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1/24] (엽기) 거짓미투로 1명 사망 2명 중상 (81)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알뜰공간
 컴퓨터견적  | 핫딜정보
 보험상담실  | 공동구매
 업체게시판  | 웹하드쿠폰
포인트공간
 포인트배팅  | 포인트퀴즈
 포인트선물  | 홍보포인트
 가위바위보 | 자동차경주
 포인트슬롯 | 포인트복권
 포인트충전소 | 포인트순위
이토공간
   
[야구]

문우람이 좋은 선례 만드는 듯..

 
글쓴이 : 물거품 날짜 : 2018-12-25 (화) 00:14 조회 : 2173 추천 : 10  
이제 알았는데,
문우람이 이택근 형사고발 했다고 합니다.
진단서도 있고 이택근 본인도 인정했고, 증인도 있겠죠.

문우람은 형사고발로,
적어도 프로에서는 
후배를 방망이로 때리는 일은 다시 일어나기 더 어려워질꺼라고 봅니다.
진짜 좋은 선례라고 봐요.
문우람이 잃을게 없으니까 가능했던 일이라고 생각하구요.

근데 궁금한게.
문우람이 폭로한뒤에 이택근이 문우람한테 사과는 했을지가 제일 궁금하네요.
기자들 앞에서 쇼한거 말구요.

문우람도 진심어린 사과받았으면 형사고발까지는 안했을 것 같거든요.
뭐 기자회견장에서 말한 내용 들어보면, 
그런 일 없을 것 같지만요.

KBO는 왜 넥센은 징계 안하나 모르겠네요.
폭행사건 은폐한건데...
그당시에는 엠팍이나 디씨에서 루머로 떠돌았던 이야기거든요.(저도 알정도)
물론 당시에는 안믿었죠. 그래도 루머로 떠돌정도면, 아는 사람은 다 알았다는 이야기인데.
기자들도 분명히 알면서 덮어준 것 같고.

맨유한화다저… 2018-12-25 (화) 00:53
문우람은 이제 야구계에 다시 발  붙힐일 없으니 고발한거겠죠
     
       
글쓴이 2018-12-25 (화) 00:57
예.. 더이상 잃을 게 없으니. 가능한 고발이라고 봅니다.
그래도 덕분에 야구판에 좋은 선례가 생긴 것 같아요.
문우람이 잃을게 있었다면, 불가능한 일이니까요.
ciel1004 2018-12-25 (화) 11:45
http://www.dailysportshankook.co.kr/news/articleView.html?idxno=200265

'이택근의 기자회견과 KBO 솜방망이처벌을 지켜본 문우람 측은 “비록 야구를 할 수 없을지라도 자신의 전체 인생을 걸고 억울한 누명을 벗을 테고 스포츠 폭력행위에 대한 법적 책임을 물어야 한다는 원칙, 선수 징계 문제를 넘어 인간의 정의와 인권의 문제로 접근하겠다는 게 입장”이라고 밝혔다. 문우람 측은 “최근 국내 유명한 인권변호사를 선임하고 이번 문제를 단지 자신의 문제를 넘어 프로야구 전체 비리와 법조 비리, 폭력척결의 단초로 삼겠다는 확고한 입장”을 재확인했다.'

쥐도 궁지에 몰리면 고양이를 문다... 는 이야기가 생각나네요.
조용히 지나가지 말고 이슈가 되어야 할 사안인데요...
참된자아 2018-12-25 (화) 12:58
당시 넥센 구단이 모를리가 없었는데

구단 징계는 왜 안하는지 모르겠네요...
호랑이타투 2018-12-25 (화) 13:03
불필요한 선후배 군기문화 사라지기를....
RedWings 2018-12-25 (화) 20:01
방망이 폭행이면 특수폭행아닌가요?
     
       
글쓴이 2018-12-25 (화) 20:22
예 맞습니다.
유이s 2018-12-26 (수) 10:29
이택근 선수 사과 안했을거 같네요.. 이번 고발로 좀 달라지면 좋겠는데 변하지 않을 확률이 더 크게 보이는게 참.. 씁쓸합니다.
슬픈웃음 2018-12-26 (수) 13:12
할거면 진작에 하지 왜 이제와서 그거랑 엮어서 같이 할까요.
그게 아쉽네요.
양철사자 2018-12-28 (금) 07:52
이슈 사라지면 집행유예로 끝나겠죠 사람 방망이로 때려도 집행유예
피피어스 2018-12-29 (토) 01:14
뭐 민사로 하든 합의금으로 하든 보상 받아서 제2의 인생을 시작해야 안되겠어요
   

스포츠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욕설 및 반말 금지합니다.  eToLAND 08-17 27
[공지]  ※ 스포츠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12-03 16
73221 [격투기]  존 존스, 또 약물 검출  (1) 대왕참치 12:49 0 217
73220 [야구]  문우람 폭행 당시 '유한준과 박병호'가 말렸다  (4) 양홍원 08:17 0 420
73219 [해외축구]  이과인  (6) 스하카늘이이 07:38 0 258
73218 [해외축구]  [01/24] 루나의 이적루머...  (6) 봄의요정루나 02:49 4 190
73217 [해외축구]  스카이스포츠] 체널 제도에서 비행기와 사라진 에밀리아노 살라의 최신 업데이트...  봄의요정루나 02:05 0 220
73216 [야구]  한화이글스 내부 FA 협상 이주 내 마무리하나...구단 수정안 제시  (2) FYBs 01-23 0 209
73215 [야구]  대표팀 감독 김경문으로 좁혀진거 같네요  (4) 흰혹등고래 01-23 1 328
73214 [해외축구]  이강인 국왕컵 8강 하이라이트 현지 반응  (1) 진이님1 01-23 1 618
73213 [기타]  호주오픈 8강 조코비치 vs 니시코리  (5) 아자 01-23 0 215
73212 [축구]  축구 관련 유튜브 채널추천좀  (11) 우자두가두 01-23 2 275
73211 [축구]  냉정한 이란 기자, "한국, 카타르 못 이겨"  (3) 교미더머니 01-23 1 580
73210 [농구]  토론토는 레너드 없어도..!  BabyBlue 01-23 0 136
73209 [해외축구]  어제 한국 경기 토트넘 반응  파고드는껑충… 01-23 2 529
73208 [축구]  황의조 발굴해낸 김학범 감독..  (8) Baitoru 01-23 1 668
73207 [야구]  “2016년부터 SK서 궂은 일 도맡아… 10년의 꿈 이뤘어요”  ciel1004 01-23 0 157
73206 [해외축구]  미국 기자의 광역도발 : "맨유는 박지성을 순수한 축구 실력으로 영입하지 않았다"  (7) 참된자아 01-23 1 487
73205 [축구]  이승우 레전드  (5) Baitoru 01-23 3 984
73204 [축구]  어제 축구 답답했던 이유  (3) 아나까라까라 01-23 0 727
73203 [해외야구]  지금 토트넘의 상황과 우리흥의 상황과 벤투의 전술능력이 참...  (5) OpsOps 01-23 2 426
73202 [해외야구]  리베라 역대 최초의 만장일치 hof 입성...그리고 김형준의 저주(?)  (1) 드라카 01-23 0 264
73201 [기타]  배구 네트가 남녀 차이난다는거 첨 알았음  (3) 교미더머니 01-23 0 634
73200 [축구]  한국 vs 바레인 위험한 순간 모음  Baitoru 01-23 0 362
73199 [야구]  구단들은 달라지고 있다. 선수협 현실적 대책 필요하다  (2) ciel1004 01-23 0 291
73198 [해외축구]  EPL 공격수 살라, 탑승 경비행기 추락으로 추정되는 불시착 사고 (기사포함)  (2) 파고드는껑충… 01-23 1 580
73197 [축구]  25일 카타르 전 선발명단.  (3) 영원한소년 01-23 0 434
73196 [해외야구]  리베라, 사상 첫 만장일치로 MLB 명예의 전당 입성  (6) 참된자아 01-23 4 355
73195 [해외축구]  발렌시아의 이강인 선발 출격 경기중...  (1) 옆집남자2 01-23 1 472
73194 [축구]  비율이 2/15 = 13.3333333333 %  (2) 상숙달림이 01-23 0 380
73193 [해외축구]  토트넘 망했네요  (3) 빙그레v 01-23 1 1270
73192 [축구]  카타르 8강  (2) alllie 01-23 1 481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