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위로 ↓맨아래

   
[해외야구]

"나쁜 선례 남겼다" 다저스 3루수 터너, 커미셔너 비난

 
글쓴이 : 헌병대 날짜 : 2020-02-18 (화) 09:18 조회 : 851 추천 : 6  

매경닷컴 MK스포츠(美 포트 샬럿) 김재호 특파원

LA다저스 주전 3루수 저스틴 터너는 휴스턴 애스트로스의 사인 스캔들에 대한 롭 만프레드 메이저리그 커미셔너의 대처를 비난했다.

터너는 18일(이하 한국시간) '오렌지카운티 레지스터' 등 현지 언론을 만난 자리에서 "다른 방식으로 대처할 수도 있었을 것"이라며 커미셔너의 대응을 비난했다.

메이저리그는 2017년과 2018년 외야 카메라와 알고리즘 프로그램을 이용해 상대 사인을 훔친 애스트로스에게 드래프트 지명권 박탈, 벌금, 단장과 감독 자격정지 1년 징계를 내렸다. 그러나 정작 이를 주도한 선수들에게는 징계를 내리지 않아 논란을 키웠다.

저스틴 터너는 만프레드 커미셔너를 공개적으로 비난했다. 사진=ⓒAFPBBNews = News1 이후 대응도 실망스러웠다. 지난 17일 ESPN과의 인터뷰에서는 "우승팀 옆에 별표를 달거나 '금속 조각'을 다시 되돌릴 것을 요구하는 것은 헛된 일"이라며 애스트로스의 우승 자격을 박탈하는 것에 대한 부정적인 견해를 드러냈다. 이어 플로리다에서 열린 스프링캠프 미디어데이에서는 각 팀 감독들에게 '휴스턴에게 보복 행위를 할 경우 징계를 받을 것'이라 경고했음을 공개했다.

터너는 "나쁜 선례를 만들었다"며 커미셔너의 대응을 비난했다. "이제 월드시리즈에서 속임수를 써도 '괜찮을 것'이라 생각할 것이다. 우리는 다음에 월드시리즈에 진출하면 속임수를 써서 이기고 우승 트로피를 LA로 되가져온 다음에 로버츠(데이브 로버츠 감독)와 앤드류(앤드류 프리드먼 사장)를 실업자로 만들 것이다. 그래도 우리는 여전히 남은 여생 챔피언으로 불리게 될 것"이라며 우승 자격을 박탈하지 않은 것에 대한 유감을 전했다.

터너는 "커미셔너가 살면서 승리를 경험해봤는지 궁금하다. 아마 그러지 못했을 것"이라며 우승 트로피를 '금속 조각'이라 비유한 것에 대해서도 아쉬움을 전달했다. "이 방안에 있는 모든 선수들이 오프시즌 내내 훈련하고 캠프에 일찍 나타나 시간과 노력을 쏟는 이유는 다 그 트로피 때문이다. 이름도 커미셔너 트로피다. 그가 이에 대한 가치를 깎아 내린 것은 그가 얼마나 선수들과 동떨여져 있는 지를 말해준다"고 비난했다. [email protected]

기사제공   MK스포츠

 [나눔이벤트] 포인트 응모 베타테스트 (3) 

참된자아 2020-02-18 (화) 09:26
커미셔너가 '우승 박탈은 전례가 없어서 하지 않았다'고 했었는데

오히려 나쁜 선례를 만들었다고 제대로 디스 ㅋㅋㅋ
글쓴이 2020-02-18 (화) 09:38
터너가 말을 이리 잘했나 싶음
rangers1 2020-02-18 (화) 14:09
터너 말이 틀린게 없네요.
   

스포츠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스포츠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12-03 18
[광고랜드] 자동차용품 백화점 / 전제품 가격비교 최저가 도전! (60) 하이퍼인터내셔널
85386 [농구]  ESPN 평론가, “조던이 모든 면에서 르브론보다 낫다”  (1) 이미지첨부 yohji 02:06 0 156
85385 [해외야구]  [MLB클래식] 필라델피아, 영구결번 "로이 할러데이" 퍼펙트 게임  MLB하이라이… 04-02 1 89
85384 [야구]  KIA 홍백전 HL 팀 레드 vs 팀 화이트, 4월 2일  흰혹등고래 04-02 1 56
85383 [해외야구]  [MLB 클래식] 다이나믹 폼 '팀 린스컴' 첫 노히트 경기 영상  (1) MLB하이라이… 04-02 2 100
85382 [해외축구]  베트남 언론의 강요, "박항서, 제 2의 고향 위해 스스로 임금 삭감해야"  (8) 이미지첨부 강역개 04-02 4 361
85381 [해외축구]  손흥민, 제주도에서 기초군사훈련…20일 입소 예정  (1) 참된자아 04-02 3 336
85380 [해외축구]  쿠보 다케후사 아스날 이적? 아르테타가 원한다!  (4) 풋볼리스트 04-02 2 216
85379 [농구]  34번은 올라주원? 샤크? 바클리? NBA 등번호별 최고는?  (2) 이미지첨부 yohji 04-02 3 159
85378 [농구]  NBA 선수들, 기존 연봉의 50% 이하 수령 예정  (2) 이미지첨부 BabyBlue 04-02 2 226
85377 [해외축구]  UEFA 주관 모든 축구대회 무기한 중단  헌병대 04-02 3 160
85376 [해외야구]  MLB - 2020 런던 시리즈 취소 공식 발표  참된자아 04-02 2 132
85375 [기타]  선수들 병역특례는 완전 없어진건가요 ?  (4) 아자 04-02 0 233
85374 [해외야구]  대만프로야구 - 4월11일 '무관중 개막전' 확정  참된자아 04-02 2 95
85373 [기타]  코로나 사태에 윔블던도 취소...2차 세계대전 이후 처음  (2) 양치기총각 04-02 1 134
85372 [야구]  KIA타이거즈, 2020시즌 팬북 2만부 발간  (1) 이미지첨부 흰혹등고래 04-01 2 184
85371 [농구]  '26년 전 오늘' 농구 황제 마이클 조던, 마이너리거 된 날 ,,,  이미지첨부 yohji 04-01 2 289
85370 [해외야구]  추신수의 특별한 기부  (4) 이미지첨부 참된자아 04-01 6 411
85369 [해외야구]  실책→펑고 300개, 볼넷→30분 질책, “진짜 악마인가” 아베 감독의 지옥 훈련  (1) 참된자아 04-01 2 310
85368 [야구]  잘 던지는 노성호-잘 치는 김응민, 삼성의 2차 드래프트 악몽 지울까  이미지첨부 강역개 04-01 2 142
85367 [해외축구]  손흥민 치솟는 주가, 메시가 뽑은 '세계 최고의 재능 25인' 포함  (3) 이미지첨부 헌병대 04-01 3 653
85366 [해외야구]  '류현진 연고지' 토론토, 6월까지 모든 행사 취소 결정  (2) 참된자아 04-01 2 262
85365 [야구]  KIA 기다리던 공격형 포수  흰혹등고래 03-31 2 542
85364 [야구]  이학주 회복·심창민 전역…삼성에 개막 연기는 악재만은 아니다  (1) 이미지첨부 강역개 03-31 2 293
85363 [기타]  한유미 배구 FA 자격이 따로 있어요  (1) 친절한석이 03-31 2 437
85362 [농구]  '모비스의 심장' 양동근, 은퇴 결정 ,,,  이미지첨부 yohji 03-31 3 393
85361 [해외축구]  인테르, 산체스 완전 영입 없다… 맨유로 리턴  양치기총각 03-31 2 297
85360 [기타]  도쿄올림픽 경기장 반입 금지 물품에 '욱일기'는 제외  (1) 참된자아 03-31 2 380
85359 [해외야구]  메이저리그 역대 WAR 1위는 누굴까?  (2) 이미지첨부 yohji 03-31 2 511
85358 [농구]  "도대체 코트에서 무슨 일이 있었던 거지?"  이미지첨부 yohji 03-31 2 415
85357 [해외축구]  '1조1500억원' 회수 막자… PL, 5월초 재개안 추진  (1) 이미지첨부 헌병대 03-31 2 466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