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2/18] (유머) 최악의 여성혐오 프로그램 프로듀스48.jpg (49)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알뜰공간
 업체정보  | 핫딜정보
 컴퓨터견적  | 보험상담실
 공동구매  | 나눔쿠폰
포인트공간
 포인트배팅  | 포인트퀴즈
 포인트선물  | 홍보포인트
 가위바위보 | 자동차경주
 포인트슬롯 | 포인트복권
 포인트충전소 | 포인트순위
이토공간  
   
[축구]

기성용에 이어 이용까지, 빌드업 핵심 선수 다 빠진다

 
글쓴이 : img4 날짜 : 2019-01-12 (토) 08:29 조회 : 549 추천 : 0  
일단 장기처럼..차,포..그리고 졸까지 하나 .. 없이.. 하게됐군요!.

기성용 부상,, 거기에 수비수나.. 기성용역활을 해주던..이용까지..!~ 참으로 어려운 경기가 앞으로 계속 될듯 합니다..ㅡ.ㅜ


기성용은 앞선 필리핀전에 당한 햄스트링 부상으로 키르기스스탄전을 걸렀다. 중국전 역시 결장할 가능성이 제기된다. 기성용과 이용이 모두 없다는 건 한국 빌드업의 핵심 선수 1, 2순위가 모두 빠진다는 뜻이다.

파울루 벤투 감독은 후방부터 공을 돌리며 상대 수비를 흔드는 경기 운영을 선호한다. 그러나 기성용, 이용이 없으면 매끄럽게 공을 순환시키기 힘들다. 또한 패스 미스의 위험도 늘어난다. 한국은 기성용이 없는 키르기스스탄전에서 자주 공을 잃어버렸고, 상대의 빈틈을 향해 공격 방향을 바꾸는 플레이가 서툴렀다. 이용까지 빠지면 문제는 더 심각해진다.

이용의 대체자는 김문환이다. 김문환은 소속팀에서 풀백과 윙어를 겸하고 있으며, 주력이 장점이다. 레프트백 중 홍철과 비슷한 스타일을 가졌다. 짧은 패스를 주고받는 빌드업보다 단번에 전방으로 파고드는 공격 가담이 더 익숙하다. 이용과는 다른 종류의 플레이다.

기성용과 이용이 모두 빠질 경우, 한국의 빌드업은 안정성과 효과 모두 크게 저하될 위험이 크다. 중국을 상대로 기존 전략을 고수하기 난감해졌다.(링크참조)



   

스포츠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욕설 및 반말 금지합니다.  eToLAND 08-17 27
[공지]  ※ 스포츠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12-03 17
73885 [해외축구]  프랑스 경기장에 나타난 무리뉴…새 직장 구했다?  양치기총각 10:51 0 155
73884 [야구]  노경은 멕시코리그 러브콜 거절하고 'ML 도전'  (5) 참된자아 10:31 1 304
73883 [야구]  수장없는 선수협…KBO리그에선 파업이 가능할까  (5) ciel1004 00:06 0 202
73882 [야구]  노경은 진짜 은퇴 수순인가...  (4) 참된자아 02-17 0 632
73881 [야구]  삼성은 IF 다 터지면 플옵 가능성 큰가요?  (7) 교미더머니 02-17 0 315
73880 [농구]  '커리어-로우 시즌' 크리스 폴은 반등할 수 있을까 ,,,  (1) yohji 02-17 1 145
73879 [격투기]  내일은 월요일인데 11시 UFC  락매냐 02-17 0 161
73878 [농구]  한양대 출신 김영철 이라는 선수 아시는분  unikaka 02-17 1 265
73877 [해외축구]  캉테, 재계약 3개월 만에 이적 고민 "사리 감독과 불편해서"  (7) 스포듀민 02-17 0 508
73876 [야구]  KIA좌완 하준용 기대해야겠네요  (3) 흰혹등고래 02-17 0 149
73875 [야구]  임용수 캐스터 중계 복귀하는군요  (5) unikaka 02-17 1 339
73874 [축구]  역대 아시아 최고의 선수 < 손흥민 > - 인정합니까  (14) KosTV™ 02-17 1 544
73873 [농구]  올스타 전야제 행사가 끝났네요  (2) BabyBlue 02-17 0 175
73872 [해외축구]  사우디 왕세자, 5조 5041억에 맨유 인수 추진  (20) img4 02-17 0 597
73871 [해외축구]  0217 MOTD - FA Cup HL  jambul 02-17 3 133
73870 [야구]  [헐크의 일기]진정한 봉사, 고마운 사람들  ciel1004 02-17 2 167
73869 [야구]  전성기 시절 bk가 얼마나 대단했나요?  (26) 근쓸이 02-16 7 1236
73868 [기타]  [테니스월드컵] 생소한 명칭 금년 첫대회 열려  흰혹등고래 02-16 1 148
73867 [야구]  2019 시즌 개막이 기대됩니다.  (5) 영원한소년 02-16 2 267
73866 [기타]  "도쿄올림픽 金 0개 괜찮나요?"…합숙 폐지 논란  (23) 참된자아 02-16 1 853
73865 [농구]  웨버, 벤 월러스 등 미국 '농구 명예의 전당' 후보자 발표 ,,,  (1) yohji 02-16 1 162
73864 [야구]  삼성 vs 요미우리 연습경기 주소  unikaka 02-16 0 138
73863 [농구]  rising stars  8deuces 02-16 0 105
73862 [농구]  뉴올 구단주, 뎀스 단장과 계약 해지..!  (1) BabyBlue 02-16 0 165
73861 [농구]  2019 NBA 올스타 일정  (2) 도깨비 02-16 3 242
73860 [축구]  차두리 스피드  (6) 교미더머니 02-16 0 890
73859 [해외축구]  지동원 골~! 바이에른 뮌헨상대  (1) 더레이카 02-16 0 679
73858 [야구]  [오피셜]롯데 치어리더' 안지현, '박기량과 한솥밥!'  (12) 얀쿡선생 02-16 6 953
73857 [야구]  야구, 세계화 노력 물거품? 2024 파리 올림픽 존속 위기  (8) ciel1004 02-16 1 361
73856 [야구]  오지환 카지노 논란… AG 병역면제자, 중범죄면 군대 간다  (6) yohji 02-16 2 597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