 좋아서가 아닙니다
그 팀에 가서 그 팀이 이루지 못한 업적을 이뤄냈기 때문에 위대한거예요
첼시 시절 리그 우승도 그렇고
인테르 가서 챔스(트레블) 올린것도 그렇고
레알가서 챔스 올린것도 마찬가지

그리고 토트넘이 셀링클럽이라고는 하지만 포체티노 부임 후에
꾸준하게 스쿼드에 투자한 팀임 성적 낼수록 더 투자 많이 했고
지난시즌에 보드진에서 병신짓거리 해서 이번시즌에 상태가 좀 안좋은거지
1군스쿼드 풀가동 된다면 충분히 우승도 노려볼만한 팀이였고

이번시즌에 맨시티 챔스 출전징계나서 담시즌에 챔스진출한다?
구단에서 어디 빅클럽만큼은 아니여도 충분히 투자할껍니다
거기다 공격진에서 주축이 되는 선수들 대부분이 전성기나이구요

그냥 무리뉴가 수비축구 해서 싫다라고 얘기를 하세요
글쓴거 보니까 무슨 진정한 감독이면 강팀과의 경기에서 승부를 볼 줄 알아야 한다느니 ㅋㅋ
상대방한테 맞춤전술로 경기 출전하기로 유명한 무리뉴한테 전술적 능력이 부족하느니 ㅋㅋ
     
       
만든건펀 2020-02-21 (금) 19:59
222 전술이 없다는게 말이되면 포루투의 유로파 챔스 우승이 있을 수 있을까요?
     
       
글쓴이 2020-02-21 (금) 21:10
펀딕님 말씀을 심하게 하시네요.
이토유저간에 이야기를 해보고 싶어 글을 남긴건데. 의욕조차 사라지게 만드시네요.
더이상은 가치가 없는거 같습니다.
축구계에 몸담고 계신거 아니라면 일반인으로서 그냥 티비보고 뉴스 챙겨보는 정도인데
아니 모르느니.. 얼마나 아시는지?? 축구협회 소속이신가.. 아니면 케이리그 소속팀 관계자이신가..

펀딕님과는 생각이 다를순 있는거 아닙니까.. 차분히 의견을 나누면 될일을 뭐가 잘나셧는지 시작부터..
그리고 본문은 읽으시고 답글을 다신건지 모르겟네요. 분명히 적어둿습니다 저는 무리뉴가 싫고 높이 평가하진 않아요. 근데 뭔 말씀이신가요?

물론, 저도 그동안의 커리어에 대해선 존중합니다만 본문의 내용은 그게 아닌데요..
누가 뭐랍니까?
우승을 이끌어내기 위해서 투자한 돈의 크기가 그동안의 팀들과는 다르고 리그의 차이가 크다 이거죠.
첼시 시절 돈을 천문학적으로 끌어다가 쓴거 모르는 사람있나요?
인테르.. 그시절은 유베와 밀란등등 적수들이 버로우타던 시기입니다.
레알? 영입한선수만해도 그당시 최대어들은 모두 데려간 팀이죠.
그리고 이것들은 10년전 이야기이고 지금처럼 너도나도 천문학적인 돈을 투자하는 세상입니다.
나만돈쓰다가 쟤도 얘도 쓰는데 혼자 독주할순없죠.
토트넘은 지금상황에서 리버풀 맨시티 맨유 첼시 아스날등등 이팀들 처럼 큰돈을 못씁니다.

그리고 10년전커리어를 가지고 지금와서 누가 떠받들어주나요?
그때는 그떄의 영광이고 지금은 지금입니다.
본문에 언급한 의도와는 다른 이야깁니다만
윗분이 말씀하셧듯 여름이적시장을 지켜봐야한다는 입장입니다만 최근인 맨유시절.. 과연 우승을 다툴만한 전술이 있었나요???
전술이란건 사람마다 취향차이라 생각합니다만 단조롭고 선이 굵은 축구론 챔스는 물론 리그조차 어렵다 생각네요.
          
            
펀딕 2020-02-22 (토) 00:21
말씀이 심한건 첫줄밖에 없을텐데요?? 그리고 제가 틀린말 했다고 생각도 안하구요

당연히 제 생각과 다를 수 있죠 님 의견이
근데 님이 본문에 쓴 글은 다른사람과 의견을 나누고 싶어서 썼다기 보다
그냥 무리뉴 까고 싶어서 쓴글 같거든요

그리고 님이 무리뉴가 별로라는 부분에 대해서 논리적으로 반박을 한거 같은데요??
커리어에 대해서 존중은 하면서 돈빨이고 전술적 역량이 부족하다는게 존중입니까??
심지어 요즘 얘기를 한것도 아니고 과거에 커리어를 쌓았던 시절들을 언급하면서요??

첼시 시절 돈을 천문학적으로 끌어다가 쓴거 모르는 사람 없죠
근데 그렇게 천문학적으로 써도 우승컵 하나 못올리는 팀 수두룩 하다니까요??
인테르 그 시절 유베와 밀란 등등 적수들 없었던거 맞아요
근데 제가 리그우승을 언급했나요?? 제가 언급한건 챔스 우승인데요??
레알 역시 마찬가지예요
레알이 그 이전에는 돈을 안쓰는 팀이였나요? 갈락티코 정책이후 꾸준하게
이적시장에서 많은 대어들을 대려갔지만 챔스성적 16강이 고작이였어요
오죽하면 챔스를 가장 많이 들어올린팀임에도 불구하고 그당시 16강따리라고 조롱받았을정도인걸
무리뉴 부임하고 나서 메시 한창 전성기던 바르샤랑도 리그우승 경쟁하고
챔스우승도 들어올린 감독이 무리뉴입니다

그리고 토트넘이 지금상황에서 리버풀 맨시티 맨유 첼시 아스날등등 처럼 큰돈 못쓴다고 하는데
작년 은돔벨레 영입에만 1000억 가까이 쓴게 토트넘입니다
맨시티 맨유라면 몰라도 리버풀?첼시?아스날? 풉 특히나 아스날 껴 있는게 웃음포인트네요 ㅋㅋ
토트넘이 최근 이적시장에서 아스날보다 돈을 훨씬 많이 썻으면 썻지 적진 않을텐데 ㅋㅋ
첼시 역시 무리뉴 부임시절에나 돈 끌어모아서 선수영입 질렀지
지금 그렇게 돈 퍼쓰는 구단도 아니구요
애초에 FFP룰 생기고나서 이브라모비치가 첼시 부임했을당시나
만수르가 맨시티 부임했을 당시처럼 돈을 펑펑 못써요 ㅉ
          
            
펀딕 2020-02-22 (토) 00:30
10년전 커리어를 가지고 지금와서 누가 떠받들어주냐구요?
ㅇㅇ 맞아요 레알이후 행보가 엄청 안좋았죠
첼시에서 우승컵 올렸지만 선수들 태업으로 경질
맨유에서도 리그2위에 유로파컵 올렸지만 포그바랑 부딫치면서 결국 경질

그래서 지금 첼시랑 맨유 상황이 어떻죠??
첼시야 램파드가 잘 이끌고 있어서 어떻게 챔스권에 있지만
무리뉴 최근 업적인 리그우승 달성까지 멀어보이고
맨유는요? 솔샤르 부임후에 무리뉴가 맨유로 2등했을당시
'자기 인생 최고의 성적'이라는 조롱받던 멘트가 재평가되고 있을정도죠

무리뉴 토트넘 부임 후 성적은요??
리그 중하위권까지 쳐박혀 있던 성적이 지금 5위고 4위랑 1점차이예요
물론 그 아래순위랑 승점차이가 얼마 안나긴 하지만 이정도로 이미 훌륭한 결과를 보여주고 있는 셈이죠

무리뉴가 토트넘이랑 맞을까? 라는 생각은 저도 했었어요
지금도 하고 있구요
이유도 님이 말한거랑 비슷하긴 해요
포르투 시절 제외하고 그래도 대부분 명성 있는 팀에서 이적료 지원빵빵하게 받으면서
이끌던 사람이 셀링클럽에서 과연 본인이 원하는대로 선수 영입을 할 수 있을까? 라는 부분에서요

근데 결과가 나온것도 아니고 심지어 지금 성적도 좋은데
무리뉴가 전술적 역량이 부족하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런거 축구 잘 모르는 친구들이랑 축구 얘기나올떄나 얘기하세요 ㅋㅋㅋㅋ
찰스바굴이 2020-02-23 (일) 13:14
대체적으로 공감합니다
이제 한물 간 감독임에는 틀림없죠 ㅋ
     
       
글쓴이 2020-02-23 (일) 13:44
윗분들이 커리어 어쩌고 얘기 하시는데 그건 공감합니다.
그러나 스쿼드로만 밀어붙이는 시대는 끝낫다고 봐요
챔스는 지금이나 예전이나 어렵지만 지금은 선수의 질과양+감독의 전술역량이라 봅니다.

무리뉴의 최근 팀을 보면 조직적인 팀플레이보다는 선수들에게 알아서하란 식이었죠.
지금은 포체티노의 색깔이 많은 선수단이어서 여름까진 지켜봐야겟지만
전에 맡았던 팀들 처럼 자금적으로 대줄수있을지.. 그리고 영입이 된다해도 알아서 하라는 전술이라면
챔스권은 힘들다 봅니다.

10년전 커리어로 지금와서 능력있는 감독이라고 하는건 한심한소리죠.
전술을 만들고 계속해서 발전시키고 상대와 선수에 맞춤전술을 창조해내는 감독..
그게 이 시대에 맞는 감독이라 봅니다.
비싼선수 영입하는건 감독이 할게 아니라 구단이 해야할 일이죠..
   

스포츠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스포츠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12-03 18
[광고랜드] 센스있는 남자들 주목!장미50송이,100송이특가 (99) 바시움플라워
85385 [해외야구]  [MLB클래식] 필라델피아, 영구결번 "로이 할러데이" 퍼펙트 게임  MLB하이라이… 04-02 1 63
85384 [야구]  KIA 홍백전 HL 팀 레드 vs 팀 화이트, 4월 2일  흰혹등고래 04-02 1 37
85383 [해외야구]  [MLB 클래식] 다이나믹 폼 '팀 린스컴' 첫 노히트 경기 영상  (1) MLB하이라이… 04-02 2 78
85382 [해외축구]  베트남 언론의 강요, "박항서, 제 2의 고향 위해 스스로 임금 삭감해야"  (7) 이미지첨부 강역개 04-02 3 307
85381 [해외축구]  손흥민, 제주도에서 기초군사훈련…20일 입소 예정  (1) 참된자아 04-02 3 304
85380 [해외축구]  쿠보 다케후사 아스날 이적? 아르테타가 원한다!  (4) 풋볼리스트 04-02 2 176
85379 [농구]  34번은 올라주원? 샤크? 바클리? NBA 등번호별 최고는?  (2) 이미지첨부 yohji 04-02 3 137
85378 [농구]  NBA 선수들, 기존 연봉의 50% 이하 수령 예정  (2) 이미지첨부 BabyBlue 04-02 2 204
85377 [해외축구]  UEFA 주관 모든 축구대회 무기한 중단  헌병대 04-02 3 139
85376 [해외야구]  MLB - 2020 런던 시리즈 취소 공식 발표  참된자아 04-02 2 113
85375 [기타]  선수들 병역특례는 완전 없어진건가요 ?  (4) 아자 04-02 0 208
85374 [해외야구]  대만프로야구 - 4월11일 '무관중 개막전' 확정  참된자아 04-02 2 78
85373 [기타]  코로나 사태에 윔블던도 취소...2차 세계대전 이후 처음  (2) 양치기총각 04-02 1 117
85372 [야구]  KIA타이거즈, 2020시즌 팬북 2만부 발간  (1) 이미지첨부 흰혹등고래 04-01 2 168
85371 [농구]  '26년 전 오늘' 농구 황제 마이클 조던, 마이너리거 된 날 ,,,  이미지첨부 yohji 04-01 2 272
85370 [해외야구]  추신수의 특별한 기부  (4) 이미지첨부 참된자아 04-01 6 390
85369 [해외야구]  실책→펑고 300개, 볼넷→30분 질책, “진짜 악마인가” 아베 감독의 지옥 훈련  (1) 참된자아 04-01 2 288
85368 [야구]  잘 던지는 노성호-잘 치는 김응민, 삼성의 2차 드래프트 악몽 지울까  이미지첨부 강역개 04-01 2 127
85367 [해외축구]  손흥민 치솟는 주가, 메시가 뽑은 '세계 최고의 재능 25인' 포함  (3) 이미지첨부 헌병대 04-01 3 633
85366 [해외야구]  '류현진 연고지' 토론토, 6월까지 모든 행사 취소 결정  (2) 참된자아 04-01 2 243
85365 [야구]  KIA 기다리던 공격형 포수  흰혹등고래 03-31 2 526
85364 [야구]  이학주 회복·심창민 전역…삼성에 개막 연기는 악재만은 아니다  (1) 이미지첨부 강역개 03-31 2 278
85363 [기타]  한유미 배구 FA 자격이 따로 있어요  (1) 친절한석이 03-31 2 420
85362 [농구]  '모비스의 심장' 양동근, 은퇴 결정 ,,,  이미지첨부 yohji 03-31 3 379
85361 [해외축구]  인테르, 산체스 완전 영입 없다… 맨유로 리턴  양치기총각 03-31 2 279
85360 [기타]  도쿄올림픽 경기장 반입 금지 물품에 '욱일기'는 제외  (1) 참된자아 03-31 2 365
85359 [해외야구]  메이저리그 역대 WAR 1위는 누굴까?  (2) 이미지첨부 yohji 03-31 2 492
85358 [농구]  "도대체 코트에서 무슨 일이 있었던 거지?"  이미지첨부 yohji 03-31 2 401
85357 [해외축구]  '1조1500억원' 회수 막자… PL, 5월초 재개안 추진  (1) 이미지첨부 헌병대 03-31 2 452
85356 [야구]  선수와 팬 달래는 반가운 연습경기  흰혹등고래 03-30 2 415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