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위로 ↓맨아래

   
[기타]

박인비 6계단↑ 세계 11위로···도쿄행 가능성도 ‘쑥’

 
글쓴이 : 상숙달림이 날짜 : 2020-02-18 (화) 04:19 조회 : 214 추천 : 3  

박인비 6계단↑ 세계 11위로···도쿄행 가능성도 ‘쑥’


호주女오픈 우승에 6계단 점프, 한국 선수 중 다섯째
‘넘버4’ 이정은과 0.31점 차, 박성현 3위로 한 계단 하락
지난 16일 호주여자오픈 우승 뒤 트로피를 들어 올리는 박인비. /애들레이드=EPA연합뉴스
17일 호주에서 귀국한 박인비가 인천공항에 마중 나온 어머니와 포옹하고 있다. /연합뉴스
[서울경제] 23개월간의 우승 가뭄을 씻고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20승을 채운 박인비(32·KB금융그룹)가 세계랭킹 11위로 올라섰다. 6계단이나 점프해 한국 선수 중 다섯째가 되면서 올여름 도쿄 올림픽 출전 가능성을 부쩍 키웠다.

17일 밤(한국시간) 발표된 여자골프 세계랭킹에 따르면 박인비는 지난주 17위에서 이번 주 11위로 뛰어올랐다. 12위였던 김효주가 13위로 한 계단 내려가면서 박인비는 1위 고진영, 3위 박성현, 6위 김세영, 9위 이정은 다음인 한국 선수 ‘넘버5’가 됐다. 올림픽에 나가려면 6월까지 15위 안에 들면서 한국 선수 중 넷째 안에 있어야 한다.

한국 선수 중 여섯째였던 2016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금메달리스트 박인비는 지난 16일 호주 애들레이드에서 끝난 호주여자오픈에서 3타 차로 우승해 1년11개월 만에 승수를 보탰다. 박세리(은퇴·25승)에 이어 한국인 두 번째로 LPGA 투어 통산 20승 고지를 밟으면서 시즌 초반에 우승하겠다는 1차 목표를 이뤘다. 랭킹 포인트 4.42를 만든 박인비는 9위 이정은을 0.31점 차로 바짝 추격하게 됐다. 박인비는 17일 오후 호주에서 귀국해 당분간 국내에 머물다 한 달 뒤 파운더스컵에서 시즌 2승이자 통산 21승에 도전한다. 파운더스컵은 박인비가 2년 전 우승한 대회다.

박인비의 급부상으로 한국 군단의 도쿄행 ‘집안싸움’은 더욱 치열해졌다. 박성현이 3위로 한 계단 내려간 가운데 6위 김세영이 박성현을 0.73점 차로 뒤쫓고 있다. 한 계단 내려가 한국 선수 ‘넘버6’로 밀려난 김효주도 올림픽 티켓을 목표로 다음 달부터 전력질주에 나설 계획이다.
/양준호기자 [email protected]


 [남성스타일] 울패는 365일 세일중!!  

   

스포츠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스포츠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12-03 18
[광고랜드] [30초면 끝나는]이걸로 세균 박멸 끝! 전염병 예방 필수템 휴대용 손소독제 (105) 추억선생
85372 [야구]  KIA타이거즈, 2020시즌 팬북 2만부 발간  이미지첨부 흰혹등고래 04-01 0 92
85371 [농구]  '26년 전 오늘' 농구 황제 마이클 조던, 마이너리거 된 날 ,,,  이미지첨부 yohji 04-01 1 169
85370 [해외야구]  추신수의 특별한 기부  (1) 이미지첨부 참된자아 04-01 3 229
85369 [해외야구]  실책→펑고 300개, 볼넷→30분 질책, “진짜 악마인가” 아베 감독의 지옥 훈련  (1) 참된자아 04-01 1 190
85368 [야구]  잘 던지는 노성호-잘 치는 김응민, 삼성의 2차 드래프트 악몽 지울까  이미지첨부 강역개 04-01 1 73
85367 [해외축구]  손흥민 치솟는 주가, 메시가 뽑은 '세계 최고의 재능 25인' 포함  (3) 이미지첨부 헌병대 04-01 3 551
85366 [해외야구]  '류현진 연고지' 토론토, 6월까지 모든 행사 취소 결정  (2) 참된자아 04-01 2 188
85365 [야구]  KIA 기다리던 공격형 포수  흰혹등고래 03-31 2 464
85364 [야구]  이학주 회복·심창민 전역…삼성에 개막 연기는 악재만은 아니다  (1) 이미지첨부 강역개 03-31 2 229
85363 [기타]  한유미 배구 FA 자격이 따로 있어요  (1) 친절한석이 03-31 2 353
85362 [농구]  '모비스의 심장' 양동근, 은퇴 결정 ,,,  이미지첨부 yohji 03-31 3 330
85361 [해외축구]  인테르, 산체스 완전 영입 없다… 맨유로 리턴  양치기총각 03-31 2 226
85360 [기타]  도쿄올림픽 경기장 반입 금지 물품에 '욱일기'는 제외  (1) 참된자아 03-31 2 308
85359 [해외야구]  메이저리그 역대 WAR 1위는 누굴까?  (2) 이미지첨부 yohji 03-31 2 416
85358 [농구]  "도대체 코트에서 무슨 일이 있었던 거지?"  이미지첨부 yohji 03-31 2 348
85357 [해외축구]  '1조1500억원' 회수 막자… PL, 5월초 재개안 추진  (1) 이미지첨부 헌병대 03-31 2 392
85356 [야구]  선수와 팬 달래는 반가운 연습경기  흰혹등고래 03-30 2 366
85355 [해외축구]  아스널, 마침내 ‘주급 5억 외질’ 보낸다…재계약 협상 없다  양치기총각 03-30 2 311
85354 [해외축구]  EPL 시즌 취소될 경우 손흥민 득실  (3) 파고드는껑충… 03-30 1 731
85353 [해외축구]  바르셀로나 변종 아다마 트라오레.mp4  (1) 풋볼리스트 03-30 1 406
85352 [해외축구]  흥민이도 토트넘 떠났으면 좋겠다....  (11) 펀딕 03-30 3 521
85351 [야구]  손혁 감독 "외국인선수들, 격리조치 이해하지만 아쉬워해" [고척 톡톡]  (2) 이미지첨부 강역개 03-30 2 260
85350 [야구]  야구 9회 너무 길다, 6회까지만  (7) 문나섭 03-30 2 726
85349 [기타]  도쿄올림픽 연기, IOC도 책임져야  (5) 참된자아 03-30 1 521
85348 [해외축구]  케인의 경고 "나는 야심가, 토트넘 발전 없으면 떠날 것"  이미지첨부 헌병대 03-30 4 492
85347 [농구]  NBA 뉴욕닉스 구단주가  (3) 도깨비 03-30 3 395
85346 [야구]  4일 푹 쉰 KIA 다시 컨디션 점검 돌입, 훈련→연습경기 격일 패턴  흰혹등고래 03-29 2 242
85345 [해외축구]  리버풀은 드디어 리그우승컵 드나 했더니...  (5) 빠끄 03-29 3 746
85344 [야구]  "너한테는 안 맞아" 유희관의 도발…허경민 "안타 두 개는 없는걸로" [오!쎈 잠실]  이미지첨부 강역개 03-29 4 443
85343 [해외축구]  손흥민, '코로나19 급속 확산' 영국 떠나 귀국…국내서 원격 훈련  (1) 참된자아 03-29 3 550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