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한국에서 팬층 두꺼운 배우

 
글쓴이 : 유일愛 날짜 : 2018-11-29 (목) 19:46 조회 : 11013 추천 : 28  
주성치.jpg

 [eTo마켓] 우주농산 잡곡(귀리/보리/현미/흑미/찹쌀) 기획특가 [무료배송] (4) 

와디 2018-11-29 (목) 19:55
주성치 제 most 1입니다ㅎㅎ
최고의 작품은 서유쌍기와 쿵푸허슬이라 생각하지만
가장 좋아하는건 007 2이고
주성치를 처음 접하는 사람에겐 식신을 추천하고싶네요
DrMartin 2018-11-29 (목) 19:58
오 성룡도있죠
     
       
조이랜드 2018-11-29 (목) 20:32
성룡젤좋아함.
AT마드리드 2018-11-29 (목) 20:11
병맛의 원조는 주성치 같음...;ㅅ;

음 다른 표현으로는 흔히들 병x같지만 멋있어 라는 표현도 되겠네요 개인적으로는 ㅋㅋ
vorret 2018-11-29 (목) 20:42
코믹쪽은 주성치죠 그를 능가할사람이 없지요~~ㅎㅎ
봉섭이 2018-11-29 (목) 21:40
주신이십니다
     
       
봉섭이 2018-11-29 (목) 21:40
주성치 코미디신 주신
흑백영화처럼 2018-11-29 (목) 21:41
서유기 시리즈를 제일 좋아하지만..그래도 저의 추억과 함께 도성을 제일 많이 봤던 기억이 있네여..
주성치님 영화 한편 더 찍어주세욘~
     
       
teki 2018-12-04 (화) 13:26
도성이라. 잊혀지지 않는 슬로모션 장면이 떠오르네요 ㅋㅋ
건울프 2018-11-29 (목) 22:48
제가 주성치빠가 된건 도성부터이죠 ^^ 그뒤에 출연작을 찾아서 비디오 가게를 자주 갈정도였으니까요 ㅎㅎ(속마음으론 장민이 출연한 작품위주로 찾아봤죠..ㅋ 주성치빠로 가장한 장민 바라기이었습니다 ^^ 그러나  사람 맘이 갈대라고 선리기연보고 주인 바라기로  바뀐지 오래입니다 ^^)
찌노맨님 2018-11-29 (목) 23:14
유일하게 한 배우의 모든 필모를 다 찾아 본게 주성치..
무장원 소걸아의 명대사 크으..
몰라새캬 2018-11-30 (금) 00:17
인정 인정 또 인정

갓성치 영화는 지금봐도 존나웃김 ㅋㅋ
잇힝뿌잉 2018-11-30 (금) 00:26
성치횽아~~~ 콰이콰이~워 콰이콰이~~
죤스노우 2018-11-30 (금) 13:32
성치형
깡따구 2018-11-30 (금) 15:09
주성치 영화의 매력은 병맛 바보같은 캐릭터로 가다가 후반부엔 진지해지는 맛이 있음
진둑꺼 2018-11-30 (금) 22:11
백발에 이젠 너무 늙어버린...ㅠㅠㅠㅠㅠㅠㅠㅠ 내 어린 시절 영웅.....인생무상이죠....
김사범 2018-12-01 (토) 00:19
주성치 영화는 보면서 웃다가 왠지 슬퍼지는 부분이 있더군요. 마치 단짠 조합처럼 말이죠.
잘큰아이 2018-12-01 (토) 06:28
개인적으론 오맹덕(맞는지 모르겠네요...)님과 갈라서고 나서는
그다지 호감이 가지 않아서 ....
     
       
월동 2018-12-10 (월) 21:25
오맹달님이시지요^^
아라00 2018-12-01 (토) 12:18
팬층이 두텁다기 보단 팬들의 충성도가 높은 배우죠.

연기나 각본 연출 주성치식 철학을 이해하고 좋아하는 사람들은 열광하지만

그렇지 않은 사람들이 더 많은터라.. 주성치 나이 더 들기전에 직접 출연하는 영화 몇편 더 연출해줬음 하는 바램입니다
야란 2018-12-01 (토) 17:59
개인적으로 추천하는 주성치 영화
1.주성치의 서유쌍기 월광보합, 선리기연 - 명작
2.007북경특급 - 보이쉬 원영의 매력
3.식신 - 명작
4.도성 - 전설의 셀프 슬로모션
5.파괴지왕 - 종려시 개이쁨
6.당백호 점추향 - 대사의 맛
7.희극지왕 - 연기의 신?
익명600 2018-12-01 (토) 20:31
너무 턱턱 찍어댔던 느낌은 있지만 잘 만든 영환 진짜 보고 또보죠ㅎ 갠적으로 아담샌들러 짐캐리랑 동일선상정돈 간다봅니다ㅎ
골드라이탄 2018-12-02 (일) 06:26
주성치...선리기연.월광보합은 .진짜 인생최대의 역작임...10번봐라..100번 봐라.
양철사자 2018-12-02 (일) 08:45
지금까지도 그리고 후에도  전성기의 영향력이 미치는 개척자고 선구자죠
derder 2018-12-02 (일) 20:12
나도 좋아하는데 팬층이 두꺼운지는 모르겠음
얼마전에 가족 친척 모인데서 이야기하다 주성치 이야기했는데
열몇명중에 주성치 아는사람이 한명도 없던...
로어셰크 2018-12-03 (월) 01:56
희극지왕
갈무리 2018-12-03 (월) 02:14
인정
큐티하니 2018-12-03 (월) 13:19
삼촌!!
더레이카 2018-12-03 (월) 22:33
충성도. 얘가 발굴하는 여배우가 좋은데 ㅎㅎ
일레븐스 2018-12-04 (화) 00:00
한마디로 표현 갓갓
신중 2018-12-04 (화) 01:12
윗분들말대로 팬층이두껍다보다는 특정나이대 고정팬이많죠

지금한20대후반부터 40대초반나이때쯤?
무의사결정 2018-12-04 (화) 11:54
주성치와 주윤발 좋아합니다

제2톱
나연지연정연 2018-12-04 (화) 15:56
주성치는 녹정기 와 구품지마관 연기가 최고.
아처던컨 2018-12-05 (수) 10:55
주성치의 블랙코메디를 참 좋아합니다만 과연 지금 주성치가 영화를 다시 만든다면 예전 같은 B급 정서가 담길지는 잘 모르겠네요 정치에 너무 맛을 들여서 어떨지
라데카 2018-12-05 (수) 11:00
녹정기는 자주 다시봐요 꿀잼
freewu 2018-12-05 (수) 23:46
선리기연은 제인생영화임
YoONs 2018-12-06 (목) 18:59
뽀룩뽀룩미~~~~~ 맞나?ㅋ
월동 2018-12-10 (월) 21:26
저는 당백호점추향과 무장원소걸아가 재미있었던 기억이 나네요.
주성치사랑 2018-12-12 (수) 13:20
   

영화게시판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영화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07-18 25
[eTo마켓] 플플 X 이토랜드 3rd 콜라보레이션 "수국 2대 / 3대 고급포장" 꽃파는아죠씨 08-22
35973  광대들~ 글이없어 적어봅니다~ : 평점 별이 3개!!!  870603 10:05 1 129
35972 [일반]  Before Midnight, 이 장면 설명 좀...  The미래 03:46 0 169
35971 [영상]  <킬 빌>에서 개인적으로 가장 좋아하는 장면  제임스본 01:48 0 437
35970 [리뷰]  엑시트본후기 스포없는리뷰 스피드한재난영화 ★★★ 살까죽을까 01:21 0 142
35969 [영상]  유튜브 영화당 에서 이번회차는 어벤져스 3,4편을 다뤄주네요 ㅎㅎ  제임스본 01:18 0 195
35968 [일반]  [뻘소리] 마블 영화  (4) KoD44 00:12 0 468
35967 [리뷰]  동아 (Dong-a, 2018) ★★★☆ (1) 이미지첨부 너덜너덜 08-21 1 345
35966 [영상]  미드 90(Mid90s) 예고편  우아아앙 08-21 0 407
35965 [일반]  '매트릭스4' 16년만 제작 확정, 키아누 리브스·캐리 앤 모스 컴…  (14) 이미지첨부 yohji 08-21 5 1454
35964 [일반]  마블 떠나는 스파이더맨..소니, 디즈니와 협상 결렬→보이콧 확산  (22) 이미지첨부 yohji 08-21 2 1151
35963 [일반]  킬빌3 제작준비중이라고 뜨는데  (7) 테크하우스 08-21 1 724
35962 [리뷰]  변신 리뷰입니다. 변이아니라 병이였다  (3) 캐굴개루 08-21 0 913
35961 [리뷰]  분노의 질주 홉스앤쇼, 분노의질주를 모르는자 재밌게 볼것이다 ★★★★ (6) 메탈아구몬 08-21 0 547
35960 [영상]  본드 25 공식 타이틀 <No Time To Die>  (5) 록리 08-21 1 715
35959 [정보]  메트릭스 4가 만들어 질려나 봅니다  (13) Gollira 08-21 3 1045
35958 [정보]  <공식 정보> MCU에서 스파이더맨 영화를 만들지 않기로 했다고 합니…  (18) 록리 08-21 0 1156
35957 [리뷰]  12명의 죽고 싶은 아이들 [왕 스포.190820]  (1) himurock 08-20 0 579
35956 [추천]  영화 차이나타운, 화이, 회사원, 마녀  (2) 덤덤큐티걸 08-20 1 1157
35955 [영상]  언더워터(Underwater) 예고편  (2) 우아아앙 08-20 1 1115
35954 [사진]  타짜: 원 아이드 잭 - 캐릭터 포스터  (17) 이미지첨부 그린이 08-20 7 1780
35953 [리뷰]  사일런스를 봤습니다 ★★★☆ (2) 삶의미풍 08-20 3 728
35952 [영상]  [나쁜 녀석들: 더 무비] 2차 예고편  (2) 이미지첨부 친절한석이 08-20 1 926
35951 [일반]  엔드게임의 일본배우...  (8) 맛짜ㅇ 08-20 0 2566
35950 [일반]  유튜브 리뷰 채널에 대한 고찰과 사안구분에 대한 노력  (7) 앵철이 08-20 2 421
35949 [리뷰]  홉스&쇼 분노의 질주 이름은 왜 갖다 붙였는가.. ★★☆ 옵티머스프라… 08-20 2 694
35948 [리뷰]  밤의 문이 열린다 (Ghost Walk, 2018) ★☆ 이미지첨부 너덜너덜 08-20 1 504
35947 [리뷰]  47미터 2017 후기 (스포O) ★★☆ (9) 이미지첨부 빈폴 08-19 2 808
35946 [리뷰]  더 보이즈 후기 [왕 스포.190729-190802]  (4) himurock 08-19 0 797
35945 [일반]  기묘한이야기  (4) 잔당개돼지들 08-19 3 754
35944 [정보]  <씨네21> 리뷰&별점 / 2019.08.21수~22목 개봉  (2) 이미지첨부 Hamster 08-19 1 607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