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물
  • 게임
  • 사회
  • 자동차
  • 정보
  • 방송
  • 컴퓨터
  • 영화
  • 베스트
  • 주식
  • 유머
  • 자유
  • 연예인
  • 정치
  • 인플
이토랜드 파트너 스폰서 입니다.
1일1번 랜덤포인트를 지급해드리며
희박한 확률로 황금오징어 30일기간제
계급아이콘 획득이 가능합니다.
오징어랜드  [문의]

앱코 메이크맨 아자차 코인채굴기

   

"오미크론, 한국은 한 달 만에 끝나지 않을 것"..이유는?

[댓글수 (2)]
막산아수라 2022-01-25 (화) 18:56 조회 : 369 추천 : 8  

"오미크론, 한국은 한 달 만에 끝나지 않을 것"..이유는?

YTN   입력  2022. 01. 25. 14:40

■ 진행 : 김선영 앵커, 김대근 앵커

■ 출연 : 신상엽 / 감염내과 전문의

* 아래 텍스트는 실제 방송 내용과 차이가 있을 수 있으니 보다 정확한 내용은 방송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 앵커 : 우리보다 오미크론이 우세종이 먼저 된 나라들을 참고해 볼 필요가 있는데 유럽 같은 경우는 확 늘다가 또 정점을 맞이하고 꺾였단 말입니다. 그래서 보통은 한 달 정도를 전쟁을 치르는 거다, 이런 분석도 있는데 이게 또 우리나라에 그냥 대입하기에는 굉장히 위험 부담이 크다라는 시각도 있더라고요.

◆ 신상엽 : 우리나라는 그렇게 한 달 만에 끝나지는 않을 것 같습니다. 왜냐하면 유럽이나 미국 같은 경우는 마스크 착용도 잘 안 되고 사회적 거리두기도 굉장히 그렇고. 우리나라처럼 열심히 PCR 검사를 해 주지도 않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확진자의 상당수가 지금 놓친 상황에서 이런 유행이 진행되면서 그냥 걸릴 사람들이 빨리빨리 걸리는 그런 상황에서 한 달 만에 끝나는 거고 우리같이 어느 정도 방역체계가 작동을 하고 마스크를 잘 쓰는 나라에서는 그 유행의 피크가 완만하게 올라갔다 완만하게 떨어질 수밖에 없고요. 저는 최소한 3개월 이상은 갈 거라고 생각을 하거든요.

◇ 앵커 : 그러면 더 장기전인 거네요, 우리는.

◆ 신상엽 : 네, 한 달 만에 끝날 거라고 생각하지는 않습니다. 그런데 이런 방역 체계들의 전환 과정에서 허점이 크게 생긴다고 그러면 과거에 우리가 3T를 버리는 거거든요.

신속 진단, 신속 격리, 신속 치료를 버리고 어찌 보면 신속항원검사를 도입한다는 얘기는 확진자 수, PCR 검사로 10만 명 했었을 것을 3~4만 명밖에 진단 못하는 그런 상황들이 오는 상황에서 결국 지역사회에 소리 없이 전파가 대규모로 발생할 수밖에 없고 그 과정에서는 그 속도, 기울기가 높아질 수밖에 없거든요.

우리가 바라는 건 아직 방역 대응 역량이 충분치가 않기 때문에 지금 초창기에는 가능하다고 하면 완벽한 진단을 할 수 있는 PCR 검사 위주로 되도록면 진행을 하고 나중에 정말로 PCR 검사가 허용범위를 넘어갈 정도로 된다라고 했을 때 신속항원검사를 도입하더라도 한 번 검사해서 음성이니까 괜찮다라고 할 게 아니라 어느 순간 한 번 정도는 양성이 나오는 경우가 생기거든요.

그래서 신속항원검사가 양성이 나오더라도 자가격리 상태에서 한 3~5일 정도 지나간 다음에 한 번 더 검사를 했을 때 양성이 나오면 안전성을 담보할 수 있지 않을까. 어느 정도 안전성을 담보하는 과정이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

◇ 앵커 : 교수님, 간략하게 그러면 좀 의문점이 드는 게 그러면 유럽이나 미국은 한 달 만에 그게 정점을 찍어서 끝나는데 우리 같은 경우에 석 달, 넉 달 간다면 우리가 더 불리한 건가요? 어떻게 봐야 되는 건가요?

◆ 신상엽 : 확진자 수 규모가 갑자기 확 올라가게 된다고 하면 의료체계 부하는 어떻게 막을 수가 없습니다. 천천히 올라가서 천천히 떨어져야지 의료시스템이 어느 정도 커버도 할 수 있고 그로 인한 위중증 환자들의 뜻하지 않은 치료를 제대로 받지 못해 사망하는 경우를 막을 수 있기 때문에 최대한 커브는 완만하게 올라갔다 떨어지는 게 어느 정도 우리의 대응 능력을 가지는 데 유리하다고 생각합니다.

https://news.v.daum.net/v/20220125144018852

우리같이 어느 정도 방역체계가 작동을 하고 마스크를 잘 쓰는 나라에서는 그 유행의 피크가 완만하게 올라갔다 완만하게 떨어질 수밖에 없고요.

즉, 우리나라는 잘하고 있다는 말

정치가 타락하면 사회 전체가 타락 한다 -소크라테스-
모든 정치는 다수의 무관심에 기초하고 있다. - 제임스 레스턴-
기권은 중립이 아니다. 암묵적 동조다. - 단테
정치를 외면한 가장 큰 대가는 가장 저질스러운 인간들에게 지배당한다는 것이다 -플라톤-

marinek 2022-01-25 (화) 19:22
­
봄봄봄봄 2022-01-25 (화) 19:32
서명 바까라 국짐아
이미지
0 / 1000
   

정치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정치시사 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8-06 47
56647  그 나라의 국격은 국민으로부터 나오는 것입니다 (1) 세상의행복 22:03 0 25
56646  보수 진보를 떠나 다들 잘먹고 잘 살면 좋겠습니다 고렘 21:56 2 56
56645  이거 큰일이네요;;; 윤짜장 이 인간 때문에 나라가 참 ;;;;;;;;;; (2) 이미지 소나우두 21:54 1 122
56644  지선도 무난하게 국짐이 이길거 같아요 (10) 이미지 ψ오크 21:52 1 109
56643  지선에서 이긴다고?대전 시민들은 꼭 봐주세요! 이미지 보숭아 21:51 0 60
56642  sbs 만행 모음.jpg (2) 이미지 흑임자 21:50 3 132
56641  그나저나 15년 이상은 보수가 집권할듯 ㅋㅋㅋ여기보니 X맨 역할들 계속할듯 (10) galton 21:31 2 126
56640  내가 지금까지 가장 잘했다 생각하는거~~ (21) 이미지 피자맛 21:30 1 127
56639  이렇게 될 동안 윤석열은 뭐하고 있었나 (2) 이미지 에르메스 21:28 1 186
56638  시갈 galtong (3) 이미지 봄봄봄봄 21:21 3 92
56637  안녕하십니까? 라는 말의 의미를 아시는지요... (3) 고렘 21:21 1 64
56636  굥지지자들 정신승리 오지는듯하네요 (7) 돈그라미 21:20 4 149
56635  여기는 쓰레기통인가? 최소한의 논리도 없는곳, 지지자가 이러니 민주당이 망하는거지 (4) galton 21:19 4 84
56634  뭘 알아야 정상회담이라도 하지 (1) 봄봄봄봄 21:14 4 105
56633  최강욱 대법원 판결은 언제쯤? (2) 이미지 피자맛 21:14 1 104
56632  [뉴스]한덕수 국무총리 임명동의안 국회 본회의 통과 (2) 기후위기 21:14 1 96
56631  윤가 새로운 별명 (6) 이미지 봄봄봄봄 21:10 7 290
56630  역시 민주당~~~!!!! (3) 안녕좋아해 21:10 3 153
56629  한국대통령 앞에서 예의바른 바이든 (17) 이미지 qwzcewft 21:09 3 273
56628  서윗페미국힘빤스당 이미지 러블리러브씨 21:05 2 96
56627  정상과 정상의 만남에 우열은 없다 (2) 봄봄봄봄 21:04 4 108
56626  언론에서 말하는 전기, 철도, 의료, 노동 등에 대해 민영화등이 누군가의 선동이라 … 고렘 21:02 4 64
56625  한동훈 글은 한개도 엄노? (3) 먼교 21:02 3 121
56624  [열린공감[신명섭의 역사강의#2] 퇴행하는 역사, 고려, 조선의 왕도 이러진 않았다! (2) 워버빌 21:01 4 55
56623  존나비굴ㅋㅋ (12) 이미지 봄봄봄봄 20:58 9 212
56622  한덕수총리 자필편지~ (4) 이미지 피자맛 20:56 2 140
56621  [뉴스]"집무실과 관저는 달라"…법원, 한·미 정상회담 당일 대통령실 앞 집회 허용 기후위기 20:56 2 53
56620  어맛..피자맛아~ 이미지 도리도리도리… 20:56 6 79
56619  너무나 비교 됩니다. (1) 이미지 온우주 20:48 9 153
56618  잘먹고 잘살고 싶은데 그걸 반대하는 분들은 뭐하는 분들이신가요? (2) 고렘 20:45 6 68
56617  정치 성향과 그에 따른 지지는 달라도 결론은 하나 아닌가요? (16) 고렘 20:40 9 113
56616  "한국 수출규제는 흑역사…효과 없었다" 실패 인정한 日 (5) 이미지 DarkSea 20:39 6 118
56615  [뉴스]상고심 개혁 이뤄질까…대법, ‘상고제 개선안·대법관 증원’ 논의 기후위기 20:36 4 47
56614  전라도 비하한 국힘 제주을 재보궐 후보 부상일.news (3) 이미지 욱낙이연0313 20:33 6 98
56613  내일 만찬장에 김 여사 검은색 정장 입고 나오겠죠?? (4) 이미지 Veritas 20:27 6 169
56612  내일 만찬장에 건희여사님 등판이군요~ (13) 이미지 피자맛 20:24 5 216
56611  한덕수 가결 시켜주면 좋은 점이 뭐가 있을까요? (4) 김찰수 20:22 5 132
56610  바이든 방한 이걸로 요약. (4) 이미지 JoKer 20:17 14 390
56609  바이든 연설 요약~ (15) 이미지 피자맛 19:57 5 529
56608  [뉴스]미국에 백지수표는 주지 마라 [특파원 칼럼] (1) 기후위기 19:54 5 175
56607  바이든 스피치는 여유가 있고 품격이 있는데 (8) 이미지 Veritas 19:50 10 328
56606  아니 어떻게 이렇게 귀여운 여자를 내칠 수가 있음? (12) 이미지 중도보수의품… 19:47 4 316
56605  와 이재용 영어하는 거 처음 듣는데 (8) Veritas 19:44 10 403
56604  윤카! 위풍당당!! 진짜 멋있네요~ ㅠㅠ (15) 이미지 피자맛 19:44 5 372
56603  와 바이든 79세라는데 배도 안 나오고 자세 꼿꼿하고 정장 입은 태가 (7) 이미지 Veritas 19:41 8 264
56602  박지현 언제나가나요? 진짜 빨리 퇴출되어야합니다 (5) 이미지 나우컴미 19:40 7 179
56601  '박진, 우크라이나 무기 지원에 “美와 여러 방안 협의 중”' (4) 이미지 뿌가밍요 19:38 7 129
56600  한덕수 가결 ! (8) 이미지 헬로헬로땅땅… 19:34 6 293
56599  이재명 한마디에 한덕수가 당론으로 결정되고 총리가 되다니 (7) 이미지 아수라게이트 19:34 3 236
56598  '김기현 징계안' 본회의 가결…30일 출석정지 처분 (18) 이미지 피자맛 19:22 6 180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