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게시판

↑맨위로 ↓맨아래

   
[감동]

명품 아파트

[댓글수 (97)]
글쓴이 : 프로츠 날짜 : 2019-12-30 (월) 20:21 조회 : 53816 추천 : 101  

https://bbs.ruliweb.com/best/board/300143/read/45375878




프로츠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긴팔티 2019-12-30 (월) 20:21 추천 25 반대 0
택배 기사 출입금지 시키고 보관소 만들어라
직접 찾아가라 그럼 조용하겠네
マキナ中島 2019-12-30 (월) 20:21 추천 19 반대 0
딱봐도 관리사무소, 동대표, 부녀회쪽에서 지랄떤거네요.

그것들은 주민들의 불편한 건 1도 관심없음. 입주민들을 대신하여 봉사하라는 걸 권력으로 착각하고 지랄떨지.

하여간 못배워 먹은 것들이 더 지랄함.
파지올리 2019-12-30 (월) 20:21 추천 4 반대 0
수레를 이용하지 말라니.....이제 택배기사들은 차력사 출신들만 뽑아야겠구만. ㅉㅉ
파지올리 2019-12-30 (월) 20:21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수레를 이용하지 말라니.....이제 택배기사들은 차력사 출신들만 뽑아야겠구만. ㅉㅉ
긴팔티 2019-12-30 (월) 20:21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택배 기사 출입금지 시키고 보관소 만들어라
직접 찾아가라 그럼 조용하겠네
그토렌 2019-12-30 (월) 20:21
다들 글씨를 잘 쓰네요. ㅎㅎㅎ
     
       
나르는타잔 2019-12-30 (월) 20:21
전 악필이라 쓰지도 못할듯...ㅡㅡㅋ
          
            
오른손은거들… 2019-12-30 (월) 20:21
차분한 마음으로 경건하게 적으시면 명필처럼 됩니다... 해보세요.. 한땀한땀 쓰는것.. !!
     
       
주경야동 2019-12-30 (월) 20:58
하고 싶은 말씀은 뭔가요?????
미나즈루 2019-12-30 (월) 20:21
근데 저게 웃긴게 주민 회의 던 뭐던 해서 나온 결과일건데
     
       
slzmsl 2019-12-30 (월) 20:21
주민회의에 참석인한사람도 많으니까요
     
       
인생한방에 2019-12-30 (월) 20:21
주민회의 가보면.. 거의 동대표랑.. 극소수 주민만 참여합니다.
극소수 또라이 주민 + 또라이 동대표 합작물인거죠.
     
       
김의 2019-12-30 (월) 20:21
어머니 사시는 아파트 보니 거기도 정치질임..
그것도 뭔 타이틀이라고 아주 ㅋㅋㅋ
아마 택배기사가 선물이라도 하나 찔러주거나 그러지 않은걸지도 .
     
       
영장군 2019-12-30 (월) 20:21
저게 웃긴게 머냐면 저런류 결정은 해당 주민들 대부분 몰랐다가 저렇게 나오고나서 알게되는거임.
대다수 부녀회들이 저리 멋대로 결정하거든요.
     
       
꽃보다요가 2019-12-30 (월) 20:45
딱히 그렇지도 않습니다. 한 명이라도 민원을 계속 내면 관리사무소장 권한으로 저렇게 인쇄물이 나갈 수도 있죠.
     
       
야인시대 2019-12-30 (월) 20:51
가보면 병신들이 많음.
지들 꼴리는대로 아파트 운영하려는 개새끼들이 많음.
불타는궁댕이 2019-12-30 (월) 20:21
택배 기사분들 수레 사용하는데
소음이 문제라면
그건 그정도도 방음 안돼는
아파트 건설 자체의 문제이지 ㅋㅋ
곰백 2019-12-30 (월) 20:21
택배 찾으러 가는게 엄청 귀찮아하는 사람있는데 그 수레에 각집마다 택배실려있는건데 당연 저거 못하게해서 관리실에서 찾아가면 수레 시끄럽다는집만 팽하면 되는거 아닌가
돈까스정식2… 2019-12-30 (월) 20:21
훈훈
マキナ中島 2019-12-30 (월) 20:21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딱봐도 관리사무소, 동대표, 부녀회쪽에서 지랄떤거네요.

그것들은 주민들의 불편한 건 1도 관심없음. 입주민들을 대신하여 봉사하라는 걸 권력으로 착각하고 지랄떨지.

하여간 못배워 먹은 것들이 더 지랄함.
     
       
그긍이 2019-12-30 (월) 20:21
동감합니다.
별것 도 아닌 동대표자리갖고 완장질 한번 해보려는
또라들이 있더라고요.
그런 사람들이 저딴 의견 내 놓는데 또 고집도 세서
주변 사람들이 끌려가요.
          
            
대마법사 2019-12-30 (월) 20:21
그 완장이 엄청난 완장이라서요
알아서 슬슬 기어주니까 지가 엄청난줄 알죠
거기다 용돈까지 쥐어주니까
     
       
굳뜨락 2019-12-30 (월) 20:21
민원이 들어오니 그걸로 지랄하는거죠..
     
       
훼스탈 2019-12-30 (월) 20:21
미꾸라지 한마리가 물흐린다고 딱 그짝임
대부분의 사람들은 그냥 저냥 하고 사는데 꼭 한두마리가 나와서 불평불만 쏟아 내면 그게 이제 민원이 되는거임 ㅋㅋㅋㅋㅋ
     
       
맥심 2019-12-30 (월) 20:21
이거 완전 공감.
정치인도 그렇듯, 뭐랄까 나서서 갑질해주는 사람들이 연임 가능성이 높습니다.
아무래도 눈에 띄니까...
부녀회장이나 동대표 선거 얼마 안남았다에 한표.
사랑이야 2019-12-30 (월) 20:21
주민들 귀엽네 ㅋㅋㅋ
BoBo 2019-12-30 (월) 20:21
부녀회장ㄴ님 불편하심, '오늘은 누구에게 갑질하나?'
유산슬완스 2019-12-30 (월) 20:21
야간에 튜닝된 배달오토바이가 더 시끄럽지... 수레없이 우째 배달하라고  저런걸 공식 문건화해서 부착하는 머리는 뭐가 든거지.??
공동주택 2019-12-30 (월) 20:21
수레를 고무바퀴로 교체해달라고 요청하지 왜 저럴까
참지마요 2019-12-30 (월) 20:21
부녀회 없애자 아주 살림이 편하니 할일 없어 뭐 시비 걸거 없나 ㅈ ㄹ 발광들 하는듯
나메 2019-12-30 (월) 20:21
어떻게 저정도로 이기적일수가 있는건지 모르겠네..
지능이 부족한건지 양심이 없는건지 둘다인건지..
은빛갈기 2019-12-30 (월) 20:21
아니 택배 수레 소음으로 고통 받을 정도면 주택에 들어가야지 왜 아파트에서 저러지...
LUVTOME 2019-12-30 (월) 20:21
고무바퀴면 소음거의 없다고 봐도되는데..
zero06 2019-12-30 (월) 20:21
부녀회장이 문제인가?
wdiydw3 2019-12-30 (월) 20:21
결국 저래도 사용 안할 수 밖에 없음
택배기사가 봉이다. x바
진짜 택배하기 더럽다 더러워
아파트 쳐살면 어떡하면 남 괴롭힐까 생각밖에 안하고 삼
택배 가져다주는거에 대한 고마움 같은건 존재하지도 않음

중국 다음 한국
엥글로색슨 2019-12-30 (월) 20:21
근데 만약에 저층주민들은 소음에 시달리고 있는데 고층사람들은 괜찮다고 하는걸수도 있고 어떤정황인지는 들어봐야함
소다 2019-12-30 (월) 20:21
근데 택배 는 대부분 낮 아닌가?

늦어도 7시 이전에는 대부분 끝나지않나요?

낮에 수레 소리가 시끄럽다고 하는건 좀 아닌거 같은데??
     
       
blackend 2019-12-30 (월) 20:21
지역마다 다릅니다.
사람이 바글바글하게 사는데는 늦게까지 배송합니다.

저희집은 우체국 오전 10시 전, 씨제이 오후 6시 즘, 한진 밤 10시, 롯데 로젠 오후 3-4시 경

다 달라요. 택배사마다 물량차이도 있고, 배송 루트가 달라서요
          
            
탱자왈공자왈 2019-12-30 (월) 21:32
같은 아파트 사시나 ㅋ
               
                 
blackend 2019-12-31 (화) 22:42
전 그냥 다세대 주택 단칸방 삽니다. 아파트라도 살고싶네요. ㅋ
     
       
레호아스 2019-12-30 (월) 21:01
택배는 물량이 절대적입니다.
적은 날은 일찍 끝나기도 하겠죠.
허나 많으면 당일 다 배송 못해서 다음날 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다음날 하면 또 밀릴 가능성이 있기에 새벽까지 배송하는 경우도 있음.
특히나 대규모 아파트단지들....
아파트라서 배송은 편하지만 물량이 많아서 하루 여러번 센터가서 물건 채우기도하고..
보통 10시 이후로 끝난다고 봐야죠.
자기 집에 택배가 왔다고 끝났다고 생각하면 오산임.
그저 물량이 자기집 타이밍이였을뿐~
나머지 구역이 얼마나 더 있을지 누가 알아요~
저는 하남 미사지구입니다만..
낮시간에 택배왔다가 저녁10시 넘어서 또 오기도합니다...
물론 같은 택배회사 같은 배송직원...
택배로그 보면 센터에 들어오는 시간이 많이 차이나는걸 봐서..
지역별로 시간차가 있나보더군요.
     
       
민트초꼬칩 2019-12-30 (월) 23:39
밤10시쯤인가 온적도있음 로젠 한진은..
     
       
은빛고냥이 2020-02-04 (화) 13:02
제가 사는 아파트는 우체국 아저씨가 아침8시 전에 다녀가십니다. ㅎㅎ
새벽부터 움직이시더라구요
blackend 2019-12-30 (월) 20:21
이게 뽑아놓고 일하라고 하면 저런거 하고, 오히려 그 외의 사람들이 나서서 진화하고 정상적으로 돌리려하니..
조형우 2019-12-30 (월) 20:21
사람 냄새 나고  좋네요  최고!!
     
       
구닥따리 2019-12-30 (월) 20:21
급 공감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박혜수 2019-12-30 (월) 20:21
쟤네들이 저러는 이유/목적이 뭘까요?

뒷돈받아 챙기고 싶은걸까? 아니면 걍 병신같이 갑질을 하고싶은걸까? 궁금하네요
     
       
얀도르 2019-12-31 (화) 01:02
둘다요
페이마임 2019-12-30 (월) 20:21
1. 입대위 의견은 보통 관리사무소에 민원 접수된 건과 주위에서 직접 접수하는 민원등이 보통 회의 주제가 됨.

2. 입대위 결정을 떠나 아파트에 라인별로 또라이 같은 입주민이 제법 되죠.

3. 저런걸 당연시 여기는 분위기의 입대위도 ㅄ짓한거..

4. 입대위 구성원은 원래 잘하면 눈에 안띄고 ㅄ짓하면 바로 눈에 띄는 곳임.
즉, 뒷돈이나 횡령할려면 관리사무소와 짝짝꿍이 맞지 않으면 안됨.

결론. 아파트 관리비 관련 비리 있는 곳은 입대위나 관리사무소나 같은 한통속인 곳이니 꼭 참고하시길..
푸른권율 2019-12-30 (월) 20:21
난 공동주택에 왜 부녀회가 있어야하는 지 납득이 안됨.
게다가 수익사업까지 하는 곳들이 많다. 장터같은 걸 열면서 찬조금을 받는 형태로....
정말 웃긴 일 아닌가?
yesimmad 2019-12-30 (월) 20:21
개귀냐? 뭔 그리 귀에 거슬리는게 많은거냐 도대체?
노보비너스 2019-12-30 (월) 20:21
물 시키면 5l 짜리 10개 20개 시키는데, 그럼 100kg 들고 오라는 소리인가..
바닐라더치 2019-12-30 (월) 20:21
입주민도 수레 끌면 안 되겠네?ㅋㅋ
입주민이 끄는 수레는 소리 안 는거 아니니
     
       
감이안온다 2019-12-31 (화) 08:29
그러면 싸움나니까 그건 아무말도 못함
물론 시비걸때 계속 오냐 오냐 해주는 사람이면 호구인줄 알고 계속 뭐라고 함
wdiydw3 2019-12-30 (월) 20:21
악마를 구분 할 수 잇는 곳 - 너의 아파트
Obra 2019-12-30 (월) 20:21
하여간 기회만 되면 갑질하려 드는 사회 암덩어리 같은 히스테릭 정신병자들이 문제
동쑤 2019-12-30 (월) 20:21
나라의 국민여론은 지방유지나 한자리 꿰찬 사람들의 목소리...
서민들은 그 목소리에 포함 안됨

여기도 마찬가지네요.
항정쌀 2019-12-30 (월) 20:21
명품아파트 맞네요
맹그 2019-12-30 (월) 20:21
진짜 쉬벨년들 극혐이다...
유정아리 2019-12-30 (월) 20:21
처음 글쓴분이 깨시민이네요!!!
이런이런이런 2019-12-30 (월) 20:21
아 나도 아예 경비실에 맡겨주시라고 , 코멘트 달아야것다.
이생망 2019-12-30 (월) 20:21
초딩도 안 시끄럽단다. 민감하면 어느 산속에 인적 없는 곳에 살던지...
개굴곰탱 2019-12-30 (월) 20:29
이런 케이스는 주민들은 모르는 일이고, 관리사무소랑 부녀회 등이 짜고 택배기사에세 돈 요구하는 케이스죠. 택배기사들이 수레 쓰지 않으면 힘들다고 항의하면 그럼 돈내라고 하겠죠. 그돈은 눈먼돈이되고...
     
       
noodles 2019-12-30 (월) 20:37
규모상으론 동대표  , 감사들 밥값 , 술값 정도일 것 같네요  —;;
오토캠퍼 2019-12-30 (월) 20:33
민원넣은 것들은 부끄럽겠네ㅋ
noodles 2019-12-30 (월) 20:34
개인적으로도  돈에  한표 인데요  —;;  완장 하나 채워주면  지가  뭐 된거 마냥 갑질하고  부패질 하는 사람 널렸습니다
그런데  전반적인 동대표가  무조건 봉사직이라고 생각 하는 사람들도  문제이긴 합니다  다 같은 그냥 거주민 인데 
자기시간 내서  활동을 하는것에 대한 보상을 문제라고  생각하는 사람들도  생각이 짧은 거죠      동대표를 하는거면 관리비 모은거에서  합리적인 보상 체계를
만들어 두고    비리나 부정을 따져야  하는건데    무조건 안돼 하는 사람들도  문제인거죠  권한 있는 사람들한테  봉사를 강요해봤자    나오는건 부정부패  밖에 없어요
초딩부터땅콩 2019-12-30 (월) 20:35
저런 아파트 주민들만살면 참좋을텐데 ....
MyPlace 2019-12-30 (월) 20:44
택배 배송이 안되면 더 고달플텐데 ?
라분고래 2019-12-30 (월) 20:59
동대표들의 과반수 찬성이 있었을텐데...
경로당 동대표 회의... 답이없다는;;;
fhtmvpdl 2019-12-30 (월) 21:14
아파트 맘카페에는 삼성,LG 에다가 진상부리는법까지 상세히 적혀있던데요...그거보고 어이가 없었는데;;;
토렌트최고 2019-12-30 (월) 21:17
명품 아파트가 아니고, 명품 주민들이 좀 살고 있는 아파트네요
하루79 2019-12-30 (월) 21:28
관리소장 또는 동대표, 아파트 부녀회  중에서..... 연말이라  뒷돈 좀 필요한거 보내.. 더러운 것들.
오돌돌69 2019-12-30 (월) 21:56
별걸 다 갑질을 하네
momotaro 2019-12-30 (월) 21:58
택배 기사들은 순간이동하는 초능력이라도 써야 한다는건가?
언젠가 올라왔던 택배차량은 지하로만 들어가게 했던 아파트 생각나네요. 요즘 이기적인 행동을 하는 곳이 많은 듯;
사건의발단 2019-12-30 (월) 22:14
하루종일 집구석에서 수레소리만 듣고 있나? 일이나 좀하지
정의구현 2019-12-30 (월) 22:33
시끄럽다고 하는 주민들이 있으니까 저런걸 붙혔겠지
명품 아파트는 아님
부르르부르 2019-12-30 (월) 22:44
몇몇 민원으로 인한거면 다행이지만 입주민 대표들 앉아서 정한거면 .... 저긴 탈탈탈 털어햐함 물론 신상이 아니라 장부
오늘도인생 2019-12-30 (월) 23:06
배송기사한테 쓰레기버리라는 버러지들도 있음
     
       
USNewYork 2019-12-31 (화) 08:49
헐 미쳤다리!
...제대로 도랏~
꽈니 2019-12-30 (월) 23:57
명품아파트를 만드는 명품주민들이군요!
kym991005 2019-12-30 (월) 23:59
인간요 2019-12-31 (화) 00:04
애초에 저런 민원을 붙여놓았다는게 참..
자연식품 2019-12-31 (화) 00:06
텍산 2019-12-31 (화) 00:15
ㄷㄷㄷ
돌아온신화 2019-12-31 (화) 00:15
음..
술김에 2019-12-31 (화) 00:16
대표들이 개판~
꽃피는내일 2019-12-31 (화) 01:18
굿
딸기아빠™ 2019-12-31 (화) 02:27
송세잘 2019-12-31 (화) 02:27
저걸 민원이라고...ㅉㅉㅉ
이슈카 2019-12-31 (화) 05:27
밑에 내려 놓고 갈테니 갖고 가라 해봐라...다들 싫어 할걸....택배 기사한테 그게 좋을 테니.....그렇게 해라 좀....
KEnMI 2019-12-31 (화) 05:41
어떻게든 돈 받아쳐먹을려고.... 엠병을 떠네 ㅉ..
기본정보 2019-12-31 (화) 06:29
일산 어디 아파트일까나???
발전있는나날 2019-12-31 (화) 08:15
우리나라 아주머니들 이기주의보다 이타주의가 더 본인에게 장기적으로 도움이 된다는 걸 모르는 분들이 많아요 ㅠ
Phenom 2019-12-31 (화) 09:16
아니, 남의 집 대문앞에서 하루종일 고의적으로 시끄럽게 떠들고, 난리치는 것도 아닌데 왜 저러나? 잠시 배달하고나면 끝인데... 하튼 이기적인 XXX들... 전에 보니까 어떤 아파트는 앰뷸런스나 소방차도 사이렌 끄라고 해놨던데, 그게 자기일이면 또 되도않는 소리지껄일텐데...
온달s 2019-12-31 (화) 12:04
초등학생이 수레 That’s ok
영어 센스도 명품 급 ㅋ
랜디113 2019-12-31 (화) 12:32
초등학생의 메모가 눈에 들어오네요

함께사는 공동주택 !!!

맞습니다, 아파트는 공동주택이죠
수레소리가 시끄러우면 귀농하던가 돈으로 땅사서 전원주택짓고 거기서 살어라...

하여간 권력이 무섭다고 있는것들이 더하네 ㅁㅊ년놈들
듀포른 2019-12-31 (화) 12:59
아파트 부녀회  확대 하면

대한민국 여가부 입니다.. 할일 없으면  문제를 억지로 만들어 내고 통계 조작질 까지 하면서

돈 받아 쳐먹고.. 집단 권력화 이권화 되었으면..온갖 문제를 일으키고 있는 페미 광신도 집단들의 배후 세력임..
리명박그네 2019-12-31 (화) 13:34
배송기사들에게 돈 달라고 저러는거임 ㅇㅇ
충혈된노을 2019-12-31 (화) 17:49
저걸 정한 극소수의 사람들은 쓰레기인데
저 아파트에 사는 입주민들은 아름다운 사람들이네요
five1986 2019-12-31 (화) 20:53
그나마 저런데는 먹고살만한 아파트라 .....
   

인기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 반기조회순 | 반기댓글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남성스타일] 놀라지 마시라 남성스타일
377  [감동] 조각 케이크를 받고 우는 어린아이.gif (48) 스샷첨부 뚝형 02-22 31465 96
376  [감동] 박찬호가 한국에서 은퇴하고싶었던 이유 (78) 스샷첨부 하데스13 02-22 32936 113
375  [감동] 흑인아이를 입양한 백인여자.. 20년후 (62) 스샷첨부 냥이사모 02-21 43575 185
374  [감동] 그녀가 기모노를 입었던 이유.jpg (37) 스샷첨부 넘나좋은날 02-07 43288 183
373  [감동] 한국이 중국과 다른 점 (56) 스샷첨부 블루복스 02-05 33123 109
372  [감동] 햇반을 훔친 중학생.jpg (51) 스샷첨부 노랑노을 02-04 42623 75
371  [감동] "틀딱" 이라는 말에 대한 어른의 반응.jpg (94) 스샷첨부 사나미나 02-03 32477 134
370  [감동] 설연휴 상품권으로 1,000만원이상 세금 납부시켜 드림 ,,, (148) 스샷첨부 yohji 02-02 45692 409
369  [감동] 와이프랑 대판 싸웠습니다.jpg (78) 스샷첨부 노랑노을 02-01 45940 81
368  [감동] 어느 아산시민의 SNS.jpg (246) 스샷첨부 왜죠 01-31 46074 93
367  [감동] 결혼 5년차 박시은 배우 부부가 공개한 커다란 허니문 베이비.JPG (80) 스샷첨부 사나미나 01-28 45800 111
366  [감동] 가수 에일리의 명언.jpg (91) 스샷첨부 이규뽀 01-23 56658 111
365  [감동] 한 야구선수 팬서비스 근황 .jpg (89) 스샷첨부 시티은행 01-20 48755 90
364  [감동] 아이유가 돈자랑하는방법 (170) 스샷첨부 잇힝e 01-18 65883 271
363  [감동] 서울대학교 대나무숲, '직업에 귀천은 있다.' (110) 스샷첨부 숫자만입력가… 01-16 36159 64
362  [감동] (오늘자 쇼트트랙) 최민정 개쩐다 (109) 스샷첨부 사나미나 01-13 48682 85
361  [감동] 일본에서 배우는 임진왜란.jpg (95) 스샷첨부 노랑노을 01-12 40781 80
360  [감동] "먼저 가세요" 몸으로 불길 막은 소방관 (72) 찬란하神김고… 01-11 32863 139
359  [감동] 산이가 칭찬받아 마땅한 이유.jpg (72) 스샷첨부 사나미나 01-07 31125 120
358  [감동] 후원아동에게 옷 선물받은 김정화 ㄷㄷㄷ (85) 스샷첨부 찬란하神김고… 01-05 44628 110
357  [감동] 내 아내가 이걸 꼭 읽었으면 좋겠다...pann (107) 스샷첨부 넘나좋은날 01-04 42263 110
356  [감동] 강형욱 훈련사님 제가 고쳐졌어요 (62) 스샷첨부 블루복스 01-02 39324 48
355  [감동] 명품 아파트 (97) 스샷첨부 프로츠 12-30 53817 101
354  [감동] 경찰관이 쏘아올린 국밥 한그릇 (87) 스샷첨부 블루복스 12-17 33008 122
353  [감동] 미국의 스쿨존.gif (188) 스샷첨부 노랑노을 12-16 43931 110
352  [감동] 서강대 합격한 흙수저....jpg (75) 스샷첨부 넘나좋은날 12-15 45144 82
351  [감동] 배고파 음식 훔친 현대판 장발장.jpg (126) 스샷첨부 잇힝e 12-14 33438 76
350  [감동] 꽃 한번 제때 피워 보지 못하고 마른 잎 처럼 시들어 가는 내 새끼야 (87) 스샷첨부 찬란하神김고… 12-10 37765 115
349  [감동] 딸바보와 아빠바보의 감동 스토리 (94) 스샷첨부 사스미리 12-03 31783 133
348  [감동] 전신마비가 된 형이 전하는 진심 (77) 스샷첨부 찬란하神김고… 12-03 36635 115
347  [감동] 남친이 일본 여행가자 해서 헤어졌어요. (145) 스샷첨부 폭풍속으로65… 11-30 48933 108
346  [감동] 소방관이 취미로 격투기 대회 나가는 이유 (68) 스샷첨부 찬란하神김고… 11-19 35306 130
345  [감동] 일본의 피해자 코스프레 멈추게 한다는 영화.avi (94) 왜죠 11-17 43861 138
344  [감동] 84년생 임희정 (150) 스샷첨부 거스기 11-14 129838 427
343  [감동] 대마도 내수 유치 결과 (94) 스샷첨부 흐노니 11-14 42579 137
342  [감동] 배달의 민족 폰팔이 악플 리뷰 참교육.jpg (78) 스샷첨부 노랑노을 11-14 36750 102
341  [감동] 조건녀가 임신을 했습니다 (115) 스샷첨부 새로운뉴비 11-02 61648 76
340  [감동] 8년동안 천원짜리 아침식사 (71) 스샷첨부 찬란하神김고… 11-02 41533 128
339  [감동] 300만 유튜버의 마트 털어버리기 (123) 스샷첨부 숫자만입력가… 11-01 38898 66
338  [감동] 현재 난리난 경북대 상황 (152) 스샷첨부 흐노니 10-31 50919 138
337  [감동] 김밥 먹다 쓰는 넋두리.jpg (55) 스샷첨부 노랑노을 10-27 41539 86
336  [감동] '독박육아' 주장하던 '전업주부'와 이혼한 썰(스압) (111) 변화 10-26 54460 88
335  [감동] 죄송하다는 외국 여성분 둘.jpg (84) 스샷첨부 노랑노을 10-26 50767 103
334  [감동] 김연아의 배려.gif (80) 스샷첨부 아이언엉아 10-24 46413 103
333  [감동] 뇌성마비 아들에게 스케이트보드를 태워주고 싶었던 엄마.gif (67) 스샷첨부 책에봐라 10-24 26704 94
332  [감동] 육군사관학교 수석 입학한 여학생이 결국.jpg (85) 스샷첨부 흐노니 10-24 71605 229
331  [감동] sj레스토랑 근황.jpg (44) 스샷첨부 노랑노을 10-16 40881 79
330  [감동] 운전하다가 신호대기 중에... (61) 스샷첨부 찬란하神김고… 10-15 35350 112
329  [감동] 이게 바로 지폐다 (125) 스샷첨부 Baitoru 10-07 84090 256
328  [감동] 장성규 프리 이유.jpg (68) 스샷첨부 yujacha 10-05 57585 60
327  [감동] 혼나고 있는 그 주유소 근황.jpg (85) 스샷첨부 노랑노을 10-03 53575 102
326  [감동] 일본 여자와 결혼하면 생기는 일 (132) 스샷첨부 Baitoru 09-29 59566 80
325  [감동] 몇시간 전 인천 송도에서 일어난 일 (110) 스샷첨부 일체유심조 09-25 44848 144
324  [감동] 이번 추석 소방서에 명절 음식을 선물한 비제이 쯔양 (67) 스샷첨부 사나미나 09-16 27200 88
323  [감동] 고등학생이 성남시 버스에 벌인일 (121) 스샷첨부 찬란하神김고… 09-15 75566 277
322  [감동] 각시탈 거절했던 배우들 일침했던 곽철용.jpg (70) 스샷첨부 산꾼 09-12 51153 76
321  [감동] 태풍 현장 구조 나선 크루즈 회사와 여행객들 (42) 스샷첨부 사스미리 09-11 30193 103
320  [감동] 잘몰랐던 배우 김남길의 실체 .jpg (124) 스샷첨부 시티은행 09-04 84594 346
319  [감동] 기네스북에 등재된 전쟁 (117) 스샷첨부 찬란하神김고… 09-03 41187 139
318  [감동] 라디오스타 개인적인 레전드.jpg (95) 스샷첨부 뚝형 09-02 61798 171
 1  2  3  4  5  6  7 다음검색