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영화
음식
키덜트
주식
정보
연예인
혼밥/혼술
베스트
자유
동물
고민
방송
캠핑
맛집
사회
유머
자동차
컴퓨터
인플
게임
상담실
[신차] BMW X2 견적 부탁드립니다. (1) [휴대폰] Z플립3 (1) [중고차] 6~7인승 내용 수정 (1) [렌탈] 이온수기 렌탈 문의 [리조트] 대명리조트 소노호텔&리조트 6월12일~18일까지
이토랜드 파트너 스폰서 입니다.
1일1번 랜덤포인트를 지급해드리며
희박한 확률로 황금오징어 30일기간제
계급아이콘 획득이 가능합니다.
오징어랜드  [문의]

샤오미 쿠팡특가 앱코 코인육수

   
[뉴스]

윤석열표 과로 사회?…‘주 92시간’ 시대 오나

[댓글수 (7)]
익명 2022-06-23 (목) 21:11 조회 : 501 추천 : 19    

https://www.hani.co.kr/arti/society/labor/1048291.html

2주 연속 ‘주 92시간’ 근무도 가능해져…휴식 없이 일만 하라?
등록 :2022-06-23 19:00수정 :2022-06-23 21:00




윤석열표 과로 사회?…‘주 92시간’ 시대 오나
등록 :2022-06-23 11:04수정 :2022-06-23 20:10

윤석열 대통령이 노동시장 개혁의 필요성을 지속 강조해 온 가운데, 고용노동부가 노동시간·임금체계 개편 등이 포함된 ‘노동시장 개혁추진방안’을 발표했다. 노동부는 시대흐름에 맞게 고용노동시스템을 ‘현대화’한다는 입장이지만, 연장근로시간 정산단위 확대 등 기업들의 요구를 대폭 수용한 것이어서 향후 추진과정에서 큰 논란이 될 것으로 보인다.

23일 노동부 발표자료를 보면, 노동부는 현재 주 12시간으로 규정된 연장근로시간 한도를 ‘월 단위’로 관리하는 방안을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현재 주 12시간까지 가능한 연장근로시간을 월 단위로 환산하면 약 52시간(12시간×4.345주)으로, 월에 배정된 연장근로시간을 한 주에 몰아서 할 경우 1주 최대 노동시간이 92시간(기본 40시간+연장근로 52시간)까지 가능해진다. 윤 대통령이 후보시절 “주 120시간 바짝 일할 수도 있어야 한다”는 말이 현실화될 수 있는 셈이다.

이에 대해 이정식 노동부장관은 이날 오전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브리핑에서 “건강권 보호에 관한 조처는 너무 당연하다. (근무일 사이) 11시간 연속휴식 등을 도입 등을 검토하겠다”면서도 “전문가들에게 연구를 의뢰하는 입장이라 정부가 입장을 밝히기엔 어렵다”고 말했다. 가령 밤 12시에 퇴근할 경우 다음날 오전 11시 이후 출근하는 식으로 근무일 사이에 11시간 연속휴식을 도입하면 장시간 근무로부터 노동자의 건강을 보호할 수 있다는 취지다. 하지만 이는 공식 보도자료에 포함되지 않은 검토사항일 뿐이어서 실제로 도입될 지는 미지수다. 이밖에도 연장근로시간을 휴가로 보상하는 ‘근로시간 저축계좌제’ 도입, 선택적 근로시간제 정산기간 확대, 스타트업·전문직 근로시간 규제완화 방안도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박근혜 정권 시기 적극적으로 추진하다 노사·노정관계 악화를 불러왔던 직무·성과중심 임금체계 개편도 주요 추진과제에 포함됐다. 호봉제를 직무급·성과급으로 바꾸겠다는 것이다. 노동부는 그동안 임금체계 개편이 이뤄지지 못했던 이유를 ‘노사합의의 어려움’으로 지목하면서 “현장 어려움을 해소하기 위한 정책적·제도적 해결과제는 없는지 검토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노동부는 노동시장 개혁의 필요성을 재차 언급하면서도, 제도의 구체적인 내용은 전문가로 구성된 ‘미래 노동시장 연구회’ 논의를 거쳐 입법·정책과제를 내놓겠다는 방침이다. 이 연구회는 내달부터 10월까지 4개월 동안 운영될 예정이지만, 논의의 결론은 사실상 윤 대통령의 공약과 ‘새 정부 경제정책방향’ 등에 이미 수록돼있어 노동계에선 “연구회 운영은 명분쌓기에 불과하다”는 비판도 나온다.

민주노총은 논평을 통해 “주 52시간제를 무력화하고 노동시간을 무한대로 늘릴 수 있도록 노동시간 유연화 확대, 사용자의 성과평가권한과 임금저하를 위한 직무성과급제의 확대, 이를 위한 노동자간의 갈등을 조장하겠다”는 것이라며 “노동담당 부처 장관으로서 소신과 전문성은 찾아볼 수 없다”고 비판했다.

추경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이날 제2차 비상경제장관회의를 열고 근로시간과 임금체계를 개편하는 ‘노동개혁’에 드라이브를 걸겠다고 밝혔다. 지난 16일 발표된 새정부 경제정책방향의 5대 부문 구조개혁 가운데 노동시장은 “미룰 수 없는 과제”라며 1순위로 꼽은 것이다.

추 부총리는 “최근 고도화·다변화된 경제·산업구조에 비추어 볼 때, 제조업 중심 산업화시대에 형성된 노동규범과 관행은 더 이상 우리의 몸에 맞지 않는 옷과 같다”며 “경제 현실과 괴리된 노동시장 구조를 방치하는 것은 국가의 경쟁력과 역동성을 잠식하고 무엇보다 청년과 미래세대의 기회를 빼앗는 일”이라고 말했다. 추 부총리는 또 “사회적 대화를 통해 다양한 노동시장 개혁과제를 폭넓게 논의할 계획”이라며 “일방의 희생과 양보가 아니라 기업과 근로자, 현재와 미래 세대 모두를 위한 대안을 함께 모색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박태우 기자 [email protected] 이지혜 기자 [email protected]


글쓴이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댓글 7댓글쓰기
익명 2022-06-23 (목) 21:19
그럼 군대는 24시간 근무네?
익명 2022-06-23 (목) 21:27
크런치 모드가 필요한 업종은 지금도 그렇게 하고 있음
     
       
익명 2022-06-24 (금) 00:19
저거 시행되면 불만 뿐만 아니라 추가 수당 받을 수 있는 연장 인정 시간도 줄어들수 있음
익명 2022-06-23 (목) 21:42
그래도 좀 봐줬구만 120시간이엿는데
익명 2022-06-23 (목) 21:45
뒤지게 일하다 죽어라...미친놈들이네...
니덜 먼저 시행해라 굥하고 추종자 놈들아...
칼 퇴근, 정시 출근만 하기만 해봐라...]
지들은 못하면서, 일반 국민들은 죽든 말든 일 시키는 짓을 서슴없이 실시 하겠다네...뻔뻔한 자식들...
익명 2022-06-23 (목) 21:48
자자 빨리 갑시다 그녕 120시간으로
익명 2022-06-24 (금) 20:38
윤석렬이 사시 공부할 때 주92시간 공부했으면 9수는 안 했겠지?
이미지
0 / 1000
   

정치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정치시사 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8-06 51
63689 [정책]  尹정부, 우크라에 총합 1억달러 지원 (1) 이미지 익명 17:16 0 6
63688 [시사]  최강욱 의원 입장 (4) 이미지 익명 17:10 0 34
63687 [유머]  수구꼴통들이 개쓰레기인 이유는 딱 한 가지 (10) 익명 16:49 3 72
63686 [시사]  윤석열이 개판치니까 좌파타령 (12) 익명 16:33 8 145
63685 [시사]  빠리의 여왕 (2) 익명 16:31 1 89
63684 [시사]  우리나라의 주적은 북한 아닌가요? (15) 이미지 익명 16:19 1 121
63683 [시사]  어제 시사직격 보신분? (3) 익명 16:06 0 115
63682 [시사]  좌파가 좌파인 이유 (13) 이미지 익명 16:04 2 138
63681 [시사]  여기에 파리떼처럼 몰려있는 대깨문 40대들은 딱 이정도 수준이죠 (17) 익명 16:02 3 108
63680 [시사]  공기업의 파티는 끝났다. 호화청사 팔아라 (7) 이미지 익명 15:59 5 153
63679 [시사]  [폭소주의] 잼있는 거 보고 웃고 싶으시죠? 그럼 클릭하세요 ㅋ (2) 익명 15:51 0 79
63678 [시사]  부동산 정책을 쪽바리와 의논 한다고? (15) 익명 15:38 7 124
63677 [시사]  개신교 믿으며 입에 빨갱이를 달고 사는 수구꼴통들은 답변하라 (10) 익명 15:31 4 73
63676 [시사]  [예고] '경찰국' 논란, 장악이냐 개혁이냐 / 왕의 권력, 사면 익명 15:23 1 65
63675 [질문]  좌파 우파 나누는게 이해가 안돼는게 (23) 익명 15:19 8 90
63674 [시사]  법무부장관 한동훈이 미국 FBI 방문하는 실제 이유? (6) 이미지 익명 15:14 5 216
63673 [시사]  여당대표,영~~~~~부인,대통령의 현제 상황 익명 15:13 4 144
63672 [시사]  김어준 - 이재명 당대표 도전은 당에게 이득 개인에게는 손해 (9) 이미지 익명 15:08 4 103
63671 [뉴스]  미주맘 "한동훈 딸 논문, 대필 가능성 커.. 끝까지 파헤칠 것" (2) 이미지 익명 14:57 5 128
63670 [시사]  ㅇㅂ들은 지들이 ㅄ ㅂㄹㅈ인거 잘 아는지 (5) 익명 14:50 8 94
63669 [시사]  변희재 그리고 김용민 (3) 익명 14:37 2 137
63668 [질문]  대장동은? (8) 익명 14:25 5 127
63667 [시사]  ㅇㅂ들은 참 일 편하게 함 (6) 익명 14:23 5 134
63666 [유머]  우크라이나 사실상 패전 (18) 익명 14:01 5 406
63665 [뉴스]  "정치는 영부인이 하는 것" (2) 익명 13:57 5 180
63664 [시사]  북대서양 조약가구가 뭐 하는 곳인지도 모르네? (19) 이미지 익명 13:33 5 198
63663 [시사]  나토정상회의 참석 비판하면 짱깨확정?ㅋㅋ (5) 익명 13:26 2 121
63662 [시사]  월급 30% 올려달라는 노동자 이미지 익명 13:26 7 302
63661 [시사]  뻘글- 사람을 찾습니다 (2) 익명 13:25 4 58
63660 [시사]  토론의 기본 이미지 익명 13:14 3 138
63659 [시사]  민주당 ㅂㅅ들은 배알도 없냐? (9) 이미지 익명 13:09 3 241
63658 [시사]  질병청장도 검사로 임명했어야지.. 국경 봉쇄해야 한다고 떠들던 기레기들 다 뒈졌나.… (19) 이미지 익명 13:07 8 156
63657 [시사]  윤석열은 사과하라 법대로 집회 12일차(서울의 소리) (4) 이미지 익명 13:06 6 105
63656 [시사]  2번찍고 지 부모 등골빼먹는 ㅅㄲ들... (15) 이미지 익명 13:05 14 218
63655 [시사]  윤석열 지지자들 추하네 (9) 익명 12:53 19 234
63654 [질문]  왜 이대남들은 여기 성향알면서 (20) 익명 12:49 10 158
63653 [시사]  이재명의 눈물.jpg (3) 이미지 익명 12:48 4 212
63652 [시사]  우와 대단한 대통령이네요 (75) 익명 12:35 46 2887
63651 [시사]  대깨문들 정윤회로 뇌내망상 돌릴때 최순실 속내는... (6) 익명 12:26 4 113
63650 [시사]  원전 세일즈 이건 아니지 이미지 익명 12:24 10 149
63649 [시사]  '개딸' 업은 이재명, 갈림길에… 반대파 "민주당 열성지지자들 부담" (6) 이미지 익명 12:14 5 106
63648 [시사]  윤석열 지지율 또 하락했네 (10) 익명 12:10 11 392
63647 [시사]  박근혜 탄핵의 최초 시발점은 대깨문들이 그리 좋아하는... (13) 익명 12:04 4 199
63646 [시사]  박근혜 전대통령 탄핵의 진실? 숨겨진 비화? (4) 익명 11:57 4 165
63645 [시사]  포스코 성폭행 주범은 노조 대표였단다 ㅋ (7) 익명 11:57 5 207
63644 [시사]  민주당에 박지현이라고 있었죠? (6) 이미지 익명 11:23 4 292
63643 [유머]  일본 "100년 역사상 가장 싫은 한국인" (8) 이미지 익명 11:22 22 590
63642 [시사]  문재인씨 지금 컵라면이 목구멍으로 넘어갑니까?!!! (68) 익명 11:13 10 1904
63641 [유머]  프레임 익명 11:10 5 63
63640 [유머]  언론은 후장빨기 바쁜데 게시판은 장난 아니다 (3) 이미지 익명 11:04 9 211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