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게임
  • 자동차
  • 연예
  • 컴퓨터
  • 동물
  • 영화
  • 회원
  • 사회
  • 시사
  • 정보
  • 유머


   
[도서게시판]

웹소설 작가가 되는 방법

[댓글수 (52)]
글쓴이 : 고얌이 날짜 : 2021-03-01 (월) 05:11 조회 : 19138 추천 : 80  

밑에 소설을 쓰고 싶다는 분이 계서서 제가 아는 정보 내로 정리해서 알려드립니다. 



1. 플랫폼 설정. 


자신이 쓴 글을 올릴 플랫폼을 선정해야합니다. 

이건 어떤 장르의 글을 쓰느냐에 따라 다르지만, 업계에 보편화 된 루트를 간략하게만 알려드리겠습니다. 


(1)  문피아 

판타지, 무협, 현판 등 남성향 소설을 쓰실 생각이라면 문피아가 가장 적합합니다. 

작가가 직접 등록가능한 1차 플렛폼중 가장 많은 독자를 보유하고있고, 사실상 3대장중 하나라 봐도 무방합니다. 


(2) 조아라

로맨스, 로맨스 판타지, BL, 성인물 등 여성취향 or 19금 글을 쓰실 생각이라면 조아라입니다.

과거에는 3대장급이었으나, 지금은 다소 밀려난 감이 있습니다. 

작가가 직접 등록 가능한 1차플랫폼이지만, 여성향과 야설(19금) 주를 이루고, 여성향 또한 메인거점으로 잡기보다는 타 3대장 플랫폼으로 진출하기위한 발판정도로  이용되는 분위기입니다.

(실상 야설 쓰는곳이라고 봐도 무방....)


-특이사항으로 노블리스 라는 정액제가 있습니다. 



사실상 위 둘 뿐입니다. 

이 외에 제 본진이었던 블라이스나, 브릿지, 신생인 노벨피아가 있으나, 사실 등용문으로 삼기에는 어렵다 보시는게 맞습니다.

제가 블라이스를 본인으로 한 이유는 공모전이 됬기 떄문이었어요.

근데, 정산내역을 보면 차마 본진으로 삼기에는 아직은 어려운 감이있습니다.



이후 진행사항은 정리된 자료를 가져와 보여드리겠습니다. 

소설을 쓰고 등록해 계약하고 유료화하여 마무리하는 과정을 간결하게 정리한것이니 이걸 보면 감이 오실겁니다.

문피아를 기준으로 쓰여졌습니다. 중간중간 보충설명(빨간색) 넣겠습니다.


******************************************



1단계: 글을 쓴다.

- 일단 닥치고 15화 분량을 쓴다. (7만 5천자) 

문피아 기준으로 7.5만자를 써야 일반연재로 등업이 됩니다. 자유-일반-작가연재 순인데, 자유연재란은 독자가 거의 없기때문에 실습작을 주로 올려서 일반연재부터 시작하라는 의미입니다.

작가연재는 문퍄내에서 1작품완결+차기작 독점 일때나 2작품이상 유료화 완결 로 알고있는데, 아직은 신경쓰지마세요. 


- 주 연재 플랫폼은 문or조 인데, 일단 문으로 간다. 조는 후에 가도 좋다.

문=문피아/ 조=조아라

- 문에서 자유연제에 15화분량을 하루 2편으로 예약연제를 걸어놓는다.

- 그 다음 일주일 동안 반응 보기.


ps

- 15화 미만으로 써놓고 반응 어떤가요? 이거 접어야 하나요? 같은 헛소리는 거울보고 혼자한다.

꼴랑 몇 화 되지도 않는 화수가지고 뭘 어떻게 평가하라고? 

이제막 수리 가, 1단원 집합 떈 고딩이  "오늘 쪽지시험 80점 맞았거든요? 저 서울대 갈수있어요?" 하고 묻는 꼴이다.

결론은 아무도 모른다. 싹수를 보더라도 최소한의 표본이란게 필요하다. 그게 15화다.


2단계. 일반 연재로 승급.

- 일주일이 지났다면 문에 일반연재 승급을 요청한다.


cass1: 반응이 좋다. (선작 100이상, 연독 70%이상)

- 계속 쓴다. 연독을 살피면서 뇌절치지 않게 주의한다.

연독율은 계산하는 방식이 여럿인데, 간략히 말하자면 이전에 쓴 회차 대비  최신화의 일정시간동안의 조회비율입니다.

예를 들어 러프하게 보면, 이틀전 올린 10화를 100명이 봤는데, 오늘 올린 12화는 12시간 동안 80명이 봤다. 연독80%다. 이런식입니다. 

보통 유료화 하는 글은 20화 기점으로 연독율이 엄청납니다. (되려 역전되는경우도 있음)


- 유입량을 보고 제목 변경을 고려한다.


이게 절반입니다. 정말 신중해야합니다. 

웃기게도 멋있는 제목은 잘 안먹힙니다. 정말 간결하게, 제목자체로 소설내용을 설명하는 제목이 대세입니다.


가령 일반소설 제목이 '인간의타스', '어두운 내 그림자' 같이 뭔가 있어보이고, 은유적으로 내포할것 같은 멋진 제목이라면. 

웹소는 주인공인 이세계로 넘어와 유연찮게 마검을 얻었고,  얘가 짱짱쎄서 씹어먹고 다닌다는게 줄거리라면...


[이세계 마검왕이 되다]


헛웃음 나올수도 있겠지만, 진짜 이런 제목이 주축입니다.


이유는... 나름의 소견을 따지자면 많아서 그래요. 노출빈도도 적고. 일일이 작품설명 읽는 독자들이 없고. 제목그 자체고 작품을 설명하려고 해서 그런거죠.


잘나가는 작품이 있으면 그 작품 키워드를 넣기도 합니다. 



case2: 반응이 구리다

- 제목을 바꿔서 2일 더 연재. 유입 없으면 한번 더 반복.

- 유입량에 연독이 갈려나간다면 칼  같이 접고. 새로운 소재로 일반연재를 시작한다.

- 유입량에 연독방어가 된다면 case1로 돌아간다. (마지노선 20화)


3단계. 투베 진입


문피아의 무료 투데이 베스트 라는 곳을 말합니다.

등용문의 기본코스라고 생각하시면 되는데, 무료기준 100등(정확히 103등이었나?) 안에는 들었다 생각하시면 됩니다. 

기준은 24시간 기준  최신화   조회수 300 정도 일겁니다. 매일매일 바뀌어요.


이게 왜 중요하냐면, 투베에 들고 안들고의 차이로 노출이 달라져요.

말그대로 랭킹순이니까, 이것만 보고 새로나온 소설있나...? 하고 둘러보는거죠. 

그래서 유입속도가 기하급수적으로 올라갑니다. 

어느정도냐면... 20화써서 최신화 400조회수 달성해 투베 끝자락에 올랐다. 23화에 급등해서 선작수 1만넘기고 조회수 2만찍히고 그런 분도 계십니다.


- 말석에 들어갔다면 이제 산 하나를 넘은거다.

- 투베에 빠지지않고, 상승 분량을 챙긴다.


투베가 최신화기준 24시간 마다 리셋된다고 알고있는데, 투베에 빠지지않게 일부러 18시간단위로 올린다거나 하는 그런걸 말하는걸겁니다.

지속적인 노출을 노리란거죠.


- 30화를 기점으로 2페 이상에 들어가는 것이 목표. 


4단계. 컨텍

- 선작 2000이상. 2페에 들었다면 출판사or매니지 연락이 오기시작한다. 

- 혹은 그전에 왔을 수도 있지만 며칠 더 기다려본다.


컨텍이라는게 뭐냐면, 이 글은 유료화해서 수익을 낼 가능성이 있다고 판단한 출판사&매니지먼트에서 계약하자 연락을 해오는겁니다.

물론 자체적으로 유료화 하실수도 있으시겠으나, 경험상 계약을 하는게 좋습니다. 

왜냐면, 진출할수있는 플렛폼수 자체가 달라져요.


같은 글을 여러플랫폼에 알아서 올려주니 당연히 유료화 이후 수익이 늘어납니다. 


case1. 안왔다.or 똥티어만 왔다.

- 없다면 이건 망글이니 바로 접는다. or 조아라 노블로 갈지 고민한다.

- 똥티어라면 첫작을 연습삼아 유료전환 해볼까 말까 고민한다. (특이 소재라면 충성독자있으므로 유리)

- 주의해야할 건 ★조기완결  가능하다는 조항을 꼭 넣을 것.

- 유료화 연재분은 출판사의 검열이 통과되야만 한다는 조항은 무조건 뺼것.(천편을 써도 빠꾸만 먹이면 계약은 끝나지 않음)

- 보장 또는 선인세는 없는 경우가 많으니 포기.

- 타플 가자는 강력 비추(쥐뿔없는 프로모션으로 200화 이상 연재 강제 종속 되면 지옥, 런하면 찍혀서 발들이기 힘들어짐.)


똥티어가 뭐냐면... 게임같은데서 무기 등급 나눈것처럼,

매니지도 등급이 있습니다. 이 등급은 매번 바뀌긴하지만, 

간략히 말하면 [얼마나 작가에게 유리하게 계약을 해주나+프로모션을 잘넣나]의 합입니다. 


예를 들자면, 


계약금없음. 전 플랫폼 6:4 비율. 2차판권 매니지 소유, 2차판권 판매비율 극악, 원고 반려권한, 수정요청권한, 표지제작비 인세에서 공제, 계약기간 10년 등등

-----> 노예계약입니다. 


계약금 지급, 문피아 10대0, 타플 8:2 or 9:1 , 2차판권 비율조정, 계약기간 3년, 보장인세, 프로모션 확정

-----> 기성 대박작가님들 기준일겁니다. 확실하진 않아요.


하여간 잘 보시고 판단하셔야합니다.


case2. 많이 왔다.

- 상황에 따라 선인세or 보장 요청.( 첫질이기에 돈을 받는것이 무조건좋다. 보장이 최고다.)

- 쓴 글과 비슷한 류의 작이 있는 곳으로 가는것이 유리. (그 작이 받은 프로모션 확인)

- 보장이 있다면 카카진출도 좋으나, 첫작은 여러모로 문에서 해보는것이 좋다. (뇌절 구간 확인하고 연재중 피득백 가능, 작가역량 무럭무럭 자람)


카카=카카오페이지 입니다.

카카오 진출을 왜 언급하냐면, 문피아는 1차플렛폼입니다. 작가가 직접 글을 업로드 할수있죠.

반면, 남은 3대장 중 둘인 네이버시리즈(이하 시리즈)와 카카오페이지(카카페)는 작가가 직접 업로드 할수없습니다. 매니지 끼고 들어가야합니다. 

그래서 정산비율도 달라요. 작가에게 떨어지는게 적지만 독자가 많기때문에 어떤면에서 상쇄해 더 큰 수익을 내기도 합니다.

그리고 3대장에 다 발걸치고 양립하는건 안됩니다.


문퍄에서 반응얻어 계약하고, 글 내린다음  카카페나 시리즈 독점으로 들어가는걸 '타플런'이라고 하는데, 자칫 문퍄에 글을 못쓰게 될 수도 있습니다. 

물론 계약작가고 작품이 잘됬다면 남은 2대장에서 놀면그만이지만, 어쩃든 본인 선택일겁니다.




5단계. 유료화

case 1 . 문피아 유료화

- 반응을 살피며 뇌절치지 않을 것.

- 이미 검증 된 에피(15~25화)구간의 플롯을 참고하여 유료화 전후 구간에 접목하면 뇌절이 없다.

- 이후 50화 까지 1~10 의 플롯 감정 폭이 있다면 3~7사이로만 유지. (연독 방어 및 뇌절 방지)

- 50화 이후로는 이전 쌓아둔 설정 파괴 조심하면서 본인 실력 것 진행.(반응 살피기 필수)


문피아에서 유료화 하는 장점은 매회 빠른 독자 피드백을 볼수있따는겁니다.

글을 쓰는 작가와 독자가 같이 호흡할수있따는거죠. 

보통 문퍄 독점조항(100화)을 넘기고 나서 타플 진출을 합니다.


여기서 타플진출시에 중요한게 프로모션인데, 그 이유는 '프로모션이 곳 유입' 이기 떄문입니다.

그래서 티어가좋은(프로모션을 잘넣는) 매니지를 고르는게 좋다는겁니다.



case 2. 카카오, 네이버 유료화

- 기다무 등 될수있는한 모든 프로모션에 대한걸 사전에 확인 받기( 성적보고 따위 개소리 쌉쏘리니 무시)


카카페나 시리즈는 프로모션으로 시작해서 프로모션으로 끝납니다.

물론 작품이 재밋으면 끝이지만, 그 재밋는 작품도 노프로모션이면 저기 바닥 끝자락 심해에서 고인물 독자 소수와 쎄쎄쎼하다가 끝납니다. 

노출자체가 안되기에 독자들이 볼 방법이 없습니다. 


프로모션은 정말 정말 정말 정말 정말 정말 정말  중요합니다 .



- 어디 플렛폼으로 진출하는지 확인후 그 플렛폼에서 본인 작과 비슷한 성적 좋은 작들 탐독(못해도 3질이상)

- 분위기 파악 됬으면 수정, 퇴고 및 100~150화의 주문 분량 원고 쌓기(짧개는 2개월 길면 6개월 가량의 시간이 주어짐)


문퍄와 달리 카카페나 시리즈는 100화이상 분량을 벽보고 혼자 쓴다음 한꺼번에 풀며 런칭하는것으로 시작합니다.

그래서 독자와 호흡이 4권이상 쓸 동안 없습니다.

이따금 반응을 본다... 고해서 잠시 올려서 보는경우도 있지만, 그래봐야 2권이하 분량입니다.


- 개인적으로는 떠오르는 대로 퇴고없이 빨리 쓰는걸 추천. 그다음 쌓은 불량 2/3로 줄이기 시작. (무조건 추천)

- 전개속도가 30% 빨라짐. 분량은 70화~100화 완성 됨. 이후 원고 시작.

- 분량 쌓였으면 재배치 시작. 

- 4단계에서 반응 볼 당시 불편하단 소리나온 에피, 구간, 전부 삭제 또는 퇴고 수정

- 반응 좋았던 에피소드, 인기 있던 부분의 플롯형태로 25화, 50화, 100화를 기점으로 +-3화 다시 퇴고.

- 첫 5화. 그리고 첫 런칭 마지막 부분 부터 +-3화차 가능한 무조건 모든 역량 쏟기. (여기에서 성적 갈림.)


case 4. 조아라 노블

- 졸라 쓰기.

- 또 쓰기.

- 계속 쓰기. 


조아라 노블리스 입니다. 지금은 노벨피아도 추가됬네요.

여긴 정액제입니다. 편당 100원 구매가아니라, 정액제 끊고 보는 독자들의 조회수*일정비율 로 계산해서 정산을 해줍니다.

그러니 하루 한편 이상(일반적으로 2~3편?)을 쓰는게 수익창출이 유리하다고 하네요.

저도 안써봐서 잘...



6단계. 첫 정산서 확인

case1. 쪽박

-최저 인건비(들인 시간대비 알바비)도 안나온다면 전개속도를 올려서 150화 이내로 조기완결 하는걸 추천.

- 본인이 애정하고 후속타를 노리겠다면 200화 넘기는 것도 좋음.(단, 집픽속도가 하루 2회 이상 가능할 때만)


150화 ~200화 이야기가 나오냐면, 웹소설(남성향 판무)의 1질기준은 8권입니다.

즉, 8권(200화)가 한 작품이라 불리는 기준이라는거죠. 


물론 그 이상이 많은데, 그건 잘 된경우라서고. ( 아니면 저같은....)

그 이하라면 열에 아홉은 수입이 안나와서입니다. 고생해가며 잠 줄여가며 손가락 빨며 써서 올렸더니 반응도 없고. 월수입은 군인보다 적으니 빨리 마무리짓고 다른글 쓰자(차기작)or그만쓰자(절필)을 선택하는거죠.


case2. 중박

- 일반 연봉이상 벌린다면, 뇌절 치지말고 꾸준하게 계쏙 쓰기.

- 300화 까지 써서 완결한다 생각하고 250화로 내용 압축해서 완결하기. (수익 유지)

- 매니지 졸라서 프로모션 더없냐 압박.


case3. 대박

- 웃기. 

- 치킨 쏘기.

- 차기작 구상하며 이번 작에서 미진했던 부분 점검.





이정도면 과정은 다보신것 같네요. 


궁금한거 물어보시면 아는선에서 답변드립니다.


고얌이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트리어 2021-03-01 (월) 05:11
아주 좋은 실전 연재, 계약 팁이네요.  추천 박습니다.
mazeo 2021-03-01 (월) 05:11
어렵네여
용마루 2021-03-01 (월) 05:11
출처 표기하고 개인 블러그에 올려도 될까요?
     
       
글쓴이 2021-03-01 (월) 05:11
뭐 별거라고요. 아무렇게나 가져다 쓰세요
chekmate 2021-03-01 (월) 05:11
정말 도움이 되는 좋은 글입니다.
감사합니다.
훨씬 2021-03-01 (월) 05:11
경험에서 우러나는! 좋은 조언이네요.ㅎㅎ
픽셀 2021-03-01 (월) 05:11
감사합니다 :)
우비11 2021-03-01 (월) 05:11
계약기간 아주 중요합니다.
     
       
로야네 2021-03-01 (월) 07:00
계약기간이 중요한 이유가 뭔가요? 여기서 말하는 계약기간은 일반 회사에 계약직 사원으로 들어갔을 경우의 계약기간과 같은 의미인가요 다른 의미인가요?

길수록 좋은가요 짧을수록 좋은가요?

궁금한게 너무 많아 죄송합니다.
          
            
레페르트 2021-03-01 (월) 11:39
제가 정확하게 아는건 아닌데,
저 계약기간동안 해당 작품이 그 매니지에 묶여있는 개념일겁니다.
따라서 작가라도 계약기간 동안 그 작품에 대해 권한 행사하기가 어렵죠.
길면 안 좋은걸로 압니다.
          
            
우비11 2021-03-01 (월) 11:52
연예인이 매니지먼트회사랑 하는 계약기간 생각하면 됩니다.
감귤곰 2021-03-01 (월) 05:11
와 진짜 설명 잘해주셨네요
살까죽을까 2021-03-01 (월) 05:11
와대단하네요
곰백 2021-03-01 (월) 05:11
조아라) 여성향이 주 라는 부분은 틀렸습니다 주 수익창출은 남성향 떡타지고 여성향은 무료부분 노출이 많아 그런게 보입니다 그리고 현재도 남성향이 수익이 더 높고 여성향의 글은 전부 타플을 가기위해 계약을 기다리고있는게 대부분입니다. 무료 끝나면 유료분에서 더 올라오지않는 이유도 있고 77페 하면 타플못가니 조심하시고, 일반 장르는 등용문인 문피아가 좋습니다.

이거다 잡설이고 어차피 하루에 1만자 쓰지못하면 성공못합니다
     
       
글쓴이 2021-03-01 (월) 05:11
네. 그렇게 수정추가했습니다.
     
       
공숲 2021-03-01 (월) 08:53
하루 1만자...
진짜 기계네요
페르나도 2021-03-01 (월) 05:11
잘보고 갑니다.
예정자없음 2021-03-01 (월) 05:11
잘 보고 갑니다!
odelia 2021-03-01 (월) 05:11
작가님들 대박나세요.
사용시간 2021-03-01 (월) 05:11
정말 좋은 글입니다 감사합니다 ^^
게임인생40년 2021-03-01 (월) 06:01
이건 웹소설 작가가 되는 법이 아니라 웹소설을 써서 유통시키는 법이네요.
저도 지망생을 시작한 초기에는 글을 써도 어떻게 유통시키는지 몰라서 고생하긴 했지만,
이렇게 그냥 시장 상황만 알고 글을 썼다가 좌절하기 쉽상입니다.(제가 그러고 있습니다.)

웹소설 작가가 되는 법은 글을 재미있게 쓰는 겁니다.
그리고 그보다 더 중요한 것은 하루에 1편 이상 팔 수 있는 퀄리티로 써내는 것.

기성 작가들이 공통적으로 하는 조언은 그거 하나 뿐입니다.

'냉정하게 말할게요.
하루에 한편 이상 글을 쓰지 못하면 재능이 없는 거예요.
필력? 문장력? 다른 건 다 기를 수 있어요.
그런데 하루에 한편 이상 쓸 수 있는 집중력, 책임감이 없으면 다른 일을 알아보세요.
가족이 죽든, 숟가락을 못들 정도로 아프든 하루 한 편 못쓰면 때려치세요.'

- 억대 연봉의 N모 작가(진짜로 한 말을 기억에 따라 각색한 겁니다.)
     
       
기러기 2021-03-01 (월) 07:45
월수금 연재에 매번 휴재 공지 걸면서 일주일에 1회 올리면 다행인 민수는 도대체...
     
       
글쓴이 2021-03-01 (월) 14:19
사실 이게 정답이지만... 취업을 바라는 이들에게 필요한건  정신론적인 부분보단 확실한 팩트와 과정이라고 생각해서요.
          
            
게임인생40년 2021-03-01 (월) 14:57
흐음... 여기서 생각의 차이가 좀 있는 것 같네요.

저는 제가 말한 하루에 1편이라는 상징적인 숫자가 팩트라는 생각이 강합니다.
사실 꾸준히 글을 쓰면 그게 얼마나 힘든 건지 알게 되거든요.

고얌이 작가님은 그렇게 장편을 쓰셨으니 오히려 하루 한편 쓰는게 쉬우셨을지 모르겠지만.
제가 아는 한(여러 커뮤니티를 돌아다녀보면) 초보들이 가장 어려워 하는 건 분량을 채우는 겁니다.

그래서 아예 그정도 각오도 없이 취업할 생각하지 말아라.
라는 늬앙스가 더 강했네요.

제가 3년 전 들었던 글 쓰는 걸 우습게 보지 말아라. 보다는 약한 표현이지만 말이죠.
               
                 
글쓴이 2021-03-01 (월) 15:05


전혀요. 제가 다른 분꼐 적은 댓글에 그 내용이있어서... 첨부하고 다시 말씀드리자면...

죽을것 같았습니다.

진짜 어느순간 꺼억꺼억 거리면서 기어서 완주했던것 같아요. 아마 기록을 보자면 15시간쯤? 선수들이 2~3시간 이면 될걸... 전 그정도 기록으로 들어왔었습니다.


다들, 많은 분들이 웹소를 그렇게 생각하시죠. 뛰는거야(글쓰는거야) 지금도 당장 할수있고, 평소에도 하던건데 하고요.

근데.. 써본사람을 알잖습니까. 이게 왜 힘든지.
5000천자.... 뇌를 녹이는 짓이죠. 처음 30만자가 고통이었다면 다음 30만자는 지옥이고. 그다음부터 진짜.... 수명을 녹여내는 짓이라 봅니다.
발노리 2021-03-01 (월) 06:35
뭔가 웹소설 희망하시는분에게 좋은글이 될듯합니다
헙드김박 2021-03-01 (월) 07:18
스릴러,추리 장르는 글을 올릴 곳이 없나요??
     
       
글쓴이 2021-03-01 (월) 14:31
아쉽게도 없다고 보시면 됩니다. 사시루잇기는 한데 명맥만 남아잇거나 그런것고 올리셔도 됩니다. 허는 수준입니다. 잘 모르지만 이쪽은 기존 책 출판사에 투고를 하거나 순문 공모전ㅜ등으로 데뷔하는게 빠르다 알고잇습니다ㅡ
불사신단하 2021-03-01 (월) 07:36
와드박습니다
그리피티 2021-03-01 (월) 08:41
글 쓸 생각은 없고.. 그냥 문피아 보다보면 조회수가 이전회차보다 오히려 더 높은 조회수를 보이는 회차가 있는데, 띄엄띄엄 보는 독자들이 그렇게 많은가요?
     
       
레페르트 2021-03-01 (월) 11:40
1. 다른 플랫폼에서 보고 온 경우
2. 무료분은 재밌어서 다시 보기한 경우
     
       
글쓴이 2021-03-01 (월) 14:33
많습니다. 그런 경우 열에 앙홉이 전개속도가 지지부진해서입니다.
작가딴에는 중요한 이야기고 이게 개연성을 메워주는 변화의 기로라 생각하 깊이 파지만(제가 그랫... ㅠㅜ) 독자들 보시기엔 지루한 만담이죠.

즉. 돈내고 보는데 88화나 95화나 바뀐게없다 느낀겁니다. 길제론 주인공의 마음가짐이나 행동양식이  180도 달라졋지만 크게 비중을 두진 않는단거죠
㏇le 2021-03-01 (월) 09:15
자신의 소중한 경험 조언 올려주시고 훌륭한 분이시네요. 작가를 지망하시는 분한테 많은 도움이 될 것 같아요.
동그라미친구 2021-03-01 (월) 09:19
와드 찍어요. 글쓰는 노하우 방법도 부탁해요. 쓰다가 덮고 쓰다가 고치고 쓰다가 고치고 진행이 안되네요 ㅜㅜ
     
       
글쓴이 2021-03-01 (월) 14:36
저도 하꼬신입이라서 뭔가 대단한 조언은 못드리겟네요.

하지만 확실한건 잇습니다.

웹소는 마라톤입니다. 차후 한질을 완결내보시면 알게될겁니다.
처음 뛸때? 별거없어요. 누구나 뜀박질을 할수있습니다. 그렇게 백미터 일킬로. 여유잇습니다.
그래서 다들 쉬이 도전을 시작하십니다.

그런데, 어느덧 5킬로, 10킬로 쯤 되면 힘들어집니다. 30킬로 넘어가면 죽을것 같아요.
게다가 선두는 이미 저 앞에(성적마저 안좋음)가고 잇어요.

그렇다고 안뛸수잇나요. 뛰는 겁니다. 완주까지ㅡ 계속. 걸어서라도 가셔야합니다.

[쓸수록, 갈수록 더 힘들다]

이게 웹소입니다.

그러니 작게나마 경험이 만든 팁을 드리자면 일단 올리세요.
고치고 고치고 고치고. 그랴봐야 답 안나옵니다.

저혼자 다떠난 출발점에서 있지도않은 상대를 향해 쉐도우복싱 하는 꼴입니다.
뭐...그래봐야 저도 한달째 차기작 구상중인데... 고치고 잇긴허네요 ㅋㅋㅋ

하여간 뛰셔아합니다.

웹소=스낵컬쳐=빠른변화=독자와호흡

일맥상통한겁니다. 그러니 분량 맞춰지면 일단 올리세요.

모자란거 뚜두려 맞고, 그부분 정확히 알고나서 다시 쓰면 몰라도. 쉐도우복싱만 백날해봐야 경기 못뜁니다.

그리고 웬만한면 플롯잡고 가시는게 좋습니다.

제 경우 전체 이정표를 찍고 갑니다.

쉽게 말해 1(시작)~~~200(완) 일경우,

1, 20, 40, 60.....160, 180 지점에 어느정도에 도달해야한다는 이정표를 찍어놓는거죠. 아주 커다란 스토리라인이자 전체를 관통하는 흐름과 맥입니다.

전 재능이 있는게 아니라 그런가 이게 없이는 글을 못쓰겠더라구요. 쓰다보면 삼천포로 빠져 저 멀리서 혼자 인터스텔라 찍더군요.

하여간 그렇습니다. 철저한 준비는 무한 퇴고가 아니라, 한 작품이 될 플롯. 그걸 짜보는거다 라고 말씀드리면서 쓰세요! 또쓰시고! 쓰시고! 쓰시고! 쓰세요.
Musond 2021-03-01 (월) 09:20
음 작가분들에 대한 것은 잘 모르겠고 독자 기준으로 프로모션은 정말 중요하다고 생각되네요
일단 저부터가 새로운 작품을 읽을 때는 타임딜, 기다무,이용권 선물 등등으로 유입되어서 읽기 시작하니까요
아무리 재미있는 작품이라도 일단 읽어볼 기회조차 없으면 아무 소용이 없겠죠
블루워터9 2021-03-01 (월) 09:37
웹소설 와드...추천입니다.
CHADU 2021-03-01 (월) 10:09
웹소설 ㅇㄷ
여우비가 2021-03-01 (월) 10:19
자... 이제 글을...
南宮 2021-03-01 (월) 10:25
언어 습관이 단답형이라서 장문이 안됨. 다른 나라 언어 배울때 절실히 느꼈어요.
제자리걸음 2021-03-01 (월) 11:24
이제 저도 작가가 되는 건가요?

좋은 글 읽고 갑니다
인생이호러 2021-03-01 (월) 13:30
카카오페이지 같은곳은 그냥 유통만 하는 거였군요 ㅎㅎ
akaini 2021-03-01 (월) 13:36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아쇼 2021-03-01 (월) 14:16
와 대단합니다!
카켜커 2021-03-01 (월) 14:20
웹소설 와드
냥나크룬 2021-03-01 (월) 14:33
기본 개념은 챙길수 있는 글이네요 감사합니다. 이걸로 작게 나마 목표는 생겼네요
태양왕 2021-03-01 (월) 15:31
충분히 좋은 정보라고 생각됩니다.
380P 2021-03-01 (월) 18:04
그저 읽기만 하던 독자지만 흥미로운 내용이네요
리박사 2021-03-02 (화) 01:24
궁금한게 만일 취미형태로 글을 쓰다가 대박이나서 매니저를끼고 카카오나네이버의같은 메인스트림에 들어간 다음에 기존 타 직업 유지하면서 글 쓰는게 계약상 가능할까요? 물론 가능하더라도 연재나 퀄을 맞추는건 본인 능력이겠지만요...
     
       
글쓴이 2021-03-02 (화) 17:40
가능해요 겸업 상관없습니다.
남도리 2021-03-02 (화) 02:04
아~ 글쓰시는 분들 부럽~

저도 써보고 싶은데 감이 안옴

야설은 좀 끄적여 봤는데 ㅜㅜ
발불로 2021-03-05 (금) 11:39
웹소설 적기
   

  • 카멜레옹
  • 쉴드부스터
  • 통신의달인2
  • 판다페이
  • 슈가워시
  • 도어스
  • 도어스
  • 스토어핫딜
  • 카멜레옹
  • 통신의달인
인기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 반기조회순 | 반기댓글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 인기게시판은 추천 및 조회수로 산정해 자동으로 이동됩니다. eToLAND 10-22 42
26506  [회원게시판] 영국남자 & 국가비 컴백 (50) 이미지 다앨 18:30 10124 22
26505  [기타] 이하늘의 김창렬 추가 폭로 ㄷㄷ (84) 이미지 마발이 18:11 35695 19
26504  [블박] 정신 나간 ㅂㅅ인증 (50) 이미지 휴지끈티팬티 17:46 18011 23
26503  [연예인] 브레이브 걸스 유정-배밍아웃.gif (22) 이미지 짜냥해옌니 17:11 19328 25
26502  [회원게시판] 이토랜드 고인물 인증 테스트 (182) 이미지 빈폴 15:32 12031 50
26501  [연예인] 브브걸 팬들이 흑은지를 원하는 이유 (29) 이미지 낭만객잔 15:14 24339 32
26500  [기타] 맘까페에서 터진 LH 사고친거.. (57) 이미지 샤방사ㄴr 14:36 29746 75
26499  [기타] 콘돔 미사용 결과물들.jpg (44) 이미지 프로츠 14:34 41220 45
26498  [유머] 역도하는 여자랑 한 썰 (41) 이미지 마춤법파괘자 12:46 40506 36
26497  [유머] 환경단체들이 숨기고 있는 바다오염의 진실...jpg (69) 이미지 아무도없네 12:06 22942 69
26496  [연예인] 다 비치는 망사 식탁보 입은 전효성 ㄷㄷ (26) 이미지 사나미나 11:49 35544 38
26495  [연예인] 섹시 아이유 주입식 교육 (48) 이미지 사나미나 10:16 24999 51
26494  [기타] 김연아 근황.gif (76) 이미지 사나미나 10:12 35023 40
26493  [연예인] 모모랜드 연우 데뷔 전 (35) 이미지 posmall 03:56 31742 48
26492  [기타] 문신남 잘 거른 여자 (65) 이미지 사나미나 02:10 42528 85
26491  [기타] 오은영 박사님의 왕따 대처법 (78) 이미지 미친강아지 02:01 26561 65
26490  [기타] 현재 난리 난 납치강간사건 (77) 이미지 사나미나 01:08 42602 92
26489  [기타] 대한의 가장 아름다운 단어를 말살하려는 인간들 (159) 이미지 블루복스 04-22 27284 140
26488  [회원게시판] 브레이브걸스 운전만해. 이거 실화인가요 (84) 수리새 04-22 28092 70
26487  [감동] 기찻길에 빠진 아이 구한 인도남자 ㄷㄷ (46) 이미지 마발이 04-22 23162 78
26486  [유머] 무료로 행사 뛰는 가수.jpg (37) 이미지 스마일1 04-22 50707 88
26485  [기타] GV70 협찬받은 뚜벅이 여자 유튜버 .GIF (134) 이미지 샌프란시스코 04-22 44591 63
26484  [연예인] 등산객들이 민망해지는 우월한 몸매의 bj벨벳ㅎㄷㄷ (108) 이미지 몽매난망 04-22 51488 84
26483  [기타] 여자들이 가슴을 키우고 싶어하는 이유.. (121) 이미지 샤방사ㄴr 04-22 53427 93
26482  [기타] 이토인들 야구짤 올리지 마시길.. (106) 이미지 샤방사ㄴr 04-22 29464 105
26481  [나혼자산다] 깊은숲속 캠핑장에서 연박하며 힐링중 입니다~!! (92) 이미지 DJBaM 04-22 16508 75
26480  [연예인] 가수 김나희의 고혹적인 몸매ㄷㄷ (62) 이미지 몽매난망 04-22 51935 89
26479  [회원게시판] 드디어 장가갑니다!!!!.jpg (157) 이미지 ehfdl다 04-22 23249 186
26478  [감동] 7개월간 1만보걷기 다이어트중입니다 과연 얼마나 빠젔을지 ? (152) 이미지 갓유리 04-22 24853 92
26477  [유머] 썸녀 집에 초대해서 고백한 후기.jpg (135) 이미지 콘듀치킨 04-22 49512 93
26476  [컴퓨터] 인터넷 속도제한 이슈에 당한 잇섭 성토 영상. (74) 이미지 황복 04-21 29490 108
26475  [회원게시판] 일반도로 전구간 50km 속도제한 (257) 카일러스 04-21 23098 102
26474  [회원게시판] 속도제한 때문에 아주 난리네요. (225) 천재미남 04-21 28230 84
26473  [연예인] 70C컵 레인보우 시절 재경 (36) 이미지 휴지끈티팬티 04-21 55728 66
26472  [반려동물] 아깽이가족 근황입니다. (13) 이미지 안내실장 04-21 11802 38
26471  [유머] 엄살많은 여성의 브라질리언 왁싱 후기.JPG (116) 이미지 미친강아지 04-21 56695 61
26470  [유머] 요즘 리얼돌 근황 (57) 이미지 팔렌가든 04-21 52841 52
26469  [블박] 정신나간 신혼부부 레전드.. (47) 이미지 샤방사ㄴr 04-21 43625 65
26468  [자동차] 1차선 과속충이 싫은 이유 (68) 나룻터뱃사공 04-21 11496 49
26467  [블박] 오늘자 난리난 포르쉐 타이칸 사고 블박 (262) 이미지 마발이 04-21 29007 82
26466  [반려동물] 멈춰!! 슈퍼스타 주무신다!!! (24) 이미지 브라우니찡 04-21 15583 35
26465  [기타] 지금 전기차 까페들 난리남 ㅋㅋㅋㅋㅋ (152) 이미지 無答 04-21 38394 52
26464  [정보게시판] 드루이드 본부 근황 - 폐교 생활 백서 9 (18) 이미지 뚜껑 04-21 10015 83
26463  [엽기] 월 500만원 여대생 유사성행위 업소 (60) 이미지 스미노프 04-21 47202 59
26462  [유머] 달마과장 레전드 of 레전드.jpg (40) 이미지 뚝형 04-21 34541 83
26461  [회원게시판] 놀면뭐하니 sg워너비 아리랑 라이브 무대에 대하여.. (35) 이미지 행복한미소 04-21 16174 62
26460  [기타] 여경은 왜 당직 안 서요?.. (108) 이미지 샤방사ㄴr 04-21 31628 141
26459  [연예인] 이희은 사장님의 쩌는 원피스 몸매 라인 (37) 이미지 낭만객잔 04-20 42782 80
26458  [유머] 장윤정: 내가 이걸 왜 해야되는데 (52) 이미지 k2k23 04-20 54751 73
26457  [기타] 부산 미친 더러운 식당 결말.. (90) 이미지 샤방사ㄴr 04-20 46815 120
26456  [기타] 결국 브브걸마저 논란...jpg (82) 이미지 1등당첨자 04-20 61159 71
26455  [반려동물] 눈팅만 하다가 가족소개^^ (30) 이미지 마화된등애 04-20 17588 83
26454  [회원게시판] 민방위 시험 100점 받았습니다 ㅠㅠ 축하해주세여 (113) 돈벌자 04-20 18147 152
26453  [유머] 가슴이 컸던 후배 (41) 이미지 posmall 04-20 61024 63
26452  [기타] 중국 방송 근황....ㄷㄷㄷ...jpg (112) 이미지 패션피플 04-20 62005 94
26451  [유머] 생기자마자 ㅈ된 카페들...jpg (198) 이미지 아무도없네 04-20 59740 122
26450  [연예인] 이제 볼수없는 연우의 팬 서비스 (21) 이미지 낭만객잔 04-20 45749 61
26449  [기타] 한국군의 이상한 규정.. (87) 이미지 샤방사ㄴr 04-20 34819 177
26448  [유머] 간편) KT인터넷 원래속도 찾는법...jpg (226) 이미지 아무도없네 04-20 36697 195
26447  [게임게시판] [에픽 무료] Deponia / The Pillars of the Earth / The First Tree (3종) (8) 이미지 M13A1Rx4 04-19 10251 31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