좌측 배너
  • 회원
  • 컴퓨터
  • 동물
  • 사회
  • 게임
  • 연예
  • 유머
  • 영화
  • 정보
  • 자동차
  • 시사
   
[리뷰]

모탈컴뱃 리뷰

 ★★☆☆☆
글쓴이 : 왕십리곰 날짜 : 2021-04-08 (목) 14:40 조회 : 4733 추천 : 15    

 

 



모탈 컴뱃을 보고 왔습니다.

90년대 게임에 대한 추억이 있어서... 그간 몇번의 배신을 당했지만서도... 그래도 또 한번의 기대감을 가지고 봤습니다.

그런데.....

액션 말고는 볼게 없습니다.

내용이... 뭐 원래 유치하겠지만... 이건... 좀 심한 수준, 그리고 대사들은 너무 오글거리더라구요. 그래서 집중이 좀 안되요.

그나마 페이탈리티나, 액션은 그래도 괜찮긴한데 이것도 솔직히 요즘 수준이 높아진 다른 영화들과 비교하면, 크게 대단하다는 생각이 안들어요.

포스터에 문구인 "한계를 넘은 극강의 결투" 이것도 아닌거 같아요.


별점 두개인 이유는 얼마전 봤던 벤디트 보다는 괜찮아서 두개 줍니다.



내용을 조금이라도 신경 쓰신다면 안 보시는게 좋아요.

이런 장르는 액션 페이탈리티만 중요하다. 그럼 보셔도 되요.

왕십리곰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브래드야드 2021-04-08 (목) 16:16
95년 모탈컴뱃과 비교해주십시오
     
       
글쓴이 2021-04-08 (목) 16:25
하................. 그거랑 비교한다면... 그래도 이게 조금 나을듯 합니다.
          
            
브래드야드 2021-04-08 (목) 16:45
그럼 됐습니다 ㅋ
               
                 
글쓴이 2021-04-08 (목) 17:05
^^ 그쵸 영화는 스스로 만족할수 있는 부분이 있으시면 다른 누구 말도 듣지 마시고 보세요~~
개인 취향은 중요하니까요~~
          
            
류위 2021-04-09 (금) 19:04
그럼 보러갈만한듯 합니다
               
                 
얏옹군 2021-04-11 (일) 09:58
95년도에 엄청 재미있게본 1인
이작품도 개꿀잼입니다.

님도 그럴듯 합니다
옆집백수 2021-04-08 (목) 16:25
저도 방금 보고왔어요 예고편에서 그래픽과 페이탈리티니 보고 기대하고갔는데
그래픽과 페이탈리티만 잘보고 나머지 내용이나 그런거 그저그런거같았지만 ㅋㅋ
그래도 두가지는 만족하고옴
호랑말코 2021-04-08 (목) 22:38
B급 영화에 액션만 딱 볼만한 수준이더군요
하사시 한조와 서브제로가 하드캐리 했다고 봅니다
살까죽을까 2021-04-08 (목) 23:05
음 척추뽑기 눈알뽑기 로 보는작품 아니면그외는 별로인가보네요
슈퍼티제이 2021-04-09 (금) 00:03
내일 IMAX로 예매해서 보러가는데 그냥 영상미만 즐겨야겠네요
난도질잭 2021-04-09 (금) 10:55
막줄 때문에 기대했던 사람으로서 무척 보고 싶어지네요
멋진넘72 2021-04-09 (금) 22:04
고질라&콩과 비교하면 어떻습니까 ?
     
       
870603 2021-04-10 (토) 09:03
그래픽 좋은 B급 무비입니다. 대화나 스토리 수준은 콩과 고질라가 고함치는것보다 못하고요. 연기수준은 하사시 한조빼고는 전부 고질라 눈빛 연기나 콩 분노연기보다 못합니다 사람보다 CG가 압승 ㅋㅋㅋㅋ 그래도 추억돋고 좋네요 ㅋ 흥행성적에 따라 시리즈 갈꺼같은느낌은 드는데..글쎄요...
     
       
글쓴이 2021-04-10 (토) 19:09
870603님이 쓰신것과 같은 의견입니다 ㅎㅎ 뭐 약간 장르가 다르다고도 생각되지만 개인적인 재미는 고질라 승! ㅎ
          
            
870603 2021-04-13 (화) 08:38
ㅋㅋㅋㅋ 추억돋아서 오글거리면서 설마 에이 여기서? 이렇게 한방에? 갑자기? 하면서 보게되는 영화였습니다 .ㅋㅋㅋㅋ
team 2021-04-10 (토) 16:48
하이라이트 모음 따로내면 되겠넹..
에로영화 엑기스 영상처럼..

근데 영화 음악은 어떻던가요?
난 전작들에서 다른건 별론데 영화음악은 좋아서 가끔씩 듣곤하는데..
     
       
글쓴이 2021-04-10 (토) 19:09
아... 영화 음악이 귀에 꽂히는건 없었어요 기억에 별로 안 남았어요
사타구니ddam 2021-04-10 (토) 21:53
요즘 영화들이 다 그렇죠 뭐
기대를 버리세요 무슨 영화든간에.
요즘 시대의 장르영화들은 죄다 개쓰레기들만 양산해냅니다.
좋은 영화들 잘만든 영화들을 보고싶으시면 7~90년대로 눈길을 돌려보시길..
쓰레기영화엔 돈을 안써주는것만이 정신차리게 하는방법임
     
       
글쓴이 2021-04-10 (토) 22:28
뭐 그렇게 날을 세워 볼건 아닙니다.
그리고 요즘 시대의 장르 영화도 좋은 것들 충분히 많습니다.
반대로 70~90년대도 쓰레기 영화도 많고요.

90년대초부터 개봉한 영화들중에 알만한 영화들은 거의 다 봤고 그리고 소장하고 있는 영화도 천편이 넘어가는데, 90년대에 비해 요즘이 더 쓰레기 영화들이 더 많은 비율로 양산하고 있다고 생각하지 않습니다.
90년대는 100편중에 10편이 쓰레기라면, 지금은 1000편중에 100편이니 수치상은 많아보여도 비율상은 비슷하지 않을까요?
오히려 제작편수가 많으니 좋은 영화도 많을수 있다고 볼수도 있고요.

그리고 영화에 대한 감상은 지극히 개인적인 건데, 쓰레기 영화라고 해도 그 영화를 좋게 보는 사람도 있을수 있습니다. 그래서 그걸 보기 전까진 모르는거고요.
대다수가 쓰레기라고 하는 영화라고 하더라도, 왜 그걸 보느냐, 쓰레기 영화를 보다니 미친거 아니냐(님이 그렇게까지 쓰셨다는건 아닙니다.) 라고 하는건 개인적인 감정이나감상에 오만한 개입일뿐입니다.

저 또한 제가 이 영화에 가졌던 기대는 예전 게임에 대한 추억으로 그 감정 혹은 감상을 되살려주거나 그전에 만들어졌던 영화나 시리즈 보다는 좀 더 나은 작품이길 기대하는거죠. 이 영화가 엄청나게 잘 만들고 대단한 영화일거라 기대하진 않았습니다. 그리고 제가 가졌던 기대에는 못 미쳤지만 그렇다고 이 영화가 쓰레기 영화라고 생각하지는 않습니다. 이 영화의 페이탈리티는 나쁘지 않았으니 그걸 즐기는 분들은 괜찮으셨을거 같고요.

전 요즘 나오는 새로운 영화들에 항상 기대를 가지고 기다리고 볼겁니다. 그것만으로도 즐겁고 실제로 충분히 만족하는 영화도 많습니다. 그래서 계속 기대하고 돈 쓸겁니다.
     
       
글쓴이 2021-04-10 (토) 22:38


혹시나 소장한 영화가 천편이 넘는다는 말이 인증을 요구하실까봐 개인적으로 구축하고 있는 Plex 스트리밍 서버 목록 인증합니다. 한국 서양 동양 애니  만 보여드릴께요
          
            
글쓴이 2021-04-10 (토) 22:39


서양
          
            
글쓴이 2021-04-10 (토) 22:39


동양
          
            
글쓴이 2021-04-10 (토) 22:39


애니
               
                 
Kasus 2021-04-12 (월) 04:18
어그로에요 무시하세요 ㅜ
                    
                      
글쓴이 2021-04-12 (월) 10:58
^^ 그렇겠죠?? 뭐 그러려니 해야죠 뭐.. ㅎㅎ
발노리 2021-04-12 (월) 05:14
페이탈리티! 게임도 직접하기보단 그장면만 보죠 ;ㅁ;
몬베세트 2021-04-12 (월) 07:48
페이탈리티 연출이나 기타 액션연출도 나쁘진 않은데 뭔가 액션이 부드럽지는 않다는 느낌이 들었고 초반 화면자체가 너무 어두워서 보이질 않음;(그냥 자막으로 화면을 파악하는 부분도 있었음)
     
       
글쓴이 2021-04-12 (월) 11:00
맞아요 좀 그랬어요. 그래서 좀 더 아쉬웠죠. 괜찮은 아이템인거 같은데 매번 좀 아쉽네요.
   

영화게시판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영화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1-24 3
[비밀상점]  [이토회원단독] 월드클래스 디즈니 디퓨저 8종 (정품 특가 행사) (257) 이플러스
41475 [리뷰]  낙원의 밤. 우리에게는 진부하지만 외국인들에겐 신선한. (스포 있음) ★★☆☆☆ 이미지 숲냥 03:36 5 322
41474 [영상]  Netflix 잭 스나이더 아미 오브 더 데드 공식 예고편...  (4) 정적 02:44 4 488
41473 [리뷰]  톰홈랜드 메즈미켈슨 주연 카오스워킹 스포o 후기  (1) 이미지 Fluorite 01:10 4 295
41472 [영상]  낙원의 밤 마이사로 완벽 변신한 차승원의 카리스마 넷플릭스  친절한석이 00:41 4 244
41471 [리뷰]  싱크로닉 ★★☆☆☆ (1) 이미지 디아블로하고… 00:34 4 138
41470 [기타]  차승원은 조연으로 힘빼니 연기가 참 좋네요  아침에바나나 04-13 5 376
41469 [영상]  '내일의 기억' 서예지X김강우, 역대급 캐릭터 탄생 예고 '…  (4) pigpic 04-13 4 445
41468 [정보]  ‘그 시절, 우리가 좋아했던 소녀’ 29일 재개봉 ,,,  (3) 이미지 yohji 04-13 5 279
41467 [리뷰]  자산어보 ★★★☆ 멋진아빠가될… 04-13 6 277
41466 [영상]  스프링 송(Spring Song) 예고편  (1) 우아아앙 04-13 4 169
41465 [리뷰]  낙원의 밤 지극적인 개인생각  (6) 사도세자 04-13 5 493
41464 [영상]  전세계 역대 영화 흥행순위 TOP 100 (퀴즈)  (2) 나라심하 04-13 4 407
41463 [리뷰]  낙원의 밤 감상평 별 3 / 5 개 ~ ★★★☆☆ 코사로 04-13 4 303
41462 [리뷰]  낙원의 밤의 장단점 리뷰 (극 주관적)  (2) Sawmoon 04-13 7 420
41461 [리뷰]  낙원의 밤을 보고선....(스포 조심) ★★☆☆☆ (1) 황토생각 04-13 5 351
41460 [영상]  '내일의 기억' 서예지X김강우, 역대급 인생 캐릭터 탄생 예고 &#…  (8) pigpic 04-13 5 547
41459 [기타]  박훈정 감독은 자기만의 오리지널이 전혀 없네요  (3) 아침에바나나 04-13 7 560
41458 [일반]  저스티스 리그 -스나이더 컷  (2) 이미지 맛짜ㅇ 04-13 4 625
41457 [리뷰]  박훈정 감독은 신세계 빼고는...영 힘을 못쓰네요  (1) 아침에바나나 04-13 5 432
41456 [리뷰]  레미 집없는 아이를 이제서야 봤네요 ★★★★★ (2) 이미지 로얄프린스 04-12 5 352
41455 [기타]  낙원의 밤 내용중 궁금한점 질문합니다  (2) 인도참치여인 04-12 6 352
41454 [리뷰]  퍼펙트 케어  삶의미풍 04-12 5 145
41453 [정보]  모탈컴뱃  멋진아빠가될… 04-12 6 415
41452 [리뷰]  아포칼립토 2006 ★★★★☆ (3) 욕쟁이할배 04-12 8 397
41451 [리뷰]  낙원의 밤은 로드 무비로 봐야한다 생각 (스포O)  (12) aceham 04-12 7 461
41450 [리뷰]  모탈 컴뱃 혼자보고왔습니다.(스포X)  (3) 이미지 zhaowei 04-12 9 750
41449 [일반]  낙원의밤 다 봤는데...질문...(약스포)  (10) 강남고려 04-12 6 610
41448  노바디  (3) 이미지 젤라짱 04-12 7 586
41447 [일반]  ‘미나리’ 윤여정, 英 아카데미 여우조연상 수상 ,,,  (1) 이미지 yohji 04-12 11 712
41446 [정보]  1980년 5월의 현재, 영화 '아들의 이름으로' 5월 13일 개봉 ,,  이미지 yohji 04-12 6 174
41445 [리뷰]  낙원의 밤 조금 긴 관람평  (1) 앵철이 04-12 6 516
41444 [영상]  인데인저드 스피시즈(Endangered Species) 예고편  (2) 우아아앙 04-12 7 286
41443 [리뷰]  낙원의 밤  (3) 까탈린그리드 04-12 9 565
41442 [영상]  스칼렛 요한슨 '블랙 위도우', 7월 개봉 확정··· "우린 출발…  pigpic 04-12 7 760
41441 [영상]  '분노의 질주: 더 얼티메이트', 북미보다 37일 빠른 개봉··· …  (1) pigpic 04-12 6 275
41440 [리뷰]  낙원의 밤, 1박 2일 감상후기 노스포 ★★★☆☆ (1) 대두풀 04-12 6 611
41439 [추천]  드라마 “빈센조” 재밌게 보신 분들에게 추천하는 영화  (4) 미췐 04-12 6 785
41438 [리뷰]  드라이빙 미스 데이지 (Driving Miss Daisy, 1989) 스포O ★★★☆  이미지 yohji 04-12 7 132
41437 [리뷰]  낙원의 밤 후기 노스포 ★☆☆☆☆ (5) 띵띵용 04-11 8 655
41436 [기타]  영화 찾습니다 제목이 기억 안나요;;  (3) 톨레랑스 04-11 7 358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