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머
  • 회원
  • 사회
  • 컴퓨터
  • 게임
  • 영화
  • 시사
  • 정보
  • 동물
  • 자동차
  • 연예
   
[기타]

손님 요청 무시했다가 ㅈ된 배달 업주.jpg

[댓글수 (171)]
글쓴이 : 천마신공 날짜 : 2021-01-23 (토) 18:33 조회 : 50366 추천 : 89  



 

천마신공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벌레척살 2021-01-23 (토) 18:33 추천 61 반대 14
하여간 이토에서 보면 장사치들 마인드가 보임.
요즘 어렵다고 편을 들어주고 싶어도 고개가 절레절레 흔들어짐.
darkzihard 2021-01-23 (토) 18:33 추천 35 반대 4
사람 죽일뻔 했는데 배상금이 6700만원 밖에 안된다니...
Jack4u 2021-01-23 (토) 18:33 추천 21 반대 4
지가 알아서 음식 저어가며 걸러내야한다는 ㅂㅅ 같은 댓글이 베댓이네...ㅋㅋㅋ  에휴..무식하면 용감한건가
컴바치 2021-01-23 (토) 18:33 추천 17 반대 3
'지가 조심해야지'라는 사람들 있는데,
우리 누나가 조개 알러지가 있거든. 그런데 먹을때는 모름.
먹고나서 설사를 하면 '조개가 들어 있구나' 알 수 있음.
그나마 조개는 갈아서 넣는 경우가 거의 없으니까, 건더기 빼고 먹을 순 있는데
그래도 국물에 우러나온 성분 떄문에 알싸한걸 버티는 수준임.

그런데 새우는 갈아넣기도 하기 때문에 심한 영향을 받을 수 있고,
다른 냄새에 가려지면, 먹는 동안 새우가 있다는걸 모르고 먹을수도 있음.
자기나 가족이 아닌, 남이 해주는 음식 (친척조차도) 믿을 수 없는 상황이긴 하지만, 그렇게 조심할꺼면
파란불만 보고 건너느니 정도의 비유를 할게 아니라,
'집에서 나오지 마라'정도의 비유를 해야 함.

일상 대화가 불가능할 정도이고, 통역사면 기존의 고소득 업무를 못 하게 된건데
6,700만원 배상이라니 어이가 없다.
벌레척살 2021-01-23 (토) 18:33 추천 11 반대 3
당사자가 조심하는 것이 맞는데..
식당주는 망해야되는거 맞음.
알레르기관련 오더는 상대가 최대 사망을 할 수도 있다는 거를 인식해야지.
장사 속편하게 하고 싶은 새끼들만 있는건지.. 식당주인 두둔하는 멍멍이들은 뭐냐..
그런 것 신경쓰기 싫으면 장사를 접거나 알레르기 오더 있으면 팔지를 말아. 꼴랑 알량한 음식 한두개 욕심에 팔다가 사람 죽이지 말고
                         
                           
The미래 2021-01-24 (일) 17:49
전혀 아닙니다. 인과 관계 인지 부족에 경솔한 댓글일 뿐입니다. 시간을 두고 천천히 생각을 하셔야겠네요.
스트리트준 2021-01-23 (토) 18:33
식당주가 좀,...-_-;; 그렇게 못해줄것같으면 그냥 주문을 안받았어야지;;;
뒹굴푸우 2021-01-23 (토) 18:33
이거는 법을 떠나서 알러지인 당사자가 조심에 조심을 하는게 맞다고 봄.
혹시 모르지만 이런 종류로 새우빼달라 하고 소송으로 보상금 타먹은 이력도 확인 할 필요가 있음.
피해자일수도 있지만 자해공갈일 가능성도 배제 못한다고 봄.
추천 3 반대 20
     
       
랜디113 2021-01-24 (일) 10:31
그래서 님은 알러지있는 음식 먹을 자신 있나요?
하나하나 빼내고나서 음식 다 식으면 먹을껀가요?
돈주고 산 음식인데 편히 먹지못하는데 아무렇지 않은가요?

그리고 자해공갈 이야기가 나왔는데 새우알러지가 있다고 말을했는데도 새우가 그대로 들어있었고 그 음식을 먹고 고생했는데 이게 왜 자해공갈과 연관되는건지 되묻고싶네요

생각이란거 하실수있죠???
컴바치 2021-01-23 (토) 18:33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지가 조심해야지'라는 사람들 있는데,
우리 누나가 조개 알러지가 있거든. 그런데 먹을때는 모름.
먹고나서 설사를 하면 '조개가 들어 있구나' 알 수 있음.
그나마 조개는 갈아서 넣는 경우가 거의 없으니까, 건더기 빼고 먹을 순 있는데
그래도 국물에 우러나온 성분 떄문에 알싸한걸 버티는 수준임.

그런데 새우는 갈아넣기도 하기 때문에 심한 영향을 받을 수 있고,
다른 냄새에 가려지면, 먹는 동안 새우가 있다는걸 모르고 먹을수도 있음.
자기나 가족이 아닌, 남이 해주는 음식 (친척조차도) 믿을 수 없는 상황이긴 하지만, 그렇게 조심할꺼면
파란불만 보고 건너느니 정도의 비유를 할게 아니라,
'집에서 나오지 마라'정도의 비유를 해야 함.

일상 대화가 불가능할 정도이고, 통역사면 기존의 고소득 업무를 못 하게 된건데
6,700만원 배상이라니 어이가 없다.
추천 17 반대 3
벌레척살 2021-01-23 (토) 18:33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당사자가 조심하는 것이 맞는데..
식당주는 망해야되는거 맞음.
알레르기관련 오더는 상대가 최대 사망을 할 수도 있다는 거를 인식해야지.
장사 속편하게 하고 싶은 새끼들만 있는건지.. 식당주인 두둔하는 멍멍이들은 뭐냐..
그런 것 신경쓰기 싫으면 장사를 접거나 알레르기 오더 있으면 팔지를 말아. 꼴랑 알량한 음식 한두개 욕심에 팔다가 사람 죽이지 말고
추천 11 반대 3
     
       
푸우는변태 2021-01-23 (토) 18:33
법원 판결은 6:4 ...생각좀 더 해보길...
     
       
개뿔도사 2021-01-23 (토) 18:33
식당하는사람들은 저런사람 그냥 안받는게 낫지

몇푼벌겠다고 리스크 짊어질사람 아무도 없어요

식당 가는거 자체가 민폐에요
추천 1 반대 14
          
            
벌레척살 2021-01-23 (토) 18:33
해당 업주는 오더 들어왔는데 무시하고 그냥 조리한거죠.
리스크를 그냥 무시한거죠. 다른 일로 확장해서 이야기 하지마세요.
               
                 
개뿔도사 2021-01-23 (토) 18:33
님 하는일 모든게 완벽함? 그럼 욕해도됨

어떠한 실수도 없이 살아옴?

자기 목숨을 왜 남한테 맏김?

저정도 알러지 있으면 자기가 사려야됨

당장 식당가서 뭐하나 빼달라고 하면 완벽하게 해줄거 같음?

내가 패스트푸드 자주가는데 콜라 얼음 빼달라고 하면10번에 3-4번은 안빠짐

님이 일한다고 쳐도 빠쁠때 완벽하게처리할 자신있음?
추천 4 반대 27
                    
                      
벌레척살 2021-01-23 (토) 18:33
바뻐서 실수하는 것 이해하는 부분은 소비자가 할수 있는 생각이지.
업주가 하면 말그대로 미친놈임.
만약에 그런 생각을 가지고 사는 것이면
주변에서 제대로된 직업에 대한 인식 없다고 평가될겁니다.
일의 실수로 수십 수백명이 죽을 수도 있는 직업을 가진 사람입니다.
아직까지 중대한 실수 한번 해본적 없습니다.
                    
                      
dapeui 2021-01-23 (토) 23:21
하는일이 모든게 완벽하지 않다고 사람 장애 올정도로 만들어도 됨?
알레르기는 잘못하면 목숨을 잃게 하는건데?

실수? 그런단어로 사람의 잘못을 변명하면 세상에 실수아는게 뭐가 있음?

남의 목수 왜 남한테 맞기냐고?? 왜 이게 맞긴거지? 알고나서 넣지 말아달라한건데?
어느부분이 목숨 위탁을 한거지??

당신의 경험으로 모든 업자들이 실수해도 된다는 논리는 안되지.

사람 목숨이 달렸던 일임.
그리고 그게 얼마나 중요한 일인지 음식장사를 하는 사람은 다 앎.
음식으로 사람을 죽일 수 있다는거.

당신들같은 이론들로 둘러쌓인 사람들 때문에 정인이 엄마도 실수라고 하고 나오는것임.
                         
                           
개뿔도사 2021-01-24 (일) 01:14
넌 그냥 니인생 남한테 맏기고 살아라
                    
                      
살살해드림 2021-01-24 (일) 01:08
지랄병이 퍼지고있나.. 흠
                         
                           
개뿔도사 2021-01-24 (일) 01:12
지몸 지가 간수하라니까 무슨 등신들만있나...
니인생 꼭 남한테 맏기고 살다 병신되서 후회하고 살인생이네 이것들은
                    
                      
살살해드림 2021-01-24 (일) 01:21
병신같은 논리로 논점 흐리지 말고, 피해자는 도저히 1도 생각도 안하고 오히려 피해자를 병신으로 만드는 논리는 어떤 사고방식을 가져야 이렇게 공감능력 떨어지는 인간으로 만들수있는지 궁금합니다.
                         
                           
개뿔도사 2021-01-24 (일) 03:23
아 병신이네 이것도

지몸 지가 챙기라니까 개소리만하고 자빠졋네

말귀를 못알아 쳐먹냐?

니인생 남한테 맏기냐?

니몸이 병신이면 니가 알아서 챙기던가 가족한테 맏겨라

생판모르는 남한테 목숨맏기지 말고

무슨 쌩판모르는 식당주인한테 지인생 쳐 맏기고 자빠졌나

심지어 판결도 6;4랜다 덜떨어진새끼야

넌 뭐해달라고 했다고

그게 당연히 이뤄질거라는 병신같은 생각으로 인생살아가냐?
추천 0 반대 10
                    
                      
살살해드림 2021-01-24 (일) 04:05
판결 6:4라 했는데 업주가 6이다. 1억 소송에서 6의 과실 잡아서 6700만원 배상하라는거고

배상 뜻은 알고 글 싸지르고 있습니까?  근본적인 잘못은 업주에게 있다는거고

내 몸 니 몸 간수 하라는 당신의 우동사리에서 나온 글 취지에 앞서서 이미 잘못은 업주에게 있는데, 여기서 당신이 싸지른 글은 피해자의 잘못으로 몰아가는걸 질책하는겁니다 병신놈아. 하긴 글 싸지르는 논점을 보니 상대방의 말을 이해를 못하는데

비추가 많은건 왜 그런지 한번 대가리라는 짱돌을 좀 굴려보세요.

대가리를 모자 쓰는데만 쓰지말고

지 인생이 얼마나 병신같은 인생이면 다른 사람 인생이 다 병신으로 보일까..
                    
                      
DanH 2021-01-24 (일) 06:10
개 풀뜯는 소리가 이런거구나ㅋㅋㅋㅋ
콜라에 얼음 안빼주면 님목숨이 왔다갔다하나봐요?ㅋㅋㅋ
뭔 비유를해도 논리도 상황도 맞지 않는걸 들고오셨쎄여. 잼민이세여?
                    
                      
e망치 2021-01-24 (일) 09:29
이런걸들은 빨리 뒈져주는게 주위사람 오래삼...
                    
                      
dapeui 2021-01-25 (월) 03:23
그래서 니인생이 그런인생임 ㅋㅋㅋ
전문성과 책임감은 1도 없는 피해를 나누고 싶은 삶 ㅋㅋ
어휴 어떻게 살아왔냐 ㅋㅋㅋ

알레르기 정도를 모르냐? 아니까 주문이란걸 했겠지? 심한사람은 알레르기성 요리를 한 같은 웍을 써도 바로 죽는다. 주문한 사람도 그정도 까지 수준이 아닌걸 아니까 주문이란걸 하면서 해당 음식을 빼달라고 한거야.

ㅋㅋ 근데 이게 남한테 인생맡기는거야?? ㅋㅋ 맡긴다라는 단어뜻을 모르냐?? ㅋㅋㅋ 반말해서 반말한다 ㅋㅋ 니같은 인생 계속 살아라 ㅋㅋ
          
            
The미래 2021-01-23 (토) 19:34
그럼 주문 거부 했어야 하는 겁니다.
주문 거부가 불가능하거나 위법적인 행위가 아닌 이상 그렇게 해야 하는 겁니다.
               
                 
Schach 2021-01-23 (토) 21:23
'주문거부'가 답입니다. 원리원칙적으로 하면되니까요.
손님이 그냥 알아서 피하면 되는걸 말인대요.
               
                 
mustache 2021-01-24 (일) 23:24
주문 거부하면 별점 테러 할텐데 거부 못하죠
                    
                      
The미래 2021-01-25 (월) 02:40
그러면 본인이 스스로 계약을 체결함으로써 전적 책임을 지는 겁니다.
더 이상 어거지 부릴 필요 없어요.
     
       
리차드오토 2021-01-23 (토) 18:33
누가 업주를 두둔해요? 도대체 누가?
업주 잘못은 기정 사실인거고 벌금형 판결도 나왔잖아요.
관건은 그렇게 업주가 잘못했으면 고객은 무조건 당하는 수 밖에 없느냐를 논하고 있는거죠.
업주가 고의든 실수든 넣지 말라는거 넣었으면 고객은 그냥 당할 수 밖에 없는건가요? 주문오류 같은 일들이 비일비재한데?
순대국집을 가도 가끔 순대만, 내장만, 섞어 등등 주문 내역과 다른게 나오는 일이 있어서 바꿔달라면 '바쁜데 그냥 먹으면 안될까?' 이 지랄 하는 마당에 도대체 뭘 믿고 자기를 죽일 수도 있는 재료가 들었는지 안들었는지 확인을 안하나요?
그것도 뭐 '일단 말을 전했으니 내 책임은 없고 굳이 확인 하지 않을 권리' 이런 말장난 같은 거라고 보면 되나요?
'넣지 말라고 했으니까 100% 안넣었겠지' 하면서 새우가 눈에 보이고 씹히는데도 그냥 먹은 것은 법으로는 고객 잘못이 없을 수도 있지만 그걸 잘했다고 보는 사람도 없죠. 먹으면 어떻게 될지 뻔히 알면서 울며 겨자먹기로 그냥 먹은 것 밖에 더 되나요?
'고객도 재확인 하면서 조심했어야지' 이 말이 업주를 두둔하는 말이라고 반대한다면 '믿고 주는대로 받아 먹어야지' 이 말은 알러지 있는 고객을 위하는 말이니까 찬성하나요?
극단적인 상황에 처하기 전에 간단하게 모면할 방법이 있다고 말하고 있는데 그냥 '고객이 왜 모면하려는 노력을 해야해? 다 업주 책임이지. 업주가 다 알아서 할거야. 니가 죽어도 업주가 다 알아서 해. 니 잘못 없어. 그럼 됐지 뭐~' 왜 이러고 있나요?
남의 인생이라고 그냥 대충대충.....
aidnarca 2021-01-23 (토) 18:33
저 식당은 당연히 망해야겠고 동시에 저 정도 중증도 알러지 보유자인데 배달 음식을 시켜먹었다는 게 좀 믿기지 않네
저 정도로 심하면 전부 본인이 조리해 먹고 마트에서 뭐 살 때도 라벨 꼼꼼히 보고도 혹시 몰라서 잘 구매하지도 못하던데
추천 11 반대 13
널지운다 2021-01-23 (토) 18:33
배달업주 ??
식당업주 ??
이오호라우하 2021-01-23 (토) 18:33
저정도 알레르기면 외식은 자제해야하는거 아닌가.....난 그래서 옻닭이랑 복어는 안먹음
츤데레포 2021-01-23 (토) 18:33
내가 저정도 알레르기 있으면 새우빼달라가 아니라 그냥 안먹을꺼같은데
양진위 2021-01-23 (토) 18:33
알러지 있는 사람은 정말 잘 챙기고 살아야지 무서워
감동맨 2021-01-23 (토) 18:33
배달과 아무런 관련이 없는 그냥 중국집 매장에서 짜장면 먹고 일어난 사건을 왜 배달 업주가 어쩌고저쩌고 라고 제목을 붙이는 건지.
작성자 이상하네.
로키구십오 2021-01-23 (토) 18:33
요즘 하는 경이로운 소문 드라마에서도 악귀들린 부인이 남편을 땅콩알레르기있는거 알고 녹즙인거 거기에
넣어 살인 하죠
벌레척살 2021-01-23 (토) 18:33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하여간 이토에서 보면 장사치들 마인드가 보임.
요즘 어렵다고 편을 들어주고 싶어도 고개가 절레절레 흔들어짐.
추천 61 반대 14
     
       
대검호조로 2021-01-24 (일) 00:15
더블티탄 2021-01-23 (토) 18:46
저정도로 심한 알레르기면 빼고 안빼고의 문제가 아니라 조리도구에 닿기만 해도 치명타죠...
빼달라고 했다고 안심하고 뭘 먹을 생각을 하다니 신기하네요...
알레르기 있는 사람은 주변 사람들도 피곤하기 땜에 정말 조심하는데...
대학 다닐때 후배 하나가 생선 알레르기가 있었습니다.
그놈 말로는 바다에 사는건 다 피해야 한다는데...
밥먹을때 반찬중에 오징어 볶음 같은거 있으면 젓가락만 스쳐도 교체 하는거 보고...
술먹을때도 참치나 오뎅 들어간 찌게는 절대 못 먹고 맨날 돼지고기 찌게만 먹었...-_-;
추천 10 반대 20
     
       
얀도르 2021-01-23 (토) 20:20
여기 반대가 왜케 많은가요?
          
            
실화냐 2021-01-24 (일) 00:12
손님요구가 귀찮은 자영업자들이 반대눌렀나보죠 ㅋㅋ 이토에 버러지들이 많아서
               
                 
얀도르 2021-01-24 (일) 01:44
ㅎㅎ신기하군요
가메이 2021-01-23 (토) 19:02
심한 알러지 있으면 보통 시켜먹지 않고 직접 조리해 먹지 않나..
     
       
어우야 2021-01-23 (토) 20:49
배달이 아니고 식당에 가서 먹음. https://news.v.daum.net/v/20170625150357199
동네강아지 2021-01-23 (토) 19:16
피해자 탓하는 대한민국 특유의 국민성들 졸라 많이 보이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이런 애들이 성폭행 당한 여자한테 "니가 조심했어야지" 딱 이런 마인드. 지능이 얼마나 낮아야 저 사건에서 피해자가 부주의했다고 탓을 하지?
     
       
어우야 2021-01-23 (토) 20:49
그건 좀 많이 극단적인 비교구요. 일단 피해자분에게 한가지 의심스러운게 먹던중에 새우를 씹었고, 그걸 뱉은후, 다시 식사를 이어갔다는 겁니다. https://news.v.daum.net/v/20170625150357199
얏따꼴따날따 2021-01-23 (토) 19:37
왜 알레르기 있는데 지가 먹고 엉뚱한 사람 소송걸고  판새새끼는 손해배상까지  하라네 이래서 배심원제가 필요하다  저런 악질 소비자는 없어져야지
추천 9 반대 10
문재인 2021-01-23 (토) 20:39
ㄷㄷㄷㄷㄷㄷㄷㄷㄷ
30hrs 2021-01-23 (토) 21:10
알러지든 뭐든 이유가 뭐가 됐으면 빼달라고 부탁을 했고, 업주는 ㅇㅋ 한 상태인데 그럼 업주 잘못인거 당연한거지 무슨 개똥같은 논리로 피해자 잘못이라고 함??
미국이나 유럽에서 이런일 벌어지면 저걸로 안끝남. 그냥 좆되는거지.
IGLi 2021-01-23 (토) 21:26
식당에서 먹은거잖아
누가보면 배달에서생긴문제로 알겠네
제목이 기레기급
김대위 2021-01-23 (토) 22:28
명령해서 넣은듯
airbagMS 2021-01-23 (토) 22:44
병걸려 돌아가신 분 장례식장가서도 유가족들 앞에서 당뇨병, 고혈압 심한걸로 알고있었는데 음식 조절 좀하고 운동도 했어야지 하겠네 ㅋㅋㅋㅋㅋ
가라티알 2021-01-23 (토) 22:55
배달업주...?
오해를 일으킬 소지가 있는 단어 선택 같네요
음식점주 정도면 어떨지...?
바삭바삭 2021-01-23 (토) 23:39
와.. 알러지 후유증으로 말도 못할 정도가 될 수있구나..
무섭네 알러지ㅠ
생각좀해봅시… 2021-01-24 (일) 00:09
조선시대 계급을 사농공상으로 '상인'을 제일 질낮은 계급으로 쳤다.
그 이유로는 물건을 팔기 위해 속마음을 숨기고 낯빛을 교활하게 바꾸며 물건을 팔고 난 뒤 험담도 일삼치 않더라.

이게 기록에 있음.

근데 참.. 옛 어른들 말 틀린거 하나 없는게..
지금도 장사치들 물건 하나 팔아먹으려고 별 개같은 짓을 다함.. ㅎㅎ
생각좀해봅시… 2021-01-24 (일) 00:11
가격이 부당하게 낮았다면 적정한 가격을 맞추어 설정하면 될 것인데..
가격이 낮다고 '정당하게' 지불한 소비자에게 질낮은 서비스를 제공하는게 장사치들 시커먼 속내다..이말씀.
mustache 2021-01-24 (일) 00:49
우리나라니까 저정도로 끝났지 미국이었으면 폐업 수준으로 벌금 맞음;;
근데 새우가 들어갔다는건 삼선짜장이나 해물쟁반짜장 이런거 주문했다는 건데 새우 안먹는데 굳이 저런거 주문하는 것도 좀 변태 같긴 하다. 새우를 실수로 들어갈수 있는 가능성이 항상 있는데 굳이 해물들어간 짜장면을 먹는다? 뭐 익스트림 스포츠 즐기는 그런 느낌인가
     
       
H마스 2021-01-24 (일) 05:32
저도 그게 좀 의문이네요. 알러지 요청사항 까먹고 실수한 업소도 잘못이지만 굳이 새우가 들어갈 음식을 시키면서 새우를 빼달라고한다?
카본스틸맨 2021-01-24 (일) 00:55
말만 "알겠다" 하면서 안하는 인간들이 많긴 하지요.
꽃날린다 2021-01-24 (일) 00:55
미리 부탁했으면 들어주거나 안된다고 거부하거나 했어야지... 그리고 업주편 드는 병신들은 뭐냐. 어휴 모지리 새끼들.
옆집꽃오빠 2021-01-24 (일) 02:36
나도 갑각류 알러지인데 골라서빼도 요리된건 알러지 올라옴
또헛소리 2021-01-24 (일) 02:53
알고한거면 독살인데 요청사항에서 더달라는것도아니고 빼달라는데 뺀다고 가격덜받을것도아니고
빅토리아송 2021-01-24 (일) 06:31
알레르기가아니라 알러지에요
에너지를 에네르기로 읽나요
afqczW 2021-01-24 (일) 06:44
알레르기로 ㅈ되는 나는 관심없고 이번 기회로 요청사항
읽지도 않고 주문만 처받는 새끼들 ㅈ된거 통쾌하다 ㅋ
ㅈ같은으면 취소를 하지 요청을 왜받아
마린733 2021-01-24 (일) 08:28
대부분의 사람들이 알레르기에 대하여 잘 모르지 저 사장도 그냥 가려움증같은 가벼운 증상이나 있겠지 하고 생각했겠지.
이쁘면장땡 2021-01-24 (일) 10:02
본인이 갑각류 알레르기 반응이 있는걸 알면서 갑각류 첨가된 음식을 시키는건 도대체 무슨생각인지 이해가 안가는데

갑각류를 안넣더라도 분말형태로도 들어갈수있는거고 그걸생각도 안하고 음식을 시킨건 말이안되는 얘기지

애초에 아얘 해산물류 음식을 입에 대지도 말고 음식 선택에 신중을 기해야하는게 맞는거죠

빼주세요 한마디에 모든 책임은 나한테 없다는건 너무 무책임하다고 봅니다
rest 2021-01-24 (일) 12:32
한국 사람들이 유난히 알러지에 대해 무신경하긴 합니다. 캐나다 학교에서는 땅콩자체가 반입이 안되요. 아이 친구들을 집에 초대할때는 그 아이의 부모에게 특별히 주의해야 하는 음식이 있는지 알아봐야하는게 기본절차이구요. 알러지 증상 일어나서 픽픽 쓰러지는 경우를 본다면 얼마나 조심해야 하는지 느낄텐데.. 저도 막상 한국에서는 그정도로 심한 사람을 본적이 없고, 캐나다 식당에서는 한번 본적있습니다. 밥먹다가 갑자기 뒤로 픽 넘어가더라구요
인사합니다 2021-01-24 (일) 14:21
본인은 알러지 없다고 알러지 걸린 사람들을 너무 단순하게 생각하는데 제가 번데기 알러지가 있음 번데기랑 소라랑 같이 차는 집에서 소라를 사옴  소라를 먹고나서 알러지 올라옴  나중에 알게 된건데 소라랑 번데기랑 손님에게 퍼주는 국자를 같이 혼용해서 사용하고 있더라는 같이 요리가 섞이거나 들어간것도 아닌데 요리에 들어간걸 골라서 먹으라는  돌아이 새끼들은 얼마나 멍청한건지 병신도 저런 상병신들이 있나 싶음
하얀달그림자 2021-01-24 (일) 16:13
미국같은 변호사들의 천국나라였으면 업주 파산뿐 아니라 살인미수까지 적용받았을지도?
잠만잔다 2021-01-24 (일) 20:05
자영업 어렵다. 돈 냈다는 이유로 어디까지 부탁을 들어줘야 되는거지?

치명적 알레르기 있는 사람에게 실수한거 분명 나쁘지만, 이건 법적으로 적절한 선을 그어줘야 된다.

블랙 컨슈머들이 그런거 악용해서 실수하게 만들고 고소하는 원인을 제공하는게 아닐까 싶기도 하고.
     
       
The미래 2021-01-25 (월) 02:42
?????????????

계약 체결 이전에 명시한 사항에 대해서 본인이 동의해놓고 뭘 어디까지 부탁을 들어줘야 한다니요?
적절한 선은 충분히 주문 거부라는 권리가 있습니다. 계약을 부분만 이행하고 전액을 받겠다는 건 무슨 심보죠?

블랙컨슈머는 이럴 떄 쓰는 말이 아닙니다.
          
            
잠만잔다 2021-01-25 (월) 21:48
본인 동의 부분에 대해서는 맞는 말씀이시죠. 요청을 분명히 듣긴 했으니까요. 그래서 그건 음식점에서 잘못한 게 무조건 맞는거고요.

주문 거부라는게 만만치 않으니까 하는 소리였어요.. 아실겁니다. 아마.. 그게 어떤 의미인지.. 종업원 입장에서. 주방장이 주인이었을까요?? 모르겠네요.

블랙.. 이란건 어디까지나 제 의견이고..

이런 사람이 실제로 있어요. 도저히 제대로 조리하기 어려운 방식으로 조리할 것을 음식점에 요구한 다음에, 오더 받는 사람이 그걸 제대로 이해 못하고 주방으로 전달하고, 주방에서는 그걸 또 제대로 걸러내지 못하고 평소처럼 만들었다가 평가로 협박 당하고 무료로 음식 제공해야 하고.. 이런게 블랙컨슈머 아닌가요.
               
                 
The미래 2021-01-26 (화) 01:38
의도적으로 그렇게 한다면야 블랙 컨슈머죠 뭐... ㅎㅎ;
근데 이 기사에 따르면 이 분 요구야 뭐 새우 알러지가 있으니 새우 ㄴㄴ 뿐인데 이건 주방장이 이해못할 주문은 아니었다는 생각입니다...


주문 거부가 만만치 않다는 건 그닥 동의는 못하겠습니다. 부드럽게 다른 메뉴를 추천하던가 주방 상황상 완전한 분리는 어렵기에 알레르기가 심하다면 어렵겠다는 이야기 정도는 충분히 할 수 있죠.
루미에 2021-01-24 (일) 22:15
손님이 사렸어야 된다는 댓글이 있네...ㄷㄷ 위에 병신 한마리  반대수 흡수 혼자 다 하네ㅋㅋㅋ
처음  1  2
   

  • 승부사
  • 탑툰
  • 스토어핫딜
  • 비밀상점
  • 카멜레옹
  • 통신의달인
인기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 반기조회순 | 반기댓글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 인기게시판은 추천 및 조회수로 산정해 자동으로 이동됩니다. eToLAND 10-22 39
25692  [기타] UFC갔다면 두 체급 챔피언은 됐을거라는 심권호.jpg (100) 이미지 아이언엉아 19:26 16927 1
25691  [영화게시판] 디스트릭트 9 감독 근황 (33) 이미지 호이스트 18:29 7770 10
25690  [회원게시판] 제 여자친구를 소개합니다 (36) 블랙팬서 17:10 12847 26
25689  [기타] 친자 확인 불일치로 똥줄 타는 주부.. (52) 이미지 샤방사ㄴr 16:20 33643 38
25688  [정보게시판] 크롬에서 웹스크롤캡처 하는 방법 (45) 스타포지 15:08 8336 44
25687  [기타] 과거 학폭 보복 레전드.. (58) 이미지 샤방사ㄴr 13:11 32828 115
25686  [기타] 한국여성 80% "한국 떠나고 싶다".. (168) 이미지 샤방사ㄴr 11:43 28304 122
25685  [회원게시판] 회사 첫 진급 했는데 사수분이 손 편지를 써주셨어요.. (65) 2년차사원 08:39 20426 90
25684  [연예인] 조유리야 이게 므슨일이고 (32) 이미지 누가뭐래도꼰… 01:31 46207 72
25683  [기타] 일 그만두고 집에서 주부하는 남편 (55) 이미지 마발이 00:40 38336 93
25682  [기타] 스티브 유..."내 이름에 더이상 먹칠 하지마" (128) 이미지 사나미나 00:14 34933 115
25681  [영화게시판] <모탈 컴뱃> 공식 예고편 (잔인함 주의요망) (57) 록리 02-27 19344 52
25680  [연예인] 형광 탱크탑 입은 있지 류진 ㅗㅜㅑ (21) 케이판다 02-27 58890 36
25679  [회원게시판] 1호선 쩍벌 빌런 (115) 이미지 빠락빠락 02-27 44696 83
25678  [유머] 논란이 된 식사비 더치페이.jpg (215) 이미지 이토유저 02-27 50042 93
25677  [기타] 전효성 근황 .jpg (72) 이미지 천마신공 02-27 41537 203
25676  [유머] 넥슨이 드디어 해냄 (49) 이미지 제미니 02-27 51386 71
25675  [기타] xx 토스트 실제 가맹점 하는 클리앙 유저가 쓴글..jpg (115) 이미지 1등당첨자 02-27 40648 75
25674  [유머] 돌아가신 할아버지가 다시 환생 (58) 이미지 천마신공 02-27 33419 75
25673  [블박] 선루프 밖에서 흡연 (47) 이미지 posmall 02-27 28107 57
25672  [게임게시판] 디아2 리마가 달라진 점!! (161) 돈벌자 02-27 17756 49
25671  [기타] 질척거리는 선배 누나 (71) 이미지 아이언엉아 02-27 43493 53
25670  [회원게시판] 2021.02.26 후쿠시마 해수온도 현황입니다 (51) 이미지 gogo1024 02-27 11437 57
25669  [유머] 와이프와 십만원 빵 (250) 이미지 MERCY 02-27 36356 68
25668  [게임게시판] 디아 2를 안해보셨어도 됩니다. 근데.. (135) timefly 02-27 21075 71
25667  [기타] 김연경 근황 .JPG (22) 이미지 샌프란시스코 02-27 33232 83
25666  [기타] 남녀 구별 없이 일하는게 좋다는 여경 (70) 이미지 사나미나 02-27 31613 152
25665  [유머] 당근마켓 강태공....jpg (60) 이미지 1등당첨자 02-27 31327 94
25664  [연예인] 아이유 상 받을 때 버릇 (32) 이미지 노랑노을 02-27 27996 78
25663  [유머] 다급함이 느껴지는 가세연.jpg (104) 이미지 노랑노을 02-27 41106 98
25662  [기타] 조선족 여자가 틱톡에 올리는 내용 .JPG (79) 이미지 샌프란시스코 02-26 42292 123
25661  [기타] 닭집 사장님에게 도착한 뜻밖의 손편지 .JPG (77) 이미지 샌프란시스코 02-26 25059 89
25660  [반려동물] 우리집 봄이에요!! 봄이와 훌쩍 커버린 아이들 근황입니다. (36) 이미지 KlintCC 02-26 9065 37
25659  [기타] 간호사가 주사를 놓는다구요?? (100) 이미지 사나미나 02-26 32433 133
25658  [정보게시판] 일제 제트스트림 대체품 국산 볼펜 추천.jpg (66) 이미지 뚝형 02-26 24637 81
25657  [유머] 떡 잘치는 사람과 밤일 잘하는 여자 (54) 이미지 불타는궁댕이 02-26 51327 73
25656  [반려동물] 편의점 고양이 구조 (28) 이미지 만성주부습진 02-26 17457 106
25655  [기타] 김새론이 손절한 드라마 근황 .JPG (71) 이미지 샌프란시스코 02-26 53801 86
25654  [회원게시판] 행복 주택 입주했습니다. (155) darth1 02-26 24282 148
25653  [연예인] V앱 조심성 없는 강혜원 (30) 이미지 데이터히어로 02-26 46054 49
25652  [유머] 전설의 제기녀 (75) 이미지 미친강아지 02-26 56790 102
25651  [유머] 함소원 측근 "진화는 마음정리 끝, 출국 준비 (168) 이미지 개Dog 02-26 46033 75
25650  [기타] 이재영 이다영이 김연경을 싫어한 이유 (54) 이미지 하늬나비 02-25 54179 152
25649  [기타] 부동산 허위매물 성지 체험기 (85) 이미지 사스미리 02-25 48664 107
25648  [연예인] 1티어급 골반 뒤태 임나영 (41) 이미지 사나미나 02-25 46993 75
25647  [연예인] [속보] 서신애, 수진 해명에 2차로 내 이름, 네 입에 담지마 간접글 올림 (76) 이미지 아이돌학교 02-25 49096 76
25646  [회원게시판] 노량진 오징어나라에서 어제 혼술했으요. (65) 이미지 차미스리 02-25 24030 65
25645  [유머] 가슴이 뻥 뚤리는 사진 한장. jpg (82) 이미지 NAYEON 02-25 61824 91
25644  [기타] 왜이렇게 중국 까는글 많아졌냐?.. (113) 이미지 샤방사ㄴr 02-25 32265 136
25643  [연예인] 올라가는 치마 그리고 묵직한 트와이스 지효 (22) 이미지 사나미나 02-25 44719 44
25642  [연예인] 구구단 미나 과감한 노출 레전드 삭제 된 방송 (41) 데이터히어로 02-25 49521 53
25641  [회원게시판] 계란후라이 하나 때문에 ..손님과 참ㅋㅋ (267) 호날도도도동 02-25 31881 87
25640  [유머] 여자는 안때림. (69) 이미지 마춤법파괘자 02-25 48688 147
25639  [연예인] 레드벨벳 웬디 타이트한 파란 원피스 (32) 이미지 사나미나 02-25 35309 72
25638  [유머] 맥북 도둑이 엽떡 도둑 된다 (101) 이미지 사나미나 02-25 37506 100
25637  [게임게시판] 아직도 블리자드에 희망을 버리지않으신분들이 많으시네요 (144) 연어덮밥 02-24 29039 92
25636  [기타] 한국의 주사기 확보 대작전 (129) 이미지 사나미나 02-24 36932 193
25635  [정보게시판] 현대인의 필수템... 돈 버는 스트레칭 (83) 이미지 마발이 02-24 35762 139
25634  [자동차] 넷째 데리고 왔습니다 무사고 기원~ (66) 이미지 후방 02-24 22950 72
25633  [기타] K-경찰 근황.. (124) 이미지 샤방사ㄴr 02-24 42569 237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