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보
  • 정치
  • 베스트
  • 영화
  • 방송
  • 연예인
  • 인플
  • 자유
  • 주식
  • 컴퓨터
  • 사회
  • 게임
  • 동물
  • 유머
  • 자동차
이토랜드 파트너 스폰서 입니다.
1일1번 랜덤포인트를 지급해드리며
희박한 확률로 황금오징어 30일기간제
계급아이콘 획득이 가능합니다.
오징어랜드  [문의]

앱코 메이크맨 아자차 코인채굴기

   
[일반]

배우들이 <버닝>의 이창동 감독을 힘들어하는 이유

 
아이언엉아 2022-01-22 (토) 10:47 조회 : 6589 추천 : 37  
본문 이미지


이창동 감독의 연출 방식은 지독한 걸로 충무로에서 유명한데, 배우에게 이래라 저래라 식의 정확한 디렉션 없이, 밑도 끝도 없이 ‘다시’를 외치는 묘한 주문을 한다고. 같이 찍는 배우는 뭐가 문제인지 모르고, 감독은 제대로 설명도 안 해주고 수십 번씩 다시 찍고, 찍은 뒤에는 "뭐가 더 나오겠냐."하며 억지로 OK한다고 하니 돌아버릴 지경.



설경구가 오아시스 촬영 당시에 일화를 밝혔는데 컷을 외치길래 무엇이 잘못되었냐고 묻자 배우 뒤에서 흔들리는 천막에 감정이 없어서 컷했다고. 충무로에서 산전수전 다 겪은 전도연이 밀양을 찍다가, 배우 데뷔한 이래 처음으로 촬영포기 선언을 할 정도. 이런 밑도 끝도 없는 재촬영에 대한 에피소드의 원본인 스탠리 큐브릭 감독과 비슷한 성향을 보인다.

예를 들면 오아시스의 남자 주인공 '홍종두'을 개에 비유하며 설경구에게 말하길 "'암만 때리고 발로 차도 결국 주인 눈치 보며 슬금슬금 와서 꼬랑지 흔들어. 그게 홍종두야." 영화 시에서 손자 역할을 맡은 이다윗에게는 "한쪽 눈에는 분노를 담고, 또 다른 한쪽 눈에는 죄책감을 담아서 해보자." 등등

이런 식의 언급만 하고는 나머지는 배우가 직접 완성해줄 것을 주문한다. 그리고 만족할 만한 수준이 나올 때까지 계속 찍는다. 계속 ...거기다 도통 만족을 모르는 그의 성격 때문에 촬영장에서는 밑도 끝도 없는 자책을 한다니 그걸 바라보는 연기자는 멘탈 붕괴가 올 만하다.

그래서 그와 작업한 배우들은, 촬영을 하는 기간만큼은 그를 굉장히 미워한다고.



그러나 영화가 개봉하면 예외없이 평단의 호평을 받는다. 영화의 흥행은 안 될지 몰라도, 배우들이 그전까지 가지고 있던 틀을 부수고, 새로운 면을 발산하도록 만든다. 스타가 아닌 배우가 되고 싶은 연기자들에게는 어쩌면 최고의 감독인 셈.



그리고 그는 충무로 내에서는 인격적으로 굉장히 존경받는 감독이다. 단역들에게도 90도로 인사하고, 촬영이 끝나면 감독이면서도 스탭들과 함께 조명을 나르는 것은 유명한 일화. 유명하지 않은 시상식에 초대 받아도 얼굴만 비추고 가는 게 아니라 식이 끝날 때까지 묵묵히 자리를 지키고 있다고.

이진영7 2022-01-22 (토) 17:38
어쨌든 이감독님의 영화에 나오는 배우들이
죄다 인생연기를 해주니
결과만 보는 관객의 입장에서는 좋죠
됐됐됐됐됐됐… 2022-01-22 (토) 22:50
전도연이 엄청 힘들어하던데..
camiosdm 2022-01-23 (일) 21:56
ㅋㅋ저렇게 찍는데 결과도 안좋으면
더이상 영화가 없었을텐데ㅋ
로어셰크 2022-01-24 (월) 11:03
명감독
최철기라구 2022-01-25 (화) 01:59
스탠리 큐브릭도 그렇고
알프레도 히치콕도 구렇고
쿠로사와 아키라도 구렇고
미조구치 겐조도 구렇고

근데 작품은 명작
왕여 2022-01-25 (화) 09:26
버닝은 정말 정말 재밌게 (가슴시리게) 봤습니다

유아인도 그영화 이후로 완전 리스펙하구요
윤비 2022-01-25 (화) 13:38
버닝 여배우가 흠..
     
       
빈둥빈둥김군 2022-01-28 (금) 17:14
@윤비

저는 전종서 좋던데요;;;
말보루골드 2022-01-26 (수) 11:32
영화를 문학작품으로 끌어내는 감독.솔직히.전세계적으로 봐도 이런감독이 거의없음
자이제는 2022-01-26 (수) 18:45
이런 사수와 회사일을 한다고 생각해봅시다.

아................
     
       
rrrr4 2022-02-06 (일) 11:24
@자이제는

-0-
인도참치여인 2022-02-10 (목) 15:59
난 밀양 버닝 재미없엇음
특히밀양은 이게뭐냐 하면 나왓음
버닝은 결말이 궁금하기도 해서 두근두근하며 봄
스티브연 정체가 궁금해서
폭풍속으로65… 2022-02-19 (토) 20:31
자기도 모르는거지...
그냥 맘에 않들어서 다시하는거고...
마음에 드는 영상이 나올때까지... 주구장창 찍는 스타일...
이미지
0 / 1000
   

영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영화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1-24 3
[컴퓨터견적] 게임용 컴퓨터 추천받고싶어요 익명
45827 [리뷰]  이츠 어 디재스터 (It's a Disaster, 2012) ★  이미지 yohji 05-16 7 129
45826 [리뷰]  더 노스맨 2022  (2) 이미지 입을확찢어불… 05-16 7 414
45825 [일반]  범죄도시2 시사회 반응  (5) 이미지 아이언엉아 05-16 9 2902
45824 [정보]  22분 추가 확장판 '뜨거운 피:디 오리지널' 5월26일 개봉 ,,  (1) 이미지 yohji 05-16 12 1648
45823 [정보]  '디어 헌터' 4K 리마스터링 6월 재개봉 ,,,  (3) 이미지 yohji 05-16 8 383
45822 [예고편]  '배드 럭 뱅잉' 라두 주데 감독: 2022.07 : 코미디  (2) PzGren 05-16 6 110
45821 [일반]  마블영화와 만화 원피스의 공통점  하자10 05-16 7 469
45820 [일반]  타락한 히어로가 한 악행들  (4) 이미지 뽕끼 05-16 21 3143
45819 [일반]  최근 일본 개봉한 울트라맨 극장판 퀄리티  (13) 이미지 뽕끼 05-16 9 2839
45818 [일반]  조니뎁 근황 (청원 100만명 도달하는 중 ㄷㄷ)  (4) 이미지 뽕끼 05-16 17 3181
45817 [리뷰]  노킹 온 헤븐스 도어 후기 [왕 스포.220512]  himurock 05-16 9 279
45816 [리뷰]  뜨거운 피 노스포  (1) 강군 05-15 9 347
45815 [리뷰]  뒤늦게 본 언차티드 후기 (노스포)  (1) 더글라스 05-15 9 429
45814 [리뷰]  신비한 동물사전 짧은 리뷰  (3) 너마늘사랑해 05-15 10 433
45813 [리뷰]  닥스2 multiverse of madness & 범죄도시2 보고왔습니다 (일부 약스포)  이미지 랜디113 05-15 8 332
45812 [일반]  언더시즈 1,2를 각기 다른 방송에서 하고 있네요  쟈니리코 05-15 8 192
45811 [일반]  듄 이걸 아이맥스로 못보고 핸드폰으로 본 나에게 저주를..  (13) lich1114 05-15 15 1271
45810 [일반]  로다주 마블 영화 출연료의 위엄  (7) 이미지 아이언엉아 05-15 16 2447
45809 [정보]  이동진 평론가가 뽑은 [21세기 한국 공포 영화 TOP5].jpg  (13) 이미지 꼬카인 05-15 14 1755
45808 [정보]  진짜 끔찍한 공포영화 등급표.jpg  (14) 이미지 꼬카인 05-15 16 3197
45807 [포스터]  [넷플릭스] 기묘한 이야기 시즌 4 포스터  (2) 이미지 뽕끼 05-15 14 1244
45806 [사진]  '오펜하이머' 에밀리 블런트 & 킬리언 머피 촬영세트장 샷들  (4) 이미지 뽕끼 05-15 18 2193
45805 [일반]  느와르 액션 영화의 교과서  이미지 뽕끼 05-15 16 1770
45804 [리뷰]  범죄도시2 보고 왔습니다 (스포X)  (4) 고노도로 05-15 15 2697
45803 [예고편]  <애프터 양> 작동을 멈춘 안드로이드에게는 어떤 기억이 남겨져 있을…  (1) PzGren 05-15 12 255
45802 [리뷰]  테넷(2020) 후기..(스포O)  (5) 토오로비 05-15 11 438
45801 [사진]  제 5원소 출연진 최근...  (10) 이미지 푸른권율 05-14 30 7258
45800 [예고편]  이정재+정우성의 첩보 액션 드라마 ≪헌트≫ 보기 전 분석 총정리!  디아블로하고… 05-14 15 658
45799 [예고편]  셧인 Shut In : 레이니 퀄리, 제이크 호로비츠 : 감금 탈출 액션  PzGren 05-14 11 229
45798 [리뷰]  닥터스트레인지2 리뷰 (노스포)  (1) 토오로비 05-14 14 425
45797 [정보]  노스포 닥스2 보고왔어요  (2) hanvad 05-14 12 339
45796 [포스터]  범죄도시2 아이맥스 포스터 공개  (5) 이미지 뽕끼 05-14 14 1630
45795 [일반]  (약스포) '가디언즈 오브더 갤럭시 3' 촬영현장 샷들 - 스타로드…  (2) 이미지 뽕끼 05-14 9 2209
45794 [정보]  [스압]필름 코멘트 선정 2000년대 영화 베스트 100.jpg  이미지 꼬카인 05-14 11 376
45793 [예고편]  이공삼칠(2022) 메인 예고편 [2022-06 개봉예정]  PzGren 05-14 11 402
45792 [일반]  다음주 개봉 영화 씨네21 전문가 평점  이미지 뽕끼 05-14 15 1544
45791 [일반]  앤디 맥도웰 "남자들만 있는 세트장서 공황발작, '미투' 이후 바…  (2) 이미지 yohji 05-14 13 1820
45790 [일반]  CGV, 1분기 매출 2233억… 전년 동기 29.4% 상승  (1) 이미지 yohji 05-13 13 344
45789 [일반]  몇번을 봤어도 채널 돌리다 보면 다시 보는 영화들  (18) 브링잇온 05-13 12 2280
45788 [정보]  이범수X김민재, 이준혁 이어 ‘범죄도시3’ 합류  (3) 이미지 PzGren 05-13 16 2180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