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야구]

'다저스만 2명' MLB닷컴 2020년 유격수 유망주 TOP 10 선정

 
글쓴이 : 헌병대 날짜 : 2020-01-23 (목) 13:15 조회 : 647 추천 : 1  


[스포탈코리아] 김동윤 기자= 꾸준히 뛰어난 유망주를 육성하고 있는 LA 다저스가 유격수 부문에서도 2명을 상위 10명에 올렸다.

23일(한국 시간) MLB.COM에서 뽑은 2020년 유격수 유망주 순위에서 LA 다저스의 개빈 럭스(22), 지터 다운스(21)가 각각 2위, 8위에 선정됐다. 더스틴 메이(우완 투수 부문 6위), 키버트 루이즈(포수 부문 7위), 마이클 부시(2루수 부문 6위), 코디 호지(3루수 부문 10위)에 이어 벌써 6명 째다. 유격수 부문 1위는 지난해와 마찬가지로 탬파베이의 완더 프랑코(18)가 뽑혔다.

2016년 드래프트에서 1라운드 20번으로 다저스에 지명된 럭스는 본 포지션은 유격수지만 올해 주전 유격수 코리 시거(25)의 파트너로서 2루로 뛸 예정이다. 럭스는 지난해 마이너리그 더블 A와 트리플 A를 소화하며 113경기 동안 26개의 홈런, 10개의 도루, 타율 0.347, OPS 1.028을 기록하면서 메이저리그 데뷔까지 이뤄냈다. MLB.COM의 짐 칼리스는 럭스의 파워에 높은 점수를 주면서 성공 확률이 높은 유망주이자 올해의 신인왕 후보로 점쳤다.

또다른 다저스 유망주인 다운스는 2018년 겨울 있었던 신시내티 레즈와의 트레이드로 건너온 3명의 선수 중 하나였다. 당시 다저스는 야시엘 푸이그, 맷 켐프, 알렉스 우드, 카일 파머를 신시내티로 넘겨주고, 호머 베일리, 조시아 그레이, 지터 다운스를 받았다. 순조롭게 성장한다면 내년 메이저리그에서 볼 수 있을 예정이다.

한편, 탬파베이 레이스의 프랑코는 메이저리그 최고 유망주답게 유격수 부문에서도 당당히 1위를 차지했다. 겨우 18세에 불과한 프랑코는 스위치 히터임에도 뛰어난 배트 스피드와 협응력 그리고 타석에서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어 현재 모든 매체에서 유망주 순위 1위를 기록하고 있다.

캔자스시티 로열스의 바비 위트 주니어(19)는 함께 뽑힌 상위 10명의 유격수 유망주 중 향후 유격수 포지션을 유지할 것으로 보이는 유일한 선수로 뽑혀 눈길을 끌었다. 현재 유격수 유망주 중 가장 좋은 어깨와 빠른 손발, 높은 야구지능을 보유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은 위트 주니어는 장타력 또한 겸비하고 있다는 평가다.

마지막으로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의 마르코 루시아노(18)는 가장 빠르게 성장한 유격수 유망주로 평가되며 라이벌 다저스를 견제할 대항마로 뽑혔다. 뛰어난 배트 스피드와 근력으로 많은 홈런을 생산할 수 있는 장타력을 지니고 있으며, 잠재력을 폭발시킨다면 매년 40홈런을 기록할 수도 있다는 평가를 받았다.

MLB.COM 선정 2020년 유격수 TOP 10

1. 완더 프랑코(18, 탬파베이 레이스)
2. 개빈 럭스(22, LA 다저스)
3. 로이스 루이스(20, 미네소타 트윈스)
4. 바비 위트 주니어(19, 캔자스시티 로열스)
5. 카터 키붐(22, 워싱턴 내셔널스)
6. CJ 에이브람스(19, 샌디에이고 파드레스)
7. 마르코 루시아노(18,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
8. 지터 다운스(21, LA 다저스)
9. 니코 호너(22, 시카고 컵스)
10. 로니 마우리시오(18, 뉴욕 메츠)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보도자료 및 취재문의 [email protected]
기사제공   스포탈코리아

 [eTo마켓] [안내] eTo마켓 리뉴얼 예정입니다. (75) 

   

스포츠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스포츠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12-03 18
[보험상담실] 어린이보험 견적 요청드립니다. (4) 보험상담실
88415 [해외야구]  세인트루이스 답답하네요  락매냐 08:20 0 107
88414 [야구]  ‘홈런킹’ 라모스의 진기록...  (1) 이미지 無答 07:09 2 210
88413 [농구]  자유투 라인에서 자신만의 독특한 스타일 또는 루틴을 보여주는 NBA 선수들  후럭떡 06:32 1 129
88412 [해외야구]  MLB AL 사이영은 비버 99%  이미지 상숙달림이 06:20 0 138
88411 [해외야구]  15년만에 ML 한국인 동반 승리, "스피드 떨어져도 기술 대단"  이미지 상숙달림이 04:58 1 191
88410 [해외축구]  "수아레스가 이렇게 쫓겨날 선수야?" 메시, 바르사 행태에 '분노'  (1) 이미지 헌병대 01:59 0 365
88409 [해외축구]  0925 UEL 스켄디야 V 토트넘 하이라이트(스퍼스티비)  행인4 00:34 0 76
88408 [축구]  [펌] 부산 아이파크 VS 강원 FC  김진이희 09-25 0 72
88407 [해외야구]  정상적 시즌이었다면 광현이 신인상  (1) YM04 09-25 0 236
88406 [야구]  한화, 올해 같은 전력에 5연승을 하다니..  (5) 나나들이 09-25 2 230
88405 [해외축구]  0925 Carabao Cup 맨시티 V 본머스 경기  jambul 09-25 3 46
88404 [해외축구]  0925 UEL 스켄디야 V 토트넘 경기  jambul 09-25 3 81
88403 [야구]  [KIA] 스톡킹에 윤석민 나왔네요.  (1) Peace427 09-25 1 173
88402 [해외축구]  0924 UCL PO 1st Leg. HL  jambul 09-25 3 47
88401 [농구]  2020년 NBA 플레이 오프(4강)  (4) 도깨비 09-25 3 134
88400 [야구]  개중일이가 팀 분위기 다 박살내놨네요  (1) 코다마레나 09-25 4 261
88399 [야구]  브룩스 아들 웨스틴 왼쪽 눈 실명이라고 하는군요...  (1) 이미지 참된자아 09-25 3 287
88398 [해외축구]  고화질) 손흥민 1골 -2 어시.gif  (1) 이미지 Xsellize 09-25 8 599
88397 [농구]  1-3, 덴버 앞에 또 다시 놓인 숫자  (1) 이미지 BabyBlue 09-25 3 148
88396 [야구]  오늘 기아... 데스를 넘을수 있을려나  (1) 흰혹등고래 09-25 2 131
88395 [해외야구]  두 선수다 유종의 미를 거둬서 정말 기분이 좋네요.  (3) 천재미남 09-25 4 310
88394 [농구]  리바운드에서 밀린게 컸네요  (13) BabyBlue 09-25 5 224
88393 [해외야구]  오늘 과연 메이저리그 한국인 선발 두명 다 승리투수 될런지?  (3) 쭈아 09-25 3 233
88392 [농구]  아데바요, 동부컨퍼런스 파이널 5차전 출장 가능 ,,,  이미지 yohji 09-25 3 87
88391 [농구]  도너번 감독, 시카고와 4년 2,400만 달러 계약 체결 ,,,  이미지 yohji 09-25 3 78
88390 [농구]  새크라멘토, 루크 월튼 감독 체제 유지 결정 ,,,  이미지 yohji 09-25 3 52
88389 [농구]  머레이 역대급 무브!!  (1) 이미지 lipk 09-25 4 325
88388 [농구]  머레이 더블 클러치 ㅎㄷㄷ  BabyBlue 09-25 4 177
88387 [해외야구]  류현진 7이닝 무실점 투구수 100개 방어율 2.69 (내용없음)  하나둘3 09-25 3 396
88386 [해외야구]  류현진 7회도 무실점 ㄷ  (2) 참된자아 09-25 6 425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