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맨위로 ↓맨아래

   
[기타]

바둑 신진서 농심배 연승도 지배할 듯

 
글쓴이 : 상숙달림이 날짜 : 2019-07-21 (일) 03:53 조회 : 546 추천 : 3  

신진서 21연승, 김지석 800승

날선 신진서 9단(왼쪽)이 LG배 타이틀 홀더 양딩신 9단을 완파하고 21연승을 달렸다. 21승 중 중국기사를 상대로는 9승.


2019 중국갑조리그 9라운드
한국기사 9명 출전 8명 승리

(한게임바둑=한창규 기자) 한 달 열흘 만에 속행된 중국갑조리그에서 한국기사들이 폭발했다. 9명 중 8명이 승전보를 전했다. 20일 중국 각지에서 일제히 열린 9라운드에서 신진서ㆍ박정환ㆍ이동훈ㆍ김지석ㆍ신민준ㆍ변상일 9단과 김명훈 7단, 박하민 6단이 승리했다.

신진서 9단은 LG배 타이틀 홀더이기도 한 양딩신 9단과의 빅매치를 146수 만의 불계승으로 압도했다. 중반에 들어가면서 상대가 우변 백일단을 공격해 온 장면에서 적시에 터진 응수타진 겸 침투의 한수가 승착으로 이어졌다. 그곳 변화에서 크게 성공하면서 완승으로 마무리했다. 

한국랭킹 1위 신진서 9단은 두 살 위의 중국랭킹 4위 양딩신 9단을 맞아 중반의 공방전에서 대성공을 거둔 후 완벽한 마무리로 골인했다.


상대전적은 3패 후 2승. 전기 갑조리그 승리에 이은 연승이다. 자국랭킹은 신진서 1위, 양딩신 4위. 신진서 9단은 이 승리로 국내외 대회 21연승을 달렸다. 5월 15일부터 두 달 넘게 연승행진을 벌이면서 자신의 연승 기록을 경신해 나가고 있다. 갑조리그 전적은 7승1패가 됐다.

김지석 9단은 처음 만난 왕숴 5단을 꺾었다. 163수 불계승. 개인 통산 800승째였다. 2003년 입단한 이래 15년 8개월 만에 오른 800승이다. 국내 프로바둑계에서 800승 달성은 23명째. 달성시 전적은 800승358패로 69.1%의 승률. 한 차례 메이저 세계대회 우승을 비롯해 8차례 우승이 들어 있다.

올해 갑조리그에 데뷔한 박하민 6단(왼쪽)이 중국의 16세 신에 투샤오위 5단에게 2승째를 거두고 시즌 3승3패를 기록했다.


이 밖에 박정환 9단, 이동훈 9단, 신민준 9단, 김명훈 7단, 박하민 6단은 각각 장쯔량 4단, 당이페이 9단, 퉁멍청 8단, 펑리야오 6단, 투샤오위 4단을 꺾었다. 강동윤 9단은 이링타오 7단에게 패했다.

신진서 9단, 중국리그 다승ㆍ승률 1위 

올해 중국갑조리그에 용병으로 참가하고 있는 한국기사는 총 10명. 이들 10명은 9라운드까지 합산전적 36승29패를 기록 중이다. 55.4%의 승률이다.


개인 성적에서는 한 라운드를 결장한 신진서 9단이 7승1패로 다승과 승률에서 1위에 올라 있다. 7승 중 6승이 주장전 승리로 영양가 면에서도 알차다. 구쯔하오 9단, 퉈자시 9단, 판인 7단, 션페이란 5단이 7승2패로 다승 공동 선두를 형성하고 있다. 커제 9단은 5승4패.

갑조리그 정규시즌은 16개팀이 풀리그를 벌여 1~8위가 포스트시즌에 진출하고, 9~16위는 강등(을조리그) 플레이오프를 치르는 시스템. 매 경기는 네 판을 겨뤄 승팀이 3점을 획득한다. 2-2로 비기면 주장전을 이긴 팀이 2점을, 진 팀이 1점을 받는다. 10라운드는 7월 22일에 열린다.


커제 9단(왼쪽)은 구쯔하오 9단에게 백으로 불계패, 6월 10일부터 이어왔던 8연승도 중단됐다. 리그 전적은 5승4패.

양딩신과 첫 대결을 벌였을 때인 13세 신진서. 2013년 1월 한중교류전(한국기원 비공식전)으로 대역전패한 후 눈물을 흘렸다고 전해진다.

2003년 입단 당시의 14세 소년 김지석. 그로부터 15년 8개월 만에 800승 고지에 올랐다.


 [나눔이벤트] 임금님의 피로회복제 [으랏차] 10명 나눔 (231) 

꾸진하드 2019-07-21 (일) 17:02
신진서는 올해 세계대회 우승을 해야 리그용이라는 오명을 씻을텐데...
   

스포츠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스포츠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12-03 18
[렌탈상담실] SK 얼음 정수기 상담요청드립니다. (1) 렌탈상담실
84894 [농구]  NBA 구단가치 2010년~2020년(단위:100만 달러)  체리나무 21:43 1 27
84893 [야구]  유투브 보는데 이런 영상도 있더군요.. (자이언츠)  아자 21:09 1 65
84892 [야구]  '채드벨 상대로 홈런' 노시환, 상금 받지 못한 사연 [오!쎈 애리조나]  이미지첨부 강역개 18:11 1 117
84891 [기타]  KLPGA '서재희' 미녀골퍼 / 와!! 몸매가 ㄷㄷㄷ  브루스리 17:30 1 308
84890 [해외축구]  창의적인 축구 스킬 모음!! | 2020  브루스리 15:56 3 149
84889 [해외축구]  엥? 기성용 ㅡ ㅡ..레알 베티스가 아니라 마요르카 입단?? 지금 강등권 아닌가  (1) 고수진 15:39 1 278
84888 [기타]  테니스 여신 '아나 이바노비치' 영상!!  브루스리 15:02 2 256
84887 [해외축구]  스포츠 실패 모음 영상!! 완전 웃김 ㅋㅋ  (1) 브루스리 14:23 2 218
84886 [기타]  일본 관종녀의 운동법 / 2탄 [ 이 여자가 진짜ㅋㅋㅋ]  브루스리 14:06 2 406
84885 [기타]  그녀를 터치하는 트레이너의 나쁜손 / 3탄 [대다나다 ㅋㅋ]  브루스리 13:37 2 235
84884 [농구]  NBA [ 애틀랜타 VS 마이애미 ] 하이라이트 / 2020. 2. 21  브루스리 13:10 2 56
84883 [농구]  NBA [ 디트로이트 VS 밀워키 ] 하이라이트 / 2020. 2. 21  브루스리 12:43 3 57
84882 [농구]  ‘어깨부상’ 카이리 어빙, 결국 수술대 오른다…시즌아웃  (1) 이미지첨부 yohji 12:36 2 111
84881 [해외축구]  여자 축구 더티 플레이 모음ㅋㅋ  브루스리 12:08 2 366
84880 [해외축구]  무리뉴는 감독생활 최대위기인듯ㅋㅋ  (5) 클리소벨 11:09 3 432
84879 [해외축구]  여자 축구 재밌는 순간들ㅋㅋ  브루스리 11:05 2 180
84878 [해외축구]  0221 UEL 32-1 HL  (3) jambul 10:05 7 94
84877 [해외야구]  김광현, 23일 뉴욕 메츠전 출격 확정…구원 1이닝 예정  (1) 이미지첨부 헌병대 09:29 2 168
84876 [해외야구]  오티스, ‘사인 훔치기' 고발한 파이어스 비난  (2) 참된자아 09:02 3 279
84875 [해외축구]  우리 국대 손, 김연경 등 안타까움  이미지첨부 상숙달림이 04:28 3 448
84874 [농구]  [아시아컵 남농 예선] 인도네시아 vs 대한민국 H/L (02.20)  친절한석이 03:28 2 141
84873 [해외축구]  기성용은 레알 베티스 이적이 확실시같네요?  (3) 고수진 01:06 2 391
84872 [해외야구]  의연한 '사인훔치기 폭로자' 파이어스 "사무국 보호 필요없다"  (1) 이미지첨부 yohji 02-20 2 252
84871 [야구]  KIA 윌리엄스 감독 "잠은 사치다"라며 선수 이름 외우기 부터 인기  흰혹등고래 02-20 2 140
84870 [해외축구]  티모 베르너.ㅋㅋ  (2) 이미지첨부 Quincy 02-20 3 637
84869 [해외축구]  메시는 2020년에도 멈출 수 없다!! / 화려한 스킬 모음!!  브루스리 02-20 3 214
84868 [해외야구]  MLB 최고 부자는 역시 A-로드  (3) 이미지첨부 yohji 02-20 2 486
84867 [농구]  클리블랜드 캐벌리어스" 비상식적인 운영, 안되는 집안은 이유가 있다  이미지첨부 yohji 02-20 2 224
84866 [기타]  그녀를 터치하는 트레이너의 나쁜손ㅋㅋ / 2탄  브루스리 02-20 2 507
84865 [기타]  워워!! 아슬아슬한 관종녀의 운동법ㅋㅋ  브루스리 02-20 2 521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